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음음, 여기는 분명히 제 블로그인데..그러니까 내가 곧 주인인데..이 낯선 기분은 뭘까요..??

소름끼치게 오랜만에 글을 올립니다..ㅎㅎㅎ 뭐, 어디가 아팠다거나..무슨 일이 있었던 것은

아니고..아다시피(?) 딸아이가 1월 중순에 출산을 하고..2월 초에 산후조리원에서 나온 이후,

틈틈히 아가도 돌봐주고 미역국도 끓여주다 보니 블로그에 잡초가 자라거나 말거나 방치~!!

 

신선놀음에 도끼자루 썩는 줄 모른 게 아니라..아기랑 놀다보니 프로야구시범경기가 시작이

된 것도 정말 전혀 몰랐다는 것 아닙니까..ㅋㅋ 암튼, 저는 건강하게 잘 지내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번 주, 3월 12일부터 14일까지 2박 3일 일정으로..강원도로 나들이도 다녀왔습니다.

처음에는 제주도를 갈까 했는데..늦게나마 올림픽 기분을 느껴보고 싶어서 강원도로 고고~!!

 

속초에서 2박을 하면서..평창과 강릉의 올림픽 스타디움을 돌아봤고 아울러 겨울바다도 실컷

구경하고 왔습니다..ㅎㅎ 이제 시즌 개막도 며칠 안 남았으니..바다와 산을 보며..몸과 마음을

릴렉스 시켜놓고..치열한 공놀이에 뛰어드는 것이 좋겠죠..?? 봄은 정말 어김없이 돌아오네요.

 

 

이번에 묵은 숙소는 속초 대포항 근처에 있는 롯데 호텔&리조트..작년 8월,개관했다네요

모든 객실이 오션뷰라고 합니다..객실요금이 저렴하지는 않은 것 같은데 저야 뭐 남편네

회사에서 직원들 복지용으로 제공해주는 것을 이용해서 따로 비용이 들지는 않았습니다

 

 

 

체크인

 

 

 

바다 전망..ㅋ

 

 

제공받은 객실은 스위트 33평형인데 3월 숙박요금은 1박에 23만원 정도라고 하네요

 

 

 

바다 좋다..ㅋ

 

 

 

짐을 풀고 점심을 먹으러 간 곳은 속초에 가면 꼭 들르는 순두부집입니다

 

 

 

국산콩

 

 

황태정식을 시키면 순두부에 모두부, 도토리전에 묵까지 준다고 해서 이걸로 주문..ㅋ

 

 

황태가 아주 푸짐하게 나옵니다

 

 

순두부가 무한리필..그런데 저는 아예 처음에 많이 달라고 했는데 정말 엄청나게 많이

주시더군요..ㅋㅋㅋㅋㅋ 근데 그 많은 것을 다 먹고 황태까지도 다 먹고 그랬다는 사실

 

 

부른 배를 안고 바다구경을 하러 갔어요

 

 

천진해변..그리 크지는 않은데 아담하고 좋다고 해서 이곳으로 고고고~!!

 

 

 

셀프 타이머로 찍은 사진..티남..?? ㅋㅋㅋ

 

 

 

날씨가 흐리긴 했지만 다행히 춥지 않아서 야외에서 커피를 마셨답니다

 

 

이것도 셀프 타이머..ㅋㅋㅋ

 

 

 

이건 셀카..평일 오후라 사람들이 거의 없다는..ㅠㅠ

 

 

바다에서 좀 놀다가 저녁을 먹으러 갔어요..롯데리조트 바로 아래에 외옹치항이 있어요

 

 

얼마 전에 속초에 다녀오신 지인이 추천해주신 집..^^

 

 

 

 

요래요래 주문..나중에 보니 개불이랑 해삼도 있었음

 

 

 

남냠냠~

 

 

회로 배를 채웠음..ㅎㅎㅎ

 

 

회로 채운 배를 매운탕으로 더 꽉꽉 채움..ㅋㅋㅋㅋㅋ

 

 

부를 배를 안고 숙소로 돌아왔어요..이렇게 첫째날 끝~!!

 

 

화창한 봄날씨..13일, 속초의 기온은 21도가 넘었다고..??

 

 

속초에서 평창으로..톨게이트 비용은 무료..ㅋ

 

 

얘들아 안녕~!!

 

 

대관령 임시주차장에 차를 놓고 셔틀버스를 타고 스타디움으로

 

 

 

패럴림픽 기간이라 아무래도 사람이 많지는 않았어요

 

 

달항아리 성화대

 

 

귀여운 반다비..ㅋ

 

 

오호호호호~

 

 

올림픽 스토어 구경..그런데 원하는 상품은 없..ㅠㅠ

 

 

개인적으로 강릉 보다는 평창을 가는 거 추천해드려요..아무래도 평창이 메인이니..^^

 

 

평창은 정말 운동장이나 논이나 밭이나 거리에나 눈이 엄청나게 쌓여있었어요

 

 

 

 

 

평창인 거 인증..ㅋ

 

 

 

강릉으로 가기 전에 그냥 눈에 보이는 식당으로 들어갔어요

 

 

막국수 하나

 

 

감자옹심이 하나..냠냠 잘 먹었다는..^^

 

 

강릉 올림픽 스타디움 도착..ㅋ

 

 

멋지다

 

 

기념품샵 구경..반다비 마그넷은 아예 제작을 안 했나봐요..ㅠㅠ 강릉은 실내경기장이

모여있는데 경기 관람을 생각하고 간 것은 아니라..그냥 쭉 돌아보고 바로 나왔습니다

 

 

스타디움을 나와 카페거리로 유명한 안목해변으로 가다가..^^

 

 

 

 

스타디움 안에는 수호랑이랑 반다비 동상이 같이 있는 것을 못 봤음

 

 

안목해변 도착..이곳은 카페가 많은 곳이라 카페거리 또는 커피거리로 불리어요

 

 

 

 

바람은 불었지만 바다가 정말 아름다웠던 안목해변

 

 

 

여행 가기 전날, 다큐 3일에서 여기 안목해변 카페거리가 나왔었는데 그 방송에서 봤던

카페 중 하나가 바로 이곳이네요..그리스 관광객이 고향의 카페라고 좋아했던 곳..ㅎㅎ

 

 

이곳에서 수호랑과 반다비가 있는데요..저는 반다비를 애정하여 반다비하고만..ㅎㅎ

 

 

 

커피 한 잔 하러 들어간 카페

 

 

반다비가 보인다요..ㅎㅎㅎ

 

 

 

원래 안목해변은 자판기 커피가 맛있다고 소문난 곳이었다네요..지금은 몇 대 안 남았음

 

 

커피빵..?? 구경하러 들어갔습니다

 

 

헐..어디서 본 사람이다..했는데 전날 다큐 3일에 나오셨던 분..ㅋㅋㅋ 암튼 반가워요..^^

 

 

평창과 강릉 나들이를 마치고 다시 속초..저녁시간이라 밥을 먹으러 중앙시장으로 갔어요

서울로 돌아오는 다음 날, 문어를 사려고 했는데 쉬는 날이라고 해서 일단 문어를 구입~!!

 

 

잘 데쳐주세요

 

 

문어가 삶아지기를 기다리면서 홍게를 먹기로 합니다

 

 

속초는 물가가 확실히 비싼 것 같아요..주문진과 비교해서 음식 가격이 바싼 듯..-.-

 

 

 

이쁘게 삶아진 문어를 들고 숙소로 돌아옴

 

 

반다비 쿠션..넘 귀엽죠..?? 저 쿠션은 평창이나 강릉 올림픽 스토어에서 산 게 아니어요

다 품절 그런데 리조트 안에 있는 세븐 일레븐의 올림픽 굿즈매대에 똬악 있더라구요..ㅋ

그래서 얼른 구입했어요..옆에 있는 장갑은 올림픽 스토어에서 1+1으로 구입을 한 것..^^

 

 

 

커피빵은 이렇게 생겼는데요..뭐 커피맛이 나는 앙금이 들어있습니다..^^

 

 

3월 14일, 수요일..날씨 맑음..ㅋ

 

 

객실에서 설악산도 보여요

 

 

서둘러 온천욕을 하러 갔습니다

 

 

 

그리고 아침 먹기

 

 

감옥가기 좋은 날인데..ㅎㅎㅎ

 

 

남편은 복국

 

 

저는 매생이복죽

 

 

체크아웃..롯데리조트 안에도 이렇게 반다비랑 수호랑이 있어요

 

 

 

중앙시장으로 가는 길..꽃이 넘 예뻐서 찍어봤어요

 

 

 

아들내미가 맛있는 거 사오라고 해서 뭐를 사갈까 하다가..새우강정을 사가기로..^^

 

 

닭은 안 먹는 저에게는 아주 좋은 아이템이죠..ㅋㅋㅋ

 

 

삶은 홍게도 두 팩 구입했어요..가격 대비 아주 좋더라구요

 

 

울산바위는 참 볼 때마다 멋져요..^^

 

 

인제를 지나 홍천으로 와서 점심 먹기

 

 

몇 년만에 왔는지 모르겠지만 암튼 정말 오랜만에 들른 화로구이집

 

 

 

 

메밀커피 한 잔

 

 

날씨가 좋다 못해 덥더라구요..ㅠㅠ

 

 

ㅋㅋㅋㅋㅋ

 

 

반다비 심쿵..^^

 

 

아들내미의 퇴근 후 속초에서 사온 먹거리 푸짐하게 한 상

 

 

 

 

잘 먹었습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공감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녹차향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3.17 09:11

    참 알찬 여행이셨네요~~~ 두 분 사진도 넘넘 멋지구요~~ ^^ 개막전... 당연히 가시겠죠? 부러워요~~~ ㅠㅠ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3.17 15:41

    비밀댓글입니다

  3. 고코더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8.03.17 23:12 신고

    저도 올림픽 기간에 강릉 평창 다녀왔는데
    이 글을 보니 풍요롭게 먹을걸 그랬나 싶네요

꽃놀이를 다니는 것보다 아직도 쌀쌀한 야구장에서 야구 보는 것을 더 좋아하는 사람..나..^^

그런 제가 어제..봄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ㅋㅋ 마침 홈경기도 없고, 봄을 타고 있는 지인이

드라이브를 하고 싶다고 해서 서울에서 가까운 강화도에 가서 잠깐 콧바람을 쐬고 온 것이죠.

언제 가봤는지 기억이 아삼삼한 것을 보니 제가 강화도를 다녀온 것이 아주 오래전인 듯..^^;

 

벚꽃은 이미 많이 떨어졌지만 그래도 꽃가지가 남아있는 것들도 제법 있어서 꽃구경 잘 하고

왔습니다..사실 뭐 꽃을 보는 것보다는 맛난 것을 더 탐했다는 것이 맞는 말이겠지만..ㅎㅎㅎ

꽃구경을 하고 싶은데 아직 못하신 분들..볼 것 많은 강화도 한 번 다녀오시는 것은 어떨지요.

그런데 강화도가 서울에서 가까운 곳은 분명합니다만 제가 사는 송파구에서는 좀 머네요..ㅠ

 

 

 

활짝 핀 벚꽃

 

 

강화도 구경도 식후경..일단 점심부터..^^

 

 

우리가 주문한 것은 셋트 메뉴 A

 

 

 

간장게장과 새우장

 

 

꽃게탕..꽃게가 정말 가득..ㅋ

 

 

 

점심을 먹고 마니산 중턱에 있는 정수사 가는 길..보문사와 전등사는 예전에 다녀와서 패스

 

 

 

정수사 삽살개..그런데 왜 사람인 것 같죠..?? 말을 걸면 말을 할 것 같아..ㅎㅎㅎ

 

 

독실한 불자인 지인..열심히 절을 합니다..내 양말 빌려신고..ㅋㅋㅋ

 

 

신라 선덕여왕 때 지은 사찰이라고 하니 정말 오래됐네요

 

 

정수사 법당 대웅전의 이 꽃살문이 보물이라고 하네요

 

 

연밥 화병에 연꽃이 눈에 띕니다..내가 연(蓮)수라서..ㅋㅋㅋㅋㅋ

 

 

운전을 하는지라 옷을 가볍게 입고 나갔는데 그럼에도 돌아다니는데 전혀 춥지 않았어요..^^

 

 

 

 

꽃사진 찍는데 지인이 찍어준 사진..ㅋ

 

 

 

석가탄신일이 얼마 안 남아서 그런가 연등 걸어놓는 기둥 세우는 작업이 한창이네요

 

 

 

스님이 설법하시는 소리가 들리는 것을 보니 법회가 진행중인 듯

 

 

강화도 갯벌이 한눈에..정수사 가까운 곳에 동막해수욕장이 있더군요

 

 

 

지인이 선물로 사줬어요..ㅋ

 

 

 

저 메느리는 좋으실 듯..^^

 

 

정수사를 나와 커피 마시러 왔어요..여기 아주 유명한 곳이라고 합니다

 

 

 

 

 

빵이 맛있다고들 하든데 배가 불러서 구경만..ㅠㅠ 좀 사올걸 그랬나..??

 

 

커피가 나오길 기다리면서 카페 돌아보기

 

 

 

캬~ 시원한 아이스커피..추가 비용없이 리필도 해주더군요..^^

 

 

 

인증샷..^^

 

 

카페를 나와 고려궁지라는 곳에 갔어요..이곳 옆에 벚꽃길이 있다고 하더군요..고려궁지는

궁궐터라고 하는데..입장료가 무려 4천원이나 해서 걍 패스..아니 왜 그렇게 비싼 거죠..??

 

 

고려궁지 뒤에는 이렇게 산성이 있답니다..여기 올라오는 길이 바로 벚꽃길

 

 

 

떨어진 꽃이파리도 멋있네요

 

 

 

나무에 붙어있는 꽃보다 떨어진 꽃이 더 많아서 슬펐다는..ㅠㅠ

 

 

김치..즈~

 

 

고려궁지에서 조금만 내려오면 보이는 이 건물은 과연 무엇일까요..??

 

 

이곳은 성공회 강화성당입니다..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성당이래요

 

 

 

 

문이 잠겨있어서 안에는 못 들어가 봤는데 이곳에서 미사를 보는지 안 보는지는 모르겠네요

 

 

십자가가 눈에 탁 들어옵니다

 

 

 

깨알같은 십자가가 저기에도 저렇게..ㅋ

 

 

성공회 강화성당에서 한눈에 보이는 천주교 강화성당..^^

 

 

 

 

해가 지기 시작합니다

 

 

성당을 둘러보는 사람은 딱 우리 두 사람..그래서 돌 위에 카메라 올려놓고 저렇게..ㅋㅋㅋ

 

 

 

2013년 1월에 인도받아서 몰기 시작한 내 아베오..어제 오후에 9999를 찍는 순간..ㅋ

 

 

9999km에 이어 드디어 1만km를 찍었네요..ㅎㅎㅎㅎ

 

 

2와 7로 끝나는 날이 강화장날이라는데 어제가 마침 강화장날이더라구요..ㅋㅋㅋ

 

 

강화도 오일장..상시로 열리는 장이 있고 그 바로 앞에 오일장이 따로 열리는 듯

 

 

 

봄이라 그런지 나물이 많더라구요

 

 

 

 

순무줄기로 담근 김치를 사기로 합니다

 

 

 

아주머니가 가득 담아주셨어요..ㅎㅎㅎ (삼성김치라는 곳인데 맛이 괜찮더군요)

 

 

오일장 구경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기 전에 저녁을 먹기로 하고 찾은 곳

 

 

우와, 럭셔리 방석..ㅋㅋㅋㅋㅋ 방석 만드는데 신경을 많이 쓰셨다고..^^

 

 

일단 음식점 내부가 깨끗..완전 정갈..정말 맘에 들었어요

 

 

회, 무침, 구이와 조림까지 나오는 밴댕이 2인 스페셜을 주문했습니다

 

 

음, 여기 이 음식점..그냥 가기 직전에 검색을 해서 찾아간 곳이라 기대를 안 하고 갔는데요

아주 맘에 들었습니다..일단 식당 내부가 정갈하고..기본 반찬도 정성들여 만들었다는 것이

느껴지고..나오는 음식도 가격 대비 음식 질이며 맛이 아주 좋았고 물론 친절하셨구요..ㅎㅎ

 

 

제일 먼저 나오는 밴댕이회..맛있음..ㅋ

 

 

 

밴댕이무침이 두번 째로 나오는데 무침의 맛을 보는 순간..양념에 신경을 썼다는 것이 느껴짐

 

 

밴댕이구이..뼈째 씹어먹을 수 있어서 좋아요..^^

 

 

헉헉..배가 부른 가운데 나온 마지막 음식..밴댕이조림..간이 과하지 않아서 좋았어요..^^

 

 

크게 기대를 안 하고 온 집인데..잘 먹고 갑니다..^^

 

 

엊그제, 경기도 안산..세월호 합동분향소에 다녀왔습니다..유독 하늘이 파래서..마음이 더

아프게 느껴졌네요..평일 오전이라 그런지 조문하는 사람이 저 혼자..ㅠ 꽃피는 봄은 다시

왔지만 유족들 마음은 추운 겨울이겠죠..?? 다들 늘 기억해주시고 시간 내어서 다녀오세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라오니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4.23 16:01 신고

    성공회 강화성당에서는 지금도 미사를 보고 있습니다...
    밴댕이 맛있겠습니다... ㅎㅎ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4.23 19:23 신고

      아, 그래요..?? 그럴 것 같기는 했는데..답변 고맙습니다..ㅎㅎㅎ
      소중한 보물이라서 미사가 없을 때는 문을 잠그는가 보네요..^^

  2. OK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4.24 22:40

    나중에 교동도도 가보세요. 우리나라 최초의 학교인 교동향교, 작고 아담한 교동성당, 시간이 멈춘듯한 대룡시장, 화개산에 올라가면 저멀리 북녘땅도 보이고 아주 좋았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