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다른 긴말할 필요는 없고..드디어 옥수수를 수확했습니다..ㅎㅎ 언제..?? 엊그제 토요일에..^^

강원도 그 어느 메에서나 키우는 게 어울릴 것 같은 옥수수를 서울 송파구의 아파트 옥상에서

심고 키워서 수확을 하다니..ㅋㅋㅋ 심지어는 그렇게 수확한 옥수수가 이건 뭐 맛있어도 정말

너무너무 맛있는 옥수수였다니 대략 성공적이 아닌 대박 성공적인 옥수수 수확이었습니다~!!

 

모종을 심고 대략 80여일 정도 지나서 수확했는데 처음 심어본 것이라 언제 따는 것이 좋을지

고민하다가 지난 주에 한 개를 뽑아봤는데..이런, 알맹이가 영글지 않았더라구요..-.-; 그런데,

딱 일주일이 지나니 알맞게 영글었더군요..15그루 정도의 모종을 심었는데..속이 여물지 않은

몇 개를 버리고..서른 개 정도? 수확했는데..소금 두꼬집 넣고 삶은 옥수수는 지금까지 먹어본

그 어느 옥수수 보다도 맛있었습니다..흔히들 말하는 존맛탱..^^; 그럼, 사진 올리니 봐주세요.

 

끝으로, 제 블로그에서 옥상텃밭과 관련된 글을 읽고 싶다면 '텃밭'으로 검색하면 됩니다..^^*

 

 

맨앞..그 뒤..두 개가 우리밭

 

 

드디어 수확합니다

 

 

정말 잘 자랐죠..??

 

 

 

교회가 헐린 곳에 드디어 건물이 완성되어가고 있네요

 

 

 

산지직송 옥수수..ㅋ

 

 

정말 예쁘게 영글었죠..??

 

 

 

이런 것도 있어요..^^;;

 

 

 

 

열매는 몇 개 안 되고 껍질만 가득

 

 

뿌리가 정말 굵고 깊게 박혀서 힘들게 뽑아냈어요

 

 

사탕수수와 비슷한 듯

 

 

소를 키워야 하나요..?? ㅋㅋㅋ

 

 

 

 

늙은 호박

 

 

 

쪼그마한 오이..커가는 중입니다

 

 

 

 

소금 약간 넣고 삶아봅니다

 

 

 

 

잘 삶아지고 있네요

 

 

아, 이렇게 맛있는 옥수수는 태어나서 처음 먹어봅니다..ㅎㅎㅎ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봄에 심었던 상추와 각종 채소들이 여름이 되면서 끝물을 맞았는지..제대로 자라지 않는다고

지난번에 말씀드렸죠..?? 그래서 엊그제 토요일에 화원에 가서..여름상추 모종을 사왔습니다.

뭐 많이 사온 것은 아니고 꼴랑 네 개..천 원어치..ㅋㅋㅋㅋ 햇볕에 녹지 않는다고 하니..역시

그 이름에 걸맞는 것 같네요..열무씨앗을 뿌려놓아도 된다는데 그거 솎아낼 생각에 포기..^^;

 

그리고 여름이 되면 늘 빼놓지 않고 하는 것..옥수수 구입해서 삶아서 냉동고에 보관하기..ㅋ

옥수수가 탄수화물이 많아서 몸에 안 좋니 소화가 안 되니 해도 한여름에 나오는 햇옥수수를

삶아서 먹는 맛이란 정말 버릴 수 없는 재미죠..암튼 올해도 옥수수 두 자루에 덤까지 합해서

70개쯤 되는 옥수수를 삶았는데요 며칠 전 엄청 더웠을 때 삶았는데 저도 같이 삶아진 듯..ㅠ

지난 주말부터 8월 4일까지 홈경기도 없고 블로그에 쓸 것도 없고 그래서 이거라도 올려봐요.

 

 

맑고 파란 하늘

 

 

남한산성..^^

 

 

여름에 심을만한 것이 이 여름상추밖에 없다고..ㅠ

 

 

가지가 웃자란 토마토를 잘 묶어주고 가지도 쳐주고

 

 

 

토마토 가지가 영감 키보다 더 컸다는..ㅋㅋㅋ

 

 

이것이 바로 여름상추..^^

 

 

 

네 개 심었음..^^;;

 

 

 

 

 

사실 뭐 모종 네 개만 심어도 울 가족이 먹기에는 충분해요

 

 

대학찰옥수수는 대학교수가 품종개량을 한 것이라 그렇게 이름이 붙여졌다고 하죠..??

나사에서 옥수수 품종을 개량했으면 나사찰옥수수라고 이름이 붙여졌겠죠..?? 아하하~

 

 

 

그래도 올해는 아들녀석이 있어서 수월하게 옥수수 껍질을 깠어요..이것이 젤 손이 많이 감

 

 

 

 

더운 날씨에 옥수수를 삶은 일이란..참 멍청한 짓이죠..ㅋㅋㅋㅋㅋ

 

 

보글보글..물에 잘 잠겨놓고 삶아야 합니다..햇옥수수는 단맛이 도는지라 뉴슈가 같은 것은

절대 넣지 마시고 약간의 천일염만 넣어서 삶으세요..소금이 넣으면 단맛이 더 진해져요..^^

 

 

한소큼 김이 나가게 놔둡니다

 

 

한 번에 다 삶을 수가 없는지라 이렇게 한 번 더 삶아냅니다..ㅠㅠ

 

 

센불에서 20분 정도 삶아주면 됩니다

 

 

 

 

김이 나간 옥수수를 먹을만큼 이렇게 비닐에 담아서 냉동고에 넣었다가..먹고 싶을 때 하나씩

꺼내서 먹으면 됩니다..끓는 물에 5분 정도만 삶아주면 갓 쪄냈을 때와 같이 말랑말랑..맛나요

 

 

어제 일요일..영감이랑 오붓하게 갈비탕을 먹으러 나갔어요..^^

 

 

송파구청 뒤..석촌호수 옆에 있는 삼도갈비..한우 갈비탕을 판다고 해서 갔지요

 

 

음~ 갈비를 먹자고 할까..?? ㅋ

 

 

그래도 눈 딱 감고 갈비탕 주문..^^

 

 

선육후면..오호~

 

 

 

 

 

갈비탕이 나왔습니다

 

 

 

고기는 야들야들 괜찮았는데 국물이 좀 짜다는 것이 흠이었네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제는 2013년 프로야구 올스타전이 포항구장에서 열렸는데요..울 팀의 믿음직한 중간계투인
오현택 선수가 생애 처음으로..올스타전 경기에 출전했답니다..그리고, 이벤트 행사로 열렸던
퍼펙트 피처부문에서 2등을 하고 상금 100만원을 받았고 본 경기에서는 1과 ⅔이닝을 잘 던져
우수투수상까지 받았답니다..상금도 무려 300만원이나..우하하하~!! 경기 할 때를 제외하고는
붕어빵 아들 민준이를 꼭 안고 다녀서 사람들의 이목을 받았는데 이쁜 사진들이 넘 많네요..^^


하루종일 내 블로그 유입키워드가 온통 이분들로 채워짐..^^;;



완전 귀여운 아들과 완전 멋진 아빠..^^



성배 씨도 어여어여..ㅋ





아이 울리는 나쁜 사람..홍상삼



멍현택..멍민준..ㅋㅋㅋㅋㅋㅋㅋ





잘 던질 거야~!!

 





축하축하~!!



덧붙여, 제가 엊그제..한밤중에 옥수수를 무려 70개나 삶았습니다..가족들이 옥수수를 엄청
좋아라 해서..해마다 여름이면 이렇게 옥수수를 삶아서 냉동고에 넣어놨다가 꺼내먹는데요 
손질해 놓은 김에 삶았는데..정말 옥수수 삶아가 저도 같이 삶아지는 줄 알았답니다..ㅎㅎㅎ
햇옥수수 삶을 땐 감미료 같은 것 넣지 마시고 천일염만 약간 넣고 삶으세요..그게 맛있어요



대학교수가 품종개량한 옥수수라서 그 이름이 대학 찰옥수수..^^





야구장 다녀온 사이, 옥수수 엄청 좋아하는 영감이 이렇게 손질을 다 해놨더라구요..^^



물에 천일염만 조금 넣고 20분 정도 삶아주면 됩니다



이런 식으로 두 번을 삶았어요..ㅠㅠ




나도 같이 삶아지고 있음..아흑~!!




옥수수 식히는 중



어느 정도 식으면 냉동고에 넣어놓고 먹고 싶을 때 바로 꺼내서
5분 정도만 삶아주면 갓 삶은 듯한 맛난 옥수수를 맛볼 수 있음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그냥 가지 마시고 아래 손가락 꾹~! 그 아래 광고도 꾹~!!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홉 번 승리를 거둔 이후..네 번 연속 10승 달성에 실패한 우리의 에이스 니퍼트 투수
과연 니퍼트 투수는 알고 있을까요..?? 우리나라의 이 '아홉수'라는 것을 말이죠..ㅠㅠ
오죽하면 제가 영어만 술술 잘 할 수 있다면 알려주고 싶은 생각이 들 정도였네요..^^;

대인배 베어스는 오늘 경기에서도 역시나 대인배의 면모를 어김없이 잘 보여줬습니다.
05년 트윈스에 입단을 했다가 박명환 투수의 보상선수로 베어스로 이적했다가 08년에
방출당하고 다시 트윈스의 신고선수로 들어와서 야구를 시작한 신재웅 투수에게 무려
2176일만의 승리라는 큰 선물을 안겨줬으니 말입니다..거의 6년에 가까운 시간이네요.

급성 장염으로 이틀 전 선발출장에서 빠졌다가 오늘 등판한 니퍼트 투수, 아직 완쾌가
안 된 것이 아닐까 걱정을 했는데 그것은 기우..6이닝을 던지며 두 점을 주기는 했으나
호투했는데 어제까지 폭발하던 집중타가 오늘은 침묵..-.-; 1회 말, 선두타자인 최주환
선수가 안타를 쳐내면서 좋은 출발을 했는데 믿었던! 오재원 선수의 병살..병살 뒤에는
안타가 많이 나오는데요 역시나 김현수 선수의 2루타 하지만 선취점을 내는 것은 실패

이 1회 말의 기회를 살리지 못 했던 것이..결국 상대방에게 승기를 넘겨준 것이 아닐까
보여집니다..안타는 두 팀이 여섯 개와 일곱 개로 차이가 없었지만..수비에서 집중력을
보인 트윈스 선수들이 더 돋보인 경기였다고 생각합니다..아홉수라는 늪에서 헤어나지
못 하고 있는 우리의 에이스 니퍼트 투수를 위해서 울 베어스 팬들..기를 모아주시어요.



아들넘이 9월 초에 군대가는데 드디어 입영통지서가..??



근데 입영통지서는 아니고 입영안내문이네요..ㅎㅎㅎ



옥수수를 두 자루(60개) 샀는데 야구장 가기 전에 옥수수 껍질까고 삶느라고 죽을 뻔..ㅠㅠ





변진수 투수가 보이네요





김재호 선수는 어디에..?? 윤석민 선수가 선발 라인업에 있을 거라고 생각했는데 없네요..-.-





몸은 괜찮으신 거죠..??



어린이 팬에게 환하게 웃어보이는 재호재호



이런 잡지도 나왔네요..??



야구를 향한 열정..신재웅 투수













저도 기원합니다~!!













1회 말, 무사 1루에서 병살..ㅠㅠ




온가족이 다 장염에 걸렸었다는데 역시나..힘들지..??













안녕들 하시렵니까..??



김동주가 셋..ㅋ





선물을 받았는데 이거 뭘까요..??





물티슈인데요..이거 아까워서 어찌 쓰냐 말입니다..^^;





6회 초, 두 점을 따낸 트윈스



6회 말, 김현수 선수의 적시타로 드디어 한 점을 냈네요





악~!! 투명우산이 오늘 나왔더군요..으헐헐~ 갖고싶다..^^







트윈스 승~!!



힘내자, 우리의 두 용병님들~!!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