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72024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320x100

작년 2월 말에서 3월 초..코로나가 끝난 후 첫 해외여행을 다녀왔었더랐죠..그리고, 1년 2개월 여만에 다시 떠남을

준비하고 있습니다..그런데, 준비하고 있다는 게 좀 그렇네요..1년 전인 작년 4월에 이미 항공권을 구입했다는..^^;

항공사 마일리지를 갖고있는 분들은 다들 알다시피 코로나 때문에 마일리지 유효기간이 몇 번이나 연장이 됐었죠.

 

저도 제법 많은 마일리지가 있는데요 연장..연장..연장됐다가 작년 12월 31일에 소멸되는 마일리지가 꽤 많았는데

어떻게 사용하면 좋을까 고민하다가..항공사 마일리지는 항공권으로 사용하는 게 가장 좋다는 것..그것도 다들 잘

아시잖아요..ㅎㅎㅎ 뭐 어디를 가고싶다고 갈 수 있는 게 아니라 마일리지로 구입하기 용이한 여행지를 찾는 것이

가장 최상인데..그럼에도 불구하고 가고싶은 곳을 가야지..아무 곳이나 갈 수는 없는 법..그렇게 해서 결정된 지역

 

바로 비엔나와 프라하입니다..원래는 비엔나만 가려고 했는데 주변인들이 그래도 한 곳을 더 가는 게 좋지 않을까

권유를 해서 비엔나와 가까운 부다페스트와 프라하 중에서 고민을 하다가 프라하를 선택했고 인앤 아웃과 날짜를

몇 번이나 바꾸고 엎어치고 매치고 정말 우여곡절 끝에 마일리지로 프레스티지석 확보에 성공을 했습니다..ㅋㅋㅋ

 

이후 1년이 언제 지날까 했는데 세월은 진짜 참 잘 가더라구요..?? 어느덧 출발일이 16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ㅎ

이번 여행은 저 혼자 가구요 이번에도 역시 패키지가 아닌 자유(로운) 여행입니다..소위 나홀로 여행(혼.영)입니다.

ISTJ형 인간이라..계획을 아주 열심히 세우는 사람인데..이번에는 약간 풀어져 있는 상태입니다..혼자니까 그냥 뭐

그까이거 대충..?? (과연 대충이 될려나 모르겠지만..ㅋㅋㅋ) 항공..기차..호텔에 현지투어까지 다 예약완료 했어요.

올해는 제가 환갑이 되는 해인데요..이번 여행은 제가 저에게 주는 선물이라고 생각하면서..잘 놀다 오겠습니다..^^

 

원래 프라하 인 비엔나 아웃으로 하고 싶었는데 도무지 자리가 안 나오더라구요..날짜를 바꿔도 한 개는 나오는데 다른

한 개는 안 나오고..ㅠㅠ  정말 몇 번이나 해봐도 안 됐는데 저렇게 21일에서 29일은 다행히 자리가 다 나와서 겟했어요

 

마일리지로 예매할 수 있는 좌석 딱 한 개~!!

 

프라하에서 돌아오는 좌석도 딱 한 개..정말 마일리지로 프레스티지석을 잡기가 참 힘들지요..??

 

125,000마일리지 사용하고 유류할증료 276,000원 들어간 비싼 좌석..ㅠㅠ

 

 

비엔나에서 프라하까지는 기차를 타고 가기로 합니다..오스트리아 국영열차인 obb 사이트에서 예약했습니다..^^

비회원으로 구입할 수도 있지만 만에 하나 예약된 티켓이 안 보일 수도 있다해서 회원가입을 하고 구입했답니다

 

직행도 있고 환승도 있는데 직행을 타는 게 아무래도 좋겠지요..?? 

 

기차요금은 세 가지가 있어요..가격이 가장 저렴한 대신 취소가 불가능한 요금..출발 15일 전까지 무료로 취소가

가능한 요금..출발 하루 전까지 취소가 가능한 요금..취소가 불가능한 요금의 경우 취소를 하면 그냥 그대로 돈을

날리는 거예요..그러니 출발에 변동이 없을 경우에만 가장 저렴한 요금으로 예매하는 것이 좋다는 것 기억하세요

 

저는 좌석이 다소 넓은 1등석(퍼스트 클래스)으로 예약했습니다..추가요금이 있구요 거기에 좌석을 마리 지정해서

보장받을 수 있는 요금으로 3유로 더 추가됐어요..-.- 얘네는 웃기는 게 1등석을 구입하는데도 좌석을 지정 안 하면

내 자리가 없을 수도 있다..뭐 이런 말도 안 되는...암튼 뭔 이유인지는 모르겠는데 그런 제도가 있더라구요..ㅋㅋㅋ

 

그리하여 3유로나 더 지불하고 좌석을 지정했거든요..?? 27번 객실의 35번으로

 

그런데 말이죠..?? 이런 그지 발싸개같은 일이 있냐구요..분명 자리를 지정했는데

뭔 말도 안 되는..26호 객실의 창가자리..이렇게 지정이 됐더라구요..?? 나원참~!!

열 받아서 obb 고객센터에메일을 보냈는데 미안하지만 그래도 안 된다고 답장 옴

 

어쨌든 obb 예약 완료~!!

 

비엔나에서는 중앙역 바로 앞에 있는 이비스 빈 하우프트반호프(센트럴 스테이션) 호텔로

예약을 했어요..원래 근처 다른 호텔로 예약을 해놨었는데 급 특가가 나와서 바로 옮겼네요

 

원래 요금이 352 유로인데 할인돼서 316.80유로..호텔에 가서 결제하면 되어요..^^

원화로 환산하면 515,000원이 464,000원이 된 거..근데 환율이 자꾸 오르네요..ㅠㅠ

 

프라하에서는 몇 군데 호텔을 찜해놓고 가격을 살펴보고 있었는데 2월이 지나고 급작스레

오르기 시작하더라구요..다행히 여 호텔은..호텔예약 사이트에서 20% 할인쿠폰을 받아서

아주 좋은 가격에 예약을 했는데요 지금 가격이 50% 이상 올라서 은근 행복해요..ㅋㅋㅋㅋ

제가 기차를 타고 프라하로 가는데..기차역에서 아주 가까워서 좋아요..조식도 포함됐구요

 

프라하 호텔은 호텔예약 사이트에서 결제를 마쳤구요 한화 614,000원이 청구됐어요

 

비엔나 현지투어 두 개..프라하 현지투어 두 개 예약완료..저 중 세 가지 투어는 여행사를

다니고 있는 지인이 여행 잘 다녀오라고 선물로 대신 예약 및 결제를 해줬답니다..ㅎㅎㅎ

 

체코는 자체 화폐인 코루나를 사용한다고 합니다..유로화를 받기도 하는데 불이익을 많이

당한다고..?? 뭐 요즘은 트래블 카드를 주로 사용하지만..그래도 약간의 현금이 필요할 거

같아 당근을 뒤졌더니 나오더라구요..?? ㅎㅎㅎ 4만원 정도의 소액을 양도받았습니다..^^

 

재밌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해 주세요..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320x100
Posted by 별사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