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먼저, 이 후기는 홈쇼핑을 시청하다가 직접 구입해서 사용해 보고 올리는 것임을 알립니다.

얼마 전에 코스트코에 갔는데 2구 짜리 브런치 셋트가 있더라구요..그것을 보면서 괜찮을까

생각을 하면서 왔는데 그 며칠 후, 홈쇼핑을 보는데..?? 1구 짜리 제품이 판매되고 있더군요.

 

마침, 친한 동생이 이 제품으로 만든 맥모닝을 먹어 봤다면서 괜찮다고 했던 게 생각이 나서

1+1으로 판매하는 것을..하나씩 나눠 갖기로 하고 구매했습니다..한 개의 가격이 28,000원이  

조금 넘으니 몇 번 써보고 방치를 하게 된다해도 큰 부담은 느끼지 않을 것 같더라구요..^^;;

 

암튼 그래서 사용을 해봤는데요..가족들의 반응은 참 좋더라구요..ㅋ 그런데 만드는 방법이

어려운 것은 없는데..빠른 시간내에 간단하게 뚝딱~!! 그것은 아닌 것 같아요..-.- 예열하는

시간이 있고 재료 넣고 기다리는 시간이 있어서 걍 느긋하게 만들어 먹는 것이 좋은 듯...^^

 

아직까진 잉글리쉬 머핀과 모닝빵으로만 간단하게 만들어 봤는데 오믈렛이나 라이스버거도

가능하다고 하니..그것도 한 번 해보려구요..맥모닝 류를 좋아하는 분들에게는..추천을 하고

이런 거 번거로워서 싫다는 분들에게는 추천 안 해요..저는 종종 사용을 할 생각이구요..ㅎㅎ

 

 

1+1으로 사는 것이 한 개만 사는 것보다 당연히 저렴..그래서 친한 동생이랑 나눴네요

 

 

짜쟌~!! 제품 도착~!!

 

 

Quick and Easy (기본 예열 5분..재료 다 올리고 다시 5분..가족이 네 명이면..?? -.-)

 

 

조리방법을 보면 크게 어려운 것은 없죠..??

 

 

미국에서 파는 것과 똑같다는데 그거야 제가 뭐 알 길이 없고..^^;;

 

 

 

 

중간에 저렇게 판이 있고 그 판의 위, 아래에 층이 있어요

 

 

요렇게 돼있는 것이지요

 

 

 

 

코드를 꽂고 5분 정도 예열을 합니다

 

 

예열이 완료되면 이렇게 초록불로 넘어가요

 

 

준비한 잉글리쉬 머핀과 달걀 그리고 모짜렐라 치즈

 

 

맨 밑에 빵을 올립니다

 

 

그 위에 치즈를 올립니다 (채썬 채소를 같이 넣어도 됩니다)

 

 

그리고 중간에 있는 이 가림판에 달걀을 올립니다

 

 

당걀을 꼭 노른자를 터뜨려줘야 합니다..안 그러면 흘러 나와요..-.-

 

 

달걀 위에 나머지 빵을 올립니다

 

 

꽉 누르지 말고 그냥 잘 덮어놓고 5분 정도 기다립니다 (타이머 없으니 시간 잘 보세요)

 

 

5분 정도 지나서 열어봤더니 이렇게..ㅋ 중간에 있는 저 판을 옆으로 잘 돌립니다

 

 

짜쟌~!! 맥모닝 완성..ㅋ

 

 

완성된 모양은 이렇습니다

 

 

괜찮죠..??

 

 

 

세척을 할 때는 이렇게 빼면 됩니다..쉽게 빠집니다

 

 

 

이번에는 모닝빵으로 한 번 만들어 봤어요..다른 재료는 동일..^^

 

 

 

시중에서 파는 모닝빵 보다 사이즈가 좀 큰데..그래도 작긴 작네요

 

 

 

음.,.달걀 풀어놓은 것보다 작은 빵..-.-

 

 

모닝빵이라 그런지..금방 이렇게 타네요..ㅠㅠ 다행히 아랫쪽 빵은 괜찮았어요

 

 

달걀이 더 크네..ㅋ

 

 

치즈도 잘 녹았네요

 

 

맛나보이죠..??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 그 아래 광고배너도 클릭..^^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11.18 17:22

    비밀댓글입니다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11.23 02:45

    비밀댓글입니다

하와이에 온지 어느덧 넷째날..일정은 아주 초간단했습니다..렌터카를 타고 그냥 오아후섬을

찬찬히 한 번 더..돌아보는 것이었는데요..그런데 시간이 어찌나 빨리 흐르는지요..ㅠㅠ 정말

4박 6일의 일정은 너무 짧은 것 같습니다..맘 같아서는 30박쯤 하면서..즐기고 싶은데 말이죠.

 

여하튼..이날은 위에 썼다시피 차를 빌려서 하루종일 돌아다녔습니다..시간에 쫓겨서 제대로

쇼핑을 할 수 없었던 아울렛에도 다시 다녀왔고..바다가 보이면 잠시 내려서 바다도 보고..ㅋ

특별하게 한 건 없지만 그래도 울 가족이 오붓하게 함께 보낸 것에 의미를 뒀다고 할까요..??

사진을 보면 별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나름 재미있게 보냈다는 것이 느끼지실 거라는..ㅎㅎㅎ

 

 

오늘도 즐거운 하루를 보내봅시다

 

 

퀸 카피올라니 호텔..검색을 하다보니 우리나라 항공 승무원들도 묶는 호텔이라고 하더군요

와이키키 해변끝에 있는데..불편한 점은 없습니다..와이키키 번화가를 왔다갔다하는 시간이

그렇게 길지 않구요..한 번에 쭉 걸어갔다가 걸어오면서..둘러볼 수 있어서 외려 좋았습니다

 

진짜 호텔 객실에서 하는 곳이라고는..씻고 잠자는 것밖에 없더라구요..ㅋ 객실 품질도 나름

괜찮구요..동물원이 바로 옆에 있다고 해서..정말 옆에 있나보다 했는데 길 건너에 있더군요

가기 전, 신혼여행을 다녀온 분들의 후기를 읽고 질문도 하고..괜찮다고 해서 예약을 했어요

 

 

렌터카 인도하러 가는 길

 

 

와이키키 해변..^^

 

 

일단 아침을 먹기로 합니다

 

 

전세계인의 아침밥 맥도날드 맥모닝..?? ㅋ 오른쪽은 로컬 디럭스라고 해서 밥이 나오더군요

 

 

 

쏘나타 택시가 눈에 똭~!!

 

 

길을 걷다 문득 아래를 내려다 보니..?? ^^

 

 

귀여운 것들..ㅋㅋㅋ

 

 

 

 

시원하게 입었어요..ㅋㅋㅋ

 

 

호텔에서 대략 10~15분쯤 걸어서..렌터카를 예약한 여행사에 도착했습니다..이곳에서

공항픽업과 섬일주투어와 스노클링도 예약을 해서 이용했는데..정말 편리했습니다..ㅋ

외국렌터카와 달리 24시간 무료로 주차할 수 있는 주차장도 있고 내비게이션도 한국어

내비가 100% 장착 가능하고..차량도 바로 인도받을 수 있다는 점이 아주 좋았어요..^^

 

 

하룻동안 우리의 발이 되어줄 캠리

 

 

드디어 붕붕붕 운전을 합니다

 

 

오토바이는 괴로워..ㅠㅠ

 

 

 

울 영감 출세했네..미쿡에 와서 운전도 해보고..ㅋㅋㅋ

 

 

길이 넓직해서 운전하기 좋더군요

 

 

맨처음 간 곳은 와이켈레 아울렛..와이키키에서 30분이 채 안 걸린 듯..?? 20분쯤 걸렸나..??

 

 

오전 10시가 조금 넘어서 도착한 것 같은데 차도 많고 사람도 많고

 

 

역시나 아울렛 최고 인기매장 코치..사람들이 줄을 서있더군요

 

 

인하된 가격에서 50% 할인..거기에 추가 20% 할인..막 이래

 

 

ㅋㅋㅋㅋㅋ

 

 

개당 24~25불 하는 손목백..선물용으로 인기가 많더라구요

 

 

CK 속옷매장..남자팬티 석 장에 40불 정도 하던데 저렴한 건가요..??

 

 

 

이 가방도 예쁘네..사지는 않았지만..^^

 

 

바나나 리퍼블릭..옷이 정말 저렴했어요..딸내미가 2만원대에 사온 게 우리나라에서는 7만원

 

 

폴로매장..여기도 인기가 많은 매장이죠

 

 

뭐 별 거 안 샀어요..^^

 

 

 

많이 안 샀죠..??

 

 

하와이의 유명한 햄버거인 쿠아아니아 햄버거..지난번 일주투어를 할 때는 그냥 지나가기만

했었던 곳이라 다시 와봤어요..주문을 하면 그때부터 만들기 시작하는 슬로푸드라고 하네요

일본에는 지점이 있다고 하는 것을 보니..역시 하와이는 말만 미국이지 일본땅인 듯..?? ㅋㅋ

 

 

점심시간이 지났는데 사람이 많더라구요

 

 

1975년도에 처음 문을 열었나봐요

 

 

 

 

아보카도 햄버거가 유명하다고 하는데 주문하기 직전에 아보카도가 떨어졌다고 합니다..ㅠ

그래서 아보카도와 함께 유명하다고 하는..파인애플 햄버거와 치즈햄버거를 주문했습니다

 

 

 

바싹 튀긴 감자튀김..맛있습니다..ㅋ

 

 

쇠고기 패티가 아주 두꺼워요..먹으려면 다소 곤욕임..ㅋ

 

 

다 먹었으요..ㅋ

 

 

햄버거 가게 근처에 또 하나의 유명한 가게가 있는데..바로 마츠모토 쉐이브 아이스..^^

새우트럭도 가까운 곳에 있거든요..그러니 이쪽에 가서 한 번에 다 드시고 오면 될 듯..ㅋ

 

 

사람이 어마무시하게 많아요..^^

 

 

 

그냥 곱게 갈아낸 얼음에 색소를 뿌려주는 것인데..이게 인기가 많은 이유를 모르겠어요..-.-

 

 

 

 

 

 

얼음에 색소 뿌려주면서 레인보우니 하와이안이니 뭐니 이름이 거창..ㅋㅋㅋ

 

 

늘 맛있는 팥빙수를 먹는 우리나라 사람들은 이거 먹어보면 장난하냐..?? 이럴 것이 분명..ㅋ

이 가게 이름이 일본명칭인 것을 보아..일본사람이 이민와서 시작한 것이 아닐까 생각되네요

 

 

한 마디로 색깔만 고와요..-.-

 

 

 

 

나, 하와이 왔다~!! <- 이런 인증샷으로 짱 좋은 곳인 듯..ㅋㅋㅋ

 

 

파인애플 농장에 한 번 더 들려서 찬찬히 살펴봤습니다

 

 

 

 

귀여운 소녀..ㅋ

 

 

 

 

파인애플 솜사탕

 

 

나도 미쿡에서 운전 한 번 해보자..^^

 

 

운전 중이심..호호호~

 

 

제가 찍은 거 당연히 아닙니다..저는 운전중이고 딸내미가 찍은 사진

 

 

 

이름도 모르겠는데 암튼 바다가 보여서 잠시 들름

 

 

 

저기 보이는 섬..꼭 우리나라 성산일출봉 같지 않으요..??

 

 

해(海)에게서 소년에게..^^

 

 

좋아요

 

 

 

 

한 번 더 점프~!!

 

 

 

 

 

멋지네요

 

 

저거 화장실임..ㅋㅋㅋ

 

 

 

노을

 

 

흡사 불타오르는 것 같죠..??

 

 

하외이에서의 마지막 저녁식사는 이곳..듀크스 와이키키에서..^^

 

 

 

사진속 저 남자가 바로 듀크 카하나모쿠라고 하는데 하와이 최초의 올림픽 금메달리스트래요

수영에서 금메달을 땄고..그 이후에는 서핑의 보급에 앞장서서 '서핑의 아버지'라고 불린다고

이 레스토랑도 그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만들어진 거라나 뭐라나..암튼 유명한 음식점입니다

 

 

 

 

 

볼케이노 한 잔

 

 

랍스터 구이

 

 

바베큐 립

 

 

샐러드바도 있으나 뭐 그냥저냥 그럼

 

 

와이키키 해변을 바라보면서 먹을 수 있는 야외도 있는데 이미 사람이 꽉~!! 미국날짜로

7월 4일..바로 미국 독립기념일에 불타는 금요일이었는지라 사람들이 많았다는 사실..^^

 

 

 

코나 커피만 파는 곳이라는 아일랜드 빈티지 커피

 

 

 

뉘신지 모르지만 커피 한 잔 하실래요..??

 

 

 

저녁을 먹고 와이키키 해변을 돌아보기로 합니다..^^

 

 

좋다~~

 

 

 

여기가 바로 듀크스 와이키키..우리가 저녁을 먹은 곳이랍니다..^^

 

 

 

 

 

해운대와는 다름..^^

 

 

 

호텔로 오기 전. 요거트 랜드에서 아이스크림을 먹고..ㅋ

 

 

 

아울렛 쇼핑샷..ㅋㅋㅋ

 

 

가방은 이렇게 세 개를 샀는데 다 합해서 29만원 정도 되는 것 같네요

 

 

선물도 하고 제가 쓰기도 하고 그러려고 산 것입니다..남편이 있는 지점이 공사를 하고있는데

휴가를 왔는지라..제가 초콜릿 대신..이 휴대용 백이랑 명함지갑을 선물로 주라고 권했답니다

역시나 직원들이 다들 좋아했다고..ㅋㅋㅋ 한 개에 24~25불이니 정말 괜찮은 것 같더군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버크하우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7.15 22:47 신고

    잘 보고 가요. 보람찬 하루 되세요. ^^

  2. 이노(inno)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7.16 08:09 신고

    하와이 너무 좋죠.
    작년에만 2번 다녀오고 올해엔 9월달에 또 갖니다.
    근데 저 랍스터 무진장 비싸네요.
    블루워터 쉬림프라면 저 사이즈에 25달러정도 였어요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4.07.16 10:20 신고

      원래는 월마트 근처에 있는 레드 랍스터로 갔었는데요..ㅠㅠ
      그날이 마침 독립기념일이라 근처에서 불꽃놀이를 비롯하여
      행사를 하더라구요..ㅠㅠ 그래서 차량통제에..음식점 건물의
      주차장은 이미 꽉 차있어서 다시 와이키키로 돌아왔어요..ㅠ

      저곳은 해변 바로 앞에 있는 음식점이라 다소 비싼 듯 합니다
      그래도 음식이나 분위기가 나쁘지 않아서..용서해 주기로..ㅋ

  3. 엘에스제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9.20 11:17

    코치 할인쿠폰 어디서 받을 수 있나요? 50%에 추가 20% 할인되면, 정말 좋은 값이네요. 부탁드려요!! 감사합니다.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4.09.20 11:42 신고

      ㅎㅎ 네에..할인율은 그때 그때에 따라 다른 것으로 알고있는데요
      매장 입구에서 나눠준답니다..신상은 할인율이 저것보다 낮아요..^^
      저도 하와이 또 갈 생각인데..즐겁고 보람한 쇼핑, 하시길 바라요..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