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021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  

이틀 연속 잠실 관중은 27,000석을 다 채워서 올시즌 무려 9번째
만원사례를 이루었고..문학구장에서는 1억번째 관람객이 나오는
이런저런 뉴스거리가 많이 나왔던 5월 마지막 일요일이었습니다.

 

하지만 슬프다 베어스..우천으로 취소된 한 경기를 제외하고 5월
전적은 25전 11승 14패..5할이 안 되는 승률..그나마, 단독 2위를
지켜왔었는데 6월을 목전에 앞두고 공동 2위로 마감을 했습니다.
그래도 2위를 뺏기지 않고 공동으로라도 지켜낸 게 천만다행..-.-

 

한국프로야구가 1억명 이상 관중을 기록하는 날, 올시즌 두 번째
영봉패를 이룩한 베어스..그것도, 홈런 세 방으로 깨끗하게 헌납
팀 타율이 3할이라더니 3할은 뭔가요..?? 그냥 까먹는 건가요..??

 

투수와 타자, 둘 다 못 던지고 못 쳤으니 지는 것은 당연한 일이죠.
무서운 기세로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는 라이온즈 선수들..6월에도
이 기세가 이어질지 응원하는 팀은 아니지만 주목해봐야 겠습니다.

 

서로 사이좋게 주고 받고..그러더니, 결국 같은 의자에 둘이 나란히
앉아서 5월을 마무리 하는군요..울 베어스, 어긋나있는 그 무언가를
제대로 잘 맞춰놓고 다가오는 6월을 맞이할 수 있길 바라면서 이만~



1억번째 관중을 찾기위한 방법치고는 좀 허접(?)해 보이죠..?? ^^;;



철웅이와 철웅이 여친



역시 옷태가 좋은 김재호 선수



손님이 찾아오셨나봐요..??



나, 커피 즐기는 남자..ㅋ





베어스데이를 맞아 사인회가 열렸습니다





1군 엔트리에 등록된 정수빈 선수



2005년도부터 나란히 2군 리그(상무와 경찰청)에서
뛰어서 그랬는지 둘이 아주 친밀한 모습을 보이네요





재호 선수 이런 모습 처음인 듯..ㅎㅎㅎ



이분들 뭥미..??



아~ 촛점만 잘 맞았으면 멋진 사진이었을 텐데 아쉽..ㅠㅠ



선발투수 임태훈..그러나 패전투수가 되었다죠..아흑~









잠깐 관중석 밖으로 나갔다 온 사이에 전광판에 나왔다고 하네요



라이온즈 선수들, 오늘 단체로 계 타셨네요..ㅋㅋㅋ



시구하고 있는 탤런트 김사랑 孃..?? 氏..??





샘플로 나온 거라는데 잠깐 빌려서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다들 다음 주중에 일찍 야구장에 오세요..^^



2회 초, 진갑용 선수의 투런홈런..이것이 결승타점이 되었죠







8회 초에 채태인 선수의 쓰리런이 나오자 야구장을 떠난 김사랑 氏
야구에 관심이 많은지 박수를 치면서 열심히 관전을 하더군요..^^*



홈런타자 채태인~!!





부상을 회복하고 돌아온 정수빈 선수, 안타를 쳐냈습니다



기쁘다 수빈 오셨네





잘 안 풀리네 - 3타수 무안타를 기록한 김현수 선수



앞으로 절대 다치지 말아요



쩝~ 영봉패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wingKid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31 00:49

    아.. 공동2위 ㅠㅠ

사직에서의 악몽같은 경기를 끝내고 잠실로 입성한 베어스 선수들과
승승장구 4연승을 거두고 서울로 나들이 오신 라이온즈 선수들, 분명
두 팀의 분위기는 대조적이 아니었을까 생각을 했었는데 경기 결과는
4대 2로 베어스 勝 간발의 차이로 앞서던 2위를 그대로 지켜냈습니다.

 

점수를 먼저 낸 팀은 원정팀인 삼성 라이온즈 그러나, 5회 말 집중력을
발휘하는 효과적인 경기를 하면서..단번에 넉 점을 뽑아낸 두산 베어스
그 점수를 잘 지켜내면서 경기를 마무리, 그동안 다소 침체가 되어있던
팀 분위기를 살리는데 좋은 경기였다고 생각합니다..더군다나, 승리를
거둔 투수는 김선우 선수..누가 뭐래도 우리 팀의 든든한 맏형이죠..^^

 

안타를 열 개나 뽑아냈음에도 넉 점 밖에 내지 못 했다는 점이 아쉽지만
그래도, 승리를 거뒀으니 박수를 보내야 겠지요..?? 한 가지 개인적으로
아쉬운 점..양의지 포수, 적극적인 블로킹을 했으면 합니다..공격력있는
포수도 좋지만..수비력 좋은 포수가 팀의 안정을 위해 꼭 필요하거든요.

 

내일 경기 두 팀의 선발투수는 장민익 선수와 정인욱 선수..어느 선수가 
더 많은 이닝을 던져낼 수 있을지..지켜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내일까지 이틀동안 가수 조용필 씨의 콘서트가 주경기장에서 열리더군요



와우~ 아주머니 팬들이 많이 보입니다..^^





남자분인데 저 피켓 앞에는 '오빠'라는 문구가 쓰여있더군요..ㅎㅎㅎ



오늘 울 팀이 승리를 거두는데 큰 공을 세운 선수, 성영훈 투수입니다
제가 보자마자 울 팀 승리를 하려면 울 선수 사진을 먼저 찍어야 하니
포즈 좀 취해달라고 했어요..그랬더니 곱게 웃으면서 포즈를 취했다는



요즘 저 자리에서 음주운전 근절 캠페인을 하고있는데 주차를 하고
가서 이름을 쓰는데요 느닷없이 저기 보이는 경찰 아저씨가 저에게
하시는 말씀.."야구부인 맞으시죠..??" 컥~!! 완전 놀랐습니다..ㅎㅎ



양神



ㅎㅎㅎㅎㅎㅎㅎㅎㅎ



이분들 티비에 나왔을 것 같은데..?? 정말 재미있는 문구였어요







후드집업, 이렇게 패치를 붙여놓으니 나름 괜찮죠..??



광저우 예비 엔트리에 뽑힌 이원석 선수



투명한 마우스 피스를 장착하고 나온 김현수 선수



아직은 좀 어색한 듯..^^;



세 명..?? 누가 오셨는데요..??



정수빈 선수가 1군에 합류했습니다..정재훈 투수가 좋은가 봐요..ㅎ



탤런트 장희진 孃의 시구



태훈곰이 투구지도를 해줬다죠..?? 많이 봤다고 안 쳐다보는군요..ㅋ



장희진 孃, 경기 끝까지 잘 지켜보고 갔습니다





최준석 선수를 열심히 응원하던 이분은 누구..??



한때 장동건 씨보다 인기가 많았던 하이틴 스타 김찬우 씨입니다
살이 좀 많이 나시긴 했지만 그래도 여전히 멋져보이시던데요..??





몸에 맞는 볼에 괴로워하는 오재원 선수





광저우 최종 엔트리에 꼭 들어갑시다~!!





진갑용 포수, 저 표정..ㅎㅎㅎ





오늘경기의 수훈선수는 김선우 투수와 최준석 선수





맏형이 못나서 늘 미안한 마음을 가지고 있다는 써니..ㅠㅠ
투수들이 힘들고 지쳐있으니 힘들 북돋아 달라고 하시네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wingKid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29 00:59

    매번 잘보구 갑니다~~^___^
    얼마만의 선발 퀄리티인지.. ㅠㅠ
    빨리 선발이 안정됐으면 하네요... 그럼 쭉쭉 치고 나갈텐데.. ㅠ

  2. 딸기나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5.29 10:12

    학생은 야자중 담임은 관람중.. 저 분들 TV에 많이 비쳤어요~ㅎㅎ 방송 중계후, 방송사가 선정하는 경품? 당첨자로도 선정됐구요.ㅎㅎㅎ 학생들 중에 야구팬 있으면 꽤 열받았을 듯~~ 야구부인님 이번에도 좋은 사진..재미난 설명 잘 봤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