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92020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다른 긴말할 필요는 없고..드디어 옥수수를 수확했습니다..ㅎㅎ 언제..?? 엊그제 토요일에..^^

강원도 그 어느 메에서나 키우는 게 어울릴 것 같은 옥수수를 서울 송파구의 아파트 옥상에서

심고 키워서 수확을 하다니..ㅋㅋㅋ 심지어는 그렇게 수확한 옥수수가 이건 뭐 맛있어도 정말

너무너무 맛있는 옥수수였다니 대략 성공적이 아닌 대박 성공적인 옥수수 수확이었습니다~!!

 

모종을 심고 대략 80여일 정도 지나서 수확했는데 처음 심어본 것이라 언제 따는 것이 좋을지

고민하다가 지난 주에 한 개를 뽑아봤는데..이런, 알맹이가 영글지 않았더라구요..-.-; 그런데,

딱 일주일이 지나니 알맞게 영글었더군요..15그루 정도의 모종을 심었는데..속이 여물지 않은

몇 개를 버리고..서른 개 정도? 수확했는데..소금 두꼬집 넣고 삶은 옥수수는 지금까지 먹어본

그 어느 옥수수 보다도 맛있었습니다..흔히들 말하는 존맛탱..^^; 그럼, 사진 올리니 봐주세요.

 

끝으로, 제 블로그에서 옥상텃밭과 관련된 글을 읽고 싶다면 '텃밭'으로 검색하면 됩니다..^^*

 

 

맨앞..그 뒤..두 개가 우리밭

 

 

드디어 수확합니다

 

 

정말 잘 자랐죠..??

 

 

 

교회가 헐린 곳에 드디어 건물이 완성되어가고 있네요

 

 

 

산지직송 옥수수..ㅋ

 

 

정말 예쁘게 영글었죠..??

 

 

 

이런 것도 있어요..^^;;

 

 

 

 

열매는 몇 개 안 되고 껍질만 가득

 

 

뿌리가 정말 굵고 깊게 박혀서 힘들게 뽑아냈어요

 

 

사탕수수와 비슷한 듯

 

 

소를 키워야 하나요..?? ㅋㅋㅋ

 

 

 

 

늙은 호박

 

 

 

쪼그마한 오이..커가는 중입니다

 

 

 

 

소금 약간 넣고 삶아봅니다

 

 

 

 

잘 삶아지고 있네요

 

 

아, 이렇게 맛있는 옥수수는 태어나서 처음 먹어봅니다..ㅎㅎㅎ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봄에 심었던 상추와 각종 채소들이 여름이 되면서 끝물을 맞았는지..제대로 자라지 않는다고

지난번에 말씀드렸죠..?? 그래서 엊그제 토요일에 화원에 가서..여름상추 모종을 사왔습니다.

뭐 많이 사온 것은 아니고 꼴랑 네 개..천 원어치..ㅋㅋㅋㅋ 햇볕에 녹지 않는다고 하니..역시

그 이름에 걸맞는 것 같네요..열무씨앗을 뿌려놓아도 된다는데 그거 솎아낼 생각에 포기..^^;

 

그리고 여름이 되면 늘 빼놓지 않고 하는 것..옥수수 구입해서 삶아서 냉동고에 보관하기..ㅋ

옥수수가 탄수화물이 많아서 몸에 안 좋니 소화가 안 되니 해도 한여름에 나오는 햇옥수수를

삶아서 먹는 맛이란 정말 버릴 수 없는 재미죠..암튼 올해도 옥수수 두 자루에 덤까지 합해서

70개쯤 되는 옥수수를 삶았는데요 며칠 전 엄청 더웠을 때 삶았는데 저도 같이 삶아진 듯..ㅠ

지난 주말부터 8월 4일까지 홈경기도 없고 블로그에 쓸 것도 없고 그래서 이거라도 올려봐요.

 

 

맑고 파란 하늘

 

 

남한산성..^^

 

 

여름에 심을만한 것이 이 여름상추밖에 없다고..ㅠ

 

 

가지가 웃자란 토마토를 잘 묶어주고 가지도 쳐주고

 

 

 

토마토 가지가 영감 키보다 더 컸다는..ㅋㅋㅋ

 

 

이것이 바로 여름상추..^^

 

 

 

네 개 심었음..^^;;

 

 

 

 

 

사실 뭐 모종 네 개만 심어도 울 가족이 먹기에는 충분해요

 

 

대학찰옥수수는 대학교수가 품종개량을 한 것이라 그렇게 이름이 붙여졌다고 하죠..??

나사에서 옥수수 품종을 개량했으면 나사찰옥수수라고 이름이 붙여졌겠죠..?? 아하하~

 

 

 

그래도 올해는 아들녀석이 있어서 수월하게 옥수수 껍질을 깠어요..이것이 젤 손이 많이 감

 

 

 

 

더운 날씨에 옥수수를 삶은 일이란..참 멍청한 짓이죠..ㅋㅋㅋㅋㅋ

 

 

보글보글..물에 잘 잠겨놓고 삶아야 합니다..햇옥수수는 단맛이 도는지라 뉴슈가 같은 것은

절대 넣지 마시고 약간의 천일염만 넣어서 삶으세요..소금이 넣으면 단맛이 더 진해져요..^^

 

 

한소큼 김이 나가게 놔둡니다

 

 

한 번에 다 삶을 수가 없는지라 이렇게 한 번 더 삶아냅니다..ㅠㅠ

 

 

센불에서 20분 정도 삶아주면 됩니다

 

 

 

 

김이 나간 옥수수를 먹을만큼 이렇게 비닐에 담아서 냉동고에 넣었다가..먹고 싶을 때 하나씩

꺼내서 먹으면 됩니다..끓는 물에 5분 정도만 삶아주면 갓 쪄냈을 때와 같이 말랑말랑..맛나요

 

 

어제 일요일..영감이랑 오붓하게 갈비탕을 먹으러 나갔어요..^^

 

 

송파구청 뒤..석촌호수 옆에 있는 삼도갈비..한우 갈비탕을 판다고 해서 갔지요

 

 

음~ 갈비를 먹자고 할까..?? ㅋ

 

 

그래도 눈 딱 감고 갈비탕 주문..^^

 

 

선육후면..오호~

 

 

 

 

 

갈비탕이 나왔습니다

 

 

 

고기는 야들야들 괜찮았는데 국물이 좀 짜다는 것이 흠이었네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산삐아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7.28 18:21 신고

    며칠 전 찰옥수수를 먹었는데, 맛있더라구요. 님의 옥수수 사진을 보니까 옥수수 또 먹고 싶어지네요.^^ 쪄서 냉동실에 보관하는 방법, 꼭 기억해두고 해봐야겠어요.

어제는 2013년 프로야구 올스타전이 포항구장에서 열렸는데요..울 팀의 믿음직한 중간계투인
오현택 선수가 생애 처음으로..올스타전 경기에 출전했답니다..그리고, 이벤트 행사로 열렸던
퍼펙트 피처부문에서 2등을 하고 상금 100만원을 받았고 본 경기에서는 1과 ⅔이닝을 잘 던져
우수투수상까지 받았답니다..상금도 무려 300만원이나..우하하하~!! 경기 할 때를 제외하고는
붕어빵 아들 민준이를 꼭 안고 다녀서 사람들의 이목을 받았는데 이쁜 사진들이 넘 많네요..^^


하루종일 내 블로그 유입키워드가 온통 이분들로 채워짐..^^;;



완전 귀여운 아들과 완전 멋진 아빠..^^



성배 씨도 어여어여..ㅋ





아이 울리는 나쁜 사람..홍상삼



멍현택..멍민준..ㅋㅋㅋㅋㅋㅋㅋ





잘 던질 거야~!!

 





축하축하~!!



덧붙여, 제가 엊그제..한밤중에 옥수수를 무려 70개나 삶았습니다..가족들이 옥수수를 엄청
좋아라 해서..해마다 여름이면 이렇게 옥수수를 삶아서 냉동고에 넣어놨다가 꺼내먹는데요 
손질해 놓은 김에 삶았는데..정말 옥수수 삶아가 저도 같이 삶아지는 줄 알았답니다..ㅎㅎㅎ
햇옥수수 삶을 땐 감미료 같은 것 넣지 마시고 천일염만 약간 넣고 삶으세요..그게 맛있어요



대학교수가 품종개량한 옥수수라서 그 이름이 대학 찰옥수수..^^





야구장 다녀온 사이, 옥수수 엄청 좋아하는 영감이 이렇게 손질을 다 해놨더라구요..^^



물에 천일염만 조금 넣고 20분 정도 삶아주면 됩니다



이런 식으로 두 번을 삶았어요..ㅠㅠ




나도 같이 삶아지고 있음..아흑~!!




옥수수 식히는 중



어느 정도 식으면 냉동고에 넣어놓고 먹고 싶을 때 바로 꺼내서
5분 정도만 삶아주면 갓 삶은 듯한 맛난 옥수수를 맛볼 수 있음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그냥 가지 마시고 아래 손가락 꾹~! 그 아래 광고도 꾹~!!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07.20 19:08

    비밀댓글입니다

아홉 번 승리를 거둔 이후..네 번 연속 10승 달성에 실패한 우리의 에이스 니퍼트 투수
과연 니퍼트 투수는 알고 있을까요..?? 우리나라의 이 '아홉수'라는 것을 말이죠..ㅠㅠ
오죽하면 제가 영어만 술술 잘 할 수 있다면 알려주고 싶은 생각이 들 정도였네요..^^;

대인배 베어스는 오늘 경기에서도 역시나 대인배의 면모를 어김없이 잘 보여줬습니다.
05년 트윈스에 입단을 했다가 박명환 투수의 보상선수로 베어스로 이적했다가 08년에
방출당하고 다시 트윈스의 신고선수로 들어와서 야구를 시작한 신재웅 투수에게 무려
2176일만의 승리라는 큰 선물을 안겨줬으니 말입니다..거의 6년에 가까운 시간이네요.

급성 장염으로 이틀 전 선발출장에서 빠졌다가 오늘 등판한 니퍼트 투수, 아직 완쾌가
안 된 것이 아닐까 걱정을 했는데 그것은 기우..6이닝을 던지며 두 점을 주기는 했으나
호투했는데 어제까지 폭발하던 집중타가 오늘은 침묵..-.-; 1회 말, 선두타자인 최주환
선수가 안타를 쳐내면서 좋은 출발을 했는데 믿었던! 오재원 선수의 병살..병살 뒤에는
안타가 많이 나오는데요 역시나 김현수 선수의 2루타 하지만 선취점을 내는 것은 실패

이 1회 말의 기회를 살리지 못 했던 것이..결국 상대방에게 승기를 넘겨준 것이 아닐까
보여집니다..안타는 두 팀이 여섯 개와 일곱 개로 차이가 없었지만..수비에서 집중력을
보인 트윈스 선수들이 더 돋보인 경기였다고 생각합니다..아홉수라는 늪에서 헤어나지
못 하고 있는 우리의 에이스 니퍼트 투수를 위해서 울 베어스 팬들..기를 모아주시어요.



아들넘이 9월 초에 군대가는데 드디어 입영통지서가..??



근데 입영통지서는 아니고 입영안내문이네요..ㅎㅎㅎ



옥수수를 두 자루(60개) 샀는데 야구장 가기 전에 옥수수 껍질까고 삶느라고 죽을 뻔..ㅠㅠ





변진수 투수가 보이네요





김재호 선수는 어디에..?? 윤석민 선수가 선발 라인업에 있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없네요..-.-





몸은 괜찮으신 거죠..??



어린이 팬에게 환하게 웃어보이는 재호재호



이런 잡지도 나왔네요..??



야구를 향한 열정..신재웅 투수













저도 기원합니다~!!













1회 말, 무사 1루에서 병살..ㅠㅠ




온가족이 다 장염에 걸렸었다는데 역시나..힘들지..??













안녕들 하시렵니까..??



김동주가 셋..ㅋ





선물을 받았는데 이거 뭘까요..??





물티슈인데요..이거 아까워서 어찌 쓰냐 말입니다..^^;





6회 초, 두 점을 따낸 트윈스



6회 말, 김현수 선수의 적시타로 드디어 한 점을 냈네요





악~!! 투명우산이 오늘 나왔더군요..으헐헐~ 갖고싶다..^^







트윈스 승~!!



힘내자, 우리의 두 용병님들~!!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7.27 11:13

    ㅋㅋ.. 저는 다른팀 휴지사서, 화장실용으로.. ㅎㅎ
    어젠, 두 이병규선수가 잘하더군요.. 라뱅이야 뭐 원래 잘쳤는데, 번트..햐..
    작뱅은 1루에 벽을 세우고...
    계속 위닝만 가져도 땡큐입니다만.. 이팀한테는 상대전적 막강하고 싶은 맘이..^^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7.28 10:56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