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82020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다른 긴말할 필요는 없고..드디어 옥수수를 수확했습니다..ㅎㅎ 언제..?? 엊그제 토요일에..^^

강원도 그 어느 메에서나 키우는 게 어울릴 것 같은 옥수수를 서울 송파구의 아파트 옥상에서

심고 키워서 수확을 하다니..ㅋㅋㅋ 심지어는 그렇게 수확한 옥수수가 이건 뭐 맛있어도 정말

너무너무 맛있는 옥수수였다니 대략 성공적이 아닌 대박 성공적인 옥수수 수확이었습니다~!!

 

모종을 심고 대략 80여일 정도 지나서 수확했는데 처음 심어본 것이라 언제 따는 것이 좋을지

고민하다가 지난 주에 한 개를 뽑아봤는데..이런, 알맹이가 영글지 않았더라구요..-.-; 그런데,

딱 일주일이 지나니 알맞게 영글었더군요..15그루 정도의 모종을 심었는데..속이 여물지 않은

몇 개를 버리고..서른 개 정도? 수확했는데..소금 두꼬집 넣고 삶은 옥수수는 지금까지 먹어본

그 어느 옥수수 보다도 맛있었습니다..흔히들 말하는 존맛탱..^^; 그럼, 사진 올리니 봐주세요.

 

끝으로, 제 블로그에서 옥상텃밭과 관련된 글을 읽고 싶다면 '텃밭'으로 검색하면 됩니다..^^*

 

 

맨앞..그 뒤..두 개가 우리밭

 

 

드디어 수확합니다

 

 

정말 잘 자랐죠..??

 

 

 

교회가 헐린 곳에 드디어 건물이 완성되어가고 있네요

 

 

 

산지직송 옥수수..ㅋ

 

 

정말 예쁘게 영글었죠..??

 

 

 

이런 것도 있어요..^^;;

 

 

 

 

열매는 몇 개 안 되고 껍질만 가득

 

 

뿌리가 정말 굵고 깊게 박혀서 힘들게 뽑아냈어요

 

 

사탕수수와 비슷한 듯

 

 

소를 키워야 하나요..?? ㅋㅋㅋ

 

 

 

 

늙은 호박

 

 

 

쪼그마한 오이..커가는 중입니다

 

 

 

 

소금 약간 넣고 삶아봅니다

 

 

 

 

잘 삶아지고 있네요

 

 

아, 이렇게 맛있는 옥수수는 태어나서 처음 먹어봅니다..ㅎㅎㅎ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근 2주 만에 옥상텃밭에 올라가 봤어요..사실, 해마다 심는 작물들이 뻔해서..예전 만큼 자주

올라가지는 않거든요..그래서 2주 만에 올라간 것도 빨리 올라간 것과 마찬가지입니다..ㅎㅎ

저는 텃밭 추첨하는 것과 이렇게 사진으로 근황을 올리고 있고 밭을 가꾸는 사람은 남편..^^;

 

남편에게 옥수수(열매)가 나오기 시작하면 알려달라고 했었는데..드디어 연락이 왔더라구요.

그래서, 카메라 들고 올라갔는데..어머나, 대박~!! 옥수수나무가 무려! 2m가 넘게 자랐답니다.

옥수수도 나오기 시작했구요..그럼, 옥수수가 다 커서 수확할 때 만나기로 하고..사진 올려요.

 

끝으로, 제 블로그에서 옥상텃밭과 관련된 글을 읽고 싶다면 '텃밭'으로 검색하면 됩니다..^^

 

 

헉..옥수수가 이렇게 자랐어요..??

 

 

구황작물 옥수수..물이 없어서 잘 자란다지만 그래도 물을 잘 줘야지요

 

 

드디어 이렇게 열매가..ㅋㅋㅋ

 

 

 

봐도 봐도 신기하네요

 

 

 

 

 

옥수수나무 뿌리쪽은 이렇게 생겼더라구요..물을 주니 흙이 빠지면서 이렇게 나타남

 

 

옥수수나무 아래서 잘 익고있는 방울토마토

 

 

이웃주민의 밭에서 자라는 큰 토마토입니다..토마토를 엄청 좋아하시는 것 같아요..ㅎㅎ

 

 

이건 뭐지..?? 암튼 이웃주민이 뭔가를 말리고 계심

 

 

물을 당최 안 주고 방치한 이웃주민의 옥수수밭..ㅠㅠ 대파인줄 알았네요..

 

 

오이

 

 

이건 우리집 옥수수나무 아래에서 잘 자라고 있는 가지..ㅋ

 

 

이웃주민의 밭에서 쑥쑥 크고 있는 호박

 

 

 

여기 밭주인은 고추만 잔뜩 심으셨네요..ㅎㅎㅎ

 

 

 

다른 밭을 살펴보는 것도 어찌나 재미있는지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비맨(Hobbyman)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20.07.13 19:38 신고

    옥수수 토마토 고추 정말 맛있겠네요 ㅋㅋ!!

  2. 알짜선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20.07.13 23:47 신고

    와...진자 멋지네여...^^ 옥수수와 토마토 정말 맛있겠어요...^^
    공감과 구독 누루고 갑니다. 시간되실때 제 블로그도 놀러와 주세요...^^

프로야구가 개막한지 어느덧 한달이 넘었네요..?? 그런데, 다들 알다시피 무관중 경기..ㅠㅠ

시즌권도 취소가 됐는지라..방구석 1열에서 소위 집관을 하고 있는데..참 편하고 좋네요..^^;

제 블로그의 8할은 야구직관 후기인데..야구장을 못 가니 마땅히 올릴 게 없고..나머지 2할은

여행후기인데 그것도 못 가니..ㅠ 그럼에도 찾아오는 분들이 있다는 것이 신기할 따름입니다.

 

각설하고 오늘은 모처럼 아파트 옥상텃밭에 올라가 봤습니다..다른 밭에서 옥수수 심는 것을

보고 영감에게 말을 했더니..이런저런 채소의 모종을 심은 바로 다음날 옥수수를 심었다네요.

그 옥수수가 얼마나 자랐는지 궁금해서 모처럼 가봤는데 오오, 정말 튼튼하게 잘 자랐습니다.

 

아직 옥수수알은 보이지 않지만 서울의 아파트 옥상에서 '무럭무럭' 자라고 있는 옥수수나무,

보고 있노라니..신기해서 여러분들에게도 보여드리고자..모처럼 글을 올려봅니다..텃밭 마다

쑥쑥 자라고 있는 각종 채소와 과일 그리고 예쁜 꽃들까지 살펴보고 왔는데 같이 봐주시어요.

 

끝으로, 제 블로그에서 옥상텃밭과 관련된 글을 읽고 싶다면 '텃밭'으로 검색하면 됩니다..^^

 

 

헉..심은지 얼마 되지도 않았을 텐데..?? ㅋㅋㅋㅋㅋ

 

 

옥수수 나무 아래, 각종 쌈채소들

 

 

요즘 쌈채소 소진하느라 고기 구워서 싸먹고 생선회 사와서 싸먹고..ㅋㅋㅋ

 

 

푸릇푸릇한 방울토마토

 

 

 

고추도 슬슬 나오고 있습니다

 

 

토마토꽃입니다

 

 

이제 이웃분들의 밭을 둘러보기 시작합니다

 

 

다들 기본적으로 상추를 비록 쌈채소는 다 키우고 있어요

 

 

밭에 있는데도 먹음직스러워 보이죠..??

 

 

가지가 제법 크게 자랐습니다

 

 

이 토마토는 방울이 아니라 큰 토마토입니다

 

 

호박이며 오이며 가지 뻗는 채소들이 많아요

 

 

옹기종기

 

 

 

이게 열무꽃인가..??

 

 

이건 딸기꽃입니다..꽃 아래 딸기가 보이죠..??

 

 

이제 익기만 하면 됩니다

 

 

 

쪽파..대파나 쪽파도 텃밭의 단골손님입니다

 

 

앞에는 열무, 뒤에는 고추

 

 

이건 무슨 꽃일까요..?? 쌈겨자가 옆에 보이기는 하는데..맞는지 모르겠네요

 

 

오이꽃

 

 

가지꽃

 

 

나무에 둘러싸인 공원

 

 

저 멀리 동부간선도로

 

 

옥수수나무 아래 옹기종기 모여앉았어요

 

 

정말 튼실하게 자란 옥수수나무..ㅋ

 

 

이제 옥수수알을 보여주렴

 

 

나온 김에 동네 한 바퀴 돌아보기

 

 

얼마 전에 생긴 카페인데 저기 강아지 보이죠..??

 

 

낡은 건물을 헐고 새로 지은 건물에 들어온 카페

 

 

그 카페에서 키우는 강아지인데 동네 명물이 됐더라구요

 

 

이름은 보예..2살..남아..싫어하는 거는 견주..ㅋㅋㅋㅋㅋㅋ

 

 

위풍개개

 

 

지그시 눈을 떴네요..??

 

 

보예야, 담에 또 올게~~

 

 

 

야구장에 못 가니..이렇게 치자꽃을 피워봤습니다..ㅎㅎㅎ

 

 

그리고 야구장을 못 가니 커피 열심히 마시고 이렇게 스벅 핑크 레디백과 그린 레디백을

겟했다는 것 아닙니까..아침 일찍 일어나서 저런 예쁜 쓰레기나 받아오고..ㅠㅠ ㅋㅋㅋㅋ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