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92020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그런 노랫말이 있지요.
'그리워하면 언젠가 만나게 되는 어느 영화와 같은 일들이 이뤄져 가기를'

회자정리(會者定離)니 거자필반(去者必返)이니..만난 사람과는 헤어지고
떠난 사람은 반드시 돌아온다는 말도 있고..산다는 게 뭐 그런 거겠죠..??

제가 드디어 오늘 오전에 지난 30년간 한 번도 서로 만나보지를 못 했지만
늘 만나기를 간절히 바랐던 추억속의 한 남자를 만나고 돌아왔습니다..^^*

바로 오비베어스 원년선수였던 선우대영 투수

프로야구가 출범한 이후 오비베어스 팬이었던 제가 지금껏 가장 좋아했던
선수를 뽑으란다면 '자신'있게 말할 수 있는 선수가..선우대영 투수입니다.
원년 베어스 팬들에게 제일 좋아하는 선수를 뽑으라고 한다면 분명 불사조
박철순 선수겠죠..?? 그런 중에 저는..선우대영 투수를 참 좋아라 했습니다.

요즘 같은 시절이 아니라 그저 야구장에서 보고 오는 것이 고작이었던 그때
용기 내어 팬레터를 보낸 여고생에게 친절하게도 답장을 보내줬던 선수..ㅎ
저만 선수의 얼굴을 알고..그 선수는 제 얼굴은 커녕 이름도 기억을 못 하고
짧은 선수생활을 마무리하고 결혼을 함과 동시에 미국으로 훌쩍 떠났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는 언젠가 분명 한 번쯤 만날 수 있으리라 생각을 하며
살았고..올해 프로야구 30주년을 기념하여 두산베어스에서 원년 선수들에게
우승반지 수여식을 할 때..혹시나 한국에 오지 않을까 생각했는데..아쉽게도
참석을 안 하셨더라구요..ㅠ 그런데 그런데 며칠 전 한국에 오셨는가 봅니다.

고맙게도 선우대영 선수도 저를 만나고 싶어 한다는 연락을 받고..오늘
드디어 그 선수를 알게 된지 30년 만에 짧은 만남을 하고 돌아왔습니다.

저, 기뻐해도 되는 거죠..?? ㅎ



좌완 선우대영 투수의 현역시절



스무살 야구부인..ㅋ







벚꽃 핀 길을 따라 야구장 가는 길







제 얼굴이 너무 빨갛군요..^^;



드디어 그분을 만났습니다..머리카락이 약간 없긴 하지만 여전히 멋지더군요..ㅎㅎㅎ





저 참 조신조신하네요..^^;



밤새 생각을 하다가 장만한 선물..베어스 야잠..다행히도 너무 좋아하시더군요..호호~



열아홉 소녀는 마흔여덟이 됐고 스물여섯 청년은 쉰다섯이 됐네요..ㅠ



잘 맞아요..??





사인도 받고







 



또 만날 약속을 하고 헤어졌습니다






이런 날이 올 줄이야..^^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밝은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5 17:35

    글 잘 읽었습니다.
    제목이 참 인상적인데.. 꼭 이뤄졌으면 좋겠습니다.

  2. 소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5 17:52

    언니^^ 나 맞춘거네??나 맞춘거네???ㅎㅎ 그리워하면...언젠간 만나게된다!!
    30년...으아아아아뜨아~~~~~~~~~~~~~~~ㅋㅋㅋ

  3. 곰탱이동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5 21:10

    스무살때 야구부인님.. 너무 예쁘시네요.. ㅎㅎ 물론 지금도 그렇지만..^^

  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6 21:09

    비밀댓글입니다

  5. 우모(雨茅)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8 11:22 신고

    저도 선우대영선수 참 좋아라 했는데, 지금 모습 뵈니 감회가 새롭네요. 세월의 흔적을 지울 순 없지만 그래도 예전의 핸섬한 모습은 여전하시고... 두산베어스를 통헤 같이 나이 먹어간다는게 행복합니다.^^

  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8 17:00

    비밀댓글입니다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1.04.19 10:53 신고

      저도 몇 년 안에 군대를 가야 할 아들녀석이 있어서인지
      군대 간다고 하니 남일 같지 않고 마음이 찡하네요..^^
      부디 건강하게 잘 복무하길 바랍니다..ㅎ

      그리고 제가 두산베어스와 관계된 것이라고는 그냥 그저
      야구팬이라는 것 밖에 없습니다..단지 오랜 팬이고 또
      중앙석 연간회원이라 아는 사람들이 많을 뿐입니다..^^;

  7. 베어스홀릭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9 01:52

    야구부인님 너무 좋으셨겠네요~ 볼이 발그레해지신게 소녀같아서 너무 이쁘세요~^^

  8.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4.19 10:55 신고

    댓글 달아주신 분들, 다들 고맙습니다..ㅎ

  9. 서누대영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01.26 09:58

    OB베어스!
    서울시민들이
    가장유일하게
    좋아했던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