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이어도 해양과학기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4.11.14 제주 2박 3일 여행, 둘째날 (1) (11월 11일) (6)

여행 둘째날의 정해진 코스는 일단 딱 하나..마라도 다녀오기입니다..^^; 그 이후에는 생각이

나는 곳으로 가보기로 했구요..ㅋ 마라도는 배를 타고 가야하는데 모슬포항에서 떠나는 것과

송악산에서 떠나는 것..이렇게 두 가지가 있는데 모슬포항을 이용하는 사람들이 더 많다네요.

여객선은 무작정 가서 탈 수 있는 건 아니고 미리 예약을 하고 가야한다는 것, 잊지 마시어요.

 

마라도를 돌아보는 시간은 개개인의 차이가 있겠지만 보통 한 시간 정도면 돌아볼 수 있다고

얘기를 하고 실제로도 그렇게들 많이 하는 것 같든데 저희는 넉넉하게 두 시간을 잡았습니다.

역시 그 선택은 탁월했다는..한 시간으로는 절대 마라도의 풍광을 제대로 감상하기 어려워요.

최남단 마라도 짜장면을 먹지도 않고 돌아봤는데도..시간이 남는다는 생각을 안 했답니다..ㅋ

 

저희는 오전 10시에 출발하는 첫배를 타고 들어갔고 오후 12시 35분에 나오는 것으로 했어요.

들어갈 때 나오는 시간까지 정해야 하니 마라도 가실 분들은 촉박하지 않게 시간을 택하세요.

바람이 많이 불었지만 제주도는 원래 바람이 많은 곳이니 그런 것이야 신경 쓸 필요도 없었고

날씨가 정말 고마울 정도로 환상적으로 좋아서 여행날짜 한 번 잘 잡았다고 혼자 막 으쓱..^^;

 

차가 다니지 않는 마라도에는 전기차가 있는데요 예전에는 일반인들도 이용을 했다고 하는데

지금은 주민들만 이용하는 것 같더군요..다리가 아주 불편하지 않는 한 어린이들도 아주 쉽게

걸어다닐 수 있는 곳이니 딱히 이용할 필요도 없을 듯..ㅎ 둘째날 후기를 한 번에 다 올리려고

하니 사진이 너무 많아서 마라도 다녀온 사진만 따로 올립니다..나머지 사진은 따로 올릴게요.

 

 

모슬포항 가는 길..저 멀리 산방산이 보이네요

 

 

 

매표소에서 표를 받기 전에 승선확인서와 신분증을 꼭 제시해야 합니다..1인 왕복요금이

1만 6천원인데 소셜 커머스에서 저렴하게 구입가능합니다..저는 10,500원에 샀다는..ㅎㅎ

 

 

 

세월호에도 이렇게 구명정이 실려있었는데 선장과 선원..그 개놈들이 지들만 타고 탈출..-.-

 

 

포말로 부서지는 파도

 

 

셀카봉 놀이을 시작하신 영감탱..ㅋㅋㅋ

 

 

여객선 승선 인증샷..^^

 

 

저기 마라도가 보입니다..근데 내 눈에는 왜 잠실야구장처럼 보이지..?? ㅋㅋㅋㅋㅋ

 

 

 

마라도 잠수함도 있다는데 그럼 저 밑으로도 지나가려나요..??

 

 

이름 참 곱네요..살레덕..^^

 

 

이번에는 삼각대 놀이..ㅎ

 

 

잔잔한 바다

 

 

그 바다를 뒤로 하고 또 삼각대 놀이..ㅎㅎㅎ

 

 

날씨가 따땃해서 옷을 얇게 입었어도 괜찮더라구요

 

 

마라도에 사진 찍으러 온 거냐..??

 

 

벌써 결혼한지 27년이 됐네요..?? 으악~!!

 

 

눌고있다..ㅎㅎㅎㅎㅎ

 

 

우헬헬~~

 

 

위령단인가..암튼 제사를 지내는 곳입니다

 

 

짜장면집이 많았는데 우리는 그냥 호떡을 먹기로..ㅋ 이집도 물론 짜장면을 팔아요

 

 

억새 뒤로 보이는 것은 성당입니다

 

 

너울너울

 

 

영감, 신났다

 

 

마라분교..학생이 두 명인가 세 명인가 그렇다고 알고있어요

 

 

 

짜장면 안 먹고 왔어도 전혀 아쉽지는 않아요..왜냐..?? 짜장면 안 좋아하거든요..^^;;

 

 

 

바다를 옆에 끼고 그냥 걸으면 돼요

 

 

들어가보고 싶었으나 그냥 패스..건물이 심플하죠..??

 

 

햄버거를 파는 곳이라네요..맛있을까요..??

 

 

 

대한민국 최남단 비석앞에서

 

 

 

울긋불긋..우리는 배달의 민족이 아닌 등산복 민족..^^;;

 

 

소박하지만 참 고운 들꽃

 

 

참 멋지죠..??

 

 

마라도 성당

 

 

그 앞에서 당연히 인증샷..두산베어스 모자를 쓴 여자분이 지나가기에 부탁했어요..ㅎㅎㅎ

 

 

성당 사진을 참 많이 찍었답니다

 

 

 

소박한 성당 내부

 

 

 

나, 좋단다..^^

 

 

모든 이들이 평안하길 바라면서

 

 

잘 안 보이지만 셀카봉으로 열심히 사진을 찍고있는 중이심..ㅎㅎㅎ

 

 

선인장 무리

 

 

이어도 해양과학기지

 

 

태양열 기기인데 이주 유용할 것 같아요

 

 

바람 부는 제주에는 돌도 많고 여자도 많고..^^

 

 

경치 좋다

 

 

 

바람결에 왼쪽으로 기울어진 억새

 

 

여보~~~

 

 

우리가 타고나갈 배가 막 들어오고 있네요

 

 

 

안녕~~

 

 

모슬포항 근처 시장통에 있는 식당인데요 아주 유명한 곳이라고 합니다

 

 

고둥과 비슷한 것이 보말이라고 생각했는데 알고 보니 고둥의 제주도 사투리가 보말..ㅋㅋㅋ

 

 

칼국수 끓이는 시간이 20분인가 걸린다네요..거기에 사람이 많으니 시간이 더 많이 걸린다고

 

 

 

오후 1시가 조금 넘은 점심시간이니 역시 사람이 많음

 

 

보말국은 이미 떨어졌다고 하네요..칼국수도 일찍 떨어지는 경우가 많다고 합니다

 

 

맛이 느껴지지요..?? 뭔가 몸에 막 좋을 것 같은..^^

 

 

 

데친 콩나물을 넣어 먹으면 맛있다고 합니다..아삭한 콩나물과 먹으니 더 맛있었어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밍♂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11.14 16:18 신고

    젤 아래가 보말국인가요?
    맛있어보이네요 ^^

  2. 곰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11.14 16:37

    두분 여행에 쎌카봉이 아주 톡톡한 역할을 했나봐요^^
    뽀뽀씬 까지 너무 재미있네요^^
    편안해 보이시는 두분 ~~ 참 보기 좋아요
    그나저나 야구없는 긴긴 겨울 ㅠㅠ 저녁마다
    뭘하나 너무너무 심심해요 ^^

  3. 크리스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11.14 20:26

    언니~~ 이번 여행에서는 두분 사진 많이 찍으셨네요. 유후~~~ 셋째날 사진도 기대기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