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여행 마지막날..이라고 쓰고 보니 고작 2박 3일인데 암튼 마지막은 마지막이니 마지막이라고

쓰는 건데 뭐 어쩌라고..ㅋㅋ 패지키 여행의 가장 큰 단점(?)이라고 생각하는 것은 아침 일찍

일어나야 한다는 것..느긋하게 일어나서 여유있게 조식을 먹는..그런 것은 있을리 만무..ㅠㅠ

 

일찍 일어나 온천욕을 하고 냠냠 밥을 먹고  체크아웃..부지런히 달려간 곳은 큰 불상이 있는

도다이지(동대사, 東大寺)라는 절인데..거대한 불전을 비롯, 국보급 건축물이 많다고 합니다.

거기에 사슴이 많아 사슴공원(나라코엔)이라고 불릴 만큼 엄청난 수의 사슴이 돌아다닙니다.

 

절 구경은 대충..사슴 구경 열심히 하고 다시 오사카로 이동..타코야키를 만들며 점심을 먹고

도요토미 히데요시가 3년 간에 걸쳐 쌓았다는 오사카성에 가서..역시 대충 구경을 하고..ㅋㅋ

비행기 타고 돌아왔다는 얘기..우승기념 여행이 될 줄 알았는데 다시 생각해도 슬픈 여행..ㅠ

 

그럼 이번 여행에 들어간 비용을 알려드릴게요..2박3일 상품가격이 가이드와 기사 팁을 포함,

1인 549,000원이구요..패키지여행이라 환전은 2만엔(199,586원)을 했는데..5천엔 남겨왔어요.

이렇게 여행에만 들어간 비용은 1,247,700원 정도 됩니다..여행자보험은 따로 가입 안 했구요.

 

기타 비용으로는 인천공항 왕복통행료 13,200원과 사흘 간의 주차비용 27,000원..발렛은 무료

끝으로 패키지여행은 항공과 호텔과 일정이 같아도 날짜와 여행사에 따라 가격이 천차만별인

경우가 비일비재하니..꼼꼼히 잘 살펴보고 선택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그럼 후기를 마칩니다.

 

 

이번 여행에서 제일 만족스러웠던 것은 바로 호텔 조식..으허허허허허~ 60여가지가 넘는

일식과 양식..거기에 아주 깔끔하고 맛있었답니다..그런데 오전 일찍 모여서 이동을 하는

패키지여행의 특성상 느긋하게 음미를 못 하고 부랴부랴 먹어야했던 것이 넘 아쉬웠어요

 

 

오른쪽 맨위의 저 갈아놓은 마..참 맛나게 먹었네요..^^

 

 

다다미 방식의 호텔 도미인 나라 온야도 노노

 

 

사슴이 많은 도시 나라..그래서인지 여기저기 다 사슴이..저 시내버스에도 스님 사슴..^^

 

 

사슴 주의하래요..ㅋㅋㅋㅋㅋㅋㅋ

 

 

사슴이 이렇게 뛰어올 수도 있으니..??

 

 

도다이지(동대사, 東大寺)에 도착하자마자 반겨주는 사슴 씨

 

 

정말 사슴이 많네요..얘네들은 흙이 있는 곳만 다닌다고 했는데..?? ㅋㅋㅋ

 

 

무서운 사슴..^^;;

 

 

처절하게 싸우는 사슴들

 

 

귀엽귀엽..ㅋㅋㅋ

 

 

요렇게 가만히 앉아있는 얌전한 녀석도 있지요

 

 

절 앞에 향로가 있어서..^^

 

 

도다이지(동대사, 東大寺) 입장권

 

 

하늘이 참 맑고 파랗네요

 

 

뭔지 모르게 무섭..ㅠㅠ

 

 

거대한 불상

 

 

 

사천왕인가요..??

 

 

암튼 구경 잘 하고 나옴

 

 

풍광이 좋은 도다이지(동대사, 東大寺)

 

 

가을이라 단풍

 

 

수학여행을 온 학생들이 많더라구요

 

 

with 사슴

 

 

따라오네..??

 

 

애들이 막 덤비지는 않더라구요

 

 

 

저기 아저씨..사슴들 먹는 과자 파는 아저씨

 

 

사람과 사슴이 어우러진 풍경

 

 

같이 셀카..ㅋㅋㅋㅋㅋㅋㅋ

 

 

잘 앉아있죠..??

 

 

 

암튼 사슴과 사진 많이 찍었어요

 

 

ㅋㅋㅋㅋㅋㅋㅋ

 

 

아, 웃겨..^_____^

 

 

뭐 아는 아이 같죠..??

 

 

 

귀여운 사슴

 

 

암튼 사슴 구경 열라 많이 했네요

 

 

여기도 사슴

 

 

이 버스에서 사슴..사슴으로 밥먹고 사는 도시

 

 

나라에서 오사카로 와서 들른 쇼핑센터..패키지여행객들이 많이 오는 면세점이라네요

구경만 하다가 산 것은 자판기 아이스크림 한 개..ㅋ 어찌나 작은지 간에 기별도 안 감

 

 

오사카 千日前 (센니치마에)으로 다시 왔어요..점심 먹으러..^^

 

 

이날 점심은 타코야키 만들어 먹기

 

 

반죽부터 시작하는 건줄 알았는데 이렇게 셋팅이 다 돼있더라구요..ㅋㅋㅋ

 

 

동글동글 굴리면서 잘 굽기만 하면 됨

 

 

영감, 열심열심

 

 

다른 분들도 다들 초집중..ㅎㅎㅎㅎㅎ

 

 

 

어때요..??

 

 

 

굴리다 보면 이렇게 예쁘게 잘 구워집니다

 

 

ㅋㅋㅋㅋㅋ

 

 

점심을 먹고 오사카성으로 가는 중

 

 

단풍이 곱네요

 

 

 

 

우리나라 사람들이 얼마나 많이 오면 이렇게 한글이..ㅎㅎㅎ

 

 

저기 오사카성이 보입니다

 

 

거대한 돌..이 돌을 갖다놓은 사람이 있다는데 어떻게 옮겼는지는 모른다네요

 

 

 

도요토미 히데요시를 좋아하는 한국 사람들은 없을 듯

 

 

암튼 왔으니 인증샷

 

 

너도 인증샷..ㅎㅎㅎ

 

 

 

 

 

도요쿠니신사(풍국신사, 豊国神社) 이 자리에는 원래 오사카 형무소가 있었다고 하네요

윤봉길 의사가 순국하기 직전에 이 오사카 형무소에서 마지막 한 달을 보내셨다고..ㅠㅠ

 

 

 

 

오사카성을 끝으로 이제 모든 일정 끝~!!

 

 

간사이공항 도착

 

 

 

2박 3일의 짧은 여행을 마치고 이제 돌아갑니다

 

 

 

 

여행사에서 선물로 준 젓가락세트

 

 

 

두 시간도 채 안 되는 비행시간이라 좋은 거 같아요..^^

 

 

발렛 맡긴 차

 

 

도톤보리와 면세점에서 구입한 것들..다 맛나더군요

 

 

간사이공항 다이소에서 구입한 인형..태양열로 움직입니다..개당 108엔..ㅋ

 

 

나라, 교토 그리고 오사카에서 각각 구입한 마그넷..고베에서는 못 샀네요

 

 

신라면세점에서 구입한 화장품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사카 (고베, 교토, 나라) 여행 둘째날..이날은 천년 고도의 역사가 흐르는 문화유적의 도시

교토(京都)로 이동해서 아라시야마(嵐山)와 키요미즈테라(청수사, 淸水寺)를 돌아보는 일정

아마시야마는 교토의 대표적인 관광명소로..아름다운 자연을 즐길 수 있는 곳이라고 합니다.

 

봄에는 벚꽃..가을에는 단풍..정겹고 아기자기한 면이 있는 동네임에는..분명한 것 같은데요

문제는 그 자연을 즐기려고 사람들이 많이 몰려와서..사람 구경을 더 많이 한다는 거..ㅋㅋㅋ

교토를 찾는 여행객에게 가장 인기가 많다는 청수사 역시..일 년 내내 사람이 많다고 합니다.

 

물론 제가 갔을 때도 사람이 뭐..ㅎ 암튼 두 군데 관광지 잘 구경하고 나라(奈良)로 넘어와서

고후쿠지(興福寺)와 나라마치(奈良町) 상점가를 돌아보고..호텔로 들어오는 것으로 일정 끝

이상하게 패키지 여행에서는 호텔 체크인을 한 이후에는..도무지 밖으로 나가기 싫어요..^^;

 

 

호텔 조식..정말 맘에 들어요..깔끔하고 맛나고 일식부터 양식까지 종류도 다양했습니다

 

 

사진에 다 담을 수는 없었지만..암튼 이것저것 다양하게 냠냠냠~

 

 

오사카에서 1박..나라에서 1박을 하는 관계로 밥먹고 바로 체크아웃~!!

 

 

 

자전거도로가 잘 돼있는 일본

 

 

오사카에서 교토로 가는 고속도로인데 엄청 막히더라구요..알고 보니 교통사고..-.-

 

 

트럭 세 대가 추돌..경찰차 등장..막히긴 했지만 우리가 사고 안 난 게 다행이지요

 

 

 

깜찍..ㅋ

 

 

원래 아라시야마를 둘러보고 점심을 먹어야 하는데 교통사고 땜에 시간이 늦어져서

점심식사를 하고 주변 관광지를 돌아보는 것으로 일정이 바뀌었습니다..두부요리가

유명하다는 교토..관광객들이 많이 와서 미리 저렇게 상을 다 차려놨든데..대단한 듯

 

 

보글보글 끓는 두부

 

 

두부 스테이크와 도시락

 

 

 

달달한 것이 흠이지만..ㅠㅠ

 

 

티비에서 많이 봤던 족욕탕..그냥 공짜인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더군요..??

 

 

죽림오솔길과 노노미야 신사 가는 길

 

 

레몬물에 오이를 담가놓은 건데..이 맛이 넘 궁금하더라구요..그래서 돌아올 때 꼭

사먹어봐야지 했는데 반대길로 오면서 깜박 잊어버리고..ㅠㅠ 맛있을 것 같은데..ㅠ

 

 

피클처럼 짜지는 않을 것 같은데

 

 

한국사람들이 정말 많이 오는 듯..한글이 떡하니 있는 것을 보면 말이죠

 

 

노노미야 신사 앞..신사, 별 관심없어서 걍 대충..ㅋ

 

 

 

대나무숲길인데요..인력거가 다니는 코스인 듯

 

 

저거 한 번 타려면 성인 1인에 우리나라 돈으로 4만원 정도 한다고

 

 

우와..게다 굽높이 보소

 

 

 

웨딩촬영을 하는 커플

 

 

맛있는 거 다 올려놓음

 

 

 

그린티 & 블러썸..반반 아이스크림..300엔

 

 

흐흐흐~

 

 

ㅋㅋㅋ

 

 

화창한 날씨

 

 

그린티 & 소이밀크(두유)

 

 

아이스크림을 몇 개나 먹은 게냐

 

 

도게츠교(도월교, 渡月橋)를 건너면 사랑이 이뤄지고 짝이 생긴다고

 

 

 

여행에서 날씨가 좋으면 절반은 성공한 거죠

 

 

 

 

 

 

저기 사람이 많은 거 보이죠..??

 

 

짱구가 좋아하는 꿀떡..근데 꿀떡인줄 알았더니 꿀간장떡..ㅠㅠ 짜고 달고..ㅋㅋㅋ

 

 

청수사 가는 길..도로가 아주 좁아요

 

 

 

울 가이드 님..정말 설명 열심히 하심..ㅋ

 

 

 

입장권 예쁨..^^

 

 

 

사람들이 많이 만지는 불상인가봐요..반질반질했음

 

 

단풍과 청수사

 

 

 

 

그냥 특이해서..^^

 

 

폭포 줄기가 세 개인데 건강, 학업, 연애라나 뭐라나..원하는 물을 마시면 된다나 뭐라나

그런데 대부분의 사람들이 세 개 다 마심요..ㅋㅋㅋㅋㅋ 나같아도 하나만 안 마신다..^^;

 

 

영감, 세 가지 물 다 받아서 한 번에 드링킹

 

 

 

나는 한 개씩 드링킹..ㅋㅋㅋ

 

 

 

기모노 빌려서 입고 다니는 여자들이 많아요

 

 

 

부처님 추울까봐..ㅋㅋㅋ

 

 

 

주황색을 보니 한화 이글스만 생각나고..ㅋㅋㅋㅋㅋ

 

 

청수사 인증샷..^^

 

 

청수사에서 내려오면 아기자기한 상점들이 많은데 뭐 그다지

살 거 없어서 대충 보고 내려왔어요..다 찰떡 아니면 과자..-.-

 

 

숙소가 있는 나라로 가는 길인데 다들 주무시는..??

 

 

유적지가 많은 사슴의 도시 나라(奈良)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고후쿠지(흥복사, 興福寺)

 

 

도시가 조용하고 고즈넉한 분위기

 

 

앗, 사슴이 나타났다..ㅋㅋㅋ

 

 

이 사슴이라는 녀석은 해가 지면 산으로 올라간다는데..근데 이 녀석은 안 올라갔..ㅋㅋ

사슴이 2천마리 정도나 돌아다닌다는데..해가 뜨면 내려오고 해가 지면 사라진다고..ㅎ

 

 

아기 사슴이라 덜 무서움..ㅋㅋㅋ

 

 

17~19세기 경 마을 모습을 볼 수 있는 지역..이름이 나라마치라는데 뭐 그냥 대충..^^;;

 

 

 

저기 걸어가시는 노부부..우리 패키지 일행..^^

 

 

 

달이 뜬 복흥사

 

 

 

열심히 사진 찍는 영감

 

 

저녁은 야키니꾸 뷔페식당

 

 

이것저것 다 있어요..그런데 퀄리티가 있어보이지는 않는..흔한 패키지용 식당..-.-

 

 

 

 

 

암튼 열심히 구워서 처묵처묵

 

 

솜사탕 기계도 있음..ㅋㅋㅋ

 

 

호텔에 도착..나라역 바로 옆에 있구요 첫날 묵었던 호텔과 같은

체인점인 듯..온천탕 있고 라면도 주는 도미인 나라 온야도 노노

 

 

이 호텔은 다다미 방식이라네요..신발 벗고 들어가고 캐리어 바퀴도 직원들이 다 닦아줌

 

 

 

깨끗깨끗..ㅋ

 

 

 

 

화장실마다 비상용 물통이 있어요

 

 

여성 온천탕은 비밀번호가 있음..가끔 남자들이 툭하고 들어온다나 뭐라나..ㅋㅋ

 

 

온천욕하고 심야 간식으로 주는 라면 후르륵~ 태어나서 이틀 연속 라면은 처음..ㅋㅋㅋ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