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달리 흑인치약'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2.23 대만 가오슝, 2박 3일 여행비용 (2)
  2. 2015.02.10 처음인 듯 처음 아닌 다섯 번째 홍콩 여행, 2박 4일 여행비용 (4)

끝으로, 개인차가 있지만..이번 가오슝 2박 3일 여행에서 지출한 비용을 알려드릴게요..먼저,

항공은 중화항공을 이용했고 설 연휴를 얼마 안 남기고 예약을 했는지라 유류할증료를 포함

1인 413,400원이 들었습니다..호텔은 사성급 호텔인 카인드니스 호텔을 이용했는데 조, 석식

 

포함해서 2박에 243,000원인데 삼성카드 결제로 7% 환급할인을 받아 226,000원인데..괜찮은

가격이라고 생각합니다..환전은 13,600달러..우리나라 돈으로 49만원 정도로 많이 안 했어요.

환전을 많이 안 해갔는데도 그거 다 쓰지 못 하고 20만원 정도를 남겨왔다는 것 아닙니까..^^

 

아이패스 교통카드 구입비용이 보증금 포함 2인 600달러로 21,600원 정도 들었고 까르푸에서

젤리와 육포, 치약 등..이것저것 구입한 비용이 10만원..딘타이펑과 이케아에서 식사비용으로

4만원 지출..발마사지 비용이 2인 45,000원..85빌딩 전망대 비용 2인 360달러로 12,600원 지출

 

돌아올 때..가오슝 공항 면세점에서 망고젤리 구입비용으로..23,500원을 지출했고..그외 커피,

빙수와 음료수와 과일..아, 택시도 두 번 탔구나..5만원이 안 들었어요..항공과 호텔까지 합해

가오슝 2박 3일 여행에 들어간 2인 경비는 1,342,000원으로 1인 비용은 671,000원이 되는군요.

 

항공권이 설 연휴를 얼마 안 남기고 결제한 까닭에 비용이 높아진 것을 감안하면 가오슝으로

여행을 갈 때 항공권만 잘 구입하면 1인 여행 총 경비가 많이 낮아지지 않을까 생각이 드네요.

이번 여행, 항공비와 호텔비는 딸내미가 내줬고 저는 환전만 해서 돈이 얼마 안 들었어요..ㅎ

 

제 보잘 것 없는 여행후기가..여행 가시는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길 바라며..이만~!!

 

 

요즘 인기가 많은 판도라

 

 

 

판도라의 11월 탄생석 반지입니다..롯데 인터넷 면세점에 마침 반지가 있어서..장바구니에

딱 담아놨는데 다음날 결제하려고 보니 그 사이에 품절..ㅠ 할인쿠폰과 적립금을 사용해서

47,000원이면 구입할 수 있었는데..아흑~!! 그런데 친구가 마침..호주로 여행을 갔었는지라

친구에게 부탁해서 사달라고 했어요..52,000원에 샀으니 가격차이도 거의 없고..괜찮죠..??

 

 

 

제 생일은 양력으로 11월 1일..11월 탄생석은 시트린(citrine)..토파즈라고 하면 아시죠..??

바로 그 토파즈로 만든 반지입니다..우정, 우애, 희망, 결백을 의미한다고 하니 뜻도 좋네요

 

 

망고 젤리..망고 구미

 

 

 

망고 젤리..푸딩 같아요..맛있음..가격도 저렴해요..한 박스에 우리나라 돈으로 3,300원 정도

 

 

비첸향 육포..까르푸와 제휴한 제품인 것 같더군요..이건 약간 매운맛

 

 

기본 맛..한 봉지에 대만달러 139달러..우리나라 돈으로 4,860원 정도

 

 

개별포장이 돼있네요..그렇게 몸에 좋지는 않을 것 같지만..뭐 몇 번 먹는 것은 괜찮을 듯..^^

 

 

헉, 그나저나..육포..저희는 이렇게 포장이 되어 판매를 하고 있어서..우리나라에 갖고와도

되는줄 알고 사왔는데요..육포는 포장이 돼있든 안 돼있든 국내반입은 안 되는 것이라네요

그래서 찾아보니..정말 안 되는 것인가 봐요..ㅠㅠ 홍콩과 마카오에서 파는 육포는..포장이

안 돼있어서 한 번도 사온 적이 없는데요 이건 포장돼 있어서 오호, 좋구나..사왔는데,,-.-;

이번 경우는 제가 모르고 사왔지만..알았으니까 사오지 않을 겁니다..여러분도 알아두세요

 

 

동과차와 밀크티..밀크티 한 팩에 75달러..우리나라 돈으로 2,600원 정도..참 싸다요..^^

 

 

빠질 수가 없는 쇼핑품목..달리 흑인치약..ㅋ

 

 

아들내미에게 선물로 준 도라에몽 저금통..안에 젤리가 들었어요..우리나라 돈 7,660원

 

 

지못미 에몽이..ㅠㅠ ㅋㅋㅋㅋㅋㅋㅋㅋㅋ

 

 

ㅎㅎㅎㅎㅎ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8.07 14:21

    비밀댓글입니다

특별할 것 없고 새로울 것도 없는 여행기지만 잘 봐주시길 바라면서 끝으로 늘 그렇듯이 이번

여행에 들어간 경비내역을 올리니..여행 가실 분들은 참조하시길 바랍니다..일단, 항공요금은

유류할증료 포함..2인 861,200원으로 대한항공을 이용했구요..호텔은 침사추이 YMCA 호텔로

조식포함, 파셜하버뷰로 2박에 325,919원..기본이 되는 항공과 호텔비용이 1,187,119원입니다.

 

제가 이전까지 홍콩여행을 할 때마다 캐세이 패시픽의 에어텔 상품을 이용했었는데요 이번에

그 에어텔 요금 (호텔은 같은 곳임)을 알아보고 항공과 호텔을 따로 알아본 결과..각각 예약을

하는 것이 대략 20만원이 적게 나오더군요..저가항공도 알아봤는데 전혀 저가가 아니었음..ㅋ

 

관광을 위해서 필요한 티켓구입에 들어간 비용은..옹핑 크리스탈 케이블카 왕복 2인 60,260원

마담투소 박물관과 트램, 테라스 관람 비용이..2인 55,626원..마카오, 홍콩간 페리 왕복요금이

706 홍콩달러로 우리나라돈 98,840원 정도가 들었구요 해외여행보험료는 2인 27,450원입니다.

 

교통카드는 갖고 있던 한 개는 충전을 했고 한 개는 새로 구입..총 200달러로 28,000원을 지출

공항에서 호텔까지..왕복 고속철도 이용요금이 320달러..공항에서 캐리어 보관 이용료 54달러

인천공항 주차요금 25,000원 (발렛파킹비는 무료) 이렇게 교통비며 필요비용이 소요됐습니다.

 

아들녀석이랑 같이 다니다보니 쇼핑은 거의 한 것이 없고 식비로 들어간 것이 대부분..ㅋㅋㅋ

첫날 딘타이펑에서 246.4달러..34,500원을 지출한 것을 비롯 스파게티 하우스에서 237.60달러

스탠리 Paisano's에서 70달러..버거킹 76달러..식사비용이 제일 많이 들었던 당조(糖朝)에서

 

414달러를 지출..홍콩공항 크리스탈 제이드에서 144달러를 지출..인천공항 스카이라운지에서

저는 카드이용자여서 무료..동행한 아들녀석은 26,400원을 내고 식사했는데 식사 괜찮았어요.

이렇게 굵직한 식사비용으로 지출된 게 192,720원이네요..^^ 그리고 간식이라고 해야하나..??

에그타르트를 비롯..커피와 음료, 옥수수 등의 주전부리로 대충 4만 원 정도 지출을 했습니다.

 

그외 기념품을 비롯..진주팩과 치약 등 쇼핑비용으로..153,000원이 들었습니다..(출발하기 전,

인터넷 면세점에서 구입한 물품은 제외) 제가 여행갈 때 들고 간 홍콩달러가 5,440달러였는데

남겨온 것이 1,670달러였으니..현지에서 사용한 돈이 3,770달러..527,800원이 되네요..뭐 대충

 

항공과 호텔 그리고 각종 교통비와 식비, 쇼핑비와 기타 잡비를 합산을 해본 결과..(물론 절대

100% 딱! 맞아 떨어지는 금액은 아닙니다..^^;) 1,930,000원쯤 나오네요..아, 여기에는 인터넷

면세점에서 구입한 물품금액은 합하지 않았다는..ㅎ 결론적으로 말하면 성인 2인이 홍콩에서

아주 평범하게 2박 4일 여정을 보내는데 들어간 비용이 일인 당 백만 원쯤 된다..이겁니다..ㅋ

 

 

시장에서 구입한 나노블럭과 네임택

 

 

이건 웨스턴 마켓에서 구입한 장식용 트램과 2층 버스

 

 

샤샤에서 구입한 흑진주팩과 제비집팩..그리고 울 가족이 완소하는 달리 흑인치약..^^

 

 

인터넷 면세점에서 구입한 화장품 몇 가지

 

 

으헝헝..쓰기 아깝게 포장이 이쁜 디올 향수

 

 

 

옹핑에서 구입한 마그넷

 

 

기화병가에서 구입한 팬더 과자와 파인애플 쇼트케잌 (다들 잘 아시는 펑리수)

 

 

 

 

조심조심 잘 들고온 타이청 베이커리의 에그타르트

 

 

스탠리 마켓에서 파는 가방..한 개 사면 한 개 더 준다는 가방인데 나는 저기 빨간 쇼퍼백만

맘에 들어서 한 개만 팔라고 했더니 절반 가격인 175달러를 달라는 거다..그래서 150달러에

달라고 했더니 안 된다고 해서 걍 나왔는데..이것들이 안 잡아..ㅠ 그래서 버스 타러 가다가

 

아무래도 가방이 맘에 들어서 아들녀석에게 160달러에 달라고 해보고 안 되면 그냥 다 주고

사오라고 했더니..역시나 달라는 170달러를 다 주고 사온 것..아들녀석이 다시 갔더니..다시

올줄 알았다는 얼굴로 웃고 있었다나 뭐라나..ㅋㅋㅋ ㅠㅠ 암튼 몇천 원을 더 주기는 했지만

 

가방이 맘에 들었는고로 참기로 하고..ㅎ 호텔에서 공항가기 전에 점정리를 하며..새 가방에

물건을 담으려고 여는데 가방 속에 저 끈이 긴 밤색 가방이 한 개 더 들어있는 게 아닌가..??

아들녀석이 그 가방을 보더니..어쩐지 가방을 사는데 주인여자가 가방을 쇼핑백에 담으면서

 

자기에게 계속 뭐라뭐라 그랬다고..그런데 중국어로 지껄이니 그게 뭔말인지는 모르니 자긴

그냥 웃기만 하다가 나왔다고..ㅎㅎ 아마도 내 생각에 가게 주인이 가격은 못 깎아주는 대신

가방 한 개 서비스로 넣어주겠다..뭐 그랬던 것이 아닐까..?? 암튼 그 여자, 센스는 있네..^^;

 

 

어쨌든 겉에 아무 표시도 없고 그냥 딱 저렇게 생긴 평범한 가방인데..맘에 듬요..^^

 

 

대한항공 기내면세점에서 구입한 이탈리아 전통주라나 뭐나라..인터넷에서 사전구매를 하면

리무진 티켓 한 장을 주는지라 구입을 해봤음..10달러 이상만 사면 되는지라 싼 거 하나 고름

 

 

야시장에서 구입한 나노 블럭..물론 진퉁은 아님..요즘 잘 팔리는 물품임..ㅋ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2.20 11:16

    비밀댓글입니다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2.20 20:03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