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0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다른 긴말할 필요는 없고..드디어 옥수수를 수확했습니다..ㅎㅎ 언제..?? 엊그제 토요일에..^^

강원도 그 어느 메에서나 키우는 게 어울릴 것 같은 옥수수를 서울 송파구의 아파트 옥상에서

심고 키워서 수확을 하다니..ㅋㅋㅋ 심지어는 그렇게 수확한 옥수수가 이건 뭐 맛있어도 정말

너무너무 맛있는 옥수수였다니 대략 성공적이 아닌 대박 성공적인 옥수수 수확이었습니다~!!

 

모종을 심고 대략 80여일 정도 지나서 수확했는데 처음 심어본 것이라 언제 따는 것이 좋을지

고민하다가 지난 주에 한 개를 뽑아봤는데..이런, 알맹이가 영글지 않았더라구요..-.-; 그런데,

딱 일주일이 지나니 알맞게 영글었더군요..15그루 정도의 모종을 심었는데..속이 여물지 않은

몇 개를 버리고..서른 개 정도? 수확했는데..소금 두꼬집 넣고 삶은 옥수수는 지금까지 먹어본

그 어느 옥수수 보다도 맛있었습니다..흔히들 말하는 존맛탱..^^; 그럼, 사진 올리니 봐주세요.

 

끝으로, 제 블로그에서 옥상텃밭과 관련된 글을 읽고 싶다면 '텃밭'으로 검색하면 됩니다..^^*

 

 

맨앞..그 뒤..두 개가 우리밭

 

 

드디어 수확합니다

 

 

정말 잘 자랐죠..??

 

 

 

교회가 헐린 곳에 드디어 건물이 완성되어가고 있네요

 

 

 

산지직송 옥수수..ㅋ

 

 

정말 예쁘게 영글었죠..??

 

 

 

이런 것도 있어요..^^;;

 

 

 

 

열매는 몇 개 안 되고 껍질만 가득

 

 

뿌리가 정말 굵고 깊게 박혀서 힘들게 뽑아냈어요

 

 

사탕수수와 비슷한 듯

 

 

소를 키워야 하나요..?? ㅋㅋㅋ

 

 

 

 

늙은 호박

 

 

 

쪼그마한 오이..커가는 중입니다

 

 

 

 

소금 약간 넣고 삶아봅니다

 

 

 

 

잘 삶아지고 있네요

 

 

아, 이렇게 맛있는 옥수수는 태어나서 처음 먹어봅니다..ㅎㅎㅎ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근 2주 만에 옥상텃밭에 올라가 봤어요..사실, 해마다 심는 작물들이 뻔해서..예전 만큼 자주

올라가지는 않거든요..그래서 2주 만에 올라간 것도 빨리 올라간 것과 마찬가지입니다..ㅎㅎ

저는 텃밭 추첨하는 것과 이렇게 사진으로 근황을 올리고 있고 밭을 가꾸는 사람은 남편..^^;

 

남편에게 옥수수(열매)가 나오기 시작하면 알려달라고 했었는데..드디어 연락이 왔더라구요.

그래서, 카메라 들고 올라갔는데..어머나, 대박~!! 옥수수나무가 무려! 2m가 넘게 자랐답니다.

옥수수도 나오기 시작했구요..그럼, 옥수수가 다 커서 수확할 때 만나기로 하고..사진 올려요.

 

끝으로, 제 블로그에서 옥상텃밭과 관련된 글을 읽고 싶다면 '텃밭'으로 검색하면 됩니다..^^

 

 

헉..옥수수가 이렇게 자랐어요..??

 

 

구황작물 옥수수..물이 없어서 잘 자란다지만 그래도 물을 잘 줘야지요

 

 

드디어 이렇게 열매가..ㅋㅋㅋ

 

 

 

봐도 봐도 신기하네요

 

 

 

 

 

옥수수나무 뿌리쪽은 이렇게 생겼더라구요..물을 주니 흙이 빠지면서 이렇게 나타남

 

 

옥수수나무 아래서 잘 익고있는 방울토마토

 

 

이웃주민의 밭에서 자라는 큰 토마토입니다..토마토를 엄청 좋아하시는 것 같아요..ㅎㅎ

 

 

이건 뭐지..?? 암튼 이웃주민이 뭔가를 말리고 계심

 

 

물을 당최 안 주고 방치한 이웃주민의 옥수수밭..ㅠㅠ 대파인줄 알았네요..

 

 

오이

 

 

이건 우리집 옥수수나무 아래에서 잘 자라고 있는 가지..ㅋ

 

 

이웃주민의 밭에서 쑥쑥 크고 있는 호박

 

 

 

여기 밭주인은 고추만 잔뜩 심으셨네요..ㅎㅎㅎ

 

 

 

다른 밭을 살펴보는 것도 어찌나 재미있는지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비맨(Hobby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20.07.13 19:38 신고

    옥수수 토마토 고추 정말 맛있겠네요 ㅋㅋ!!

  2. 알짜선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20.07.13 23:47 신고

    와...진자 멋지네여...^^ 옥수수와 토마토 정말 맛있겠어요...^^
    공감과 구독 누루고 갑니다. 시간되실때 제 블로그도 놀러와 주세요...^^

코로나19로 언제 시작될지 몰랐던 야구..그 야구가 비록 무관중이지만 곧 개막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마자..화창했던 봄날씨가 심술궂은 비와 세찬 바람으로 정신 없던 며칠이었습니다.

야구를 안 하니 블로그 업데이트도 제대로 안 되고..ㅠ 그런데 며칠 전부터 '옥상텃밭'이라는

유입어로 방문하는 분들이 많더라구요..그렇잖아도 오늘 옥상텃밭 글을 올리려고 했는데..ㅋ

 

지난 4월 10일에 텃밭추첨을 했구요..오늘, 몇 가지 모종을 구입해서 (남편이) 잘 심었습니다.

송파구청의 지원으로 시작된..아파트 옥상텃밭..어느새 7년이 됐네요..7년 간의 사랑..?? ㅎㅎ

제 블로그에서 '텃밭'이라는 키워드로 검색하면..그동안 올린..텃밭 관련 글이 많이 나오므로

참고하시길 바라구요..올해도 울 아파트 주민들이 가꾸는 텃밭농사가 잘 되길 또한 바랍니다.

 

 

(4월 10일) 텃밭 추첨

 

 

텃밭은 22개..그런데 신청자에 비해 남는 밭이 몇 개 더 있어서 올해도 두 개 받았어요

 

 

(4월 23일) 저야 뭐 오랫동안 해왔지만 처음 하는 분들을 위해서 밭에서 모임을 했어요

 

 

 

 

퇴비와 상토를 적당히 섞는 중..처음 시작하는 분들에게는 꼭 필요한 수업(?)이지요..ㅋㅋ

 

 

모종을 이렇게 심으세요..하고 일러주는 중입니다

 

 

(4월 26일) 오늘 드디어 우리 밭에 모종을 심는 날

 

 

바람도 많이 잦아들었고 날씨도 참 좋습니다..ㅎㅎㅎ

 

 

저어기 남한산성..그 아래는 이제 아파트로 꽉 차버렸어요..ㅠㅠ

 

 

이 밭과 바로 옆의 밭이 올해 우리가 키울 밭입니다..^^

 

 

대파 씨를 뿌리는 중

 

 

대충 심을 자리를 정해두고..

 

 

 

상추며 샐러리, 토마토와 파프리카 등..이것저것 다양한 모종들을 심고 있는 중입니다

 

 

 

 

 

일찌감치 대파를 심어놓은 이웃 텃밭

 

 

들깨 씨를 뿌려놓은 이웃도 있구요

 

 

이쁘게 흙을 덮어놓은 이웃도 있네요

 

 

 

 

 

 

옥수수를 심어놓은 이웃밭..옥수수가 많이 열리길 기원합니다

 

 

고추와 토마토를 지탱해줄 지지대

 

 

 

 

 

올해도 무럭무럭 잘 자라주길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청향 정안당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20.05.04 17:39 신고

    재밋게 일고 구독을 누르니 안되네요 하트는 날리고 갑니다

저에게는 텃밭보다 야구가 먼저인지라..그리고 날씨도 더워서 옥상에 가는 것도 귀찮더군요.

물론 야구장은 열심히 다니지만..ㅋ 뭐 텃밭은 영감이 열심히 가꾸고 있었지요..아하하하~!!

 

 

낮에는 너무 더워서 오후 8시가 다 되어 올라갔습니다

 

 

올해는 깻잎이 완전 풍작..ㅎㅎㅎ

 

 

 

작년보다 고추가 좀 늦자라는 것 같아요..지금 한창 열리더라구요

 

 

 

 

오늘 가을 오이 묘종을 네 개 심었습니다

 

 

다른 집도 깻잎이 이렇게나 자랐네요..??

 

 

텃밭을 키우는 이웃분을 만났는데 오이를 무려 쉰 개 넘게 수확해서 드셨다고..후덜덜~

 

 

토마토도 올해는 무척 잘 되는 듯..아무래도 가물어서 그런 걸까요..??

 

 

 

 

서울 하늘 아파트 옥상에서 호박이 자라는 것을 보니 참 신기하지요..??

 

 

아무리 봐도 깻잎이 무슨 큰 나무처럼 보인다는..ㅎㅎㅎ

 

 

 

날이 가물고 비도 많이 오지 않아서 물을 매일매일 줘야 한답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수정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8.22 17:40

    빗물을 받아서 자동급수하는 시스템으로 관리하는 우수정원을 방문해보세요
    문의:010-4345-3595

홈에서 경기가 없어서 모처럼 느긋한 오늘..게다가 대전에서 열릴 경기는 우천취소가 됐네요.

서울에도 비가 와야 하는데 수도권을 제외하고 다른 곳에서는 비가 제법 내리고 있나 봅니다.

아파트 옥상텃밭에 물을 주러 올라갔는데..우왕~ 비가 안 내렸는데도 무지개가 떴더군요..??

 

무지개가 거의 사라질 무렵, 발견해서 아쉽게도 끝부분만 봤지만 그래도 일곱 빛깔 무지개의

아름다움이 어디 가겠나요..ㅎㅎㅎ 괜히 무엇인가 좋은 일이 있을 것만 같은 기분도 들고..^^

무지개가 뜬 그 반대편에서는..해가 지면서 서서히 붉게 물들어가는 노을이..장관이었습니다.

세수하러 갔다가 물만 먹고 온 토끼처럼 물주러 갔다가 무지개와 노을만 보고 왔네요..ㅎㅎㅎ

 

 

구름 둥실..서울 하늘

 

 

해가 지고있네요..이 사진을 찍은 시간이 오늘 오후 7시 30분..^^

 

 

오후 7시 30분인데도 환하지요..??

 

 

이웃분 밭인데 오이를 잘 키우셨네요

 

 

우와, 방울토마토가 아니라 큰 토마토

 

 

앙증맞은 호박..ㅋ

 

 

 

 

이건 아마도 생강..그사이 많이 자랐네요

 

 

 

빛깔 고운 방울토마토

 

 

 

피망을 이번에 처음 심어봤는데 다행히 잘 자라고 있구만요

 

 

무지개다~~~

 

 

 

고춧잎에 물방울 대롱대롱

 

 

해가 지면서 하늘이 붉어지고 있네요

 

 

멋지다..ㅋ

 

 

 

 

 

멋지죠..?? 카메라가 좋은 것이면 더 잘 나왔을 텐데..^^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중동국가가 아닌 대한민국에서..메르스(중동호흡기 증후군)가 창궐하고 있는 요즘입니다..ㅠ

다들 무탈하신지요..?? 이렇게 해야 한다..저렇게 해야 한다..말도 많고..국민들은 불안하기만

한데 정치권에서는 니가 못 하느니..내가 잘 하느니..탈도 많고..그런 와중에도 여전히 지구는

돌고 시간은 잘 가고 있는데요..제 블로그에 오시는 분들, 건강하게 잘 지내시길 바랍니다..^^

 

야구장 가는 일 외에는 특별한 일이 없는 저는..하루에 한 번씩 옥상에 올라가서..텃발에 물을

주고 내려옵니다..물을 주면서 다른 분들이 돌보는 텃밭도 살펴보게 되는데요..작년과는 조금

다른 양상이 보이고 있더라구요..토마토가 전반적으로 잘 자란다는 것..그리고 고추가 작년에

비해 잘 자라지 않는다는 것입니다..텃밭에 매일..물을 주고는 있지만..날씨가 덥고 가문 것과

 

관계가 있는 것이 아닐까..뭐 그런 생각을 해봅니다..^^;; 반면, 토마토는..가뭄에도 잘 자라는

식물인 듯..?? ㅎㅎㅎ 작년에 제 텃밭에 심은 고추들이 잘 자라서 올해도 기대를 했는데..ㅠㅠ

아무래도 기대를 접어야 할 듯..토마토는 가지가 너무 무성해서 안 심었는데 이럴줄 알았으면

심을 걸 그랬나..?? 날씨와 밀접한 관계가 있는 채소들을 보니 자연은 역시 살아있는 듯..ㅎㅎ

 

제 블로그에서 '텃밭'으로 검색하면 그동안 쓴 텃밭 관련 글이 쫙 나오니까 참고들 하세요..^^

 

 

옥상으로 올라가는 중인데..음, 엘리베이터가 두산 엘리베이터..?? 두산베어스와는 아무런

관계가 없는 회사겠죠..?? 혹시나 찾아보니 역시나 아무 관계가 없는 중소기업이네요..ㅋㅋ

 

 

아주 이쁘게 잘 열린 방울토마토

 

 

빨갛게 잘 익어가고 있네요

 

 

이건 대추토마토입니다..그냥 방울토마토와 달리 단맛이 돌지요..^^

 

 

 

여기저기 둘러보는데 정말 토마토가 아주 잘 자라고 있구만요

 

 

이건 큰 토마토인데 주렁주렁..정말 탐스럽네요..^^

 

 

아파트 주민 한 분이 올해는 생강을 심겠다고 하셨거든요..그 생강씨를 뿌려놓은 자리에서

드디어 이렇게 생강인 듯한..?? 무엇인가가 올라오고 있네요..다음에 가서..또 살펴봐야지

 

 

생강도 꽃이 피겠죠..?? 피나..?? 필 거임..핌..ㅋ

 

 

가지도 작년에 비해 잘 자라지 못 하는 것 같아요..꽃은 잘 피는데 말이죠

 

 

오이고추를 사와서 심었다고 생각했는데..이건 일반고추인가봐요..붉게 물들고 있는 중..-.-

 

 

이건 울 텃밭에서 자라는 오이고추인데..이상하게 작년처럼 이쁘게 안 자라네요..ㅠㅠ

 

 

 

올해는 고추와 더불어 피망모종도 한 번 심어봤는데 드디어 피망이 이렇게..ㅎㅎㅎ

 

 

무럭무럭 자라는 깻잎

 

 

열무씨가 자란 것인데요 생긴 것은 열무로 안 보임..ㅋ

 

 

상추가 그냥 제일 쉽게 키울 수 있는 채소인 듯..^^

 

 

울 밭에도 가지꽃이 피었네요..며칠 전만 해도 안 보였는데 말이죠

 

 

부추와 삼채는 뭐 아주 잘 자람..ㅋㅋㅋ

 

 

다른 분이 키우는 밭인데 호박꽃이 피었네요

 

 

저기 호박도 앙증맞게 열렸구요

 

 

좀 더 가까이 찍어볼까요..??

 

 

지난 번에 보셨겠지만..쑥갓꽃..^^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제, 옥상텃밭에 물주러 올라갔다가 올망졸망 예쁘게 피어난 꽃들을 그냥 지나치지 못 하고

사진으로 담아봤습니다..^^ 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다는 노래가 있는데 글쎄요..아름답지 못한

사람들이 너무 많은 시대를 살고 있다는 느낌을 강한 저는 꽃이 사람보다 아름답다고 봅니다.

꽃이 피고 열매를 맺는 자연스러운 이치..그 이치를 거르지 않는..참다운 세상, 곧 오겠죠..??

 

 

오후 7시가 넘었는데도 하늘이 아직 환하네요

 

 

 

서쪽 하늘에서는 해가 뉘엿뉘엿 넘어가고 있습니다

 

 

 

남한산성아, 안녕..??

 

 

붉게 물든 노을 속으로 비행기 한 대가 서울공항에 착륙을 하기위해 고도를 낮추네요

 

 

이건 여객기인데 누가 오는겨..??

 

 

그런데 우즈베키스칸 비행기네요..??

 

 

비행기와 아파트 사이에 공간이 물론 있겠지만 후덜덜..^^;;

 

 

검색을 해보니 어제 오후 7시가 넘은 그 시간에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이 방한을 했다네요..ㅎ

 

 

고추가 제법 자랐습니다

 

 

 

남의 집 밭에 열린 토마토도 구경해봤어요..저희도 작년에 심었었는데 올해는 안 심었다는

 

 

파에도 꽃이 피는 것 아시죠..??

 

 

방울토마토에도 이렇게 꽃이 피구요

 

 

이건 가지꽃..꽃도 역시 보라색입니다..^^

 

 

딸기가 열리면 뭐하나요..주인이 먹기 전에 벌레들이 먼저 맛을 보는데..^^;;

 

 

이건 쑥갓꽃인데요 쑥갓이 국화과에 속하는 식물이라 그런지 꽃이 국화꽃 같죠..??

 

 

오이꽃입니다..호박꽃과 비스무리..??

 

 

오이가 열리기 시작했네요..남의 밭 오이입니다..ㅎㅎㅎ (여기 오이까지 어제 찍은 사진)

 

 

꽃 사진이 몇 장 안 되는지라 아쉬운 마음이 들더라구요..그래서, 제가 오래 전에 찍어놨던

사진 몇 장 올려봅니다..이 꽃은 무꽃인데요 무꽃이 이렇게 아름다울줄 상상도 못 해봤네요

 

 

이건 땅콩꽃인데요 완전 귀엽죠..?? ㅎㅎㅎ

 

 

앙증앙증..ㅋ

 

 

이건 감자꽃입니다..소박한 것이 아름다워 보이네요

 

 

잘 피어난 파꽃..우아해 보이기까지 하네요

 

 

위에도 있지만..쑥갓꽃..^^

 

 

귀여운 콩꽃..땅콩도 그렇고 콩과의 꽃은 올망졸망한 듯..^^

 

 

끝으로 도라지꽃인데요..아, 정말 보랏빛은 몽환적인 느낌을 주는 것 같아요..멋읶습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5.28 12:30

    비밀댓글입니다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5.28 14:48 신고

      절대 하지 말았어야 할 행동이지만 상대팀 선수의 말도 안 되는 도발행위를 생각하면
      그 심정은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모른척 숨기고 있는 것보다는 훨씬 다행인 거죠..^^

  2. 영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5.28 17:32

    그깟 공놀이가 뭐라고 어제오늘 일들로 속상한 베어스팬인데요 야구부인님 글속의 꽃들 보고 조금이나마 위안을 얻고갑니다 그동안 계속 눈팅만해서 죄송했는데 오늘은 감사인사를 꼭 전해드리고 싶어 댓글 남깁니다..감사합니다~...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5.28 18:38 신고

      그래도 생각외로 잘 해결된 것 같으니..너무 속상해하지 마세요..^^
      잘못한 것은 잘못한 것이지만 원인제공을 우리가 한 것은 아니잖아요
      그저 남은 5월의 며칠이 무사히 지나가기만을 바랄 뿐입니다..ㅎㅎㅎ

  3. 포에버두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5.28 19:06

    서울서 태어나 쭈욱 40여년 넘게 도시생활에
    찌들어 살아 그런지..
    창피하게도...무나 쑥갓에도 꽃이 피는지는
    야구부인님 사진으로 첨 구경하네요~;;;;
    식물들 쑥쑥 잘 자라나는 사진은 보기에도 너무
    흐뭇하네요~^^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5.28 20:31 신고

      저도 서울에서 태어나 4, 아니 5 넘게 살고있는데..^^;; ㅋㅋㅋ
      저는 그래도 좀 알았어요..아무래도 나이 차이가 있어서..?? ㅎ
      우리가 먹는 채소에 피는 꽃이 관상용보다 훨 이쁘더라구요..^^

제가 작년에 토마토주스 만드는 방법을 여기에 올린 적이 있는데 보니까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갖고 찾아주신 것 같더군요..(참조: http://lystjc.tistory.com/800) 그 더운 여름에..몇 번이나
주스를 만들었는지 모르겠다는..ㅎㅎㅎ 그래도 가족들이 얼마나 맛있게 마시는지..그 모습을
보면 얼마나 좋았겠냐구요..?? 쩝~ 좋기도 하지만..만드는 넘 따로 있고 먹는 넘 따로 있다는

말이 생각나는 이유는 왜일까요..?? ㅋㅋㅋ 암튼, 올해도 토마토주스를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이번에 만든 토마토주스가 그동안 만들었던 주스 중에서..제일 맛있다고 하대요..빨갛게 익은
완숙토마토였는데도 너무 단단해서 주스 색깔은 별로 안 고왔는데 맛있다고 하니 다행이네요.
제가 만드는 주스는 토마토를 익히는 방법인데..아주 간단히 할 수 있으니 한 번 해보세요..^^



올가 무농약 완숙토마토



주스용은 대충 안 좋은 것으로 만들어도 된다고 하지만 그래도 좋은 게 좋지요..^^



잘 씻은 토마토를 이등분을 하든 사등분을 하든 알아서 잘라 넣습니다



물은 조금 넣어도 되지만 이번에 저는 안 넣었습니다..끓이는 중간에..수분과 토마토 내용물이
잘 섞이도록 올리브유를 두 스푼 정도 넣어줍니다..소화흡수력을 높이는데도 올리브가 좋아요




끓이다보면 껍질이 이렇게 저절로 분리가 됩니다



10분에서 15분 정도 끓이면 되어요



그럼 불을 끄고 껍질분리에 들어갑니다..ㅋ



남은 국물 한 방울도 아까우니 잘 따라냅니다



수분과 토마토 건더기만 남았있죠..??





도깨비방망이를 이용해 잘 갈아줍니다..ㅋ



윙윙윙~~~



토마토가 단단해서 그런지 색상이 그리 곱게 나오지 않았어요..ㅠ





아무래도 단맛을 약간 가미하는 것이 먹기에 수월하므로 단맛 첨가..소금도 약간 넣어줍니다



띠땃한 토마토주스..ㅋㅋ



얼음을 넣어서도 마셔봤지요..시원합니다..^^



식은 후에 이렇게 병에 넣어서 냉장고에 보관해놓고 드시면 됩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