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어린이날에는 어찌나 항상 날씨가 좋은지..세상 모든 어린이들은 참! 착한가 봅니다..^^;
세상 모든 어린이들 중에서 야구를 좋아하는 어린이..특히, 베어스와 트윈스를 응원하는
어린이들이 기다리고 또 기다리던 경기가 올해도 어김없이 잠실야구장에서 열렸습니다.

어느 한쪽은 승자가 되고 어느 한쪽은 패자가 되는 것은 모든 스포츠에서 항상 일어나는
일이지만..오늘 같은 날은 누구나 다 승자가 되고 싶겠죠..?? 서로 어떻게든..이겨보려고
엎치락 뒷치락..정말 7회 말까지 치열했던 경기가 8회 초, 그만 그 송구실책 하나 때문에
봇물 터지듯 와르르~ 무너지고 말았네요..오늘 경기에서 한 번도 앞서가 보지를 못 하고
겨우겨우 뒤따라가던 베어스..손대면 톡! 하고 무너질 것 같더니만..세상에나, 결국..ㅠㅠ

여덟 점을 어찌 그렇게 허무하게 내줄 수 있는지 요즘 흔히 표현하는 대로 하면 베어스가
우리 어린이들에 '똥'을 줬네요..그럼에도 불구하고 울 베어스의 어린이 팬들은 넉넉하고
여유로운 마음으로 "야구 한 두 번 보나요..??" 그렇게 생각했을 거라 믿고 싶습니다..^^;;
오늘 경기는 실책이 문제였긴 하지만 전적으로 감독님 책임으로 미루고 싶은 마음입니다.

그나저나, 경기를 보고 돌아오는데..울 베어스 선수들 중에서는 수빈 어린이 혼자 야구를
한 것 같은 느낌이 드는지 모르겠네요..저만 그런 가요..?? 암튼 저는 그랬습니다..ㅎㅎㅎ





개막전에는 항상 밸리댄스, 어린이날에는 항상 취타대 공연..장기계약을 하셨나봐..-.-







야구하는 게 세상에서 젤 쉽죠..?? ㅋㅋㅋ





어린이들에게 좀 봐달라고 '딜'을 하던 김현수 선수..^^





너무 힘 쓰지 말지..경기하기 힘든데..ㅠㅠ







고창성 선생님.."자~ 앞을 보세요"











태권도에 완전 심취된 선수들..다들 태권도 배우러 갈 것 같았음







어린이날 선발투수 이용찬 선수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려면 무조건 이겨야 한다구





한 분은 기습번트를 하고 한 분은 깜짝실책을 하고..ㅠ





꾸역꾸역 사인볼을 챙기는 현수곰







아역배우 김새론 孃의 깜찍한 포즈



멋지게 공을 던지는 김새론 어린이





그럼 좀 이겨보든지..-.-



2회 말, 유재웅 선수가 들어오면서 한 점을 쫓아간 베어스





정말 귀엽고 깜찍하죠..??









3회 말에 한 점을 추가해서 첫 번째 동점을 만들었네요..역전하지 못 한 게 아쉬울 따름











열렬히 응원하는 팬들







한 점을 빼앗겼지만 바로 동점








영감님이랑 올 시즌 첫 경기관람..결과는 패..어흑~

 



정성훈 선수의 솔로홈런으로 다시 한 점을 앞서가는 옆집





7회 말,  정수빈 선수의 기습번트와 후속선수의 도움으로 다시 동점을 만드는데 성공







그러나, 8회 초..오재원 선수의 실책과 함께 와르르~~~~ 여덟 점이나 내주면서 자폭
두 팀을 응원하는 외국인팬들이 모여있던 3루 외야..베어스 외국인팬들 절망하는군요



깊숙한 타구를 놓치고 주저앉은 김현수 선수



적과의 동침..?? 아니, 어깨동무..ㅎㅎㅎ



어린이날, 혼자 야구를 했던 수빈 어린이



이게 뭐니..?? -.-;















늦은 점심 겸 이른 저녁을 먹고 집에 왔네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베어스짱!!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5.06 00:01

    안녕하세요~
    홈팀경기날 저녁이면 어김없이 야구부인님 블로그로 고고씽하는 열혈팬이에용!
    사실 여기서 살다시피해서 야구장에서 야구부인님보면 막 아는체 하고 싶어진다는... ㅋㅋㅋㅋㅋ
    진짜 진짜 궁금한게 있는데요...
    항상 중계때마다 나오시는 분들 정체(?)가 너무너무 궁금했었는데
    오늘 사진이 보여서요~
    정운찬전총리님이랑 함께 사진찍으신 분들말이에요....
    열혈첫째, 열혈셋째....... 항상 머리에 최강두산 수건둘러쓰시고 매일매일 중계카메라에 잡히시는 분들이요...
    이분들 도데체 정체가 뭐에요????????????
    그냥 열혈팬인지,,,, 아님 응원단 인지.. 진짜 너무 궁금해서요... ㅋㅋㅋㅋㅋㅋ
    알고계신다면 답변좀 부탁드려용
    항상 좋은 사진과 글 너무너무 감사드려요~
    담에 야구장에서 만나면 반갑게 인사를 나눠보고싶다는 작은 소망이 있습니다!!!
    ^^;;;;;;;;;;;;;;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1.05.06 00:07 신고

      그분들은 그저 베어스 야구에 미친(?)
      야구팬들인 것으로 알고있습니다..^^
      208블록에 모여서 응원을 하시는지라
      등에 208을 마킹한 것으로도 알고있구요.

  2. 쏘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5.07 01:07

    어린이날 사진 굿!
    정총장님 오셨군요..208분들도^^현수군 싸인볼 꾸역꾸역 궁딩사진 귀엽고,착하네요^^

  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4.02.19 20:04

    비밀댓글입니다

이것저것 두말할 필요도 없이 한 마디로 제대로 털렸습니다..-.-;


선발투수가 1,2회 동안 무려 7점을 내줬는데 할말 다 했죠 뭐~
만원관중 앞에서 너무 무책임하게 경기를 한 것이 아닐까 라는
생각도 들고, 베어스라는 팀이 2위를 달리고는 있지만 우리가
과연 강팀이라고 자신있게 말할 수 있을까..그런 의문이 드는
경기내용을 보이고 말았네요.


그것도 베어스를 응원했을 수많은 어린이들 앞에서 정말 어쩔..ㅠㅠ


1회 초, 다섯 점 내준 것은 어쩔 수 없다치고 1회 말, 이종욱 선수가
상대실책으로 진루를 했을 때 임재철 선수가 너무 성급하게 초구를
쳐서 병살을 당한 게 못내 아쉬웠습니다..그 다음에는 이종욱 선수가
병살..최승환 병살..잘 쳐낸 타구로 상대 수비수들에게 걸려버렸구요.
특히 정성훈 선수의 수비가 돋보였던 경기였다고도 할 수 있습니다.


투수가 못 던지면 타격과 수비에서 잘 해줘야 하는데 그 삼박자가
서로 엇박자로 나가는데 점수가 나올리도 없고 승리를 바란다는 것은
더더욱 어려울 수 밖에요..거기에 히어로즈와의 3연전에서 3연승을
거두면서 승승장구하고 있는 엘쥐의 투타가 제대로 빛을 발한 경기가
아니었나 싶습니다..에고에고~ 더 이상 말하면 자꾸 맘이 안 좋은지라
여기에서 그만하기로 하고..


과연 내일 경기에서는 오늘 제대로 당한 베어스가 설욕을 할 것인가,
아니면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쌍둥이가 5연승을 거둘 수 있을 것인가
우리 한 번 지켜볼까요..??



정오가 막 지난 후, 완전매진됨을 알리고 있는 잠실야구장 매표소



식전행사



뜨거운 해를 피하는 방법, 다들 고글형 선글래스..^^



선수들과 어린이들이 함께 하는 행사







니들이 고생이 많다..ㅎㅎㅎ



태권도 공연, 아주 멋졌습니다





만원사례를 이룬 야구장





선발로 나온 정재훈 투수..그러나 1회부터 난조..ㅠㅠ









시구는 영화 '과속스캔들'에 출연했던 왕석현 어린이





선수들에게 인기가 많았던 석현 어린이 (보이지도 않네요)



쳇~ 별 거 아니구만..(기자들이 해보라고 시켰음)



오늘 시구를 잘 못해서 아쉽다고 하더군요..ㅎㅎ
원래는 포수 얼굴을 맞히려고 했다나 뭐라나..^^;
암튼 나이가 어린 어린이라서 인터뷰가 좀 왔다갔다
기자가 인터뷰를 하다가 "다른 분 해봐요.." 그러더군요



양팀 관중석입니다





오호~ 송 아나, 오랜만에 뵙는군요..^^



6회 초, 페타지니 선수의 투런홈런



연예인인데 선글라스를 써서 잘 모르겠는데
'에덴의 동쪽'에 나온 이연희 씨가 아닐까 생각했네요
김동주 선수 유니폼 입고 뜨거운 햇볕 다 쬐면서 열심히 응원



7회가 지날 무렵, 베어스 지정석은 빈자리가 보이고 엘쥐는 여전히 꽉~!!





베어스 열렬팬 정운찬 교수님, 오랜만에 야구장에 찾아오셨네요



흑~ 9회 말이 시작되는군요



제대로 패했습니다



제대로 이기셨군요



야구장을 나오면서 방송하는 장면을 찍어봤습니다





유니폼 이쁘게 차려입고 나온 어린이..미안하다..ㅠㅠ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5.06 09:45

    잘봤어요 ㅎ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