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이글스와의 주중 3연전에서 좋지 않은 모습으로 2연패를 당한 베어스..오늘 경기에서
그 좋지않은 모습의 정점을 찍은 것 같습니다..타자들, 안 되도 이렇게 안 되다니..-.-;
8회까지 주키치 투수에게 꽁꽁 막혀서..겨우 한 점을 내는데 그치고, 9회 말에 비로소
숨통이 트이며 동점이라도 만들어내려나 싶었는데 헉~ 2루에서 허무하게 견세사..ㅠ
경기를 종료 시키고 말았네요..심하게 말하면 스스로 자신의 숨통을 끊어버린 것이죠.

선발투수 김승회 선수..경기가 시작되자마자 석 점을 내주기는 했지만 그 이후 나머지
6이닝을 잘 막아줬는데 타선의 도움을 전혀 받지 못 하고 지난 번 경기에 이어 아깝게
패전투수가 되고 말았습니다..선발투수가 7이닝을 던지면서 석 점만을 내줬다는 것은
나름, 아니 매우 선방을 한 것인데..타자들이 어쩜 그렇게 전혀 도움을 안 주는지..-.-;

왜 9회 말에 2루타를 치고 나간 이성열 선수 대신 대주자로 임재철 선수를 기용했는지
감독님에게 그 이유를 묻고싶습니다..3연패를 당하면서 3위로..한 계단 내려간 베어스
중심타선이 무너지니 주변타선도 무너지네요..어떻게 하면 타자들이 살아날 수 있을지
과연 주말과 휴일 두 경기에서 끈질긴 웅담포를 볼 수 있을까요..?? 타자들, 제발 쫌~!!

 



새로운 야구잡지가 탄생했네요





헉~!! 홍포...ㅋㅋㅋ



우와와~ 사인이 들어간 비스트 앨범을 선물받았어요..ㅋㅋㅋ



군산에서 올리온 지인이 사온 이성당 과자..단팥빵이 다 떨어졌대요..ㅠㅠ





야구장 구내식당에 밥 먹으러 갔는데 두 용병님들도 식사를 하러 왔더군요..^^



밥 먹고 나오다 마주친 써니 님..과자 선물 받은 거 하나 안겨드림..ㅋ


써니만 나오도록 편집..그런데 저 뒤에 깨알같이 보이는 두목곰..^^;;






쌍방울에서 선수로 뛸 때부터 친하게 지낸 최태원 코치..^^



중계 전부터 바쁜 캐스터와 해설자









아니 왜 거기 앉아계신..??





경기를 기다리며 맥주 장전 완료..ㅋ







두산그룹 박용만 회장..친구분? 지인들?과 블루석에서 관람



시구를 기다리는 야구선수 출신 sbs 김 환 아나운서와 응원차 왔다는 김주희 & 이윤아 아나









경기는 시작도 안 했는데 벌써부터 땀을 흘리는 땀승회 투수..^^



잠실야구장에 서보는 게 꿈이었다는 김 환 아나운서









132km가 나왔다지요? 저 역동적인 폼..대단합니다..ㅋ





 

타자를 움찔하게 만든 대단한 속도의 시구영상, 함 보시죠 ..ㅋ (출처: http://bit.ly/JmxH9W)





주키치 투수 부인과 주키치 주니어













오늘 안 되네





9회 말, 실책으로 주자를 내보낸 배터리





우연인지 뭔지 베어스 여성팬과 쌍둥이 남성팬으로 이루어진 커플 조합이 많은 듯..^^



9회 말, 한 점을 내면서 2대 3..주자는 2사에 2루



2루타를 치고 나간 이성열 선수





헉~!! 대주자로 나간 주장님..견제사..ㅠㅠ





부상 당하셨나요..?? ㅠ





아~ 시구도 했는데 씁쓸하네..그래도 절대 남자가 시구해서 그런 거 아님요..^^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부분의 야구팬들이라면..이번,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이기는 팀이
한국시리즈에 진출을 하는 승자가 될 것이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중요한 경기였습니다..그리고, 정말 중요한 경기답게 양팀이 끝까지
혈투를 벌였네요..사자와 곰의 싸움은 정말 예측하기 어려운 듯..^^;

 

믿었던 두 팀의 선발투수가 일찌감치 물러나고 그 이후 시작된 양팀
불펜과 타자들의 대결은..그야말로 점입가경..경기 보다가 지쳤네요.
초반부터 흐름이 좋았던 라이온즈..반면, 행운조차 따라주지 않았던
베어스..전문가들의 예상대로 이대로 삼성의 승리로 끝나게 되는 게
아닐까 생각을 했던 분들 많으셨을 겁니다..그러나, 야구 모르죠..ㅋ

 

1회 초에 석 점을 내주면서 아찔했던 순간도 잠시..6대 4로 앞서가며
승기를 잡았는가 싶었던 베어스..그러나, 역시 상대는 만만하지 않은
팀답게 8회 초 두 점을 뽑아내며 극적으로 동점만들기에 성공합니다.

 

그렇지만 9회 말에 김동주 선수의 안타와 연거푸 볼넷을 출루하면서
1사 만루를 만들었으나 한 점도 내지 못 했고 찬스를 살리지 못 하면
곧 위기..11회 말에 두 점을 내주면서..팀 분위기는 급하락 했습니다.

 

지켜보던 베어스 팬들 역시 이대로 끝나는 게 아닐까..생각을 했는데
역시, 야구는 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었습니다..가을종박의 안타와
연속 볼넷을 얻어내며 무사 만루의 찬스를 맞았습니다..그리고, 다음

 

타자는 타신 임재철 선수..지난 미디어데이에서, 그 누구보다도..자기
자신이 플레이오프에서 미치고 싶다고 말했었는데..그 바람대로 동점
2루타를 만들어 내면서..팬들을 미치게 만들어 버린 선수가 되셨네요.

 

이기지 못 할 것이라고 생각을 했던 경기가 동점이 되는 순간 '행운의
여신'은 울 베어스의 편이라는 걸..느꼈습니다..손시헌 선수의 끝내기
역전안타~~~!!! 그렇게, 우리 선수들은 다섯시간에 걸친 대혈투 끝에
9대 8로 승리를 거둬 한국시리즈 진출에 유리한 발판을 마련했습니다.

 

꼭 해낼 것 같았던 임재철 선수..1,2차전에서의 부진함을 싹 씻어주는
동점타, 넘 멋졌습니다..2루타를 치고..3루까지 열심히 달리던 두목곰
그대의 그 투혼이 눈물겹기만 합니다..짝수달마다 에이스로 변신하는
우리의 왈론드, 정녕 그대는 올 가을..울 베어스의 최대 수확물입니다.
주장 손시헌 선수에 대해서는..두 말 하면 당연히 입이 아플 정도구요.

 

이 순간만은 포스트시즌에서 계속 '하늘이시여, 하늘이시여..' 하늘만
올려다 보고 있는..김현수 선수의 부진도, 정재훈 투수가 맞은 홈런도
선발투수로서의 제몫을 다 해주지 못한 김선우 투수의 제구력 난조도

 

조금은 덮어주고 싶은 마음입니다..하지만, 인간적으로 김현수 선수는
그러시면 안 되는 것 아닌가요..?? 김현수 선수, 정말 왜 그러시는..??
하지만, 내일이라도 멋진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는 믿음을 가져봅니다.

 

과연 울 베어스가 야구 전문가들의 예상을 여지없이 무너뜨리는 멋진
반란을 또 한 번..일으킬 수 있을 것인가..4차전이 무척 기다려 집니다.

 

덧, 제가 얼마 전에 올린 임재철 선수에 대한 글, 기억들 나시나요..??



한지붕 두가족의 대조적인 풍경











이분, 누구일까요..?? 다들 짐작하시죠..?? ^^











영화배우 아라 孃의 시구



선수들에게 파이팅을 외칩니다





2회 초에 물러나는 김선우 투수..ㅠㅠ



이종욱 선수는 계속 저렇게 손가락 한 개를 들더군요











박은지 기상캐스터



3회 말..1사 1,3루에서 병살..ㅠㅠ







4회 말, 석 점을 추가했습니다









아~ 이 분..어찌나 열심히 응원을 하시든지..^^





1루 지정석에서 관전하며 응원을 하던 박용만 두산그룹 회장



두 번이나 맞고 나가신..^^;;





멋지셔..ㅋ



한 점만..??





김주성 선수



홈런 맞고 물러나시는..ㅠㅠ



여지없이 마운드에 출근도장을 찍고있는 고창성 투수
그러나, 동점타를 허용하고는 바로 내려가고 말았네요





이번 3차전에는 옆집 팬들이 많이 오셨더군요..응원도 열심히





9회 말 공격 전에 불펜에서 열심히 배트를 휘두르더니 결국 2루타



그리고 상대 수비수가 어정쩡하는 사이에 3루까지



이분, 내일부터 방송하셔야 할 텐데 목이 괜찮으실지 모르겠네요





니 옆에 나 있다



9회 말, 1사 만루상황에서 오재원 선수의 모습



나, 못 보겠어..ㅠㅠ



재원이 형은 은근 겁장이랍니다



흑~ 점수를 내지 못 하고 연장전에 돌입



열심히 치고 달리셨는데



11회 초에 두 점을 내주면서 6대 8로 뒤지는 중



안약 넣고 공 잘 보자~!!



임재철 선수의 동점 적시타에 어쩔줄 모르는 선수들







그리고 역전을 기다리는 선수들





역전~!! 이겼다~!!



























플레이오프 3차전 MVP는 이분입니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