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22023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어쨌든 팀이 이겼으니 됐다고..?? 절대 그렇지는 않다고 생각하는데..?? 홍상삼의 이런 패턴은
이제는 정말 응원하는 팬들을 우롱한다는 생각밖에 안 드네요..나는 오늘 승투 인정 못 함..-.-
야구 보러 온 유치원생도 그 상황에 그 투수가 올라오니..바로 놀라던데 딱 한 명만 모르네..??
너도 알고 나도 알고 야구장에 있던 모든 사람들이 다 알고있는 사실을 그 한 명만 몰라요..-.-



유희관 선수를 제일 먼저 찍으면..참 희한하게도 승률이 좋음..ㅋㅋ 오늘 팬에게 받은 선물을
김현수 선수 차에 갖다 놓는다고 나갔다 오기에..차는 언제 살 건지 물었더니..면허를 따야지
차를 사죠..하더라구요..헉~!! 그렇군요..면허가 없었군요..요즘 참 보기 드문 청년입니다..^^



1,000 게임 출장 축하축하~!!



맹구없는 선발 라인업



월드스타 전준우..^^



그 표정에 빠져듭니다..ㅋㅋㅋ











여기도 홍삼



저기도 홍삼



장돈건 선수의 날렵한 턱선..^^



두산 파이팅..?? ㅋㅋㅋ





7월 MVP로 뽑힌 두 선수





꽃 받은 남자 변진수


꽃 받은 남자만 좀 확대해보면 이런 표정..ㅋ





콘서트 하셨다더니 다 끝났나요..??



유희관 선수의 운전기사 맹구..ㅋㅋㅋ



오늘 경기의 선발투수





옥스프링 선수가 롯데의 선발투수







오늘 포토카드의 주인공은 안방마님



아, 뽀샵..?? ㅋ



사인하는 윌 兄





선취점을 따내는 베어스





연속 2루타의 주인공 이원석 님



가볍게..가볍게 안타





우리 오늘 좀 되는데..??









오늘은 꼭 이기길 바라고 있을 한석준 아나







아니, 투아웃 잡아놓고 안타 하나 맞았다고 바로 왜 바꾸는데..?? 왜..??



투런홈런 쳐맞은 홍상삼..이재우 선수의 승 날아갔는데 윤명준, 오현택 선수 홀드는 뭔 소용





미치겠는 한석준 아나





멘붕 케이윌 님..ㅠㅠ



9회 말, 오재일 선수의 2루타..그리고 대주자 정수빈



6년 만의 번트라서 정말 너무..엄청 떨렸다는 홍포..^^







나, 홍삼 먹은 이원석이야~!!





어쨌든 이길 것 같고



게임 오버시키려고 나온 정재훈 투수



저게 볼인가..스트라이크인가



이겼어~!!













승리투수 인터뷰였어야 하는데..ㅠㅠ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그냥 가지 마시고 아래 손가락 꾹~! 그 아래 광고도 꾹~!!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경기를 보다 보면 그런 경우가 있죠..분명히 뒤지고 있는데도..질 것 같지 않은 그런 경기
또 그와는 반대로 이기고 있는데도 불안감이 계속 되는 경기..그렇게 따졌을 경우 오늘의
경기는 전자에 해당됐던 경우였습니다..웃기게도 저 뿐만 아니라..제 주변에 있던 분들이
대부분 그렇게..생각하고 있었다는 것..ㅎㅎ 3회 말, 선취점을 획득하는데 성공한 베어스

그러나, 그 이후 7회 말까지..상대팀 선발 윤석민 투수를 비롯 계투진에게 막혀..추가점을
획득하지 못 했네요..외려 잘 던지던 선발 노경은 투수가..김원섭 선수와 나지완 선수에게
백투백 홈런을 포함..석 점을 실점하면서 역전을 허용했고..7회 초에 한 점을 더 내주면서
1대 4로 뒤지고 있던 상황이었습니다..그럼에도 통 불안하지 않았던 이유는 무엇인지..^^

그것은 아마도..올 시즌 역전승 1위를 달리고 있는 울 팀에 대한 자신감이 은근 있었던 게
아닐까 생각됩니다..ㅋ 일차적으로 석 점을 내주기는 했으나 선발투수가 퀄리티 스타트를
해줬던 것이..가장 좋았다고 생각되고..매 경기마다 승리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는
타자들의 파이팅이..정말 훌륭했습니다..8회 말 무사 1,2루의 좋은 기회를..살리지 못 했던
양의지 선수, 다시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았고..베어스는 또 한 번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홈관중이 백만 명을 돌파하게 되면 경품추첨을 하게 됩니다





오늘부터 배포되기 시작한 포토카드..그 첫 번째 선수는 써니..^^



더워..더워..더워





위팬에서 새로운 티셔츠가 나왔더군요













눈이 퀭한 이원석 선수..잠 안 자고 올림픽 보는 거 아님..??





구단에서 선정하는 7월 MVP로 뽑힌 홍상삼 선수의 키스 세리머니..ㅋㅋㅋ









상 받기 전에도 저러고 상 받은 후에도 저러고..^^;











오랜만에 야구장을 찾아온 이병진 씨



축하합니다~!!







아웃 당한 거 아닙니다..도루에 성공하고 힘들어서 저런 겁니다..ㅎㅎㅎ







선취점을 획득한 베어스







6회 초, 김원섭 선수와 나지완 선수에게 빽투빽 홈런을 허용한 노경은 투수..ㅠ







반가워요, 지토







정말 아쉬웠던 8회 말의 병살..ㅠㅠ







8회 말, 2사 만루에서 아쉬운 공격을 했던 최주환 선수





그러나, 턱밑까지 추격을 했습니다



9회 말, 오재원 선수의 볼 넷에 이어 정진호 선수도 볼 넷을 얻어냈습니다





정진호 선수가 볼 넷으로 출루하기 전, 2루 도루에 성공한 오재원 선수



9회 말 1사 1,2루 상황





양의지 선수, 우익선상으로 깊은 끝내기 안타를 쳐냈습니다













저 머리, 어쩔..ㅋㅋㅋ





오늘의 수훈선수는 오늘 경기의 승리투수인 고창성 선수와 양의지 선수







인터뷰 도중 오재원 선수에게 물벼락을 맞은 양의지 포수, 나중에 죽여버리겠다고..ㅋㅋ







후기를 보신 후 광고를 한 번!만 눌러주시고 손가락도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친절한 곰, 롯데 선발 이재곤 투수에게 데뷔 첫 완투승을 안겨줬네요.
완봉승을 안 당하게 해주심을 외려 감사드릴 판..-.- 클린업 트리오가
단 한 개의 안타도 못 쳐냈는데..승리를 기대한다면 그게 이상한 거죠.

 

비록 패전투수가 되기는 했으나 7이닝 동안 역투를 해준 왈론드 투수,
고생했습니다..요즘 울 팀 타격이 영 바닥을 긁고 있는지라 여러모로
답답한 경기였는데..그 답답함을 참고 120개가 넘는 공을 던져냈으니

 

수고했다는 말을 할 수 밖에 없네요..이즈음 베어스의 경기는 수비도
잘 안 되고 타격은 더욱 더 안 되고 그러다보니 도미도처럼 투수들도
힘이 드는 것 같습니다..넥센과의 무승부 이후 경기가 안 풀리는 느낌

 

오늘의 경기는..연승가도를 달리는 자이언츠의 힘이 강하게 느껴지던
경기였습니다..이성열 선수의 좋았던 수비도 있었지만 아쉬웠던 수비
두 개가 더 마음에 남네요..롯데팬들 머리위에 봉투 쓸 시간도 없었던
짧은 경기..-.- 내일은 끈질긴 곰의 모습을 보여주길 간절히 바랍니다.

덧, 제 글을 보고 마침 롯데 팬이 댓글을 달아주셨는데 쓰레기 봉투가
분실됐다고 합니다..그래서, 아예 나눠주지 못 했다고 하시네요..ㅎㅎ



롯데자이언츠 황재균 선수..^^



가르시아 선수, 원 핸드 드립을 들고 훈련하고 있네요



강포의 인사법..ㅋ



강포에게 기자들이 끊임없이 오든데 왜들 그러냐구..-.-



기자들 때문에 스트레스 안 받느냐고 물어봤더니 괜찮답니다..ㅎㅎㅎ



팬들에게 둘러쌓인 강포..말없이 경호원을 바라보네요.."나 좀 살려줘"







롯데 자이언츠 표성대 전력분석원..한 때 울 베어스의 포수였지요





올 시즌들어 벌써 두 번째 사이클링 히트를 달성





오재원 선수, 의도는 좋았는데 어째 손 모양이 좀 어설프죠..?? ㅋㅋㅋ



7월 팀 자체 MVP로 뽑힌 정재훈 투수와 이종욱 선수



선발 라인업에 들어있는 이종욱 선수, 꽃다발을 정재훈 투수에게 건넵니다





재훈이 형, 꽃다발 주세요~!!



고창성 투수가 정재훈 투수에게 다가갑니다





오~ 꽃다발 득템에 성공한 고창성 투수..ㅎㅎㅎ



홍성흔 선수에게 사인을 받았습니다



화리 어머니..^^





개그맨 허경환 씨, 경남 사람이니 롯데팬이겠죠..??
오늘 단체로 오신 롯데마트 직원들과 같이 온 듯 합니다



상대의 실책성 안타와 손시헌 선수의 안타로 다행히 한 점을 뽑아냈습니다



안타를 치면서 1타점을 추가했으나 2루에서 아웃 당하셨죠..ㅠㅠ



6회 초, 황재균 선수의 솔로홈런



덕아웃이 아닌 타석에서 잘 해주셈..^^;;



오늘 내, 외야 할 것 없이 관중석이 꽉 찼습니다













오늘 외야수비가 많이 아쉬웠던 이성열 선수



경기가 다 끝나가도록 롯데 팬들, 머리 위에 쓰레기봉투를 안 썼든데
아무래도 경기 시간이 넘 짧아서 봉투 돌릴 시간도 없었던 듯..ㅎㅎㅎ





데뷔 첫 완투승을 거둔 롯데 자이언츠 이재곤 투수입니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