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원정 6연전을 치루고 오랜만에 홈경기를 치룬 베어스..상대팀은 껄끄러운 히어로즈
역시나 그 껄끄러움은 어찌할 수 없는 건가요..?? 5회까지 주자가 나가면..타자들이
제대로 된 공격력을 보여주지 못 하면서 무득점..상대팀인 히어로즈도..역시 무득점
아쉬움 속에서 호투해준 선발 니퍼트 투수가 물러나고 고창성 투수가 올라왔습니다.

그리고 부진한 타격에서 헤매고 있었던 김현수 선수는 올 시즌 첫 번째 도루와 함께
상대투수의 폭투를 놓치지 않고 홈까지 들어와서..오늘 경기의 결승점이 된 한 점을
뽑아냈습니다..칭찬은 고래를 춤추게 하고 타격부진은 현수를 빠르게 하는군요..^^;

도루자와 주루사와 병살타까지 골고루 만들어서 관중석을 쏴~하게 만들어준 선수들
내일경기에서는 조금 더 생각을 하면서 팀배팅을 했으면 좋겠습니다..이상하게 요즘
안타로 출루한 후에 주루사를 하는 경우가 너무 잦은 것 같아서..걱정이 좀 되거든요.

오늘 사전예고도 없이 시구와 시타를 했던 빅토리아 孃과 닉쿤 君..특히 빅토리아 孃
예전에 시구를 한 후에 울 팀이 패해서 오늘 좀 걱정을 했는데 다행히 승리의 여신이
되어 돌아갔고..야구의 인기는 오늘도 그렇게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올라갔습니다..ㅎ

(제 카메라는 dslr이 아니고 똑딱이입니다..화질이 안 좋아도 너그러이 봐주세요..^^)



수빈 선수, 얼굴만 보면 님이 제일 막내같네요..^^









싱글벙글 현수곰



오늘 빅토리아 온대..아이~ 좋아라



여보, 가요









오랜만에 치루는 홈경긴데 이기자구





야잠이 잘 어울리는 손창민 씨





춥지 않나요..??









시타하는 닉쿤 君을 찍느라 빅토리아 孃 시구하는 걸 못 찍음..ㅋ









추울 텐데







니퍼트 투수, 잘 던졌는데 아쉽게도 승수를 따내지 못 했네요



이분도 잘 던졌는데..^^







2루타를 치고 다시 3루까지..헥헥~ 그러나 점수를 못 냄..ㅠ



좀 지루한..??



두 번째 투수로 등판을 한 고 선수



뛰어서 한 점..ㅋㅋ



블로그에는 없는 쿤트리아 사진을 미니홈피에서 보실 수 있으니 옆에 링크된 주소로 오세요



7회 초 후 키스타임..앞엣분 비켜주세요~!!







이분이 홈에 들어오면서 한 점 더 추가





세이브 추가









올 시즌 첫승을 거둔 고 선수







후기를 다 보신 후에 맨끝에 있는 손가락 한 번씩 눌러주시고 광고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smile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20 10:25

    재미있게 잘~ 보고갑니다... 우리 현수곰이 얼릉 불방망이가 되어야하는데...

  2. 두산 우승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20 12:03

    사진 잘 보고 갑니다~

  3. 진짜......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20 14:37

    정말 대단하신거 같아요!!!!존경스러워요~~~~

두 번은 졌지만 한 번은 반드시 이기겠다는 자이언츠
그 필살의 각오에 1위 팀도 어쩔 수 없었는가 봅니다.

 

앞선 두 경기에서 혼자 경기를 다 하다시피 했었던
홍성흔 선수, 오늘 경기에서도 여전히 위력을 발휘
홈런 한 개를 포함 4타점을 뽑아내며 팀을 위기에서
구해냈고 타점 30개로 부문 1위를 달리고 있습니다.

 

3연승을 달리고 있는 베어스의 선발 히메네스 투수,
5회 공격을 끝내고 바로 내렸어야 했는데 투구수가
100개를 넘었음에도 불구하고..147km의 빠른 공을
던지고 있었다는 것에 코치진에서 깜빡했던 듯..^^;

 

투수전이 될줄 알았던 경기가 타격전이 되고..뚝심의
저력이 있는 베어스가 3연승을 거두지 않을까 했는데
승리에 대한 자이언츠 선수들과 팬들의 간절한 열망이
통했는가 봅니다..뒷심 강한 베어스를 상대로 더 강한
뒷심을 발휘했으니 말입니다.

 

아슬아슬 1위를 지키고 있던 베어스, 오늘 경기에서
패함으로써 2위로 내려앉고 말았네요..그러나, 잠시
쉬어가는 것도 나쁘지 않겠죠..?? 화요일부터 1위를
차지한 와이번스와 3연전을 벌이게 되는데 벌써부터
주중 3연전이 기대가 되는군요.

 

울 베어스는 그저 잠시 쉬어가는 것입니다..잠시..^^



제가 원래 다른팀 선수 사진을 먼저 찍으면 패하는
경우가 많아서 일부러 안 찍는데 그만 어쩌다..^^;;







후드티 이쁘네..사이즈가 몇이지..??



벗어라..나 입어도 맞겠다 / 싫다..사입어



딸기주스 선물에 기분이 좋아진 이현승 투수



베어스데이를 맞이하여 사인회가 열렸습니다







엄청 큰 스낵을 선물받은 이성열 선수



와~ 맛있겠다..눈독 들이는 이원석 선수..ㅋㅋㅋ



사인하는 거 즐거우시죠..??





여전히 인기 좋은 이원석 선수..ㅎ



태훈곰, 누구를 보고 이렇게 좋아하는 걸까요..??



와락~!!





친목의 달인 태훈곰..?? ㅎㅎㅎ





김민성 선수, 손가락이 골절됐다네요..-.-



돌아오신 고 슨생



시구를 마치고 관중석을 향해 손을 흔드는 빅토리아



정준하 씨가 야구장에 왔네요



2회 말, 투런홈런을 때린 양의지 선수





4회 말, 역시 투런홈런을 때려낸 김동주 선수



그러나 비디오 판독을 한다는 방송이 나오고



판독결과 홈런임을 알리는 방송이 나오자
박수를 치고 있는 김창렬 씨와 정준하 씨



5회 초, 홍성흔 선수의 솔로홈런..5대 4가 됐습니다



2군 경기를 마치고 야구장에 온 국해성 선수와 이원제 투수



가수 김창렬 씨와 그의 아들



팀의 승리에 기뻐하는 자이언츠 팬들





더욱 예뻐진 화리 孃





비록 경기는 졌지만 그래도 팬들을 위한 베어스데이
포토타임은 진행해야죠..그런데 표정이 좀 그렇죠..??



철웅이 여친아, 니 남친은 어쩌고 그러고 있는 게냐..??







성열 선수가 좋은 철웅이 여친..유혹당하고 있군요..ㅎ



성열 선수, 쟤는 겉만 여자랍니다..속은 남자..^^;;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속아도본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4.19 11:48

    가까스로 라....... 쩝

  2. 아기곰뿌잉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4.19 21:10

    와 야구부인님 덕분에 뒷사진(?)구경 잘했어요 감사합니다아아 '-'♥

  3. 철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4.19 21:38

    좋은 사진 잘 보고 가요^_^
    이번 3연전에도 승화선수랑 원석선수랑 쿵짝했나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