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42020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오락가락..궂은 날씨 속에서 치뤄진 주말 잠실 경기..양팀 선발투수는
김선우 선수와 서재응 선수..호각지세를 예상했었으나 결과는 어제와
마찬가지로 홈런 세 방을 날린 베어스의 완승..8연패에 빠진 타이거즈

 

타선의 지원을 완벽하게 받은 김선우 투수, 타선의 지원을 받지 못 한
서재응 투수..그래도 어제 경기에선 후반, 다섯 점을 뽑아내는 뒷심을
보여줬는데 오늘은 영봉패를 당하고 말았네요..4회 말, 김현수 선수의

 

투런홈런으로 두 점을 뽑아낸 베어스..이후, 양팀은 득점 없는 경기를
계속 이어갔는데 7회 말, 재빠르게 홈으로 파고 들어온 정수빈 선수의
한 점이 베어스의 승리를 예감케 했던 귀중한 점수가 아니었나 합니다.

 

오늘 승리를 거둔 것도 기쁘지만 무엇보다도 그동안 타격의 부진으로
힘들어 했던 김현수 선수가 결승홈런를 날리면서..자신감을 찾았다는
것이 큰 소득이 아닌가 싶습니다..끝으로, 수비 도중에 손시헌 선수와
부딪혀서 병원에 갔던 고영민 선수..내일 건강한 모습으로 만나요..^^



모바일 게임업체인 컴투스 주최로 경기 전에 열린 최준석 선수 사인회





축하합니다..^^



오늘도 잘 하자~!!



비가 오네..??



써니 에이스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에서 빵꾸똥꾸로 열연했던 진지희 孃



그동안 여자 연예인을 잘 쳐다보지 않던 태훈곰이 고개를 들었네요..ㅎ



열심히 응원하던 진지희 孃



현수야, 홈런 치고



현수곰, 말도 잘 들어요..4회 말 투런홈런을 쳤네요



관중석에 나타난 왈론드와 히메네스







맛있는 물..ㅎ





정말 더운 날씨였습니다



동료들의 글러브를 챙겨들고 나온 이종욱 선수



헉~ 고영민 선수와 손시헌 선수가 충돌..두 선수가 일어나질 못 합니다



잠시 후 손시헌 선수는 일어났으나 고영민 선수는
앰블런스를 타고..병원으로 후송됐습니다..결과는
다행히도 큰 이상이 없다고 합니다..정말 다행..^^



7회 말, 투런홈런을 날린 이원석 선수



어제에 이어 쓰리런 홈런을 날린 두목곰



이거 뭐하자는 겁니까..?? 경기에 크게 지고 있어서
화가 많이 나셨습니까..?? 그래도 이건 아니잖아요



경호원들이 만류해도 계속 뿌려댑니다





이건 정말 아니죠..-.-; 니네 팀 수비하고 있잖아요







경기 끝~!!



오늘의 수훈선수는 김선우 투수와 김현수 선수



올시즌 들어 처음으로 수훈선수가 된 김현수 선수..인터뷰에서 자기가
못 하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있으니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답니다..ㅠㅠ







박동희 기자와 무슨 얘기를 그렇게 하고 있었던 걸까요..??





잘 하셨습니다..써니..^^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신생갸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6.27 02:30

    꽃가루싸이코=타사모인데
    기아팬이라고 그러는데 하는짓은 기아안티입니다.
    아무리 기아팬들이 뭐라해도 들어먹질않습니다 오늘 8연패 자축(..)으로 그런듯싶네요
    기아팬들이 kbo에 전화도 하고 게시판에도 글남기는데
    아무런 조치도 없고 kbo측에서 구단에 연락해 블랙리스트 만들어야한다고생각합니다.
    진짜 저런 싸이코는 얼굴 크게 찍어서 기아팬사이트에 뿌렸으면 좋겠네요.

  2. 노바첵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6.27 09:38

    미국에서는 저런 사람 바로 잡아서
    야구장 밖으로 내보내고
    블랙리스트에 바로 올린다고 하던데...
    우리나라도 그렇게 됐으면 좋겠네여 ㅠㅠ

음음음~ 뭐라고 말할까요..?? 무슨 말을 해야할까요..?? -.-;


부푼 마음으로 경기시작을 기다렸는데 1회 초가 시작이 된지
얼마 되지않아서 전날 경기와 똑같은 양상으로 단숨에 석 점을
헌납..이후 5회 말까지 그래도 4대 1의 상황으로 팽팽한 접전을
벌여나가고 있었는데..6회에 다시 한 번 와르르 점수를 내주고
이후 한 점을 따라붙었으나 경기상황은 이미 끝..4연패 베어스


이틀 연속 두 자리수의 안타를 기록했으나 점수는 겨우 두 점으로
그쳤고 그 주된 이유는 3번 김현수 선수와 5번 최준석 선수 그리고
타신이라 불리는 임재철 선수의 4타수 무안타..-.-; 이종욱 선수의
3안타가 너무 아깝게만 느껴졌던 경기였네요.


일개 팬인 제가 무엇이 잘못 됐는지 무엇이 문제인지 굳이 따져보지
않아도 울 코치진과 선수들은 작금의 상황에 대해 잘 알고있겠죠..??
잘 나가는 타자는 어떻게 상대해야 할까요..?? 적당히 피해야 합니다.
그런데..그 적당히 피하는 것이 도무지 안 되고있는 상태라는 게 문제


이젠 1, 2위 싸움이 아닌 2, 3위 싸움마저도 위태롭게 느껴지고 있는
베어스..일 년 농사 열심히 잘 지어놓고 수확만을 남겨놨는데 이렇게
맥없이 무너져 버릴 수는 없다고 생각하는데 이 안 좋은 흐름을 누가
과감하게 확실히 끊어줄지 또 한 번 목을 빼고 경기를 지켜볼 밖에요.



입장권 매진



가운데 저 암표상 아저씨, 전국구 암표상입니다



누구와 통화를 하시나요..??



외국인도 좋아하는 현수 선수



로페즈 투수의 형과 세데뇨



오늘도 역시 1루까지 노랑색 방망이 물결



와~ 다 노랑이야~~~







입추의 여지없이 꽉찬 야구장



손시헌 선수의 이상형이 탤런트 유선 씨..??



1회 초, 김상현 선수의 투런홈런



야구장에서도 신종플루 예방책이 수시로 방송됩니다





두분, 근무 안 하시는 날인듯..야구 보면서 열심히 이야기를 하시더군요



박종훈 감독님과 이광용 아나운서..제법 심도있는 얘기를 나누시는 듯









선수사진이 들어있는 휴대폰고리와 열쇠고리





7회 말, 최승환 선수의 경기결과에는 하등 영향없는 홈런



울 팀이 져서 너무나도 슬픈 어린 아가씨..ㅠㅠ





IOC의원들이라나..대략 십 분 정도 앉았다가 일어남







이원석 선수의 부러진 배트..득템..ㅎ



경기가 끝난 후 그대로 집에 돌아가면 아무래도 기분이 꿀꿀할 것 같아
같이 야구를 봤던 동생들과 신림동에 가서 순대볶음을  먹고 왔습니다.
그런데, 다 먹은 후에 주차장으로 와보니..바로 옆에, 베어스 스티커를
붙인 차가 있더군요..그분도 속상해서 늦은 시간에 거기에 오신 듯..^^
암튼, 순대 맛나게 먹고서 동생들을 집까지 데려다 주느라 드라이브를
했더니 마음이 좀 가라앉았네요..그래서 글 올리는 게 좀 늦어졌습니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스위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8.30 09:13

    곰들이 호랭이 기세에 너무 눌려서 힘을 못쓰네요

    지금 순위는 절대 곰이 있을 자리가 아니니까
    빨리 제자리찾아 올라가요

    에구 현수선수가 침묵하니 팀도 부진 ㅠ.ㅠ
    빨리 네모습을 제대로 보여줘요
    화이팅!!!

    덧글-어제 결과보고 웬지 응원글남기면 지는 거 같아서
    글 안남기려다 오늘까지만 한번 더 두고봐서....

  2. 흑혈향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8.30 14:12

    기아팬이지만 늘 야구부인님 글 재밌게 보고 있습니다.
    이 날 저도 잠실에 갔었는데 정말 즐겁더군요

    기아 두산이 한국시리즈에서 만나면 좋겠네요 ^^

    늘 볼때마다 느끼지만..
    선수들과 어쩜 그리 친하신지 +_+
    여자친구가 그렇게 갈망하는 윤석민 선수 사인 하나 받기가
    전 이렇게나 어려운데 ㅎㅎ

    늘 좋은 글 감사합니다

  3. bg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8.30 18:45

    글 잘보고 있습니다~ 오늘 근데 교통방송 라디오 중계에 별사랑님 얘기 나오더라구요 ㅎㅎ 캐스터가 어제 인터넷을 했었는데, 블로그 보니까 부러진 배트를 들고 사진 찍으신거 있었다면서,,ㅎㅎ

  4. bgs+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8.31 12:29

    김동연(현?) 캐스터였나요,, 아무튼 교통방송 중계 하시던 분이셨어요,,ㅎㅎ 무튼, 별사랑님 열정은 멋지십니다~.~

wbc에 참가했던 양팀 선수들의 사인회부터
장안의 화제인 그룹 소녀시대까지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던 베어스와 타이거즈의 시즌 두 번째 경기는
베어스가 쾌조의 2연승을 거두었습니다.

개막전과는 달리 투수전으로 진행된 2차전
그러나 조금도 지루하지 않았던 경기였습니다.
점수 차이가 얼마 나지 않아서 내심 박빙의 승부가
되지 않을까 했는데 2회에 나온 투런홈런이 곧
결승점이 되었습니다.

풀릴듯 풀리지 않는 기아의 타선은 언제쯤 터질 것인지..
특히 선두타자 이용규 선수의 부진은 wbc에서 보여준
그 선수의 역할을 생각한다면 비록 다른 팀 선수지만
안타까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선발로 나와 멋진 모습을 보여준 정재훈 투수
과연 올시즌 몇 승을 거둘 수 있을 것인지..
점 쳐보는 것도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한 방의 모습을 보여준 최승환 포수에
대해 베어스 팬들이 거는 기대가 점점 커져갈 수
있게 만든 경기가 아니었나 생각이 듭니다.

경기는 다들 잘 보셨을 것이고 사진 감상하시죠..^^



사인회를 기다리고 있는 깜찍현수 君





시크한 영민 씨



왜 저러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직원분에게 애교?를 떨고있군요..^^



소녀시대 사인을 받아야 한다고 노래를 불러댔던 한기주 선수..ㅋㅋㅋ



그런 한기주 투수에게 빨랑 따라 나오라고 하던 서재응 투수..^^



즐거운 석민 어린이와 현수 어린이..^^



모두들 열심히 사인



오호~ 두분도 즐거우신가 봅니다



어린이들이 많았던 사인회였습니다



TO 金賢洙라고 쓰여있는 쇼핑봉투가 보이십니까..??



인기를 한몸에 받았던 이용규 선수



사인회가 끝날 무렵 나타난 소녀시대를 지켜보는 사람들



태연 孃



유리 孃과 효연 孃  그 뒤에 서현 孃





사인을 받던 여자분들에게 한라봉을 먹으라고 건네주던 이용규 선수



이용규 선수의 사인볼입니다



경기전, 소녀시대의 공연..윤아 孃이 빠져서 8명이 공연을 했습니다.





그물에 몰려든 수많은 남자분들..하하하~



그 아래 선수들..^^



소녀시대 팬클럽분들, 야구장에 대거 나타났습니다



플레이어스데이를 맞아 올드 유니폼 착용하고 단체사진



소녀시대에 열광하고 있는 개그맨 한민관 씨와 가수 김창렬, 이하늘 씨



애국가를 부른 써니 孃



시타에 서현 孃..시구에 유리 孃





그리고 곰탈을 뒤집어 쓰고있던 마르코



서현 孃을 보면서 프로에 오길 잘했다고 생각하고 있었을 정수빈 선수



중앙석에 나타난 소녀시대의 모습 몇 장입니다









2회말, 최승환 포수의 투런홈런



무슨 이야기를 하고있는 것인지..^^



5와 3분의 1이닝동안 1실점으로 호투한 정재훈 투수



그 뒤를 이어 고창성 투수가 마운드에 오릅니다



성영훈 어린이



3대 1로 개막전에 이어 승리를 거둔 두산베어스..2연승입니다..^^







수훈선수로 뽑힌 배터리





요즘은 야구가 대세인가 봅니다..잔디가 있는 곳마다 야구놀이가 한창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