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2020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오늘 잠실에서 벌어진 와이번스와 베어스의 시범경기는 마치 한국시리즈 같았습니다.
정말 어찌나 사람들이 많았는지 개방하지 않은 외야를 제외한 내야는 2층 관중석까지
야구팬들로 꽉 찼습니다..야구 관계자분들도 이런 시범경기는 처음이라고 놀라더군요.

그렇게 많은 관중들을 앞에서, TV로 중계까지 했던 시범경기였는데..울 베어스 선수들
상대팀보다 안타를 세 개나 쳐냈지만 병살을 세 개나 치고 홈런도 두 개 내주고 점수로
이어지는 실책도 두 개나 해서..5대 1로 패했습니다..비록 3실점을 하긴 했지만..선발로
나온 이혜천 투수는 멋진 투구를 선보이며..팬들에게 지난 대구경기에 이어 다시 한 번
믿음직한 모습을 보여줬습니다..하지만 홈런 두 개를 허용한 이용찬 투수는 어쩔..ㅠㅠ

SK는 박종훈 투수가 얻어맞는 기색을 보이자 바로 투수를 교체 마운드를 안정시키면서
승리를 지켜냈네요..'이기고 있는 경기는 반드시 지킨다'는 SK의 생각이 그대로 드러난
경기였지요..그것이 비록 시범경기일지라도 말입니다..'명불허전'이라는 이름에 걸맞는
두 팀간의 멋진 경기를 올 시즌에도 기대해 보면서..즐거운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곰 세 마리가 한 집에 있어..' 응원가에 따라 율동을 취하던 선수들..ㅎㅎㅎ





돌아온 달세









아빠가 공 던지는 모습을 열심히 지켜보는 생후 7개월된 태양 君





수다쟁이 써니..ㅎㅎㅎ





6회 초, 이용찬 투수로부터 두 개의 홈런을 뽑아낸 와이번스 선수들









잡았다~!!









영어 잘 하는 써니..^^



여기저기 얘기하느라 바쁜 차도남







승리는 즐거워



오늘 병살 쳤던 분입니다



박재상 선수, 참 멋진 것 같아요..^^



"그만 나가주세요..문 닫습니다.." 그럼에도 안 나가시는 분들이 많네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땡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3.27 14:58

    와~현장의 생생함이 전달되는듯 하네요. 잘보고 갑니다. ^^

  2. 뒷모습김동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22 14:23

    반갑습니다~ 소중한 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앞으로도 건강하시고 좋은 글 많이 올려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