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두 번이나 내린 소나기로 인해 관람하기가 녹녹치 않았던 경기였네요.
그런 와중에 이기기라도 했으면 좋았을 텐데 그것도 아니었고 지독히
운이 안 따라준 경기라는 생각이 드니..어째 여러가지로 안 좋은 기분

 

전날 경기에서 그렇게 점수가 많이 났을 때부터..사실 좀 걱정이 되긴
했습니다..상대팀보다 세 개가 더 때려내어 총 여덟 개의 안타와 무려
다섯 개의 사사구..그럼에도 불구하고 9회 말까지 얻어낸 점수는 고작
한 점..그러니 패배는 당연한 공식이 분명한 거죠..롯데가 우리 팀에게
얻어낸 점수는 모두 넉 점..그것도 모두 홈런으로 만들어낸 점수..-.-;

 

선발 임태훈 투수는 지난 번 경기에서 7이닝을 던진데 이어..이번에도
6회까지 잘 던졌는데..늘 초반에 내주는 홈런 때문에 문제가 되는군요.
오락가락하는 소나기 때문에 너무 정신없었는지라 야구관람을 제대로
하지 못 한 느낌이 듭니다..그런 와중에서, 황재균 선수의 수비는 정말
좋았다는 생각이 드네요..상대팀 팬인 저로서야 땅을 칠 일이지만..^^;

 

투,타의 부조화가 계속 되고 있는 베어스..안 되는 상황에 유독 이렇게
일치가 안 되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그 문제점이 무엇인지 한 번
잘 파악을 할 싯점이 아닌가 생각이 됩니다..아, 암튼 힘든 하루였네요.





나는 손아섭입니다..^^







주간 MVP 최준석 선수



같은 날 유니폼을 바꿔입은 두 선수들이죠





김동주 선수 대신 이두환 선수가 1군에 등록됐습니다







1회 초, 솔로홈런을 때린 홍성흔 선수





제발 홈런 좀 주지 마요..ㅠㅠ



3회 초, 2사에서 갑자기 내린 소나기로 경기 중단





미처 먹지못한 햄버거와 맥주 - 제것은 아닙니다..^^







비가 그치기 시작하면서 3루에 무지개가 걸렸는데 3루에 걸렸다는 것
그 하나만으로 이상하게 패할 것 같은 불길한 예감이 들더라구요..흑~





짜고 뿌리고





물을 닦아내는 정수빈 선수



여기에서는 이분이 걸레질을 하더군요..ㅎ



4회 초에 또 이대호 선수에게 홈런을 내준 임태훈 투수..아흑~



봉다리가 다시 돌아왔습니다



6회 말 공격중에 또 세찬 비가 내려서 경기가 중단됐습니다





비가 엄청 내리더니 또 그쳤네요



다들 힘드시죠..?? 보는 저도 힘들어요..ㅠㅠ











7회 말, 절호의 찬스에서 삼진을 당한 최준석 선수가 내던진 배트



쩝~



경기는 밤 11시가 다 된 시간에 끝났습니다



4타수 2안타를 때려낸 홍성흔 선수



경기가 끝난 후, 금요일부터 군산에서 열리는 3연전을 위해..전주로
떠나는 선수들의 모습입니다..경기는 군산, 숙소는 전주에 있습니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