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대인배 베어스'란..?? 베어스 팬들이 미련곰팅이 같은 울 선수들을..좋게 표현하는 단어


勝을 못 올려서..힘들고 지친 다른 팀 투수 님들아, 베어스와의 경기에 필히..선발투수로
등판하시길 바란다..감쪽같이 승을 챙겨드릴 수 있다..우리가 일찌감치 승을 챙겨드렸던
한화 이글스 박찬호 투수를 기억하는가..?? 균형감을 유지하기 위해..김병현 투수에게도
마침내 고국에서의 첫 승을 챙겨드렸다..김현수 선수, 오늘 안타를 한 개도 못 쳤다..-.-;



야구장에 들어가려는 순간, 정재훈 선수가 나오더군요..^^





오늘 경기 시구자인 씨스타의 다솜 孃이 야구장에 들어가려는 순간, 어디선가 나타난
남성팬이 사인을 해달라고 공을 내밀더군요..다들 깜놀..다솜 孃, 친절하게 사인 해줌









김승회 투수



 







시구하러 나오는 다솜 孃








이분이 45번입니다..ㅎㅎㅎ



연습할 때 잘 했는데 공을 못 던져서 너무 아쉽다고 말하는 중..^^





베어스라서 일부러 허리춤에 곰인형을 달고온 거라고 하더군요







헬리콥터 처음 보십니까..?? ㅋㅋㅋ









고영민 선수의 적시타로 홈에 들어오는 김동주 선수











조금만 더 힘내요



6회 초, 박병호 선수의 솔로포



6회 말, 2루타를 치고 나간 김재환 선수..그러나 점수 못 냄..-.-





7회 말, 한 점 추가하며 2대 3으로 따라가는 베어스



1루수가 누구야..??



두목곰이 도루도 했는데..ㅠㅠ





프록터 투수의 둘째아들 쿠퍼, 오늘도 열심히 야구관람 중입니다..ㅎㅎㅎ







자네도 답답하지..??





기수 형아 잘 한다~!!



음음~ 저기에 마지막 타석에서 삼진 추가..ㅠㅠ



현수 형아 밉다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결과적으로 보면..짜릿한 역전승이었지만..그런 승리의 기쁨을 반감시킨 이가 있었으니
바로 오늘 경기 주심인 추평호 심판입니다..제가 야구를 보면서 정말 듣기 싫은 것 중의
하나가 '오심도 경기의 일부'라는 말입니다..그에 덧붙여 '심판도 사람이니 실수할 수도
있다'라는 말도 별로 듣기 좋은 말은 아니구요..어쨌든 오늘, fx의 멤버인 크리스탈 孃의
시구는 그 이름처럼 반짝!거렸지만..심판 판정은 많은 야구팬들에게 실망을 안겨줬네요.

어쨌든 울 베어스는 역전승을 거뒀고 초반 불안한 모습을 보였던 니퍼트 투수는 올 시즌
여덟 번째 승리를 가져갔습니다..연일 멀티힛트를 기록하고 있는 최주환 선수가..오늘도
결승타를 포함 두 개의 안타를 쳐냈고..종박 이종욱 선수는 7년 연속 두 자릿수의 도루를
달성했고..마무리 프록터 투수는 열여덟 개의 세이브를 기록했네요..이 모든 것이 깔끔한
판정아래 이뤄진 것이라면 더 좋았을 텐데..그 점이 아쉽지만..그래도 어쨌든 이겼습니다.



오늘 경기 시구자인 크리스탈 孃의 흐릿한 뒷모습..^^







히어로즈 선발 김영민 투수



박종섭 원정기록원이 오랜만에 홈경기에 모습을 나타냈네요





서건창 선수



무서운 영웅이들..ㅋ







제가 오늘 경기의 키포인트로 낙점한 선수..ㅋ









오늘 경기 시구자는 fx의 멤버 크리스탈 孃







얼마 전 패대기 시구로 유명(?)해진 언니 제시카 孃 때문에 더 관심을 받았던 동생의 시구





잘 던진 듯..?? ㅋ



선발포수의 기쁨..^^







니퍼트의 실책..-.-



1808일만에 선발승을 거둔 노경은 투수의 사인볼



축하합니다~!!



도루를 한 후 공이 포수뒤로 빠진 틈을 타서 잽싸게 3루까지 진루



우리도 점수냈다구~!!







아~ 속탄다..프록터 투수의 둘째아들 쿠퍼







드디어 안타를 때려낸 김재환 선수









6회 말, 결승 2루타를 쳐낸 최주환 선수







조금만 더 견디자



저, 아닙니다..^^;



7회 말, 무사 1루 상황에서 두목곰 타석..그리고..음음~





요정상삼







울 아빠가 나왔으니 이길 거야



오늘도 달리는 프록터 투수



올 시즌 늘 지는 경기만 봤던 박정원 구단주..오늘 비로소 승리의 기쁨을..ㅋ









오늘의 수훈선수는 최주환 선수와 프록터 투수



완전 축하~!!



프록터 투수 옆에 서계신 분이 가수 윤아 孃의 사촌오빠입니다..ㅋ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