달력

102022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프로야구 팬이라면 다들 익히! 알고있겠지만..올해는 한국프로야구 40주년이 되는 해랍니다.

코로나 펜데믹으로 인해서 여러 가지로 힘든 상황 가운데 프로야구 역시도 참 힘들었습니다.

올해는 관중입장 100% 허용과 음식섭취가 가능해졌습니다만..그래도 늘 조심하시길 바라며

오늘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두산베어스와 한화이글스의 개막전 사진을 가득가득 올려봅니다.

아, 올해도 지난 2년과 마찬가지로 시즌권(연간회원)을 운영하지 않아서 아쉬움이 크답니다.

 

그리고 저는 오늘 야구를 보러갔다기 보다는 승리기원 시구에 참석한 네 명의 레전드 선수를

보러갔다는 게..더 맞는 말인 것 같습니다..ㅎㅎ 야구경기야 원데이 투데이 하다가 마는 것이

아니지만..네 명의 레전드가 동시에 시구를 한다는 것은 정말로 '보기 드문' 일이거든요..^^;

네 명이 승리기원 시구를 해서 그런가..시범경기 최하위 팀이 역전승으로 경기를 끝냈습니다.

 

반갑다 야구장아 (신호대기 중 P로 해놓고 찍은 사진입니다)

 

야구장 가기 전에 자가검사를 했습니다..저는 부스터샷까지 접종을 했고

다행히 아직까지는 바이러스를 피해다니고 있습니다만 늘 조심을 해야죠

 

경기 시간이 아직도 한참 남았는데 매표소 앞에는 사람이 많았어요

 

40주년 기념 레트로 티켓..이것 때문에도 야구장을 간 거..ㅋ

 

티켓, 정말 예쁘죠..?? 

 

야구장은 언제 봐도 좋음..ㅎ

 

이상하게 자꾸 티켓 사진을 찍게 되네요..^___^

 

레트로 티켓에 이어 레트로 유니폼도 출시됐습니다

 

미란다 씨, 언제 나오실란다..??

 

식전 행사..별 거 없었어요..-.-

 

언제 봐도 참 불량해보이는 곰돌이..ㅋㅋㅋㅋㅋ

 

레트로 유니폼..다들 가슴팍의 글자폰트가 아쉽다고..ㅠㅠ

 

선수단 소개 중입니다

 

임창민 투수

 

그냥 웃김..ㅋㅋㅋㅋㅋㅋ

 

정재훈 코치

 

삐딱곰

 

오늘 이상하게 눈에 딱 들어오더니 개막전 첫 홈런의 주인공이 되심

 

잘 부탁드립니다

 

드디어 승리기원 시구..^^

 

80년대, 90년대 그리고 2000년대까지 

 

더스틴과 김강률 투수

 

홍성흔 선수

 

멋쟁이 김형석 선수

 

우리의 영원한 불사조

 

김태형 감독의 정중한 인사..^^

 

네 명의 레전드가 돌아가면서 인사를 합니다

 

미안해요, 더스틴..님이 안 보여..ㅠㅠ 

 

선수들을 믿으셈

 

이제 야구고 뭐고..레전드 선수들 구경이나..ㅋㅋㅋㅋㅋ

 

늘 반갑게 인사해줘서 고맙습니다..^^

 

그러는 사이에 양석환 선수가 동점 투런을 쳤더라구요

 

늘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제가 김형석 선수 사인만 없었답니다

 

하나의 공에 레전드 네 명의 사인을 다 받았습니다..^^

 

오늘 정말 잘했지요..?? ㅋㅋㅋ

 

좋다..ㅋ

 

저 많은 사람들 중에 제발 양성인 거 숨기고 입장하는 사람이 없길..ㅠㅠ

 

다소 불안한 모습도 보였지만 뭐 그래도..^^

 

With 김형석

 

With 불사조

 

든든한 불펜이 되길 바랍니다

 

역시 관중이 꽉 차니 좋네요..ㅎㅎㅎ

 

With 더스틴

 

아쉽게도 박철순 선수는 귀가하셔서 못 받음..ㅠㅠ

 

첫 타자 볼넷으로 잠시 불안..ㅠㅠ

 

개막전 승리..^^

 

폴더 강승호

 

보기 좋군

 

축하합니다~!!

 

재밌게 보셨나요..?? 그럼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해 주세요..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 잠실야구장에 열린..플레이오프 1차전 관전후기는 제목이 곧 내용이 되겠습니다..ㅠㅠ

직관이든 집관이든 오늘 야구를 보신 분들이라면 굳이 설명을 안 해도 다들 아시겠지요..??

하긴 울 베어스가 1차전에서 이기면 그게 정상이 아닌 거..?? 2차전에서 반드시 이깁시다~!!

 

 

늘 보던 스타일의 플래카드..ㅋ

 

 

경기 전, 여기저기 이벤트가 있어서 참여하러 다녔어요..ㅋㅋㅋ

 

 

야구장에 온 테임즈 선수

 

 

올해 포스트시즌 표는 아주 깔끔한 거 같아요

 

 

 

경기 전, 박건우 선수의 20-20 시상식

 

 

이현승 투수의 500경기 출장 시상식

 

 

엔트리 소개

 

 

 

 

 

 

 

 

경민이 형의 파이팅을 기원합니다~!!

 

 

떨리지..??

 

 

오늘 시구는 불사조 박철순 투수

 

 

 

아, 사진이 흐릿..ㅠㅠ

 

 

 

 

 

허경민 선수 아버지

 

 

 

시작이 좋았는데 말이죠

 

 

류지혁 선수의 실책으로 두 점을 내준 3회 초

 

 

 

포스트시즌 출장 첫 안타와 타점을 올린 류지혁 선수..이때까지는 그래도 좋았는데..ㅠ

 

 

 

 

스크럭스의 만루홈런..이전에 또 한 번의 실책이 있었지요..ㅠㅠ

 

 

대놓고 가격 높여 표를 팔아라..앱

 

 

 

함덕주 투수..아주 잘 막아줬는데..ㅠㅠ

 

 

제발 시리즈 끝까지 아프지 말길.......

 

 

 

기분 좋은 테임즈 선수

 

 

8회에 무슨 일이 있었던 거냐

 

 

 

 

타이어의 주인공은 더스틴이 아닌 스크럭스..ㅠㅠ

 

 

 

 

시장바구니와 방석 그리고 담요 득템..ㅋㅋㅋㅋㅋㅋㅋ

 

 

졌으니 재미있게 봤을리가 없지만 그래도 아래 공감버튼을 클릭하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빽하인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7.10.18 12:24

    언니 제목이...딱이네요......실책두개와 슈퍼캐치로 갈린승부....ㅠㅠ
    오늘은.......우리 바램이 이루어지겠죠~~~? ㅠㅠ

  2. 열혈남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7.10.18 14:01

    롯데와 엔씨 경기때문에 목빠지게 기다렸는데 너무 우리답지 않은 경기로 첫판을 내주는걸 보니 속이 많이 상했습니다. 한국시리즈 일정 맞출려고 휴가 다 내놓고 준비중인데...제발 오늘부터 연승으로 광주로 향했으면 좋겠네요~~~

응원가라고 하기에는 애틋한 그 무엇인가가 담겨져 있는
불사조 박철순 투수의 전용 응원가..'에이스를 위하여'

박철순 선수보다 선우대영 선수를 더 좋아했던 나..그리고
오랜 세월이 지난 지금도 선우대영 선수가 더 그리운 나..^^

그럼에도 불구하고 '에이스를 위하여'를 듣노라면 오래전
불사조와 함께 했던 내 젊은 날의 푸른 야구장이 생각난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베어스의 우상...(노짱폴리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8.30 21:32

    제가 원년부터 베어스의 팬이 된 이유.. 불사조 박철순아저씨..^^
    지금 우리 달감독님과 배터리로 시절에..
    경기 끝나고 두분이 달려와 감격스럽 포옹을 하시던 모습..
    아직도 눈에 선하네요..

  2. 두산우승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9.01 02:23

    혹시 세번째사진 남자들 인베의 전석배 ,최재웅씨 아닌가요? 비슷하네요.....

  3. 팀화이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9.02 12:13

    사진보니 엄청 젊으셨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