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72020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직장인의 날 이벤트'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04.27 8타수 무안타의 캡틴, 시즌 첫 안타를 홈런으로 장식..베어스, 단독 1위

결과부터 말해봅니다..베어스, 741일 만에 페넌트레이스 '단독 1위'에 올랐습니다..ㅎㅎ
미국가수 레이디 가가의 내한공연으로 인해 하루종일 정신이 없었다는 잠실종합운동장
그럼에도 불구하고..매진을 기록한 베어스와 타이거즈의 시즌 첫 맞대결은 정말 열기가
대단했습니다..용호상박(龍虎相搏), 아니 웅호상박(熊虎相搏)이니 그럴 수 밖에요..^^;;

오늘 경기는 팽팽한 투수전이었지만..그 내막을 자세히 살펴보면 타이거즈가 몇 번이나
선취점을 낼 수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이용찬 투수의 호투에 제대로 된 뒷심을 발휘하지
못 했던 것이 가장 큰 패인이 아니었나 생각을 합니다..거기에 되는 집안은 어떻게 해도
된다고 하더니..부상에서 회복된 후, 1군에 합류한 캡틴 임재철 선수..그동안 단 한 개의
안타도 치지 못 했는데..처음으로 쳐낸 안타가 팀을 단독 1위에 올려놓은 홈런포였네요.

홈런도 홈런이지만 캡틴의 수비도 정말 대단했었다는..거기에 7이닝 동안 무려 121개의
투구수를 기록하면서 단 한 점도 내주지 않고 내려온 선발 이용찬 투수..최고였구요..ㅋ
3연승을 기록하며..단독 1위에 오른 베어스..내일 선발은 아직 첫승을 신고하지 못 하고
있는 맏형 써니입니다..오늘 첫 안타를 쳐낸 임재철 선수처럼..내일은 김선우 투수가 꼭
시즌 첫승을 거둘 수 있길 간절히 기원해보면서 아, 정말 아름다운 금요일 밤입니다..^^




야구장 가기 전에 소포가 하나 왔답니다



야구사이트에서 활동하시는 분이 야구책을 하나 내셨다면서 선물로 보내오셨네요..^^



야구장을 가야해서 휘리릭~ 훑어봤는데 오호~ 꽤 재미있을 것 같더라구요





종합운동장 들어가는 길이 막히는 이유는..??



이때가 오후 5시가 약간 넘은 시간이었습니다





야구장 들어가기 전에 잠시 공연장 앞을 둘러보았습니다..ㅎ













직장인의 날 이벤트..명함을 넣으면 나중에 캔맥주를 한 개씩 선물로 준다더군요



여자 아나운서가 앞에서 말을 걸어서 그런가 부끄부끄한 현수 선수..ㅎㅎㅎ















몸을 푸는 이용찬 투수



딸내미 명함 집어넣고 하나 받았어요..^^;;





하나 나올 때도 됐는데



거참~~~





신랑 이용규 君이 나오자 응원가를 열심히 따라부르는 신부 유하나 孃..^^











중앙석 회원분이 저거 보라고 하셔서 봤더니..저분 뭥미..??





왜 이러고 왔나 한 번 물어보고 싶었지만..ㅋ 춥지는 않으셨을 듯



시즌 개막 전 미디어데이 때 나눠줬던 달력이라고 하는데 선물로 받았어요..ㅎㅎㅎ



아, 점수 정말 안 난다



역시 연예인..참 이쁘심..^^







6회 말, 김현수 선수가 2루 도루를 성공하고 2사 2,3루가 된 순간입니다



7회 초..이번 이닝만 잘 막자구



잘 막고 내려가는 이용찬 투수





박시연 씨도 야구장에 왔네요



7회 말, 2사 1루에서 시즌 첫 안타로 투런홈런을 때려낸 임재철 선수







신난다~!!





손시헌 없다~!!



오늘 승리로 단독 1위에 오른 '탑'산 베어스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