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야구장은 공사중'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3.16 곰 VS 사자, 역시 박진감 넘치는 경기
  2. 2010.02.17 커피숍에서 만난 김인식 감독님..^^ (2)

집을 나서기 전까지는 거실 가득..환하게 햇살이 내리쬐는 것을 보며
바깥날씨도 따뜻할줄 알았습니다만 추워서 죽는 줄 알았습니다..ㅠㅠ
그래도 오늘 경기 첫회부터 재미있게 진행이 돼서 추위를 잊었답니다.

베어스와 라이온즈의 올시즌 첫 번째 시범경기가 열린 잠실야구장엔
매서운 꽃샘추위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많은 팬들이 찾아오셨습니다.
그 많은 팬들을 위해 아스트랄한 경기를 보여주신 선수님들, 땡큐~!!


양팀 선발투수는 장원삼 투수와 홍상삼 투수..제가 분명 베어스팬이긴
하지만 장원삼 투수를 좋아하는고로..솔직히 고백하건데 장원삼 투수,
응원 많이 했습니다요..^^; 그런데 날씨가 너무 추워서 그랬었나요..??

1회 말에 무려 석 점이나 내주면서 어려운 경기가 되겠구나 했었는데
역시 삼성의 매서운 공격력은 경기가 끝날 때까지 맘을 놓치 못 하게
하더군요..4회 초에 큰 점수를 낼 수 있었는데, 생각없는 관중 때문에
두 점을 추가하는데 그쳤고 7회 초 무사만루 찬스에서 박한이 선수의
투수앞 병살과 강명구 선수의 땅볼아웃으로 무득점으로 끝냈던 것이
가장 큰 패인이 아니었나 생각이 됩니다..(외야 관중님, 반성하세욧~)

3대 5로 앞서가던 베어스, 7회 말 이성열 선수 홈런이 승리의 쐐기포가
될 줄 알았는데..헉스~!! 9회 초 다시 무사만루의 기회를 잡은 라이온즈
대단한 뒷심이 아닐 수가 없습니다..특히, 양준혁 선수의 우중간 안타가
나왔을 때 아득한 기분을 느낀 베어스 팬들이 한 둘이 아니었을 겁니다.

끝으로 과연 이성열 선수는 낮경기라서 잘 하고 있는 걸까요..?? 아님,
정말 올 시즌 기대를 하게 만드는 그 무엇인가가 숨어있는 걸까요..??
이제 시즌이 시작되면 야간경기가 열리게 되니 그때 제대로 살펴봐야
할 것 같습니다..요즘은 타석에서 '안녕하세요' 인사를 안 하고 있네요.


베어스와 라이온즈의 경기는 뭐랄까..음~ 한 마디로 참 재미있습니다.
내일 경기도 오늘처럼 재미있고 흥미진진한 경기가 되길 바라면서..^^



몸은 추워도 선수들 분위기는 따뜻해요



선발 배터리 홍상삼 투수와 양의지 포수





애국가가 나올 때 두 분, 나란히 서서 무슨 생각을 하셨나요..??



원쓰리닷~!!





정수빈 선수가 야구장에 왔습니다
수술은 성공적으로 잘 끝났다네요



4회 초 수비가 끝난 후 김현수 선수가 외야에서
있었던 관중의 상황을 선수들에게 얘기하고 있네요







드디어 임태훈 투수가 마운드를 향하고 있습니다~!!



태훈곰, 방송통신대에 진학을 했군요
전공은 무엇인지 궁금하네요..^^





5회 말, 김동주 선수의 투런홈런



정수빈 선수, 중앙석에서 끝까지 경기를 관전했습니다



MBC의 김완태 아나운서..울 베어스 팬인가 했는데 그것은 아니고
방송중계 준비를 위해 야구장을 찾았다네요..롯데 팬이시랍니다..^^



야구장은 아직도 공사중..경기 중에도 드릴 소리가 마구 났다는..-.-;



7회 초 병살타를 친 후, 박한이 선수 모습..^^;





채띵, 봄날의 하품..ㅋㅋㅋ



바람이 얼마나 불었든지 쓰레기통이 저렇게..^^



7회 말, 이성열 선수의 솔로홈런~!!



경기 끝~!! 5대 6으로 베어스의 辛勝





경기 후에 열린 인터뷰만 무려 다섯 개
감독님 - 김현수 선수 - 김동주 선수
이성열 선수 그리고 임태훈 투수까지..ㅋ





어린이들이 무슨 방송을 찍으러 왔는가 봅니다



여유만만 동주곰의 저 포스











에헴~ 할아버지 포즈 태훈곰..ㅋ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 잠실야구장에 갈 일이 있어서 잠깐 갔더랍니다.
공사하는 현장도 잠시 둘러봤는데 일하시는 분들에게
야구하기 전에 다 끝날지 물어봤더니 끝난답니다..^^

야구장을 나와서 두산베어스 관련 용품을 파는 '위팬'에
들러서 새롭게 바뀐 유니폼도 살펴봤는데, 홈 유니폼은
그래도 많이 적응이 됐는데 원정 유니폼은 아직도 쫌..^^

아~ 그나저나, 이 매장에서 제일 눈에 띄고 제일 탐났던
물건이 있었으니 바로 후드티..우아아~ 정말 맘에 쏙~!!
개인적인 바람이라면 후드짚업도 나왔으면..한다는..ㅎㅎ

매장을 둘러보고 신천 먹자골목에 와서 늦은 점심을 먹고
근처 커피숍에 갔는데 어허허허헉~ 낯익은 할아버지(?)가
눈 앞에..그 분은, 그 분은 김인식 감독님이였던 것입니다.

평소 가방에 야구공 한 개쯤은 늘 갖고 다녔는데..오늘따라
쓸 일도 없는데 하고는 걍 놓고 나왔는데 아니 이럴 수가..??
그래도 어디 사인 받을 곳이 없나 찾아보는데 앗~ 회원카드

그 카드 들고 가서 90도 인사를 드리고 사인을 부탁드렸더니
"여기에..??" 라면서 웃으시더군요..ㅎㅎㅎ 건강은 어떠신지
물었더니 많이 괜찮아 지셨다고 하시더군요..아무래도 몸이
좀 편하시지 않느냐고 여쭸더니 그래도 야구장에 있는 것이
더 좋다고 하셨답니다..^^

예전에 얼핏 커피숍 근처에 야구와 관련된 사무실이 있다고
들었던 것 같은데 그래서 그런지 구경백 해설위원도 보이고
야구관련 인사들이 많은 것 같더군요.

암튼 커피숍에서 김인식 감독님을 뵙는 순간, 인기 아이돌 가수를
만난 것보다도 좋았다는 것이 이 글의 결론입니다..그럼, 이만..^^





한창 공사가 진행중인 야구장











귀여운 어린이 유니폼..^^



원정 유니폼의 햄버거..엄청 크더군요..ㅠㅠ





이 후드티..정말 맘에 쏙~!!



베어스 글씨체 안이 촘촘하게 털실로 메꿔져 있습니다





아이스 라떼를 주문하셨는가 봅니다..ㅎ



짱 멋지다요~!!





사인해 주시는 김인식 감독님







구경백 해설위원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radeng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2.17 20:06

    와, 김인식 감독님!!ㅎㅎ
    간지가 장난 아니신데요.ㅎㅎㅎㅎ
    모자도 그렇고 점퍼도 완전 멋지신데요.ㅎㅎ

    건강이 좋아지셨다니 그저 반가울 따름입니다.ㅎㅎ

  2. ^^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0.02.18 08:48

    좋은 사진 잘 보고 있습니다
    사진만 보고 나가다가 오늘 첨 댓글을 다네요.
    ㅎㅎ
    저 커피숍은 신천에 별다방 옆에 있는 그곳? ㅎㅎ 왜 난 한번도 못뵈었는지..ㅜ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