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02020  이전 다음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아주 오랜만에..상무구장에서 열린 베어스와 상무의 2군 경기를 보고 왔습니다..^^
베어스와 상무의 경기가 좋은 이유..상무에 있는 베어스 선수들도 볼 수 있다는..ㅎ

사실, 오늘 故 최동원 투수(저에게는 감독 최동원 보다는 선수 최동원이 더 익숙)의
빈소에도 가고 싶었는데요 빈소사진을 보니 유명하신 분들이 엄청 많이 오시더군요.
그냥 저 같은 일개 야구팬은..마음 속으로 고인의 명복을 비는 게 더 나은 것 같아요.
자유로 청아공원에 장지가 마련된다고 하니..시간을 내어 한 번..다녀올 생각입니다.

마지막 늦더위가 기승을 부린 가운데 열린..베어스와 상무의 경기의 결과는 3대 5로
베어스의 역전패..ㅠㅠ 선발 장민익 투수에 이어 나온..최현진 투수가 8회 말에 투런
홈런을 허용하고 말았습니다..그런데, 그 홈런이 담장을 살짝 넘어간 홈런이라..아주
아까운 역전패를 당한 것이라는..쩝~ 어쨌든 간만에 2군 경기 잘 보고 돌아왔습니다.



경기장에 가기 전에 선수들이 먹을 간식거리를 샀습니다







날씨가 참 더웠던 오늘



조성민 코치가 보이네요



스코어보드 기기판 조작은 이렇게..ㅋㅋㅋ



다들 열심히 경기를 보고 있습니다







제대가 며칠 안 남은 최주환 선수









두 번째 투수로 나온 최현진 선수





1군에 있으나 2군에 있으나 여전히 멋진 김재환 선수..^^







군인 원용묵..아주 잘 어울리더군요..ㅎㅎㅎ

 



ㅠㅠ





홈런 맞고 속이 답답한 최현진 투수..??











땅 고르는 오현택 투수..ㅋㅋ







작년 11월, 광저우 아시안게임 야구 결승이 끝난 다음 날..광저우 시내에서 우연히
마주친 최동원 선수..아주 건강했던 모습과 그 미소가..지금도 생각이 납니다..ㅠㅠ
야구장에서 다시 만날 수 있을 거라 생각했는데 저 우연한 만남이 처음이자 마지막
만남일 줄을 누가 알았을까요..작년 말에 재발하셨다고 하니 더 마음이 아파옵니다













"별은 하늘에만 떠있는다고 별이 아니에요
누군가에게 길을 밝혀주고, 꿈이 돼줘야 그게 진짜 별이에요
그래서 생각한 건데, 이제 야구계를 위해 나도 뭔가를 하려고 해요

이젠 그냥 '최동원'이란 이름 석 자가 빛나는 별이 아니라
젊었을 때 나처럼 별을 쫓는 사람들에게 길을 밝혀주는
그런 별이 되고 싶어요.

야구가 뭐냐고요? (금테 안경을 고쳐 쓰며)
'최.동.원' 이름 석 자지. 야구가 전부였지…"


故 최동원 투수,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ㅠㅠ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말 무더운 날씨 속에서 치뤄진 베어스와 타이거즈의 잠실경기
그동안 월드컵 때문에 관중이 현저하게 적어졌는데 역시 원정인
타이거즈 팬들의 야구사랑은 대단했습니다..베어스 관중들 보다
더 많이 찾아오셨더라구요..이 자리를 빌어 꾸벅~ 배꼽인사..^^

 

그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려면 타이거즈가 연패를 끊어야 하는데
1회 말에 홈런 두 개로 무려 5점을 내주면서 다소 싱거운 경기가
되고 말았네요..그런데 그렇게 점수내는 것을 보는데 이상하게도
기분이 약간 안 좋더라구요..왜냐..?? 어제 경기가 생각났거든요.

 

어제 경기에서 오늘 때려낸 홈런 중에서 한 개만 나왔더라도..ㅠㅠ
점수가 막 나는 것을 보면서 이것들이 우릴 놀리나..그런 생각까지
했다는 것 아닙니까요..어제와 같은 상태로 로페즈 투수에게 勝을

 

안겨주는 것이 아닐까 생각을 했었는데..6연패를 단숨에 끊기에는
아직 역부족인가 봅니다..그래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다섯 점을
뽑아낸 타이거즈 선수들..내일 좋은 경기를 기대해 보겠습니다..^^



다른 날보다 야구장에 늦게 도착했는데 가자마자 맞닥뜨린 원석 君



니코스키 투수가 야구장에 왔답니다
그런데 중앙출입구에서 경호원이 알아보지 못 하고
못 들어오게 하길래 가서 말하고 들어오게 했어요..^^



살이 빠져서 더 키가 크게 보이더군요



사인하는 양현종 투수



시크한 표정이 매력적인 안영명 투수
유니폼이 잘 어울린다고 했더니 웃을락 말락..^^







시구하러 나오는 구혜선 孃, 신발만 눈에 띄더군요..^^





좋답니다..ㅎㅎㅎ







1회 말, 최준석 선수의 쓰리런





히메네스 투수, 와락~!!



손시헌 선수의 투런포





또 와락~!! ㅎㅎㅎ





3회 말, 두목곰의 솔로포



새로 나오게 될 타이거즈 모자라고 하네요



외야에 걸린 현수막..-.-; 저 현수막은 한 명의 팬이 만들었다고 합니다
옆에 있던 대다수 팬들이 현수막이 걸리는 순간 만류했음에도 불구하고
들었다고 하니 저 현수막이 타이거즈 팬 전체의 생각이 절대 아닌 것이죠



아~ 정말 더운 날씨였습니다



나는야 오늘도 열심히 밥값을 합니다



음하하하하하~ 저도 한 번 쫌..??



웃자..웃자..그런 무표정은 너에게 안 어울려



최승환 포수가 1군에 올라왔습니다





트레이드 후 처음으로 1군에 올라온 조규수 투수



오현택 투수도 1군에 합류했네요..야홋~!!





^^





오늘의 수훈선수는 홍상삼 투수와 최준석 선수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신생갸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6.26 00:47

    야구부인님 혹시 외야에 걸린 현수막
    삭제해주실수 없을까요.기아팬인데 보고있기 부끄럽네요.
    기아팬들이 플카 걱정하며 직관 갔는데 그땐 바로 내려진 상태라고하던데.
    그 플카는 한분이 사비로 만들었는데
    오늘 건다고 호사방에 도움 요청했더라구요
    정말 기아팬 망신 시키는 존재들입니다
    지금
    팀캐미도 엉망이고 연패중인데..하아..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0.06.26 13:01 신고

      플래카드야 많이들 보셨고
      엠팍에 제 사진보다 천 배는 선명한
      사진이 올라와 있으니 지우기는 그렇고
      설명에 저분 단독행동임을 첨가할게요..^^

  2. 신생갸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6.26 16:32

    야구부인님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야구부인님 특유의 생기있고 귀여운 야구사진 많이 찍어주세요 종종 들리겠습니다~

  3. hang2_8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6.29 10:44 신고

    전국적으로 비가 온대서 비가 오기를 바랬는데...구라청은 또 구라청이 되고...
    요즘 기아 팀 분위기가 저조해서 걱정됩니다 ㅠㅠ
    사진중에 양현종선수랑 안영명선수 퍼가도 될까요??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