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제목 그대로입니다.

금요일, 막히는 길을 뚫고 야구 보러 목동구장에 갔다가
세차게 쏟아지는 비만 오부지게 구경하고 돌아왔습니다.



포인트파크를 통해 포인트를 충전해서 초대권을 구입하면 아주
저렴한 가격으로 목동구장 경기를 볼 수 있으니 참고하세요..^^









친절하게 악수를 해주는 히메네스 투수





지난 밤 사이 메시 때문에 고생 많았을 이원석 선수..^^



이종욱 선수의 생일축하 단관을 하고있는 런투유 회원들



이종욱 선수 생일을 맞아 양팀 선수들에게 전달된 샌드위치랍니다





1회 초, 김현수 선수의 솔로홈런..그러나..쩝~





비가 내리기 시작했습니다





턱돌이의 쇼..쇼..쇼





치어언니들, 비가 그치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경기는 결국 우천취소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말 경기 끝난지 한참이 지난 지금까지도 고맙고 감사할 따름입니다.
사실, 저..너무 걱정하다 깨어났다는 소식을 듣고 막 울었거든요..ㅠㅠ


제가 김태균 선수하고 친한 것도 아닌데..앰블런스에 실려서 떠나는
모습까지 다 지켜보면서 얼마나 놀랐는지 모릅니다..더군다나, 오늘
잠실운동장은 야구 뿐만 아니라 농구까지 열리는 바람에 수많은 차가
빽빽히 들어차 있어서 수 분동안 앰블런스가 오도가도 못 했는지라
정말 발이 굴러지더군요..깨어나 주신 김태균 선수, 고맙습니다~!!!!!


아~ 정말 정신 없이 우왕좌왕하는 관계자들의 모습을 보면서 얼마나
맘을 졸였는지 모릅니다..다행히 큰 일은 안 일어났지만 만에 하나라도
큰 일이 발생했다면..?? WBC에서 이용규 선수가 야구장 안에 대기하고
있던 의사에게 진료받았던 것을 우리는 그저 부러워해야만 하나요..??


베어스, 광주 3연전 3연승에 이어 모처럼 열린 홈경기에서 1승 추가
4연승을 거두었습니다. 이글스가 1회초에 2점을 내면서 기선 제압에
성공..하지만 김태균 선수가 홈에서 태그아웃을 당함과 동시에 실신,
병원후송을 당한 것에 대한 걱정 때문인지 제가 보기에는 1회초 이후
한화 선수들이 경기에 집중을 하지 못 하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모처럼 열린 홈경기에서 잠시 안 좋은 상황이 일어나긴 했지만..다행히
아무 일이 없었다니 천우신조로 생각하며..이종욱 선수의 싸이클링 히트
기념 사인회에 기념식 그리고 슬슬 살아나고 시작하고 있는 고영민 선수
대구에서의 난조를 말끔히 없앤 김선우 투수의 호투까지 야구의 진수를
아낌 없이 보여준 오늘 경기..즐거운 마음으로 사진을 올립니다..^^



오늘은 베어스데이라기 보다는 이종욱 선수 데이..ㅋ





이종욱 선수 사인회..인산인해를 이루었습니다



사인회를 마치고 내려가는 이종욱 선수



이종욱 선수 팬클럽에서 제작한 상패



양팀 선수단과 기자들에게 나뉘어 졌다는 도넛츠..이것 역시
이종욱 선수 팬클럽인 '런투유'에서 축하하는 의미로 돌린 것이랍니다



베어스데이를 맞아 팬들에게 120개의 사인볼을 던져준다고 했는데
아무리 봐도 120개는 절대 아닌 거, 분명하죠..?? 어디로 간거지..??



이종욱 선수 싸이클링 히트달성 기념 시상식을 준비하는 중입니다











팬클럽 회원들과



대기록 달성, 정말 축하합니다~!!







이종욱 선수를 대신해 선발출장한 정수빈 선수에게
끊임없이 무엇인가 얘기를 하고있는 김현수 선수



시구는 '아내의 유혹'에서 구은재로 열연한 장서희 씨







악~!! 정말 생각하기도 싫은 장면..ㅠㅠ







앰블런스에 실릴 때까지 움직임이 하나도 없었던
김태균 선수..찍으려고 찍은 게 아니라 카메라가
열려져 있다가 제 움직임에 찍혀버린 것입니다..ㅠㅠ



양팀 관중석 풍경





베어스를 열렬히 응원하던 외국인들



이범호 선수, 기분이 그닥 안 좋아보였어요



ㅠㅠ



고영민 선수, 쓰리런 홈런~!!



키스타임..요즘은 다들 알아서(?) 잘들 하십니다..ㅎㅎ







6대 2로 승리..4연승을 기록한 베어스





새로온 용병..26세의 좌완 후안 세데뇨
이 사진을 보는 순간 왜 박종훈 감독님이 생각난 건지..ㅋ





수훈선수는 김선우 투수와 고영민 선수







경기 끝나고 나오는데 어떤 분이 오늘 관중석으로 던져진 것을
받은 거라며 선물로 주시더군요..정수빈 선수 사인볼..까악~!!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권혁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4.27 11:00

    저도 외야에서 보면서 상황파악이 안되서 처음엔 최승환선수가 브로킹을 잘했구나 했는데 조금있다 들것에 실려나가는걸보고 우리손주랑 걱정했는데 다음 상황이라도 알려줬으면 했어요
    또한 싸인볼이 중요한게아니라 외야에서 보는 팬들도 생각해주는
    센스가 필요 합니다 어린이날도 그런식으로 하실것같아서 ㅎㅎ
    작은것부터 약속도 지켜주시고 120 이거 잘보고 감사드립니다 ..

  2. 기아두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4.27 21:45

    저 몇개안되는 공 던져준거 손에 맞고 튕겨나갔더랬죠... ㅠㅠ 그래도 끝나고 싸인 몇개 받아서 기쁘다는 ㅎㅎ 정수빈선수싸인은 없는데.. 부럽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