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2023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정말 무더운 날씨 속에서 치뤄진 베어스와 타이거즈의 잠실경기
그동안 월드컵 때문에 관중이 현저하게 적어졌는데 역시 원정인
타이거즈 팬들의 야구사랑은 대단했습니다..베어스 관중들 보다
더 많이 찾아오셨더라구요..이 자리를 빌어 꾸벅~ 배꼽인사..^^

 

그 팬들의 성원에 보답하려면 타이거즈가 연패를 끊어야 하는데
1회 말에 홈런 두 개로 무려 5점을 내주면서 다소 싱거운 경기가
되고 말았네요..그런데 그렇게 점수내는 것을 보는데 이상하게도
기분이 약간 안 좋더라구요..왜냐..?? 어제 경기가 생각났거든요.

 

어제 경기에서 오늘 때려낸 홈런 중에서 한 개만 나왔더라도..ㅠㅠ
점수가 막 나는 것을 보면서 이것들이 우릴 놀리나..그런 생각까지
했다는 것 아닙니까요..어제와 같은 상태로 로페즈 투수에게 勝을

 

안겨주는 것이 아닐까 생각을 했었는데..6연패를 단숨에 끊기에는
아직 역부족인가 봅니다..그래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다섯 점을
뽑아낸 타이거즈 선수들..내일 좋은 경기를 기대해 보겠습니다..^^



다른 날보다 야구장에 늦게 도착했는데 가자마자 맞닥뜨린 원석 君



니코스키 투수가 야구장에 왔답니다
그런데 중앙출입구에서 경호원이 알아보지 못 하고
못 들어오게 하길래 가서 말하고 들어오게 했어요..^^



살이 빠져서 더 키가 크게 보이더군요



사인하는 양현종 투수



시크한 표정이 매력적인 안영명 투수
유니폼이 잘 어울린다고 했더니 웃을락 말락..^^







시구하러 나오는 구혜선 孃, 신발만 눈에 띄더군요..^^





좋답니다..ㅎㅎㅎ







1회 말, 최준석 선수의 쓰리런





히메네스 투수, 와락~!!



손시헌 선수의 투런포





또 와락~!! ㅎㅎㅎ





3회 말, 두목곰의 솔로포



새로 나오게 될 타이거즈 모자라고 하네요



외야에 걸린 현수막..-.-; 저 현수막은 한 명의 팬이 만들었다고 합니다
옆에 있던 대다수 팬들이 현수막이 걸리는 순간 만류했음에도 불구하고
들었다고 하니 저 현수막이 타이거즈 팬 전체의 생각이 절대 아닌 것이죠



아~ 정말 더운 날씨였습니다



나는야 오늘도 열심히 밥값을 합니다



음하하하하하~ 저도 한 번 쫌..??



웃자..웃자..그런 무표정은 너에게 안 어울려



최승환 포수가 1군에 올라왔습니다





트레이드 후 처음으로 1군에 올라온 조규수 투수



오현택 투수도 1군에 합류했네요..야홋~!!





^^





오늘의 수훈선수는 홍상삼 투수와 최준석 선수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