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꽃'이라는 것은 아마도 아니 분명..장미니 수국이니 백합, 해바라기 등

우리가 흔히 생각하고 있는 그런 꽃이겠죠..?? 그런데 말이죠 우리가 늘 먹고 있는 여러 가지

채소에도 고운 꽃들이 피어난답니다..그렇게 꽃이 피고..잎과 열매가 자라면 수확을 하고..^^

 

오늘은 정말 모처럼..하늘도 맑고 시야도 탁 트인 날이었어요..그래서, 조금이라도 높은 곳에

올라가고 싶은 마음이 생겼습니다..그런 생각이 들 때면 제가 올라가는 곳..?? 바로 옥상텃밭

물을 주면서 가만 살펴보니..각종 꽃들이 활짝 피었더군요..오이꽃, 호박꽃, 가지꽃에 고추꽃

 

올망졸망 달린 방울토마토에도 어김없이 피어있는 토마토꽃..ㅎㅎ 푸른 하늘 아래..아름답게

피어있는 채소꽃들을 보고 있으니 시간가는 줄도 모르겠더군요..그 예쁜 꽃들이 다 지고나면

각종 수확물이 달리고 저는 그것을 맛나게 먹고..이런 게 바로 님도 보고 뽕도 따는 거죠..^^;

 

 

푸른 하늘..그 아래 남한산성..^^

 

 

손바닥만한 작은 밭이지만 먹을 것들이 엄청 나게 많아요..ㅎㅎㅎ

 

 

오이가 곧게 아주 잘 자랐네요..작년에 처음 심었을 때는 마구 구부려버리고 말았는데..ㅎㅎ

이 오이라는 녀석은 아주 예민해서 작은 장애물만 있어도 구부러지는 성질이 있다고 합니다

 

 

 

왼쪽 오이는 거의 다 자란 것..오른쪽 오이는 이제 막 꽃이 지면서 열매가 맺기 시작한 거죠

 

 

고추입니다..고추답죠..?? 으응..?? ㅋㅋㅋ

 

 

 

이건 방울토마토꽃이랍니다

 

 

 

방울토마토가 정말 방울방울 달렸네요..^^

 

 

가지꽃은 꽃도 보라색입니다..개인적으로 좋아라하는 채소꽃입니다

 

 

꽃이 지고 이렇게 앙증맞은 가지가 나옵니다..조금만 있으면 쑥쑥 커요

 

 

 

오늘따라 하늘이 더 파랗네요..그동안 너무 뿌연 하늘만 봐서 그런 것이겠죠..??

 

 

물을 줬더니 물방울이 가지 끝에 대롱대롱 맺혔네요

 

 

제2 롯데월드..괴물같은..-.-

 

 

 

 

저기에서 일하시는 분들은 무슨 생각을 하실까요..??

 

 

내 밭에 물을 다 줬으니 남의 밭도 한 번 둘러보기로 합니다

 

 

 

이건 방울이가 아니고 큰 토마토여요..아주 잘 키우셨네요

 

 

호박꽃..곧 큰 호박이 열릴 겁니다

 

 

피망이 탐스럽게 잘 열렸네요

 

 

딸기도 보입니다..그런데 잘 크지는 않았네요..^^;;

 

 

제법 큰 가지..저는 가지나물을 아주 좋아해요..ㅎㅎㅎ

 

 

참새가 왔다갔다

 

 

 

저기 저 알록달록한 것은 뭐..??

 

 

허, 운동화네요..운동화 말리기 좋은 날씨이긴 하지요..^^

 

 

집 근처에 서울공항과 공군부대가 있어서 비행기며 전투기가 노상 왔다갔다 해요

 

 

 

 

날씨가 맑으니 남한산성이 아주 잘 보입니다

 

 

 

채소 한아름 따고 내려갑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고..의미없다..현재 순위 4위..-.- 시즌 막판에 초보감독 티를 너무 내시는 거 아님..??

17승 투수 나와서 이기지 못 하는 경기라면..팀이 정상이 아니라고 생각해도 되는 거죠..??

아마도 감독 부임 첫 해이니 4위만 해도 잘 하고 있는 거라고 자화자찬 하고 있는 모냥..-.-

태형아, 내가 너보다 나이가 많아서 하는 소리인데 그러면 안 돼..'유종의 미' 모르는겨..??

 

 

좋다..가을 하늘..^^

 

 

어제부터 계속 이옷만 입고 다니는 송승준 투수

 

 

물어봤더니 절친이 선물해준 옷이라서 애지중지 한답니다..그 절친은 바로 아래 저 분..ㅎㅎㅎ

 

 

삐낏썰이 뭔 말이래요..?? 아래 영어가 써있기는 한데..-.-

 

 

음~

 

 

요즘처럼 뭣같은 경기를 할 때는 걍 하늘만 보는 것이 나은 듯

 

 

 

머리카락 깔끔하게 정리한 민뱅

 

 

피곤한 거누..하긴 그럴만두 하지..ㅠㅠ

 

 

바보의 나눔 행사에 오신 천주교 사제들..가운데 명품오재원 님, 방가방가..ㅋㅋ 유니폼을

왜 안 입고 계신지 나중에 물어봤더니 헉..안 맞으신대요..ㅠ 내년에는 꼭 입게 되시길..^^

 

 

 

 

오호, 황재균 선수 손가락 이뿌당..ㅋ

 

 

 

바보의 나눔 행사라고 경기를 뭣같이 하는 건 아니겠지..?? 생각했는데..그랬는데..ㅠㅠ

 

 

ㅎㅎㅎ 아직도 구여우시긴 하네요..^^

 

 

 

 

종이컵이 엄청 작아보이는 것은 내 생각뿐인 거지..?? 소줏잔인가..?? ㅋㅋㅋㅋㅋ

 

 

 

1위를 달리고 있는 삼성 라이온즈의 원정 전력분석원 김용우 씨

 

 

 

오늘 시구는 가수 윤 건 씨

 

 

철웅이 머리를 쓰담쓰담하는 윤 건 씨..ㅋ

 

 

오비베어스 어린이회원이셨다네요

 

 

 

 

반가워요..^^

 

 

 

 

 

붉은 노을이 깔린 야구장

 

 

1회 말, 양의지 선수의 쓰리런 홈런에 열광하는 윤 건 씨

 

 

조으다..조으나..그런데 계속 좋을 줄 알았지..?? ㅠㅠ

 

 

 

 

 

차곡차곡 점수를 내는 자이언츠

 

 

 

 

요즘 핫한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남주혁 君이 야구장에 왔네요

부산사람이라고 알고있는데 아마도 롯데를 응원하러 온 듯..??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서 강남이랑 둘이 합해서 강나면주로 불렸음..ㅋㅋㅋ

 

 

 

 

친절한 윤 건 씨..ㅎㅎㅎ

 

 

 

5회 초, 최준석 선수의 홈런

 

 

그리고 두 점 더 헌납..쫓기는 베어스

 

 

자신의 타구에 맞은 로메로 선수

 

 

 

안 되겠다는 사인을 보내는 유지훤 코치..그리고 교체..큰 부상이 아니길 바라요..-.-

 

 

 

아, 안 되네

 

 

 

양의지 제발~~

 

 

5대 7로 뒤진 상황에서 양의지 선수의 동점타가 텨졌습니다

 

 

 

동점이 되자 다소 실망하신 듯

 

 

헉헉헉~

 

 

합의판정 결과 세잎으로 판정 번복

 

 

 

 

그러나..?? 음..주심의 몸에 공이 맞으면서 폭투 될뻔한 상황이 그냥 아웃으로..ㅠㅠ

 

 

8회 초에 올라온 니펏찡..잘 막고 내려갑니다

 

 

 

 

황재균 선수에게 안타를 맞은 황재균 선수..웃음이 나오심..?? ㅠㅠ

 

 

 

좋은 기회를 맞자 일어나서 열심히 응원하던 윤 건 씨..그리고 브이..ㅎㅎㅎ

 

 

 

음..나름 잘 막았는데 마지막에 역부족..ㅠㅠ

 

 

끝까지 경기를 지켜보는 윤 건 씨

 

 

꽉 채우고 장렬하게 패배..-.-

 

 

 

졌으니 재미있을리가 없겠지만 그래도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썽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9.17 10:04 신고

    생생한 사진들 잘봤어요~~!!

  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9.17 10:52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