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5월 들어 10전 2승 8패로 말하기도 정말 창피한 2할대의 승률을 기록하고 있는 베어스
승리가 뭐죠..?? 먹는 건가요..?? 만루에서 점수내는 법은 어디에서 배워야 하나요..??

바닥으로 내려앉은 집중력과 공을 반드시 쳐내고야 말겠다는 의지가 눈에 띄게 줄어든
하루하루 무기력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울 선수들..그 멋진 웅담포는 어디로 간 건지
모르겠습니다..4위가 되었습니다..그나마 4월에 벌어놓은 것이 있어 4위라도 된 것이지
내일은 또 어떻게 될지 아무도 모르죠..울 선수들에게 점수 내는 법 좀 알려주실 분..??







제발 쫌..-.-









요즘 같이 팀이 어려울 때 잘 때려주길 바랍니다









시구자는 탤런트 이수경 씨











경기 시작한지 얼마 안 됐는데..ㅠㅠ





영화배우 조동혁 씨





휴우~ 2회 초부터 올라와서 잘 던져준 이용찬 투수









이혜천 투수도 잘 던져줬지요










6회 말 만루상황에서 한 점도 못 낸 베어스



전병두 투수, 대단해요



만루가 불발로 끝나자 답답하신 손창민 씨..늘어나는 것은 담배..-.-







7회 말, 대타로 나와서 2루타를 때려낸 김동주 선수..6회 말에 나왔더라면 좋았을 텐데









님, 요즘 왜 그러시나요..??





4위가 됐어요..4위라구요..ㅠㅠ



인터뷰하는 임훈 선수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5.14 03:54

    욕보셨네요, 지난주부터 두산 야구 볼 용기가 안 나서 한화 경기 보는데,
    한화 경기 정말 재미있더군요.
    언제인가부터 더는 두산에서 볼 수 없는 선수들의 투지 넘치는 모습도 감동적이고ㅠㅠ
    그냥 고군분투하는 종박, 손주장, 오똘, 니퍼트, 써니, 메시아가 짠할 뿐입니다.
    창성 선수가 쭉 안좋은가 보군요, 정말 이대로 꼴산된다해도 놀랍지가 않네요...

모처럼 화창한 날씨 속에서 열린 잠실 경기..금요일 경기의 승리 이후
어제의 우천취소가 3연승의 베어스에게 혹시나..안 좋은 변수가 되면
어쩌나 했었는데 다행스럽게도 멋지게 승리를 거뒀네요..물론 중간에
잠시 '아스트랄'했던 상황이 있었지만 말입니다..정말 아찔했었죠..^^

 

1회 말에 그렇게 점수를 많이 뽑아낼지..어떻게 생각이나 했겠습니까
그것도 부동의 1위 팀이 와이번스를 상대로 말입니다..그런데 상대팀
선발투수였던 글로버 투수를 맞이하여..정말 열심히 점수를 내더군요.

 

금요일의 카도쿠라 투수에 이어 글로버 투수까지 베어스는 와이번스
용병투수 킬러..?? 어제 우천취소 후에, 문학구장에서 연습을 했다고
들었는데..과연 그 말이 사실이라면..와이번스가 이번 경기를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했었는지를 뜻하는 것이겠죠..?? 그런 와이번스를 맞아
두 경기에서 승리를 따낸 베어스 선수들에게 큰 박수를 보냅니다..^^



늘 활짝 웃는 오현택 투수



님도 좀 웃어보세요



베어스데이를 맞아 사인회가 열렸습니다





사인회 티켓을 받기 위해 오전 7시부터 줄을 서있었다는 얘기를 들었습니다





역시 오늘 사인회에도 어린이들이 많이 보이더군요





고 슨생의 눈빛에 빠져봅시다~!!





홍삼에 주스에 마카롱까지 다양한 선물





박용곤 두산그룹 명예회장..불편하신 몸에도 야구장을 늘 찾으십니다



울 베어스의 열렬팬 손창민 씨..이때는 목소리가 아주 맑았었는데..ㅎㅎㅎ



광현이와 현수



탤런트 서지혜 孃의 시구





1회 말, 밀어내기 한 점



이성열 선수의 2루타로 다시 두 점 득점



거기에 손시헌 선수의 쓰리런까지 나와서 1회 말에
무려 여섯 점을 뽑아내면서 쉽게 승리를 하는 듯..??







1회 말에 타순이 한 바퀴 돌고 다시 1번 타자 이종욱 선수 등장



2회 초, 솔로홈런을 뽑아낸 최 정 선수



즐거우시죠..??



3회 초, 실책과 실책성 수비가 연거푸 나오면서 넉 점이나 내줬습니다



4회 말, 본인의 12호 홈런을 뽑아낸 양의지 선수



자자~ 나를 따라 이렇게 해봐



팬들과 서슴없이 사진도 같이 찍어주던 친절한 서지혜 孃



5회 말, 김현수 선수의 솔로홈런..18호 홈런입니다





5와 2/3 이닝을 던지고 내려오는 왈론드 투수



모든 선수들이 왈론드 투수를 맞이하러 나가서 텅빈 덕아웃..^^



우리는 미쳤어요..베어스에 미쳤어요..그래서 꽃 달았어요..ㅋ



그 남자의 미소..^___^



써니 투수가 몸을 풀더군요



다섯 명의 외국인이 배에 BEARS를 새기고 응원단상에 올랐습니다









오늘 두 명의 어린이가 눈에 띄었는데 한 명은 이대형 선수의 이름이 새겨진
엘쥐 유니폼을 입고..모자와 응원 방망이는 베어스 것을 입고 들고 있더군요

또 한 명은 엘쥐 모자를 쓰고 베어스 티셔츠를 입고 있더군요..그 중, 한 명의
어린이에게 어느 팀 팬인지..넌지시 물어봤는데 엘쥐팬이고 앞으로는 두산을
응원할 생각이라고 하더군요..그런데 왜 엘쥐 모자를 쓰고 있냐고 물어봤더니 
엘쥐 좋아한답니다..음음~ 가만히 생각을 해 보니, 이 두 명의 어린이는 원래
엘쥐 팬인데 베어스 팬이 될까 말까하는 기로에 놓여있는 상태인 것 같습니다



3회 초에 약간 불안했지만 9대 5로 승리를 거둔 베어스..4연승입니다



오늘도 어김없이 울 팀 승리를 기뻐하고 있는 손창민 씨









서지혜 孃도 수훈선수 인터뷰까지 다 보고 야구장을 나갔습니다





손창민 씨가 먼저 사진을 찍고 싶다고 하셔서 완전히 영광이었습니다..^^
그래서 얼마 전에 같이 찍었었다고 했더니 이 배경에서는 안 찍었다고..ㅎ



몰려드는 팬들에게 사인을 해주고 있는 손창민 씨..얼마나 열심히 응원을
하셨는지 경기 전에 저와 얘기를 할 때 들었던 맑은 목소리가 아니더군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팀화이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8.16 10:01

    생동감있고 훌륭한 사진 잘 봤습니다...
    건강 조심하세요...

흑~ 한 마디로 슬프네요..승리를 놓친 것이 물론 제일 슬프지만
오늘 패배는..곱배기 슬픔이라고 밖에 달리 표현할 길이 없네요.

 

역전패를 당했다는 것도 슬프고 룸 메이트의 첫 승을 날려버린
고창성 선수가 맞은 홈런도 슬프고..졸지에 패전투수가 돼버린
정재훈 선수를 생각해도 슬프고..하지만 무엇보다도 가장 슬픈
일은 드디어 첫 승을 거두는구나 생각을 하고 불펜에서 환하게
웃음 짓던 이현승 투수의 얼굴이 떠올라서 에휴~ 슬픕니다..ㅠ

 

고작 다섯 개의 안타 밖에 나오지 않았다는 것은 충분히 이해할 수
있습니다만 2,3,4,5번 타자가 단  한 개의 안타도 쳐내지 못 했다는
것은 이해할 수 없습니다..이런 기록으로 승리를 챙겨 간다면 그건
도둑놈 심보라고 할 수 밖에요..타격의 총체적 난국이 계속 되네요.

 

롯데와의 3연전 중에서 2승을 거둔 것도 우리가 잘 해서 이겼다기
보단, 상대팀이 승리를 던져줬다고 할 수 있는 경기였는지라 오늘
경기를 보니 가슴이 막힌 듯한 기분이 드는 건 왜인지 모르겠네요.
역투하는 이현승 투수에게 언제쯤이나 '첫 승'의 기쁨이 주어질 수
있을지 그 기다림은 계속 됩니다.



경기 전, 최 정 선수에게 배트를 선물 받은 김현수 선수
요즘 잘 치고있는 최 정 선수의 氣를 받기 위함이겠지요







이종욱 선수가 정근우 선수에게 이렇게 말하더군요
"너, 요즘 잘 생겨진 것 같다.." 라구요..^^





고창성 선수가 아니고 가수 케이윌..^^



베어스 열렬팬인 아나운서 한석준 씨와 가수 케이윌 君
특히 한 아나는 베어스 용품을 구단에서 협찬받을 수도
있을 것 같은데 본인이 직접 구입 한다고 하더군요..^^


또 롯데 홍성흔 선수와 아주 친한 사이라고 알고 있는지라
응원팀을 바꾼줄 알았다고 하니 홍성흔 선수가 잘 하도록
친구로서 응원은 하지만 응원팀은 절대 바꿀 수 없답니다



홍삼삼 투수입니다



탤런트 윤태영 씨도 야구관람을 하러 왔네요





핀란드 피겨 스케이트 선수 키이라 코르피의 시구



카메라를 보면서 싱글벙글



3루 탁자지정석이 텅 비었네요



개그맨 황현희 씨도 야구장에 왔습니다





희망을 던지는 이현승 투수였는데..아흑~











울 선수들이 점수를 내자 너무 좋아하던 이현승 투수



그러나, 임 훈 선수에게 동점 홈런을 맞았다는..ㅠㅠ





가수 김창렬 씨와 한석준 아나 그리고 가수 케이윌..모두
자신의 응원팀인 베어스의 역전을 간절히 기대하고 있네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