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42020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현재 다승 1위를 달리고 있는 베어스의 에이스 니퍼트 투수..그런 그에게도 팀의 4연패는
큰 부담이 됐는가 봅니다..자신의 힘으로 연패를 끊고 싶었을 텐데..2회 초, 아웃카운트를
한 개만 남긴 상황에서 무려 다섯 개의 안타와 밀어내기 볼 넷까지 허용하며 다섯 점이나
내주고 말았네요..그러나, 그 이후 8회 초까지..한 점도 내주지 않는 투구를 선보였습니다.

타자들이 그런 니퍼트 투수에게 힘을 실어줘야 했는데..1회부터 3회까지..3이닝 연속으로
나왔던..무사 1,2루의 좋은 기회를..허무하게 날려버리는 우(愚)를 범하고 말았네요..ㅠㅠ
그래도, 차근차근 점수를 내고 상대방의 실책까지 나오면서 동점을 만들어내는 것까지는
성공했으나 3루 주자의 재빠르지 못한 주루 플레이로 역전될 수 있는 상황을 그만 물거품

그리하여, 어쨌든 연장까지 경기를 이끌었지만..연장에 들어가는 순간부터 베어스 타자들
또 다시 얼음땡이 됐고 이기고자 하는 근성을 전혀 엿볼 수가 없었습니다..역전을 만들 수
있었던 상황이 무산된 것이..아무래도 마음에 계속 남아있었던 듯..거기에 요즘 팀의 가장
큰 문제점이라고 할 수 있는 뒷심 부족도 한몫 거들었던 것 같습니다..ㅠㅠ 제 개인적으로
2회 말, 무사 1,2루의 좋은 기회에서..초구 병살을 친 양의지 포수가 제일 아쉽고 밉습니다.

물론, 8회 말..김재호 선수의 판단미스도 크긴 했습니다만..저는 2회 말이 더 아쉽네요..ㅠ
차라리 동점을 만들지 말고..4대 5, 그 한 점 차이로 그대로 졌더라면..더 좋았을 것이라는
생각도 들구요..에이스도 끊지 못한 연패..그러나, 누군가는 반드시 이 연패를 끊어주리라
믿어의심치 않으며 야구장과 집에서 응원하느라 고생 많이 하신 울 베어스 팬들 파이팅~!!



플레이어스데이를 맞아 사인회가 열렸습니다















특히 어린이들에게 더 다정하던 프록터 투수









최재훈 선수, 팬들이 포즈를 요구하자 브이..그리고 부끄부끄..ㅋ













2군에서 활약하고 있는 이정호 투수와 정재훈 전력분석원













가수 김장훈 씨와 그 일당(?)들이 야구장에 찾아오셨네요



평소 블로그에 자주 오시는 베어스팬에게 이렇게 좋은 선물도 받았는데..ㅠㅠ










니퍼트 투수의 딸 어브리..응원박수를 열심히 따라하더군요







ㅠㅠ







이러시면 좋으세요..?? 이런 행동은 故人을 더 욕되게 하는 행동입니다











우리도 점수 낸다..김현수 선수의 적시타~!!





연패를 끊어보려고 농군패션도 포기한 현수곰



응원단상에서 승리를 위한 공연을 하고 있는 김장훈 씨







니퍼트 투수와 프록터 투수의 아이들..ㅎㅎ















아~ 아쉬운 8회 말 그 상황..ㅠㅠ





완전 귀엽..^^ 다른 애들은 게임하느라 정신없는데 이분만 야구에 집중..ㅋㅋㅋ





넝쿨당 시청중입니다..음하핫~



아~~!!





위기마다 잘 막아냈으나 결국..ㅠ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azzura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5.21 01:57

    TV로보다 양의지 선수 병살에 꺼버렸네요..의지선수 의지 없어 보여요ㅠ
    결과보니 그래도 끝까지 해보려했던거 같아 다행이란 생각이 듭니다. 작년엔 시즌 초부터
    꼴찌 경쟁 (?)위주로 관람했더니 오히려 맘 편히 즐겁게 봤는데...올핸 이게 왠 희망고문이랍니까 -_- 기사에서도 외면당하는 우리 곰들, 별사랑님 덕분에 훈훈하게 보고갑니다~
    근데 삿갓쓴 유치한 넘 앞에 청경분 아닌가요? 주의 주신건가?

    • 포에버두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2.05.21 11:32

      그러게나 말입니다...
      정말 유치하네요ㅠㅠ...주의받는게 맞겠지요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2.05.21 12:14 신고

      경호팀장이 가서 말하고 나서 좀 어이없는 표정을 짓는 것 같더니 바로 벗더군요.
      그런데 나중에 보니 테이블 위에 올려놨다가 임태훈 선수 나오니까 그거 들고 야유..-.-

  2.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5.21 11:09

    원래 야구보면서 훈수 잘 안두려는데.. 답답한 타이밍이 넘 많네요.. ㅠㅠ
    5월이라 더 조심하나 싶은 생각도 들구요..
    빨리 5월이 지나갔슴 좋겠어요.. 헝~

  3. 포에버두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5.21 11:31

    어제 경기는 보다가 넘 진이 빠져서.. ㅠㅠ
    그래도 다시 힘을 내야하겠지요?^^;;;
    김재호 선수의 본헤드플레이가 계속 머리에 남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