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62024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320x100

'이것도 야구냐' 시리즈가 될 뻔 했던 오늘 경기..ㅠㅠ 다들 야구장에서, 중계방송으로 그리고

하이라이트로 보셨을 것이니 설명 생략합니다..실은 너무 피곤하여요..직관하다가 스물스물~

뻣뻣해지는 뒷목..이겼으니 다행이지..암튼 다들 고생하셨습니다..주심이라는 분은 제외..-.-;

 

 

오늘따라 야구장에 두 팀 조합으로 오신 커플들이 많았어요..ㅎㅎㅎ

 

 

베어스에서는 맹구였는데 거기에서는 뭐냐..??

 

 

거기에서도 맹구로군..-.-

 

 

 

 

반달곰 맹구

 

 

 

꾸벅~~ (잘하든지 말든지..흥~!!)

 

 

 

 

 

두 번째 타석에서 내야안타로 출루한 내땅머신 김현수 선수

 

 

가르시아 홈런~!!

 

 

윌 형이 오셨으니 분명 이길 거야..ㅋ

 

 

암튼 앞서고 있는 중

 

 

 

맹구 호수비..ㅠㅠ 홈런성 타구 잡아냄..-.-

 

 

 

50번 투수가 예전 이 팀의 50번 타자 막아냄..ㅋㅋㅋㅋ

 

 

 

그분이 올라왔다

 

 

이분 표정이 별로 안 좋다..그러더니 역시..?? 이것도 야구냐..-.-

 

 

동점..-.-

 

 

만루를 막아낸 루키

 

 

답답하시죠..?? ㅋㅋㅋㅋㅋㅋㅋ

 

 

성덕 님께서 팬북을 선물로 주셨어요..사인도 해주셨어요..으힛~!!

 

 

사인을 해주면서 곽빈 선수 유니폼을 살까..이러더라는..ㅋㅋㅋㅋㅋ

 

 

오.재.일..좋다

 

 

4대 2로 앞서가기 시작하자 바로 브이자를 날려주신..ㅎㅎㅎ

 

 

그러나 곧 동점 홈런 허용..ㅠㅠㅠㅠㅠ

 

 

 

박종철 주심..그 이름이 참 부끄부끄..나원참~!!

 

 

2루 도루한 양의지 선수..그냥 자기가 생각해도 웃긴 듯..ㅋㅋㅋㅋ

 

 

11회 초, 조수행 선수의 호수비~!! 팀을 살리는 수비..^^

 

 

11회 말 첫타석 선수

 

 

류지혁이가 안타를 쳤다~!!

 

 

못 앉아있겠어요..ㅠㅠ

 

 

팽팽한 대결

 

 

투수교체 하는 사이 맹구 형과 얘기하는 류지혁 선수

 

 

최성훈 투수가 올라옴

 

 

그리고 끝내기~!!

 

 

 

 

 

비장한 표정 좀 보소..ㅎㅎㅎ

 

 

 

아, 도라지는 맛이라고 있지..상삼이 선수도 야구 잘 해보지 않으련..??

 

 

파래김아..그렇게 웃을 일이 아닌데..??

 

 

토닥토닥~!!

 

 

꾸벅~~

 

 

 

ㅎㅎㅎㅎㅎ

 

 

 

최주환 선수 표정 보소..ㅋㅋㅋㅋㅋㅋ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320x100
Posted by 별사랑

|
320x100

와이번스의 선발투수가 여건욱이라는 선수라고 발표된 순간부터..울 베어스 팬들의
대부분은 이런 생각을 했더랍니다.."이제는 연승행진은 끝났네..잘 모르는 투수에게
우리 참 못하잖아..??" 라고 말이죠..ㅠㅠ 그 말은 여지없이 맞아 떨어졌네요..ㅎㅎㅎ

국내에 복귀한 박찬호 투수와 김병현 투수에게..첫 승을 선사한 팀이 어디일까요..??
경기 후 올라온 기사들을 보니..역시나 '낯가리는 곰'이라는 표현이 많이 보이더군요.
그렇게 베어스는..09년도에 프로에 입단한 여건욱이라는 투수에게..데뷔 첫 승이라는
크나큰 선물을 안겨줬답니다..아울러 와이번스에게..올 시즌 첫 승의 기쁨도 같이..ㅋ

1회 말, 세 타자 연속 볼 넷을 얻어내면서..무사 만루를 만들어낸 베어스..어제까지의
베어스 타격을 생각하면 정말 주자일순도 가능하다고 생각했는데 4번 타자의 평범한
내야 땅볼과 5번 타자의 포수 태그 병살타로..진수성찬이 차려진 밥상을 자기 손으로
그대로 엎어버리고 말았네요..오늘 6이닝 동안 석 점을 내주며 호투한 김선우 투수를
보니 아침에 중계방송으로 지켜보며 안타까워했던..류현진 투수가 생각나더군요..^^;

9회 말에도 만루라는 좋은 상황이 있었지만..겨우 한 점을 만회하는데 그치고 경기를
끝낸 베어스..내일 와이번스의 투수는..새로 온 용병 레이예스 투수라는데..으아악~!!
이 선수도 역시 낯선 투수인데..또 한 번 낯가림을 할 것인지..지금부터 궁금해집니다.



오늘의 여권 스탬프 주인공은 바로 오재원 선수..ㅋ





아하하하하~ 뭐가 그렇게 좋으심..??







무섭다..저 낯선 이름 여건욱









멍구~~~







베어스 열혈팬이라는 채정안 씨..그러나 정말로 열혈팬인지는 확인 못 해봤다..^^;;





여하튼 이쁘심









1회 말에 연거푸 볼 넷을 내줬던 여건욱 투수





어제는 두목곰이..오늘은 홍 주장이..^^



만루 상황에서 한 점도 안 내준 조 포





우우우우우~ 걸스데이의 노래에 맞춰 춤을 추는 치어들..군인들의 대세가 걸스데이라네요



맥주 마시기도 지고..경기도 지고..ㅠ





추운데 정말들 고생하심



님들도 추운데 고생 많으심



안녕, 어브리~!!



안녕, 케이든~!!



호수비를 보여줬던 김재호 선수





마산경기도 참 흥미진진하게 봤지 말입니다





내가 제일 잘 맞춰~~!!







총 세 개의 안타 중에서 두 개를 쳐낸 허경민 선수



외야플라이를 날려주신 최재훈 포수







건우는 왜 초구를 쳤을까..?? 글게 말이야







'야구 읽어주는 남자' 시청소감 당첨선물로 사인볼이 왔어요..ㅋ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그냥 가지 마시고 아래 손가락 추천 꾹..그 아래 광고도 꾹~!!

320x100
Posted by 별사랑

|
320x100

다들 경기결과를 알고 계시겠지만 병살을 네 개 쳤고 한 점도 못 내고 영봉패 했습니다.

집에 오자마자 기사를 찾아보니..한경기 병살타 최다기록은 2007년 6월 24일 잠실에서
열렸던 기아와의 경기에서 울 팀이 기록했던 여섯개라고 하던데 오늘은 겨우 네 개..??
이왕 진 거..네 개로 끝낸 걸 다행라고 생각하고 웃어야 하는 건지 뭔지 모르겠네요..ㅎ

노련미의 이혜천 투수냐..젊은 패기의 박현준 투수냐..흥미진진하게 생각을 했던..오늘
경기는 박현준 투수의 일방적인 승리로 끝이 났습니다..개막 2연전을 두 팀이 사이좋게
나눠가졌으니 정말 사이좋은 이웃사촌인 건가요..?? 개인적으로는 어제 승리를 거둬낸
선발 라인업을 오늘도 그대로 가져갔으면 좋지 않았을까..했는데요..여러분 생각은..??

오늘 옆집이 완벽하게 승리를 거둬낸 것은 더 이상 베어스에게 질 수 없다..라는 각오가
강했기 때문이 아닐까 합니다..간절함과 절실함이 강력한 투구와 맹타로 이어진 것이죠.
클린업 트리오가 서로 뒤질새라 병살타를 쳐낸 베어스..앞으로 또 이러시면 곤란합니다.

일방적으로 끌려가다 보니 경기 사진을 몇 장 안 됩니다..그냥 슬쩍 살펴봐 주십시오..^^



오늘 잘 하자구







밥 든든하게 먹었지..??



눈웃음이 매력적인 임용수 캐스터





맹구도 절로 웃게 만드는 걸그룹 '시크릿'



이거 뒤를 돌아볼 수도 없고..어째 씁쓸하구만



뚜루왑 두밥 두밥~~~







'시크릿' 전효성 孃의 시구









김창렬 씨 가족입니다



양신은 아직 쑥쓰러우신 듯..ㅎㅎㅎ





무슨 생각을 하시는지요..??



물러나는 달세..ㅠㅠ



1루로 전력질주를 하다가 그만 삐끄덩~







아직도 아파요



저 간절한 염원, 올해는 이룰 수 있을까요..??






성영훈 투수와 강동연 투수..님들도 갑갑하죠..??



안샘이 야구장에 오셨네요







나는야 그라운드를 달린다~~~ 베어스 외국인팬..이러시면 안 되죠..아흑~





두 번 지지 않는다~!!









오늘의 수훈선수는 박현준 투수와 정의윤 선수





답답해서 내가 직접 야구한다..?? ㅎㅎㅎ


320x100
Posted by 별사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