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2016년 6월 30일 오후 6시 30분 부터 열린 베어스와 다이노스의 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등판한

마이클 보우덴이 139구의 공으로..한국프로야구 역대 13번째로 노히트 노런을 기록했습니다.

그것이 오늘 경기의 결과입니다..달리 뭐라고 할말이 있겠습니까..아름다운 밤입니다~!! ㅎㅎ

 

노히트 노런(Nohit Norun)이란 단어에서 보이는 그대로 상대방에게 하나의 안타도 허용하지

않고 단 한 점도 주지않고 승리를 거두는 것을 말합니다..볼넷으로 걸어나가는 것은 제외..^^

우리 팀에서는 지난 1988년 4월에..장호연 투수가 처음으로..노히트 노런을 달성했었습니다.

 

그 이후 27년 만인 작년 4월 9일..히어로즈의 경기에서..선발투수로 등판한..유네스키 마야가

136구의 공으로..울 팀에서는 두 번째..한국프로야구 역대 12번째로 노히트 노런을 했습니다.

오늘, 노히트 노런이 나올 때..다들 마야 선수 생각하셨죠..?? 맞아요..저도 그랬어요..ㅎㅎㅎ

하지만 우리, 마야는 잊기로 해요..보우덴의 말대로 마야는 마야고 보우덴은 보우덴이잖아요.

 

 

오늘 뭔가 일을 낼 것 같은..??

 

 

 

오늘 시구와 시타는 걸그룹 '라붐' 멤버 두 명이 했는데요..사실 몰라요..^^;;

 

 

왼쪽은 시구를 하게 될 솔빈 孃..오른쪽은 시타를 하게 될 율희 孃 입니다

 

 

 

 

이 공으로 던졌어요

 

 

 

 

 

 

이 사람들은 어제도 이 자리에서 사진을 찍었는데 아마도 걸그룹만 찍는 사람들..??

 

 

걸그룹도 좋아하는 치느님..??

 

 

에반스 선수의 첫째 아들

 

 

보우덴 투수의 쌍둥이 아들

 

 

 

 

요 귀여운 녀석은 에반스 선수의 둘째 아들

 

 

 

 

전력투구를 하고 있는 마이클 보우덴

 

 

최주환 선수는 김잠실 때문에 홈런 두 개를 도둑 맞은..??

 

 

클리낭 타임 때 응원단상에서 공연을 했는데..노래, 들어본 적 없음..^^;;

 

 

 

저기 하얀 모자를 쓴 친구가 야구를 잘 아는 듯..동료멤버들에게 알려주더군요

 

 

 

소연 그리고 지엔 (물론 찾아서 확인했음..ㅋㅋㅋ)

 

 

음........

 

 

그거..??????

 

 

8회 초를 끝내고 내려가는 보우덴

 

 

야구를 좀 아는 소연 孃이 노히트 노런을 생각하고 있는 듯..??

 

 

 

 

한 개만 잡으면 됨~!!

 

 

해냈다..해냈어~!!

 

 

 

 

축하해주는 동료들

 

 

 

 

축하합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