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드디어 시범경기가 시작됐는데요..야구고 뭐고 됐고..ㅋㅋ (류지혁 파이팅~!!) 오래된 아파트

새롭게 꾸미느라 대략 정신이 없는 야구부인입니다..^^ 이번에 올리는 편은 사람으로 표현을

하자면 '화장'이 아닐까 생각됩니다..바로, 조명공사를 시작으로..폴딩도어, 마루와 부엌까지

꾸미기 작업이기 때문이지요..그렇죠~!! 공사 막바지에 접어들었다고 해도..과언은 아닙니다.

 

인테리어 준비를 하며, 나름 여기저기 각종 사이트에서 많은 정보를 얻고 찾아보고 했는데요

다른 것 같으면서도 결국 같은 부분이 많더라구요..아무래도 트렌드? 유행?을 따르는 경향이

많은 것은 분명한 듯 싶어요..같은 혹은 비슷한 색상과 스타일, 느낌 등등..-.- 그런 점을 나는

결단코 지양하리라..생각했다가도 어느새 지향을 하고 있고..뭐가 좋은지는 모르겠어요..ㅠㅠ

 

제가 조금만 더 젊었더라도 더 열심히 발품을 팔고 찾아보고 알아보고 했을 터인데..알다시피

향후 몇 년 안에 할머니가 될지도 모르는 나이가 됐는지라..ㅠㅠ 그냥 편하게 대충 그렇게..^^

사람 살아가는 것도 그렇고 인테리어도 그렇고 이게 맞느니 틀리느니 좋으니 안 좋으니..그런

비교와 폄하는 노노~!! 그냥 나에게 예쁘게 보이고 내 맘에 들면 소위 '장땡'이 아닐까 합니다.

 

저는 전문가도 아니고 또 평소 딱히 관심을 갖고있던 분야도 아니고 그냥 오래된 집을 가만히

두고만 볼 수 없어서 손을 댄 것입니다..그래서 공사가 시작되면 될수록..이거 잘 되고 있는지

모르겠다는 초조함도 쬐끔 들었답니다..^^; 그런고로, 전문가적 안목을 갖고있는 분들은 그냥

대충 스킵하여 주시길 바라며..오래된 아파트 새롭게 바꿔보기 4편을 올리니 재밌게 봐주세요.

 

 

(3월 13일) 2월 22일부터 공사를 시작했으니..주말을 제외하더라도

꽤 오래됐죠..?? 전기공사를 제일 먼저 했는데 드디어 조명공사..ㅋ

사람은 화장빨 최고..사물은 조명빨이 최고..ㅎㅎㅎ 저는 치렁치렁

늘어지는 조명기구를 안 좋아하는 고로 특별한 조명은 없습니다요

 

 

전기기사 님, 등 하나 다는데도 이렇게 수평을 열심히 맞추더군요

 

 

열심열심..신중신중

 

 

부엌등을 시공하는 중입니다

 

 

안방 화장실 콘센트, 원래는 오른쪽에 있었는데 미닫이문으로 바꾸면서 왼쪽으로 이동

 

 

거실 메인조명인데 별 거 없어요..^^;;

 

 

각 방의 조명도 그냥 무던한..심플..평범..^^;;

 

 

유행 중인 로이레트니 LED 벽시계..저도 벽시계는 유행을 따라했어요..ㅎㅎㅎ

 

 

식탁등

 

 

 

조명이 하나 둘씩 켜지고 있네요

 

 

할로겐 간접등을 시공하는 중이어요

 

 

세탁기 배수구..스텐레스라서 좋은 것 같아요

 

 

뒷베란다 타일몰딩 마감..실리콘은 아니고..암튼 물때타지 말라고 해놓은 듯..??

 

 

거실과 베란다 사이에는 폴딩도어를 시공했습니다..개인적으로 확장하는 것은 싫구요

베란다와 거실의 구분은 있어야 한다고 생각이 돼서 선택한 것이죠..이것도 트렌드..^^

 

 

블랙 폴딩도어..이쁘쥬..??

 

 

유리 두께는 24mm입니다..방음이 잘 되는 좋은 유리라죠..??

 

 

앞베란다 단을 거실과 같은 높이로 시공, 폴딩도어를 열면 이렇게 확장된 느낌이 듭니다

 

 

ㅋㅋㅋ 좋다..^^

 

 

마루공사는 아직 시작 전이라 어수선..^^

 

 

 

거실에 있는 욕실..수납장 아래에 은은하게 조명시공..ㅋ

 

 

 

할로겐 간접등입니다

 

 

 

소리 안 나는 시계라서 좋아요..ㅎㅎㅎ

 

 

논현동 숙소로 돌아오는 길..그 사이에 탄핵녀의 집이 있어요..민폐..개민폐녀..-.-

 

 

(3월 14일) 마루공사가 시작된 화이트데이..ㅋ

 

 

스타 강마루로 시공합니다..환한 색상입니다..^^

 

 

 

저기 바르는 것은 무엇일까요..??

 

 

풀이라고 합니다..이걸 바르고 강마루를 그 위에 팍~!!

 

 

황토풀..친환경제품이라고 합니다..공사를 해주는 분마다 이구동성..이번 시공을 맡아주신

인테리어 대표가 사용하는 재료가..다 좋은 제품이라고 입을 모아 칭찬을 해서 좋았답니다

 

 

 

마루공사..정말 소음이 커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마루시공을 한 후, 혹시나 다른 공사를 하면서 흠집이 나면 안 되는지라 보양도 제대로

해주시더군요..왜냐..?? 마루시공 다음 날부터..부엌을 비롯 가구가 들어오기 때문이죠

 

 

아주 제대로 해주셨는데..ㅠㅠ 아, 글쎄..이후 붙박이장 시공을 한 후에..(커밍순..ㅠㅠ)

 

 

아들내미 방만 하면 마루시공 끝~!!

 

 

망치로 아주 세게 내려칩니다..그 소음이란..ㅠㅠㅠㅠㅠㅠㅠ

 

 

이런 망치로 거실과 방 세 개를........ㅠㅠㅠㅠㅠㅠㅠㅠ (아랫집에 미안..죄송)

 

 

 

정말 하루종일 쉬지않고 일을 하시더군요

 

 

거실에도 보양을 하는 중..정말 꼼꼼하십니다

 

 

 

실리콘 작업을 끝으로 마루시공 완료~!!

 

 

 

나, 예다지야..^^;;

 

 

 

앞베란다 창고에 미처 들고 나가지 못 한 짐이 있는데 그 중 하나..하이텔 단말기..ㅋㅋㅋ

 

 

(3월 15일) 부엌과 안방 붙박이장 시공을 했습니다..부엌가구는 cj 홈쇼핑에서 구입했구요

각 방에 필요한..붙박이장과 침대와 장롱, 책장, 소파 등은 한샘인테리어 중곡점에서 구입

했습니다..지인소개 그런 거 없었고..걍 검색해서 결정하고 매장에 가서 구입, 결제했어요

조금만 젊었어도 여기저기 돌아봤을 텐데..이제는 그런 거 귀찮아서 한군데에서 구입..^^;

 

 

 

홈쇼핑에서 부엌가구를 구입하면 본사로 그 명단이 올라가구요 거기에서 각 직영점이나

대리점에서 해피콜을 하는 것 같아요..그리고 시공은 구입자의 집 가까운 곳에서 오는 듯

 

 

홈쇼핑..ㅋ

 

 

저는 하남 스타필드에 있는 한샘 직매장 직원에게 해피콜을 받았답니다..친절하심..^^

 

 

뭐든지 각을 잡아야 살지요..수평..각도..아주 중요합니다

 

 

 

이런 작업을 몇 시간 내내 계속 하는지라 바닥 보양을 잘해야 합니다

 

 

 

키가 크신지라 걍 쑥 들어서..부럽부럽..^^

 

 

 

붙박이장 시공을 하러 오셨네요..바쁘다 바뻐

 

 

이분도 이렇게 바닥재를 잘 깔아놓고 시공했는데..ㅠㅠ 그런데

이후에 살펴보니..ㅠㅠ 아이고..ㅠㅠ 왜 두 군데나 패였는지..ㅠ

 

 

열심열심~!!

 

 

저희 아파트 부엌이 아주 작은 편이어요..저기 개수대 바로 옆까지가 부엌이었는데요

이번에 냉장고를 맞은 편에 놓기로 결정하고 주방을 연장했어요..어찌나 좋은지..ㅎㅎ

메이커 부엌가구, 특히 한샘의 중급 정도 부엌가구는 홈쇼핑이 제일 저렴한 것 같아요

해피콜을 통해서 원하는 대로 진행이 가능하니..사은품 빵빵한 것으로 구입하시길..^^

 

 

냉장고장은 무상으로 시공을 해줬어요

 

 

타일상판 연마중..돌가루가 어찌나..그래서 뛰쳐나옴..ㅠㅠ ㅋㅋ

 

 

돌가루가 잔뜩 쌓였지만..암튼 부엌시공 끝~!!

 

 

문짝만 붙이면 됩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공감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부럽부럽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7.03.19 03:38

    새롭게 바뀌어가는 모습 정말 설레어요! 저도 27년된 아파트에살아서 천장까지 싹 뜯고 공사한번 해야하는데... 막막하네요ㅠㅜ 추진력이 부러워요!!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7.03.19 16:03 신고

      드디어 완성된 집..이웃분들이 오셔서 다들 예쁘다고 하셨어요..ㅎㅎ
      사진으로 보는 것보다 실제로 보는 게 훨 멋진데..곧 올려드릴게요..^^

  2.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7.03.21 10:07

    ㅋㅋㅋ.. 울집 거실조명이랑 같아요.. 저한테 물어보셨으면 2개만 하시랬을건데.. 3개는 음.. 딸내미가 사진찍을때나 쓰게 되더라구요.. ㅎㅎ
    뭐 형광등 전기료 얼마 나오겠어 ? 했는데, 동향 집이다보니 많이 차이나요..
    강마루.. 저거 한개도 안강해요.. 조금 무거운 볼펜 떨어져도 푹 패여요.. 연마루로 이름 바까야해요, ㅜㅜ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7.03.22 01:18 신고

      뭐 하나씩 켤 수 있으니 갯수는 괜찮아요..세 개가 안정적으로 보이잖아요..^^
      그나저나, 강마루 정말 신경쓰여요..ㅠㅠㅠㅠㅠ

오래된 아파트를 대대적으로 공사하며..그 과정을 담아보고 있구요..1편의 글에 이어 2편을

올립니다..(1편을 못 보신 분들은 주소 올리니 참고하세요 -  http://lystjc.tistory.com/1263)

이번 후기사진은 2월 27일부터 3월 3일까지 진행이 된..목공공사인데 제일 크게 느낀 점..??

'집은 목수가 짓는다'는 것이랍니다..나무를 만지는 분들, 정말 대단하시고 멋지시다는..ㅎㅎ

 

제목에서도 그렇고..글을 써오면서 계속 언급되는 부분..오래된 아파트..ㅠㅠ 그래서 신경을

써야할 부분이 참 많은데 그중에서도 천정공사가 제일 비중이 크고 비용도 많이 들었습니다.

그래도 마무리가 잘 돼가는 것을 보고 있으니..기분은 정말 좋더라구요..ㅋ 그렇게 천정부터

문짝과 문틀, 걸레받이와 천정몰딩까지 진행되면서 조금씩 달라지는 모습, 많이들 봐주세요.

 

 

(2월 27일) 목공공사가 시작됐습니다..제일 먼저 천정공사를 하셨네요..^^

 

 

신중하고 절도있게 나무를 자르는 목수(카펜터)

 

 

 

두 분의 목수..나무 기술자..?? 암튼 열심열심 일하시는 모습

 

 

 

이 현수막을 보고 웃음이 빵..공사현장마다 늘 같이 다닌데요..ㅎㅎ

 

 

 

수평을 맞추는 중인거죠..??

 

 

공사현장을 나와서 가구를 구입하러 갔어요..예전 같으면 여기저기 몇 군데씩 둘러보면서

제품 고르고 가격비교를 일일이 했을 텐데..이제는 편한 게 좋아서 한곳에서 몰아서 구입

 

 

심플하니 이쁜 듯

 

 

견적 뽑는 중이어요

 

 

아들녀석은 저 옷장이 맘에 든다고 하네요

 

 

 

요즘은 이렇게 보기 편하게 견적을 내어주네요

 

 

계약완료~!! (할인도 좀 받았어요..ㅎㅎ)

 

 

한샘인테리어 중곡점..대리점 검색하다가 찾아간 곳인데 점장님이 상담을 잘해주셨어요..^^

 

 

(2월 28일) 보기 안 좋게 흠이 파였던 새시 윗부분을 저렇게 깔끔하게 해주셨네요..^^

 

 

한창 공사중이라 문이 활짝~~

 

 

오늘은 문틀공사와 문짝부착을 하시는가 봐요

 

 

 

전날 천정에 부착했던 나무가 하나도 안 보여요..깔끔하게 마감됐어요

 

 

천정 가장자리에 몰딩도 부착됐구요

 

 

 

거실천정도 깔끔하게 시공

 

 

문틀공사..이런 것도 다 목수가 하는 일

 

 

 

문틈에 보이는 스폰지..?? 정말 많이 낡았지요..??

 

 

 

방마다 문틀을 집어넣고 고정을 했네요

 

 

가지런한 전깃줄

 

 

(3월 2일) 미장하는 분도 잠깐 오셔서 저렇게 앞베란다 시공을 하셨어요

 

 

걸레받이 공사를 하고 있는 목수

 

 

저 가벽 뒤로 냉장고가 들어가게 됩니다..냉장고 장은 아니구요..^^

 

 

벽 길이가 얇아서 가벽으로 조금 늘렸어요

 

 

잘 굳어라

 

 

책장이 있던 곳인데 냉장고를 놓을 겁니다

 

 

 

걸레받이

 

 

천정몰딩과 커튼박스

 

 

안방 화장실 문은 미닫이로 제작을 하는 중입니다

 

 

 

문짝은 '예다지'라는 브랜드가 제일 좋다고 하네요

 

 

비디오폰 주변

 

 

이렇게 천정까지 올리는 것을 뭐라고 하는지는 모르겠는데..암튼..ㅋ

 

 

인테리어 대표가..컴퓨터 책상을 서비스로 만들어 주신다고 해서리

솔직히 기대를 많이 했는데..ㅠㅠ 크기도 넘 작고 저렇게 가벽 옆에

딱 고정이 돼서 움직이지 못하는 책상이라 그냥 없애달라 했습니다

저 가벽에는 마그넷을 부착할 수 있도록 철판을 부착해 주신다네요

 

 

 

 

오늘도 여전히 이쁜 여자분이..ㅎㅎㅎ

 

 

이쁜 컴퓨터 책상 하나 구입해서 저 자리에 놓을 생각입니다

 

 

손잡이만 부착하면 되겠네요

 

 

 

가장 기본적인 손잡이

 

 

안방 화장실의 미닫이문

 

 

저기 가운데 벽이 많이 부식돼서 안전하게 마감을 했다고 합니다

 

 

여기는 아들내미 방인데 저기 벽도 상태가 안 좋아서 안전하게 마감을 했다고

 

 

 

목공공사가 끝나면 타일공사가 시작된다고 합니다

 

 

쓱쓱~~ 설계도

 

 

요래요래..ㅋ

 

 

목수 꺼..^^;;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공감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7.03.11 10:22

    지금은 또 한참 진행되었겠네요.. 길것같던 겨울도 지나고, 진짜 봄이에요 오늘은..
    어제부터, 밥안먹어도 배부른... 그렇습니다.. ㅋㅋ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7.03.11 19:56 신고

      네, 진행은 되는데 이게 지금 잘되고 있는 건지 모르겠어요..ㅠㅠㅠㅠ
      그나저나 빼앗긴 들에 비로소 봄이 오는 기분이랄까..위로받는 기분..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