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쌀쌀한 날씨 속에서도 잠실 그라운드 곳곳엔..반짝반짝 아름답게 햇살이 비췄습니다.
그 햇살 속에서 올 시즌 마지막으로 마운드에 올라온..울 베어스의 맏형 김선우 투수
비록, 우승을 목표로 했던 팀 성적은..기대에 못 미치는 하위권을 달리고 있습니다만
승리를 기록하며..자신의 임무를 충실하게 끝마쳤습니다..정말 아름다운 16승입니다.

1회 초가 시작되자마자 바로 한 점을 내주기는 했지만..이후 타자들이 장단 14안타를
뽑아내면서 11대 1의 큰 점수차로 승리..옆집과 공동 6위가 된 베어스..내일 경기에서
이기는 팀이 상대방을 누르고 한계단 상승하게 되는데 과연 어느 팀이 승리하게 될지
벌써부터 흥미진진..기다려집니다..물론 저는 울 베어스가 승리하길 당연히 바라지요.

오늘 7회 말에 발생했던 양팀의 벤치클리어링..그 결과가 과연 어느 팀에게 유리하게
작용됐는지는 내일 경기 결과로 알게된다고 생각을 하면 될까요..?? 사실, 두 팀 모두
성적도 안 좋은 마당에 시즌 마지막에 이런 모습이 나왔다는 것이 개인적으로는 조금
안타깝게도 생각이 되는군요..어쨌든 써니 투수의 아름다운 16승, 고마울 따름입니다.



두 팀 모두 막강한 선발투수가 나옵니다









누구에게 주려고..??



이대형 선수가 받아가는군요





축하합니다..^^





우리는 영혼을 나눈 메이트..쉬는 것도 같이 쉬어요..?? ㅎㅎㅎ



저의 야구 첫사랑 최계훈 선수(저는 선수 최계훈을 좋아했습니다)의 사인볼..^^







계속 점수를 내는 베어스 선수들



백인천 감독





PGA 챔피언인 양용은 프로, 야구장에 오셨네요..베어스를 응원한다고 하셨어요..^^



양용은 프로의 사인볼





오늘 4타수 4안타를 기록한 정수빈 선수





7회 말, 솔로홈런을 날린 이원석 선수



유원상 투수가 던진 볼이 위협구라고 생각했던 오재원 선수가 마운드쪽으로 향하자
이택근 선수가 오재원 선수를 세차게 밀치는 순간 양팀의 벤치클리어링이 시작..-.-




영상으로 잠깐 담아본 양팀의 벤치클리어링 장면 (전 한 마디도 안 했습니다..^^)







바로 멋지게 2루타를 쳐낸 오재원 선수









벤치클리어링 이후 저 자리에서 끝까지 경기를 지켜보던 니퍼트 투수



11대 1로 대승을 거둔 베어스..옆집과 공동 6위가 되었습니다







오늘 수훈선수는 김선우 투수와 정수빈 선수









자신의 응원가에 맞춰 모션을 해달라는 요청에 조금 하다가 그만 쑥쓰러운 미소를 짓는 중



탤런트 박시은 씨와 진태현 씨..둘이 잘 어울린다고 사귀라고 했더니 막 웃어..ㅋㅋㅋ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그냥 가지 마시고 바로 아래에 있는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0.03 00:56

    김선우 선수가 좀 못 던지고 타자들 덕에 이긴 경기도 있었지만,
    잘 던지고 졌던 두어경기가 너무 아쉽기만 하네요..
    연수님 동영상으로 보니, 더 확실히 알겠네요..
    어떤 분 목소리인지, 화끈한대요!! ㅎㅎ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1.10.03 01:33 신고

      내 옆옆자리..이번에 둘째 임신했는데..ㅎㅎㅎ
      동영상 들어보니 저랬네요..^^; 저는 흔들릴까봐
      암소리 못 하고 카메라만 들고있었는데 말이죠..ㅋ

  2. 볼보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0.03 09:13

    부대에서 다시보기로봤는데...
    작년에 넥센전때 김성태선수인가?현수형 머리쪽던졌을때..ㅋㅋ
    저 맞은줄알고 나갔다가 뒤에 다른형들 뛰어나와서 벤클 일어난거생각났어요ㅋㅋㅋ
    하 근데 이제 야구도 끝났네요ㅠㅠ

오늘, 4월 2일..많은 야구팬들이 기다리고 또 기다리던..2011년 프로야구 정규시즌이
드디어 시작됐습니다..며칠 전부터 제대로 잠 못 이루며 기다리신 분들 분명 많을 듯
이번 개막전은 경기 전에 진행된 뜻깊은 행사로 인해 더욱 더 기억에 남을 듯 합니다.

바로 '원년우승 챔피언 반지수여식'이 열렸기 때문입니다..그당시에는 우승을 했어도
기념반지를 만든다는 생각을 미쳐 하지 못 해서 그대로 넘어갔다고 하더군요..그것이
못내 아쉬웠던 구단에서..프로야구 탄생 30주년을 맞이해서 멋진 행사를 한 것입니다.

제가 좋아하는 선우대영 투수의 모습은 보이지 않아서 약간 아쉬웠지만..ㅠㅠ 그래도
원년에 뛰었던 수많은 선수들을 바로 눈앞에서 볼 수 있어서 얼마나 좋았는지요..^^*
우승을 이뤄낸 그분들의 좋은 기운을 받은 울 선수들이 분명 이길 거라고 생각했네요.

불사조 박철순 선수의 시구와 김경문 감독님의 포구 그리고 주장이었던 김우열 선수의
시타로 시작이 된 잠실개막전의 두 팀 선발투수는 용병 니퍼트와 리즈..과연 어느 팀이
개막전 승리를 가져갈 수 있을지..수많은 야구팬들의 이목이 집중되는 시간이었습니다.

엘쥐의 1회 초, 첫타자로 나온 이대형 선수의 행운의 안타로..순조로운 출발을 하는 듯
했으나 후속타자들이 맥없이 물러나는 바람에 득점은 실패..3회 초 무사 1, 2루의 좋은
기회에서도 점수를 내지 못 했습니다..선취점은 베어스가 먼저..그 이후 김동주 선수와

김현수 선수가 각각 솔로홈런을 하나씩 쳐내고 7회 말에 다시 한 점을 보태면서 개막전
첫승을 완봉승으로 장식했습니다..반면 엘쥐는 6개의 안타를 쳐냈으나 단 한 점도 내지
못 하면서 완봉패를 당했네요..4년 연속 개막전 승리를 이뤄낸 베어스 정말로 멋집니다.

오늘의 수훈선수는 김현수 선수와 니퍼트 투수였습니다만..저는 3타수 3안타..맹렬타를
쳐낸 손시헌 선수가 최고의 '수훈갑'이 아니었나 생각을 합니다..오늘 네 구장에서 열린
2011년 프로야구 개막전의 승리팀은 공교롭게도 작년도 4강팀..정말 재미있는 일이네요.

사실 오늘 경기는 썩 재미있다는 생각이 들지는 않았습니다..다만 한 점 한 점 차곡차곡
점수를 내고 승리를 거뒀다는 점에서 안도감이 더 컸던 경기가 아니었나 생각이 됩니다.
내일 선발투수는 이혜천 선수와 박현준 선수..노련함과 젊은 패기..어디가 이길까요..??





프로야구 탄생 30주년인 올 시즌 첫경기 야구입장권입니다.^^







개막전 진행을 맡은 베어스 골수팬 배성재 아나운서..이분 오늘 완전 신나셨더군요..^^









원년우승 챔피언 반지



올해도 어김없이 밸리댄스..이것만 벌써 몇 년째인지..-.-



김영덕 베어스 원년 감독













하염없이 반지를 들여다보는 불사조



내 반지가 더 멋지지..??



정말 저 반지가 더 좋아보이네..??











인삿말을 하고 있는 불사조





꼭 우승~!!







다들 쑥쓰러우신 듯..ㅎㅎㅎ





좋으시죠..??





박철순 투수의 반지입니다





선수단 소개







아~ 나, 떨고있니..??



어떤 선수 이름을 부르고 있는 것일까요..??







오셨네요..??



시구하는 불사조





애국가를 부른 가수 이현 씨와 배우 이채영 씨







선물 받았어요..으허허~





승리를 바라는 팬들




김동주 홈런~!!











클리닝 타임에 맞춰 응원단상 공연을 하고 있는 홍드로와 치치







6회 말, 솔로홈런을 쳐낸 김현수 선수



저, 3루타 친 남자랍니다..^^



탤런트 진태현 씨..바쁜 와중에도 개막경기 관람



제 야구 첫사랑..최계훈 코치님..^^





따님과 야구장 데이트를 하고 있는 손창민 씨..첫 경기인데 벌써 목이 쉬었다는..ㅎㅎㅎ



깜짝 등장 이원석 선수





4년 연속 개막전 승리~!!



너무나도 좋은 써니 님..ㅎ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곰탱이동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02 22:53

    사진만 보고도 경기를 다 본 것 같은 느낌..ㅎㅎ
    그런데 홍드로는 이제 한화 경기 응원하러 가야 되는거 아닌감..ㅋㅋ
    개막전 행사.. 정말 뜻깊었네요.. 불사조 박철순 아저씨.. 저도 꼭 만나고 싶었는데..^^

  2. 베어스원년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02 22:54

    사진 잘보고 갑니다.

  3. hij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02 23:16

    정말 잘보고 갑니다~
    그런데 중간에 썬글라스 착용하고 응원하는 남자분들은
    직원인가요?
    항상 보는거 같아서요 ㅋ

  4. ...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03 04:38

    정성스런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그런데 오지랍입니다만...
    굳이 '엘쥐'라고 쓰셔야 하나요?
    물론 발음상 맞으니 틀린 표기는 아니지만
    한글로 그렇게 표기하는 것에 대해서
    거부감 느끼지 않는 엘지팬들을 본 적이 없고,
    타구단 팬들도 그 마음을 존중해서
    그렇게 표기하지 않는 걸로 아는데...
    그걸 모르실 리 없는 야구부인님께서
    항상 저렇게 표기하시는 이유를 잘 모르겠습니다.
    좋게좋게 지내서 나쁠 게 없는데,
    그정도는 작은 배려 아닐까요......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1.04.03 10:54 신고

      ㅎㅎ 네에..불특정 다수가 이용하는
      다른 곳에서는 엘지..LG라고 씁니다.
      여기는 제 개인 블로그이기 때문에..^^
      특별히 악의는 없으니 이해바랍니다.

  5. 얼음소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04 16:12

    불사조의 반지를 받으신 후의 표정을 볼 수 있어서 너무 좋네요^_^
    개막전을 좀더 생생하게 볼 수 있어서 넘 감사합니다.
    그나저나 개막 2연전 정신없어서 연락도 못드렸어요.
    들고 가는 날 미리 연락드릴께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