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92020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지난 번에도 몇 장 올린 적 있지만..볼수록 재미있어서 한 번에 올려봅니다.
바로 철웅이 놀이에 빠진 베어스 선수들의 모습을 담은 사진이랍니다..ㅎㅎ

성적도 안 좋은데 무슨 장난질이냐..하시는 분들도 혹시 계실지 모르겠지만
그래도 주눅 들어있는 모습을 보는 것 보다는 화기애애한 모습을 보는 것이
훨씬 좋다고 생각을 합니다..화목한 집안은 언제라도 잘 될 수 있거든요..^^

다들 재밌게 봐주시길 바라면서..울 선수들 내일부터 다시 파이팅 해주시길



제일 먼저 철웅이가 되어 나타난 선수



그렇습니다..정수빈 선수입니다



급 관심을 보이는 이원석 선수..ㅎㅎ



이원석 선수가 철웅이 탈을 쓸줄 전혀 예상을 못 했다는..^^;



손시헌 주장님의 표정..니가 정녕 미쳤구나..ㅎㅎㅎㅎㅎ





최철웅..ㅋㅋㅋㅋㅋㅋㅋ





그대 이름은 앞으로 최철웅입니다..^^





난 이거 쓰고 나갈래



정철웅..?? ㅎ





내놔..내가 쓸래..내 거야



이거 넘 재밌어요..나 야구선수 그만 두고 철웅이 할까봐



치고



또 치고



급기야 머리가 돌아간 철웅이..ㅎㅎㅎ



속이 이렇게 생겼네..??



철웅이도 팀원이 되어



용포, 나도 써봐야지



용 병장님, 체통을 지키세요



에이~ 뻥~!!



아이고, 철웅이가..ㅠㅠ



친절한 민호 코치





철웅이 얼굴 들고가는 오상묵 불펜포수



양의지 포수가 달라고 했군요..?? ㅎㅎㅎ



철웅이 쓰고 공 잡다가 넘어질 뻔 했음..ㅎㅎㅎ



휘청~~!!





허벌나게 덥구만...잉~
다 보신 후에는 바로 아래에 있는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융숵미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9.06 08:26

    ㅋㅋ저와중에 종박은 모델포스 ㅋㅋㅋㅋㅋ의지마님이 제일 잘아울리는......`?!

  2. azi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9.06 13:20 신고

    아 최철웅 완전 딱 어울리네요 ^^!

  3. 하루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9.06 13:21

    사진 잘 보고 갑니다.ㅋㅋ
    회사에서 제일 기분 안좋은 날..
    사진보고 완전 뒤집어 졌었는데...
    의지선수가 진짜..제일 잘 어울리네요..ㅋㅋ
    감사합니다

  4. 철웅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9.13 18:32

    어? 내꺼 뺏긴날이네;;

제목 그대로입니다.

금요일, 막히는 길을 뚫고 야구 보러 목동구장에 갔다가
세차게 쏟아지는 비만 오부지게 구경하고 돌아왔습니다.



포인트파크를 통해 포인트를 충전해서 초대권을 구입하면 아주
저렴한 가격으로 목동구장 경기를 볼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친절하게 악수를 해주는 히메네스 투수





지난 밤 사이 메시 때문에 고생 많았을 이원석 선수..^^



이종욱 선수의 생일축하 단관을 하고있는 런투유 회원들



이종욱 선수 생일을 맞아 양팀 선수들에게 전달된 샌드위치랍니다





1회 초, 김현수 선수의 솔로홈런..그러나..쩝~





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턱돌이의 쇼..쇼..쇼





치어언니들, 비가 그치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경기는 결국 우천취소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생각해 보노라면 울 베어스에게는 참 힘겹게 다가왔던 7월이었는데
어제, 오늘 이틀동안 불끈~ 새로운 힘이 솟아나는 것을 느끼게 됩니다.

울 아이들과 제가 생각했던 시나리오는 이성열 선수의 연속안타와
다이빙 캐치 호수비와 최승환 포수의 뜬금홈런포 였는데 말이죠..^^
이성열 선수..2타점 3루타 넘 멋졌어요..그런데, 그 다음 타석부터
너무 어깨에 힘이 들어간 모습..단타 한 개만 더 쳐줬더라면 이적 후
첫 수훈상도 가능했을 텐데..그래도 여하튼 넘 멋졌답니다..ㅎㅎㅎ

김선우 투수의 좋은 투구내용..중간에 투수앞으로 빠르게 날아오는
공을 막는 모습이 다소 어설픈 면이 있었지만..그리고 이대형 선수에게
외야안타를 허용했다는 사실이 가슴 아팠지만 그래도 7이닝동안
한 점도 내주지 않았던 점..큰 박수를 보냅니다.
거기에 울 홍포 님의 파이팅 넘치는 공격..역시나 대단하십니다.

1회 말에 승부에 쐐기를 박는 4점을 내서 그런지 그 이후 긴장감이
없었다는 점이 다소 흠이었지만..일찌감치 승부를 결정지은 후
편안하게 즐기는 것도 좀 짱인 듯..^^

그나저나, 8회말에 1루심의 그 어이 없는 아웃 판정..나원참~
공이 오기도 전부터 손을 들고 계시대..?? 이를 어쩌실겨..-.-;
내일 선발은 이원재 투수와 옥스프링 투수..이원재 투수가 초반에만
잘 막아준다면 지난 번, 봉중근 투수가 선발로 나왔던 경기처럼
후반에 승부가 결정되지 않을까..라는 예측을 해보면서..

성능 좋은 엘쥐 에어컨 바람..참 고맙습니다..땡큐~!!

더워더워~ 아이스박스에 손을 담그고 있는 현수 선수

안녕하시렵니까..?? ㅋ

원석 씨가 몰래몰래 안샘 뒤로 다가가 얼음을 옷속으로 넣었습니다.

으아아아아아~~

그러더니 헉스~ 마구 패..헐크 안샘~

어이구~

안샘 눈치를 보던 원석 씨..안샘이 들어오자 슬금슬금 도망을..^^;

안샘, 그새 또 따라합니다..얼음을 홍포 옷속으로 쑥~

그러나, 홍포..뭐가..?? 왜..?? 뭐땜에..?? 아무렇지도 않은데..??

홍포의 새로운 헤어스타일..^^

걸어가면서도 웃는 김미소 선수

분위기 좋은 것을 보니 오늘도 勝~!!

오상묵 포수..시원하게 머리 정리하셨습니다.

진가가 孃, 시구하기 전에 칼들고 휙휙휙~

폼은 멋졌으나 공은 힘없이 에게~ 겨우..^^

원재 군과 태훈곰..오늘은 입 꾹 다물었네요..카카카~

1회, 3루타로 2타점을 낸 이성열 선수

고영민 선수 등장..두산 킹왕짱~!!

누구..?? 진가가 孃과 홍포..??
아닙니다..진가가 孃과 탤런트 윤태영 씨입니다.

투수 이재영, 타자 이성열의 만남

이겼다~!!

오늘의 수훈선수는 김선우 투수와 홍성흔 선수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은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8.07.11 00:00

    아 어떡해....
    홍포가 아무렇지 않아하자 벙쩌있는 안샘 표정..ㅋㅋㅋ
    역시 두산 덕아웃~훈훈해요~~
    그나저나 오늘 원재님이 드디어 1승을 했어요~꺄~~~ㅋㅋ
    오늘 경기도 보고 오셨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