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봄이 오던 아침
서울 어느 조그만 정거장에서
희망과 사랑처럼 기차를 기다려

나는 플랫폼에
간신한 그림자를 떨어뜨리고 
담배를 피웠다

내 그림자는 담배연기 그림자를 날리고
비둘기 한 떼가 부끄러울 것도 없이
나랫속을 속, 속 햇빛에 비춰 날았다

기차는 아무 새로운 소식도 없이
나를 멀리 실어다 주어

봄은 다 가고……

동경 교외 어느 조용한 하숙방에서
옛거리에 남은 나를
희망과 사랑처럼 그리워한다

오늘도 기차는 몇 번이나
무의미하게 지나가고 
오늘도 나는 누구를 기다려
정거장 가차운 언덕에서 
서성거릴 게다

……아아 젊음은 오래 거기 남아 있거라


윤동주 / 사랑스런 추억


성모의 성월이라 제일 좋은 시절..5월 그리고 23일
한 분..그리고 한 사람이 생각나는 그런 날입니다
그곳에서 늘 평안하시길 바라며..늘 기억할게요..ㅠ

노무현 대통령 生歿 1946년 9월 1일(경남 김해시) ~ 2009년 5월 23일 (향년 62세)
송지선 아나운서 生歿 1981년 5월 28일(제주특별자치도) ~ 2011년 5월 23일 (향년 29세)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저는 송지선 아나운서라는 것보다 '송 아나'라고 부르는 걸 더 좋아해요.
처음 그니를 봤을 때..그 당차고 다부진 표정이 한눈에 쏙 들어왔답니다.
그래서, 지인들에게 "난 송 아나가 참 좋아.."라는 말을 많이 했던 기억이
납니다..물론 그니는 제가 그렇게 좋아했던 것을 전혀 몰랐을 겁니다..^^

그냥 야구장에서 눈이 마주치면..웃고 얘기 좀 하고 그런 정도였으니까요.
굳이 말한다면 야구를 좋아하는 팬과 야구관련 방송을 하는 아나운서..??

그렇게 당차고 다부지고 멋진 송 아나가 근래 일련의 많은 일을 겪으면서
계속 힘들어하는 모습을 보며 제가 얼마나 안타까웠는지..그런 제 마음을
지인들 역시 잘 알고있었는지라..외출 중이었던 제게 그 안타까운 소식을
속속들이 메시지로 전해주는데..아~ 정말..ㅠ 더군다나 이번 사건이 제가
응원하는 팀의 선수가 관련된 일이라..더더욱 안타까울 따름입니다..ㅠㅠ
그 선수도 할 말이 있겠지만 그다지 그를 옹호하고 싶은 생각은 없습니다.

송 아나~!! 야구부인이 님을 참 좋아했었다는 거 모르셨죠..?? 그래서인지
님이 슬퍼하고 힘들어하는 게 저는 다 보이더라구요..흑~!! 어여 힘내라고
메시지도 보냈었는데 그거 보셨나요..?? 그냥 미안하고 또 미안합니다..ㅠ
조문 가고 싶었는데 생각만 하다가 못 갔어요..영면하는 그곳엔 꼭 갈게요.

▦ 故 송지선 헬레나, 님의 명복을 빌며..하느님 품안에서 늘 평안하시길~
덧붙여, 송 아나가 영면한 양지공원 (http://yangji.jeju.go.kr)에 추모글을
올려주세요..고인검색을 하면 방명록이 나오니 많이 찾아주시길 바랍니다.



08년 6월, 사진촬영부탁에 흔쾌하게 미소를 짓던 송 아나











08년 7월 6일 경기를 마친 후 김명제 투수와 인터뷰를 할 때 정말 재미난
얘기가 많았는가 봅니다..선수들을 늘 편안하게 해주던..아나운서였지요











"음료 네 잔만 주세요" 하고 있는 송 아나





늘 웃음을 잃지않았던 송 아나











10년 5월에 찍은 사진..이날 얘기를 많이 나눴던 기억이



커피를 좋아하는 송 아나





올 3월, 시범경기 때의 송 아나



송 헬레나 늘 평안하세요..하느님은 님을 잘 감싸안아 주실 겁니다..ㅠㅠ


이렇게라도 해줘서 고마운 두 선수..공교롭게도! 내가 좋아하는 두 선수


다른 글 같으면 추천 꾹, 광고 꾹 눌러주세요 했을 텐데 지금은 올라가는
추천수가 외려 맘이 아플 뿐이네요..다시 한 번 송 아나의 명복을 빕니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프로야구 선수들에게 12월은..시상식을 위해 만들어진 달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로 많은 시상식이 준비되어 있습니다..그 중 스포츠서울에서
주최하는 '스포츠토토 올해의 상' 시상식 현장을 올해도 다녀왔습니다.
이번 시상식은 9일 오후 5시, 홍은동 그랜드 힐튼호텔에서 열렸습니다.

 

다른 신문사에서 주최하는 시상식은 참석을 안 해봐서 비교를 할 수가
없지만, 스포츠토토 시상식은 나름대로 권위가 있는 시상식이라..매해
참석하고 있는데요, 그해 최고의 기량을 보여준 선수들을 바로 옆에서
볼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인 시상식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올해는 각 구단이 비시즌인 12월까지..마무리 훈련을 실시하고
있어서..수상을 했음에도 시상식에 참석을 못 했거나..동료들의 수상을
축하해 주기 위해 참여하는 선수들도..일절 찾아볼 수 없었다는 점에서
많은 아쉬움이 남았던 시상식이었습니다..그럼, 사진 몇 장 올려봅니다.



호텔에 도착하자마자 마주친 류현진 투수



한화 이글스의 희망이라 불리는 유창식 투수도 왔네요









으~ 추워..^^;;



(왼쪽부터) 조종규 심판위원장, 장원삼 투수, 류현진 투수 아버지





또 만나서 지겹다고 하면서도 추신수 선수를 반기는 류현진 투수



추신수 선수를 보자마자 백팩을 자랑하는 햄종 씨..ㅋㅋㅋ







가방 빨리 벗어버리라고 구박(?)하던 류현진 투수



입 벌리고 뭐하나..??





당연히 부부동반



내 이름은 어디 있지..??



추추 사인볼과 사인모자..ㅋ







저는 가수 '숙희'입니다





월간 MVP 상을 수상한 현진 & 대호



월간 MVP 상을 수상한 김현수 선수 대신 상을 받은 홍보팀 박진환 씨
원래는 임재철 선수가 대리 수상을 할 예정이었는데..시상식장에 오는
도중에 가벼운 접촉사고가 있었다고 하네요..말 그대로 '가벼운 접촉'





올해의 아마추어 상을 수상한 유창식 투수



올해의 특별상은 추추 트레인에게



올해의 코치상을 받은 정민태 히어로즈 투수코치





소녀시대가 아니고 나인 뮤지스





안치홍 선수는 선행상을 받았습니다



올해의 성취상 수상자 양현종 투수



올해의 재기상을 받은 원쓰리..^^



상금봉투를 열어보니..?? ㅎㅎㅎㅎㅎ





이 선수가 받을 상은 뭔지 말 안 해도 알겠죠..??





이대호 선수는 하두 상을 많이 받아서리..ㅋ





열창하는 가수 김범수 씨



올해의 투수와 올해의 타자가 만났습니다



이대호 선수의 부인 신혜정 씨



양승호 감독이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이대호 선수에게..꽃다발을
주려고 단상에 올라오자 왜 내것은 없냐고 항의(?)하는 홍성흔 선수







각 부분 수상자들이 한자리에 모였습니다





최고의 지성을 자랑하는 야구선수가 꿈이신..?? ㅎㅎㅎ









두 분 모두 열심히 트위터를 하시는 분들이죠..^^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