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어제 열린 인천 아시안게임 야구 결승전, 보셨습니까..?? 저는 야구장에서 보고 왔습니다..^^

이로서 저는 2010 광저우 아시안 게임에 이어서..이번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까지..2회 연속

야구 결승전을 직관한 여자가 됐답니다..ㅋ 사실 금메달을 따내야만 겨우 본전이 되는 상황이

우리나라 대표팀의 입장인데..그것은 그만큼 쉽게 딸 수도 있지만 그 쉬운 상황이 조금이라도

틀어지게 될 경우..발생되는 충격이 매우 큰지라..울 선수들의 부담감이 매우 컸을 겁니다..ㅠ

 

1회 초, 무사만루의 좋은 기회를 무득점으로 이닝을 종료하면서 쫄깃한 불안감을 안겨주었던

대한민국 선수들..역시나 안 좋은 예감을 틀리지가 않지요..바로 선취점을 내주고 말았답니다.

이후 역전에 성공을 했으나 바로 동점과 재역전을 허용..7회까지 리드를 당하고 있었는데..??

결코 이대로 물러날 수는 없었던 우리 국대 선수들..8회 초에 대거 넉 점을 뽑아내면서 굳히기

한 판에 성공..2회 연속 아시안 게임 야구 최강자가 됐습니다..곰곰 되짚어보면 선수 선정부터

 

말도 많았고 탈도 많았던 이번 국대 야구대표..거기에 방만하고 권위적인 일처리를..예전이나

지금이나 여전히 계속 하고있는 KBO라는 집단..쩝~!! 야구를 좋아하는 팬으로서..국제대회가

많이 생겨도 모자란 판인데..야구퇴출이 항상 거론되고 있음이 늘 안타깝기만 합니다..우리가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금메달이 어쩜..몇 년 안에 당연시 안 될 수도 있다는 것을..이번 경기를

보면서 다시 한 번 느꼈습니다..어쨌든 야구 국가대표 선수들의 금메달 획득을 축하합니다~!!

 

 

먼저 2010년 광저우 아시안 게임 사진 몇 장..광저우 결승 후기는 http://lystjc.tistory.com/495

 

 

 

 

당시 국대 승선으로 야구팬들 사이에서 논란을 빚었던 강정호 선수가 기억이 나는군요..^^

 

 

현진아, 그거 먹는 거 아냐..그냥 목에 거는 거야..ㅋㅋㅋㅋㅋ

 

 

고창성 선수가 던져준 꽃다발을 받았어요..^^

 

 

결승전 다음날, 광저우 거리에서 우연히 만난 故 최동원 선수..ㅠㅠ

 

 

 

저는 저 이벤트에 당첨이 되어 광저우 아시안게임 야구결승전에 다녀왔다지요..ㅎㅎㅎ

 

 

저기 야구장은 보이는데..언제 가나요..도무지 차가 앞으로 나아가지를 않는군요..?? ㅠㅠ

그런데 정말 운이 좋았어요..주차할 곳을 찾으며 가다보니 어느새 야구장 앞까지 가버렸고

경찰관의 실수로 경기장 주차장으로 들어가는 길을 안 막아서..바로 경기장 주차장에 주차

 

 

야구장 앞에 막 들어섰는데 선수단 소개하는 장내 아나운서 멘트가 들리기 시작

 

 

아시안 게임 야구 결승전 티켓..ㅋ

 

 

 

자리에 앉는 순간, 민뱅 안타..^^

 

 

92년생 궈지린 투수에게 농락 당했던 울 선수들..-.-

 

 

 

1회 초, 무사 만루의 기회에서 4,5,6번이 기회를 살리지 못 해서 무득점..ㅠ

 

 

살이 쪽 빠진 맹구 현수..ㅠㅠ

 

 

만루 기회에서 삼진을 당했던 박병호 선수..표정이 굳어있네요

 

 

1회 말에 선취점을 내주고 말았습니다

 

 

 

 

5회 초에 드디어 동점타가 나왔습니다

 

 

 

비가 내리는 바람에 지붕이 있는 곳으로 잠시 옮겨왔어요

 

 

역전하는 순간..좋아하는 선수들

 

 

바로 투수교체를 했으면 좋았을 텐데..동점을 허용해버린 6회 말

 

 

미필자들의 저 표정들 좀 보소..불안 초조

 

 

결국 6회 말에 동점을 허용하고 내려가는 김광현 투수

 

 

한현희 투수가 올라왔어요

 

 

연합응원단

 

 

결국 역전을 허용하고 맞이한 8회 초

 

 

우리의 민뱅..넘 잘 한다~!!

 

 

내가 칠 거야..그런데 삼진 당했지..??

 

 

나는 쳤지롱..ㅋ

 

 

 

 

아픔을 참지 못 하는 대만 포수

 

 

 

박병호 선수의 볼넷으로 1사 만루..강정호 선수가 공을 몸에 맞으면서 밀어내기로 한 점

 

 

나성범 선수가 때린 공을 데굴데굴 느리게 굴러서 타자만 아웃..3루 주자가 홈인하면서 역전

 

 

 

2타점 적시타를 쳐낸 황재균 선수..내 금메달은 내가 딴다

 

 

안지만 선수..모자 제대로 쓰니 더 잘 하는 것 같네요..ㅋㅋㅋ

 

 

 

 

 

9회 말, 임창용 투수가 나와서 한 타자를 깔끔하게 잡아냈습니다

 

 

나머지 두 타자는 이분이 잡으면서 경기 끝~!!

 

 

나, 황재균이야~!!

 

 

 

 

 

울보 재원

 

 

민성이니..??

 

 

태극기를 몸에 두른 선수는 누규..?? 바로 햄종 씨..ㅋ

 

 

 

태극이 휘날리는 아섭 씨

 

 

 

국대 울보 등극..?? ㅋㅋㅋ

 

 

 

ㅠㅠ

 

 

 

 

2회 연속 은메달을 획득한 대만 선수들..아쉽겠네요

 

 

찬호박..음, 요즘 님 좀 그래요..-.-

 

 

 

 

시상식이 시작됐습니다

 

 

재원아, 울다가 웃으면 어찌 되지..??

 

 

 

여긴 그냥 점잖으심..ㅋㅋㅋ

 

 

 

사진 찍고있는 나지완 선수..음..-.-

 

 

 

시상식장 한복, 현장에서 보니 정말 이쁘더군요..ㅎ

 

 

 

 

 

 

동메달을 받은 일본 선수들..광저우에서도 동메달을 땄었지요

 

 

 

대만 선수와 눈이 맞은 나성범 선수..그 이후 계속 폭풀수다..근데 말이 통함..?? 영어함..??

 

 

 

계속 얘기..ㅋ

 

 

ㅎㅎㅎㅎㅎ

 

 

 

이쁜 민뱅..^^

 

 

재원이 형..이제 좀 웃어봐..웃어봐

 

 

민뱅의 애교에 결국 웃고마는 오쟁..ㅋㅋㅋㅋㅋ

 

 

헉, 뒤에 있는 자의 얼굴이 더 크다..^^;;

 

 

아이고, 둘이 좋아 죽어요

 

 

 

축하합니다~!!

 

 

예~~!!

 

 

 

저 와중에수 수다수다..^^

 

 

나지완 선수..음..글쎄다..개인적으로 안치홍 선수가 그 자리에..-.-

 

 

 

이거 먹을 거야

 

 

 

밤에도 빛나는 태양

 

 

 

남의 금메달이 더 커보이는..?? ㅋㅋㅋ

 

 

츄츄~~!!

 

 

내 금메달은 소중한 거여 - 황재균

 

 

꽃향기를 맡는 남자

 

 

나도 맡아봐야지

 

 

태양이도 맡을 거야요

 

 

에에~~!!

 

 

애국가가 울립니다..나성범 선수는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요..?? 이제 결혼만 하면 될 듯..ㅋ

 

 

 

다들 고생하셨습니다~!! 축하합니다~!!

 

 

이제 끝났다~!!

 

 

 

 

 

 

ㅎㅎㅎ

 

 

한현희 선수..?? ㅎㅎㅎㅎㅎㅎㅎㅎㅎ

 

 

 

파이팅~!!

 

 

 

ㅋㅋㅋㅋㅋㅋㅋ

 

 

 

 

안지만 선수 넘 웃겨요..^^

 

 

 

다들 멋집니다

 

 

일본 선수가 던져준 꽃다발인데 울 선수가 던져준 거라고 생각할래요..^^

 

 

헉, 완전 지쳐버렸..누가 저에게 울었냐고 물어보던데 정말 표정이 운 것 같은..ㅠㅠ ㅋㅋㅋ

 

 

 

쩝~!!

 

 

 

 

야구장 불빛은 언제 봐도 좋아요

 

 

시상식까지 다 보고 나오니 앞뒤에 있던 차가 하나도 안 보이네요..ㅎㅎㅎ

 

 

 

맹구야, 잘 했어~!!

 

 

>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빽하인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9.29 12:32

    역쉬나 다녀오셨군요....^^
    군데 우리 맹구는 왜 지켜주시지 않으셨어요........ㅠㅠ
    이왕큰거..이제 앞쪽으로 서라고 얘기라도 해주고 싶네요...ㅋㅋㅋ

  2. 곰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9.29 13:24

    야구부인님 오셨다 가셨네요 ^^
    어제 정말 사람도 많고 차도 많고 비도오구
    거기에서 설마 지는줄 알고 ㅋㅋ
    맘 고생했을 재원선수 ㅠㅠ
    특히나 베어스 선수들 잘해주어서
    정말정말 뿌듯했습니당 ^^
    고생하셨습니다 ^^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4.09.29 22:31 신고

      차에 있는 우산 들고가야지 했는데 깜박 잊고 들어가서
      경기 중간에 테이블 뒷쪽에 한참동안 서있었답니다..ㅠ
      암튼 울 베어스 선수들이 넘 잘해줘서 보람찼던 하루..ㅋ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9.29 13:45

    비밀댓글입니다

  4. 곰순이동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9.29 16:58

    정말 언니께서 게임 뛰신 듯.. 지쳐 보이십니다..
    하긴 집에서 보던 우리 가족도 지쳐서 기진맥진..ㅎㅎ
    역시 울 곰탱이들이 해결을 해주어서 넘 기뻤네요..
    사진속에서도 울 곰탱이들이 제일 멋지네요..ㅋㅋ
    이제 기쁜 마음으로 돌아와서 4강 꼭 들어주길..^^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4.09.29 22:33 신고

      아, 진짜 오죽하면 옆에 있던 모르는 사람들이 울었냐고..ㅋㅋㅋ ㅠㅠ
      진짜 이제 나이를 못 속이는지 이런 경기 한 번 보면 진디 다 빠져..ㅠ

  5. 삼라봉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9.29 20:07

    엠팍에서 링크타고 왔어요- 시간여건만 된다면 저도 결승전 볼 수 있었는데- ㅠ_ㅠ 지방인의 설움이 느껴지는구만요..
    마봉춘 중계 보는데 야구 끝나자마자 칼같이 뉴스로 넘어가버려서 시상식 영상이 넘넘 보고싶었는데 여기서 그 갈증을 솔찬히 풀고 갑니다~ ^^
    안지만 선수는 작년 코시에서도 방방뛰고 까불까불 저러더니만
    국제대회나가서도 저러네요..;;;ㅋㅋㅋ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4.09.29 22:34 신고

      평소 모자을 삐닥하게 쓰시는 안지만 선수님이 어제 바른? 마음으로
      국대 모자를 제대로 쓰고 경기하는 게 대회 내내 힘들었는가 봐요..ㅎ
      경기가 다 끝나니 원래의 개구장이 모드로 돌아온 것이 아닐까요..??

오늘은 제가 오후 7시에 중요한 약속이 있어서 그쪽에 먼저 가서 잠깐 도장을 찍고
야구장에 갈 생각이었습니다..그런데 요즘 인기를 누리고 있는 탤런트 박진희 씨와
가수 존박 君이 시구와 시타를 한다고 해서 그 모습을 블로그에 담아서 여러분에게
보여드리는 게 예의(?)일 것 같아 잠깐 야구장에 왔다가..약속장소에 다녀왔답니다.

그런고로..아쉽게도 8회 초까지의 경기상황을 제가 지켜보지 못한 관계로 무어라고
말씀을 못 드리겠네요..^^; 제가 8회 말이 막 시작될 때 야구장에 다시 왔거든요..ㅎ

오자마자 이원석 선수가 3루타를 때려내서 열광했는데..헉스~ 점수를 못 냈답니다.
그리고 9회 초..1루수 최준석 선수의 실책과 병살인 것 같았는데 2루 주자는 세잎이
돼서 1사 2루의 위기상황이 됐고 과연 이 한 점차의 승부를..지켜낼 수 있을 것인가
걱정했는데 배터리와 수비수 모두 한마음이 되어 깔끔하게 경기를 마무리 지었네요.

집에 와서 하이라이트를 지켜보고 기사를 읽어보니 베어스 특유의 발야구가 멋지게
살아나고 고영민 선수가 시즌 1호 홈런을 쳐내고 거기에 선발로 나온 이용찬 투수가
호투를 하고..그리고 제가 야구장에서 봤던 마지막 호수비까지..정말 모든 선수들이
함께 이뤄낸 승리가 아닐까 생각됩니다..무려 2연승이라니..기분 좋은 밤입니다..^^











임용수 캐스터와 정우영 캐스터..그리고 이름은 잘 모르겠는 신인 여자 아나운서





오늘은 반드시 이기자구





선발로 나온 이용찬 투수



오늘 시구와 시타는 영화배우 박진희 씨와 가수 존박 君입니다



요즘 한 방송국에서 같이 나온다고 하더군요..무슨 프로그램인지는 모름..^^;















박진희 씨는 베어스팬으로 익히 잘 알려져 있습니다



부랴부랴 약속장소인 가로수길의 한 음식점에 갔지만 야구생각..^^;
 



먹고



또 먹고



계속 먹고..^^;



커피 한 잔 들고 다시 야구장으로 고고고~!!



야구장에 들어오자마자 3루타를 쳐낸 이원석 선수



제 야구장 후기를 재미있게 보신다는 베어스 팬이 주신 선물..넘 고맙습니다..^^



오늘 정수빈 선수가 아주 잘 했다고 하더군요..ㅎㅎㅎ





9회 초, 실책을 했던 최준석 선수..ㅠ



아웃이잖아요



판정에 대해 항의하러 나온 김진욱 감독



김현수 선수의 홈송구를 멋지게 받아서 홈으로 뛰어드는 주자에게 태그..투아웃~!! ㅋ



하나만 더



최재훈 포수가 2루로 공을 던져 멋지게 마지막 아웃카운트를 만들어 냈습니다..ㅎㅎㅎ



완전 멋졌습니다..ㅎㅎㅎ









맹구, 땡큐~!!



장원진 코치에게 칭찬받는 최재훈 포수



오늘의 수훈선수는 이용찬 투수와 김현수 선수입니다









선발포수로 나와 멋진 수비와 공격을 보여준 최재훈 선수



어려운 가운데 뒷바라지를 해준 부모님께 효도하고 싶다는 최재훈 선수



시구와 시타를 한 박진희 씨와 존박 君의 사인공..물론 제것은 아니고 빌린 것..ㅋㅋㅋ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옆에 있는 광고도 함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크리스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4.19 10:00

    오늘도 화이팅입니다!!! 너무 사랑스러운 두산베어스...카톡 이모티콘 보셨어요? 두산이 젤 이뻐요~ ^^

  2. 곰탱이동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4.19 10:38

    오늘 경기는 정말 멋졌어요..ㅎㅎ
    물론 3점을 주기는 했지만.. 안타 맞고 주는 점수는 어쩔 수 없는 거고..ㅋㅋ
    최재훈 포수 보니.. 우리 의지가 정신 바짝 차려야 할 듯요..ㅎㅎ
    경기 보고 너무 업된 기분으로.. 아들넘 김밥재료 준비하다가..
    당근 썰면서 손도 같이..흑흑...ㅠㅠ
    다행이 지혈 되고.. 꿰매지는 않아도 될 듯 합니다..^^
    오늘도 곰탱이들 화이팅...111

  3.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4.19 11:48

    우리 선수들 환호 뒤로 엎어져 있는 손주인 선수.. ㅎㅎ
    저, 어제 직관갔었습니다.. 인사드릴까 하다가, 일행이 있어서.. ^^

  4. 고도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4.19 12:52 신고

    하이라이트는 놓치지 않으셨네요.. 어제 말 수비 정말 멋졌어요.. ^^ d

  5. 포에버두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4.19 13:37

    연이틀 베어스 때문에 행복한 목동 아줌마 곰입니다^^
    오늘도 행복할 껍니다^^ㅎㅎㅎ

  6. 원년우승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4.20 00:06

    이렇게 좋은 경기는 정말 오랬만이네요. 감사합니다.

경기가 시작되자마자 눈 깜짝 할 사이에 세 개의 실책..그리고 무려 넉 점이나 헌납
누가 어떻게 나가고 누가 실책을 했고 누가 홈으로 들어왔는지 생각할 겨를도 없던
그런 경기였습니다..4회 초, 0대 8로 앞서가는 롯데를 보면서 "만약, 이런 경기에서
롯데가 진다면 그건 정말 바보다.."라고 했는데 헉~ 정말 바보가 될 뻔 했죠..?? ^^;

요 며칠 베어스 선수들을 보면서 저 혼자 내린 결론..너무 조급증에 빠진 것 같네요.
비단 선수들 뿐만 아니라 그 시작은 김경문 감독님인 셈이죠..울 감독님, 릴렉스~!!
다른 해보다 더욱 더 강하게 올해 목표가 우승임을 잘 알고있지만 이건 아니잖아요.

스포츠를 하는 선수들이라면 그리고 응원을 하는 팬들이라면 패배라는 것으로부터
자유로워질 수는 없는 법..그런데, 진다고 해도 그 지는 법이 합당(?)하게 느껴지는
내용의 경기였더라면 절대로 선수들에 대한 비난을 하지 않습니다..그런데, 오늘과
같은 경기는 비난을 받아도 마땅한 아주 못난 경기였습니다..물론 후반으로 갈수록
열심히 하려는 모습을 조금 봐서 다행입니다만 울 베어스 선수들도 제발 릴렉스~!!



오늘 뭐하나..?? 하면서 야구장에 들어갔습니다







정다운 두 사람..강포와 누구일까요..??





손 주장님, 머리를 짧게 자르셨네요..아무래도 심기일전을 위한 것이겠죠..??









울 베어스 치어언니가 좀 이쁘긴 하죠..ㅎㅎㅎ









낙하산 줄 타고 시구하는..쩝~ 오늘 시구자를 알게된 순간, 패배를 짐각했네요..-.-



1회 초, 오재원 선수의 송구를 최준석 선수가 놓치는 순간 경기가 더 꼬였어요



뭐냐구..-.-



정말 뭐냐구..-.-





회장이 베어스 경기에 이름 걸고 와서 시구를 했는데 직원들이 '롯데 짱'하시면  안 되죠



타는 속, 아이스크림으로 달래자



열심히 야구하는 정수빈 선수



안타와 함께 상대팀의 실책으로 홈까지 들어온 최준석 선수..헥헥헥~~!!!





5회 초, 강포의 솔로홈런



서로서로 실책을 주고 받으며







정수빈 선수, 치고 달리고 들어오고







어제 경기에서 오늘만큼만 던져주지 그랬어..ㅠ







김지은 아나운서가 야구장에 오셨군요



요즘 그저 불쌍한 태훈곰









초반 실책을 뒤로 하고 열심히 쫓아갔지만 역시 역부족이었나요..??





승패에 상관없이 언제나 열심히 응원하시는 손창민 씨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