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92020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코로나19로 언제 시작될지 몰랐던 야구..그 야구가 비록 무관중이지만 곧 개막한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마자..화창했던 봄날씨가 심술궂은 비와 세찬 바람으로 정신 없던 며칠이었습니다.

야구를 안 하니 블로그 업데이트도 제대로 안 되고..ㅠ 그런데 며칠 전부터 '옥상텃밭'이라는

유입어로 방문하는 분들이 많더라구요..그렇잖아도 오늘 옥상텃밭 글을 올리려고 했는데..ㅋ

 

지난 4월 10일에 텃밭추첨을 했구요..오늘, 몇 가지 모종을 구입해서 (남편이) 잘 심었습니다.

송파구청의 지원으로 시작된..아파트 옥상텃밭..어느새 7년이 됐네요..7년 간의 사랑..?? ㅎㅎ

제 블로그에서 '텃밭'이라는 키워드로 검색하면..그동안 올린..텃밭 관련 글이 많이 나오므로

참고하시길 바라구요..올해도 울 아파트 주민들이 가꾸는 텃밭농사가 잘 되길 또한 바랍니다.

 

 

(4월 10일) 텃밭 추첨

 

 

텃밭은 22개..그런데 신청자에 비해 남는 밭이 몇 개 더 있어서 올해도 두 개 받았어요

 

 

(4월 23일) 저야 뭐 오랫동안 해왔지만 처음 하는 분들을 위해서 밭에서 모임을 했어요

 

 

 

 

퇴비와 상토를 적당히 섞는 중..처음 시작하는 분들에게는 꼭 필요한 수업(?)이지요..ㅋㅋ

 

 

모종을 이렇게 심으세요..하고 일러주는 중입니다

 

 

(4월 26일) 오늘 드디어 우리 밭에 모종을 심는 날

 

 

바람도 많이 잦아들었고 날씨도 참 좋습니다..ㅎㅎㅎ

 

 

저어기 남한산성..그 아래는 이제 아파트로 꽉 차버렸어요..ㅠㅠ

 

 

이 밭과 바로 옆의 밭이 올해 우리가 키울 밭입니다..^^

 

 

대파 씨를 뿌리는 중

 

 

대충 심을 자리를 정해두고..

 

 

 

상추며 샐러리, 토마토와 파프리카 등..이것저것 다양한 모종들을 심고 있는 중입니다

 

 

 

 

 

일찌감치 대파를 심어놓은 이웃 텃밭

 

 

들깨 씨를 뿌려놓은 이웃도 있구요

 

 

이쁘게 흙을 덮어놓은 이웃도 있네요

 

 

 

 

 

 

옥수수를 심어놓은 이웃밭..옥수수가 많이 열리길 기원합니다

 

 

고추와 토마토를 지탱해줄 지지대

 

 

 

 

 

올해도 무럭무럭 잘 자라주길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청향 정안당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20.05.04 17:39 신고

    재밋게 일고 구독을 누르니 안되네요 하트는 날리고 갑니다

별 건 아니지만..제 블로그 유입검색어 중에 빠지지 않고 나오는 단어가 '옥상텃밭'이랍니다.

그런데, 저는 4월에 텃밭자리 추첨하러..관리실에 한 번 다녀온 것이 전부..ㅎ 남편이 열심히

각종 채소를 심고 가꿔고 뽑아오면 우리 먹을 거 남겨놓고 딸아이와 지인들에게 나눠줍니다.

 

일하는 사람은 따로 있고 한 마디로 저는 생색만 내는 거..?? ㅋㅋ 혹시나 텃밭구경을 하고픈

방문자들이 있을까 해서..모처럼 비가 내리는 오늘, 잠깐 올라가서 사진 몇 장 찍어 왔습니다.

 

제 블로그에서 '텃밭'이라는 키워드로 검색하면..그동안 올린..텃밭 관련 글이 많이 나오므로

참고하시길 바라구요..올해도 울 아파트 주민들이 가꾸는 텃밭농사가 잘 되길 또한 바랍니다.

 

 

구청의 전폭적인 지원하에 울 아파트에서 옥상텃밭을 일군지 올해로 어언 6년째인데요

시작 첫해는 추첨에서 탈락해서 못 했고 그 이듬해인 14년부터 텃밭을 일구고 있답니다

 

 

처음에 한 개를 분양받았는데 남는 밭이 있어서 한 개 더 분양받았네요..^^

 

 

이건 오이나무?인데요 조금 있으면 오이가 자라날 겁니다..^^

 

 

각종 쌈채소

 

 

얼마 안 돼보여도 자라는 속도가 빨라서 금방 한가득이 된다는..ㅋ

 

 

고추입니다..꽃이 지고 나면 그 자리에 이쁜 고추가 달리지요

 

 

흐리고 비가 내리니 롯데월드타워가 잘 안 보이네요

 

 

다른 주민들 밭을 구경해 보기로 합니다..이건 경비아저씨 밭인데 정말 가지런합니다

 

 

 

 

여기는 과연 무엇을 심었는지 궁금한데 나중에 다시 와서 봐야겠어요

 

 

우와, 정말 빽빽하게 가득..잘 키우고 계시네요

 

 

꽃을 찾아본 벌 한 마리

 

 

남한산성도 오늘은 잘 안 보이네요..ㅠㅠ

 

 

우리집 두 번째 밭..제가 파를 좋아해서 남편이 파를 많이 심었네요

 

 

ㅋㅋㅋ

 

 

시금치도 잘 자라고 있어요..울 손자녀석이 시금치를 좋아하거든요..^^

 

 

 

 

쑥갓꽃

 

 

 

 

 

 

 

비를 머금어 싱싱합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