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오늘 잠실에서 벌어진 와이번스와 베어스의 시범경기는 마치 한국시리즈 같았습니다.
정말 어찌나 사람들이 많았는지 개방하지 않은 외야를 제외한 내야는 2층 관중석까지
야구팬들로 꽉 찼습니다..야구 관계자분들도 이런 시범경기는 처음이라고 놀라더군요.

그렇게 많은 관중들을 앞에서, TV로 중계까지 했던 시범경기였는데..울 베어스 선수들
상대팀보다 안타를 세 개나 쳐냈지만 병살을 세 개나 치고 홈런도 두 개 내주고 점수로
이어지는 실책도 두 개나 해서..5대 1로 패했습니다..비록 3실점을 하긴 했지만..선발로
나온 이혜천 투수는 멋진 투구를 선보이며..팬들에게 지난 대구경기에 이어 다시 한 번
믿음직한 모습을 보여줬습니다..하지만 홈런 두 개를 허용한 이용찬 투수는 어쩔..ㅠㅠ

SK는 박종훈 투수가 얻어맞는 기색을 보이자 바로 투수를 교체 마운드를 안정시키면서
승리를 지켜냈네요..'이기고 있는 경기는 반드시 지킨다'는 SK의 생각이 그대로 드러난
경기였지요..그것이 비록 시범경기일지라도 말입니다..'명불허전'이라는 이름에 걸맞는
두 팀간의 멋진 경기를 올 시즌에도 기대해 보면서..즐거운 주말 보내시길 바랍니다..^^





'곰 세 마리가 한 집에 있어..' 응원가에 따라 율동을 취하던 선수들..ㅎㅎㅎ





돌아온 달세









아빠가 공 던지는 모습을 열심히 지켜보는 생후 7개월된 태양 君





수다쟁이 써니..ㅎㅎㅎ





6회 초, 이용찬 투수로부터 두 개의 홈런을 뽑아낸 와이번스 선수들









잡았다~!!









영어 잘 하는 써니..^^



여기저기 얘기하느라 바쁜 차도남







승리는 즐거워



오늘 병살 쳤던 분입니다



박재상 선수, 참 멋진 것 같아요..^^



"그만 나가주세요..문 닫습니다.." 그럼에도 안 나가시는 분들이 많네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땡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3.27 14:58

    와~현장의 생생함이 전달되는듯 하네요. 잘보고 갑니다. ^^

  2. 뒷모습김동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22 14:23

    반갑습니다~ 소중한 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앞으로도 건강하시고 좋은 글 많이 올려주세요~ ^^

어제보다 더 따뜻해진 날씨, 잠실야구장을 찾은 야구팬들이..어제보다 더 많았습니다.
역시 TGIF 즐거운 금요일이 맞는 건가요..?? 그러나 야구를 지켜본 베어스팬들에게는
즐거운 금요일이 아니었을 거라는..^^;; 그 이유는 기대를 안고 지켜봤던 메이저 리거
출신인 니퍼트의 난조 때문이죠..위에서 내리꽂는 투구가..무섭게 느껴지기도 했지만
이거 원, 우리나라 선수들이 장민익 투수를 통해 이미 경험을 해봐서 그런 걸까요..??

그리 무섭게 생각을 안 하는 듯..잘 치고 잘 훔치고..ㅠㅠ 4이닝 동안 석점이나 점수를
허용했네요..뭐 어차피 지금은 시범경기 기간이고..아직 한국야구에 적응을 하고 있는
상황이라 생각을 하면 마음이 편하겠지만..울 베어스 팬들, 언제까지 용병으로 마음을
졸여야 하는지 옆나라로 떠나버린 히메네스 투수가 문득 생각도 나고 뭐 그렇네요..ㅠ

암튼 한화와의 시범경기 2차전을 1승1패로 끝낸 베어스, SK 와이번스와 주말 2연전을
펼치게 됩니다..두 팀이 어떤 모습으로 경기를 벌일지 기대해 보는 것도 재미있겠네요.







여성팬이 오재원 선수에게 전해달라며 선물을 아래로 툭..ㅋ





즐거운 재원 씨



부러운 준석 씨..ㅎㅎㅎ





이종욱 선수를 응원하는 일본팬







나는 붕어입니다



니퍼트 투수..ㅠ



막 달려..ㅠㅠ



9번 타자 이대수 선수의 투런포가 터졌네요





올해부터 클리닝타임이 부활했습니다



홈런 맞아..??



김용호 선수의 쓰리런





즐거운 류현진 투수



인터뷰하는 김용호 선수



이거 씁쓸하구만





송 아나, 베어스 후드티 입으셨네요..?? 선물 받은 거라고 합니다..^^



계열사 직원들이 응원차 방문을 하셨습니다





타자들, 경기 끝나고 특타 시작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주 토요일부터 시작된 2011년 프로야구 시범경기..그렇지만 제가
응원을 하는 베어스는 대구와 부산에서 각각 원정경기를 했기 때문에
직접 관람을 못 했는데 드디어 오늘 잠실 홈경기를 보고 왔습니다..^^

바람이 많이 불긴 했지만 그래도 햇살이 따뜻해서 경기관람에는 크게
어려운 점이 없었습니다..추운줄도 모르고 아니, 추위를 참고..열심히
경기를 지켜보는 야구팬들을 보노라니..야구 시즌이 돌아왔다는 것을
새삼 느낄 수 있었습니다..오늘 경기는 12대 3으로 베어스의 대승으로
끝났네요..그럼, 오늘 잠실야구장 모습을 사진으로 올려드립니다..^^*







백인천 전 야구감독이 야구장에 오셨네요



1번 타자 정수빈 선수



3번 타자 김현수 선수





나는 만능 파워맨 고젯~!!



반짝반짝 써니







수다 떠는 투수들 그 가운데 이혜천 투수가 보입니다..^^



오늘 멋진 수비로 김선우 투수를 한껏 즐겁게 했던 김현수 선수



4회, 3루타를 친 김동주 선수..완전 빨랐어요..ㅎㅎㅎ

]

5이닝 1실점으로 호투를 하고 내려오는 김선우 투수





주전 모두 농군패션으로 나와서 눈길을 끌었던 이글스 선수단





시범경기를 한국시리즈처럼



김선우 투수의 뒤를 이어 등판한 이용찬 투수



중앙석 의자가 바뀌고 가림판도 생겼습니다



올시즌 새로 선보이는 '블루매직'의 베어스 후드집업







마무리인줄 알았더니 아니었지요..^^



8회 말, 솔로포를 떠뜨린 김 병장님..^^



오늘의 수훈선수는 아무래도 이 두 분인 듯..정말 잘 했습니다
고영민 선수는 4타수 4안타, 윤석민 선수는 5타점을 냈답니다



올해도 베어스에게는 밀릴 것 같지..??













12대 3으로 대승을 거둔 베어스..시범경기 전적 5전 3승 2패









대승을 거뒀지만 그래도 들어야 할 이야기는 많습니다







경기 후 선수단 전원 마무리 훈련 시작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3.17 21:46

    잘 봤습니다, 그래도 좀 쌀쌀한데 고생하셨네요.
    그나저나 이용찬 선수... 살이 많이 빠졌군요.
    썩을*이라고 생각하면서 참 욕 많이 했고,
    솔직히 지금도, 앞으로도 곱게 볼 수는 없겠지만...
    살면서 다시는 그따위 사고 치면 안된다는 걸
    절절하게 깨달았길 바랍니다.
    부모님과 달감독님 이하 코칭 스태프들,
    동료 선후배와 동기들을 비롯해서
    여전히 응원할 팬들을 위해서라도요.
    야구 잘해야 하는 건 물론이고요;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1.03.17 21:49 신고

      용찬 선수 나올 때 한화 관중석에
      있었는데 다들 별 말은 없었고
      "이제는 정신 차렸겠지..??"
      그런 투의 말들이 오가더군요..^^;

      정신 차렸겠죠..당연히 그래야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