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오늘 경기는 참 빨리 끝났습니다..경기종료 시간이 오후 9시 8분인가 그랬을 겁니다.
2시간 40분이 채 안 되는 경기를 했는데요 왜 이렇게 빨리 끝났을까요..?? 그 이유는
바로 병살을 네 개나 만들어내신 베어스 타자들 때문..ㅠㅠ 죽으려면 그냥 혼자 죽지
왜들 그렇게 사이좋게 같이 죽는 건지 도무지 알 수 없는 울 선수들..미춰버리겠네요.

1회가 시작하자마자..선두타자인 정근우 선수에게 초구 3루타를 허용한 니퍼트 투수
엄청 놀랐나? 봅니다..바로 볼 넷 그리고 1사 1,3루에서 내야안타로 한 점을 허용..ㅠ
이후 베어스가 4회 말에 한 점을 내면서 동점이 됐고 니퍼트 투수는 안정적인 피칭을
보였는데 6회 초, 아쉽게 한 점을 내주면서 역전..그 점수 그대로..경기를 끝냈습니다.

에이스의 호투를 무색하게 만들어버린..네 개의 병살..거기에 아쉬웠던 2루수의 수비
경기는 빨리 끝났습니다만..집으로 돌아오는 발걸음을 무겁게 만든 무기력했던 경기
호투해주고 있는 선발투수들의 어깨를 가볍게 해줄 홈런은 언제쯤이나 터질까요..??





유재웅 선수가 보이네요







오늘도 선발라인업에서 제외된 김현수 선수..ㅠㅠ



열애 중인 탤런트 박시은 씨와 진태현 씨..^^



내일 경기 선발인 임태훈 투수가 전력분석원과 함께 하고있네요





1회 초 순식간에 한 점 헌납..ㅠㅠ



불펜 펜스 윗부분에 스티로폼이 씌웠졌습니다..얼마 전부터 야구팬들이..트위터를 통해
박원순 시장에게 불펜이 위험하니 대책을 세워달라고 했는데 일단 이런 조치를 취한 듯



와이번스 정상호 포수의 사인볼..ㅋ





4회 말, 2루타를 치고나간 정수빈 선수





이성열 선수의 적시타로 한 점을 내면서 동점







나가는데 성공했는데





집으로 돌아오질 못 하네



김현수 선수의 손가락은 아직도 저렇네요..ㅠㅠ





3루 불펜 펜스 윗쪽도 이렇게





아쉬운 수비를 보여줬던 김재호 선수




ㅠㅠ



축하드려요..^^















얼마 전에 플레이어씨라는 사이트에서 이벤트에 당첨이 되어 받은 모자입니다..ㅎㅎㅎ
지금도 이벤트 중이니 참여해 보세요 (http://www.playerc.co.kr/shop/main/index.php)









김현수 선수의 친필사인..음하핫~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들 경기결과를 알고 계시겠지만 병살을 네 개 쳤고 한 점도 못 내고 영봉패 했습니다.

집에 오자마자 기사를 찾아보니..한경기 병살타 최다기록은 2007년 6월 24일 잠실에서
열렸던 기아와의 경기에서 울 팀이 기록했던 여섯개라고 하던데 오늘은 겨우 네 개..??
이왕 진 거..네 개로 끝낸 걸 다행라고 생각하고 웃어야 하는 건지 뭔지 모르겠네요..ㅎ

노련미의 이혜천 투수냐..젊은 패기의 박현준 투수냐..흥미진진하게 생각을 했던..오늘
경기는 박현준 투수의 일방적인 승리로 끝이 났습니다..개막 2연전을 두 팀이 사이좋게
나눠가졌으니 정말 사이좋은 이웃사촌인 건가요..?? 개인적으로는 어제 승리를 거둬낸
선발 라인업을 오늘도 그대로 가져갔으면 좋지 않았을까..했는데요..여러분 생각은..??

오늘 옆집이 완벽하게 승리를 거둬낸 것은 더 이상 베어스에게 질 수 없다..라는 각오가
강했기 때문이 아닐까 합니다..간절함과 절실함이 강력한 투구와 맹타로 이어진 것이죠.
클린업 트리오가 서로 뒤질새라 병살타를 쳐낸 베어스..앞으로 또 이러시면 곤란합니다.

일방적으로 끌려가다 보니 경기 사진을 몇 장 안 됩니다..그냥 슬쩍 살펴봐 주십시오..^^



오늘 잘 하자구







밥 든든하게 먹었지..??



눈웃음이 매력적인 임용수 캐스터





맹구도 절로 웃게 만드는 걸그룹 '시크릿'



이거 뒤를 돌아볼 수도 없고..어째 씁쓸하구만



뚜루왑 두밥 두밥~~~







'시크릿' 전효성 孃의 시구









김창렬 씨 가족입니다



양신은 아직 쑥쓰러우신 듯..ㅎㅎㅎ





무슨 생각을 하시는지요..??



물러나는 달세..ㅠㅠ



1루로 전력질주를 하다가 그만 삐끄덩~







아직도 아파요



저 간절한 염원, 올해는 이룰 수 있을까요..??






성영훈 투수와 강동연 투수..님들도 갑갑하죠..??



안샘이 야구장에 오셨네요







나는야 그라운드를 달린다~~~ 베어스 외국인팬..이러시면 안 되죠..아흑~





두 번 지지 않는다~!!









오늘의 수훈선수는 박현준 투수와 정의윤 선수





답답해서 내가 직접 야구한다..?? ㅎ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