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꾸역꾸역! 이닝을 잘 막아준 장원준 투수도 있고..백투백 홈런을 날린 양의지 선수도 있는데

왜 오재원 선수가 경기를 지배했다는 것인지..묻는다면..?? 경기 전에 열린 사인회 주인공이

바로 오재원 선수였고 역전 투런홈런의 주인공도 오재원 선수였기 때문이죠..ㅎㅎ 이정도면

경기를 지배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겠지요..?? 베어스, 개막 2연전을 승리로 장식했습니다.

 

노장 손민한 투수와 84억을 거머쥔..장원준 투수가 맞붙은 오늘 잠실 경기..불안하게 초반을

시작했던 장원준 투수가 그 불안함을 끝까지 유지하면서도..특유의 꾸역꾸역 신공을 보이며

7이닝까지 단 한 점만을 내주며 선방을 했고 타자들의 타격지원까지 받아서 이적 후 첫 승을

거뒀습니다..반면 상대 선발인 손민한 선수는 노련한 피칭으로 호투했으나 오재원 선수에게

 

홈런을 허용하는..쓰라림을 맞봤네요..오늘 경기, 양 팀 선발투수의 호투를 보는 것만으로도

눈호강을 했다고 생각을 했는데..화끈한 홈런이 연달아 터져 나와서 더욱 더 즐거웠다는..^^

야구라는 경기는 역시 투수놀음도 중요하지만 나와야 할 때 점수가 나와야 승리한다는 것을

보여준 경기였습니다..베어스의 새로운 캡틴 오재원 선수의 시즌 첫 홈런을 축하합니다~!!!!!

 

 

경기 전에 열린 사인회..오늘 주인공은 유희관 선수와 오재원 선수입니다

 

 

안 됩니다~!! - 카메라를 가로막는 오재원 선수..ㅋㅋㅋ

 

 

나는 초상권 없어요..맘껏 찍으세요

 

 

 

여성들에게는 환하게 미소를..ㅋㅋㅋ

 

 

 

사인회가 끝난 후, 유희관 선수가 오재원 선수 때문에 자기는 오징어가 됐다고 하더군요..ㅋㅋ

 

 

 

 

 

누군가를 보는 오재원 선수

 

 

 

사인회가 끝난 후, 옆에서 구경을 하던 어린이를 중앙문 안으로 델구 들어가더니 유니폼을

벗어서 어린이에게 주고 (아주 순식간에 일어난 일..ㅋㅋ) 들어가는 친절한 우리의 주장님

 

 

배트야, 오늘도 부탁해

 

 

 

 

 

아기 아빠 두 분..지금 자식 자랑중인 거 아님..?? ㅎㅎㅎ

 

 

딸이 꼭 있어야해..알았지..??

 

 

 

민뱅의 배트를 갖고가는 박민우 선수..ㅋㅋㅋ

 

 

도로 돌려줌..^^

 

 

 

즐거운 두 사람..허경민 & 김진형

 

 

 

나 오늘 하나 칠 것 같지 않음..??

 

 

 

장원준 투수가 나옵니다

 

 

 

 

 

축하합니다~!!

 

 

 

베어스를 부탁해~!!

 

 

오늘 시구자는 탤런트 김수미 씨

 

 

즐거운 호준 어르신..ㅋㅋㅋ

 

 

 

 

꽃가라(?) 바지가 아주 곱군요..ㅎㅎㅎ

 

 

 

더 크게 소리 높여~!!

 

 

 

ㅎㅎㅎ

 

 

 

 

 

내 기를 너에게 주노니..반드시 홈런 칠 지어다~!!

 

 

 

 

손민한 투수

 

 

역시 민뱅입니다

 

 

 

팽팽한 투수전

 

 

호수비를 해준 김현수 선수에게 고마움을 전하는 장원준 투수

 

 

 

 

몸은 잠실에..마음은 목동에..?? ㅎㅎㅎ

 

 

한석준 아나운서와 화리

 

 

울 아빠 오늘 잘 해야 하는데

 

 

7회 말, 1대 1 동점상황에서 역전 투런홈런을 날린 오재원 선수

 

 

나는 베어스의 캡틴이다~!!

 

 

격하게 축하해주는 동료들

 

 

ㅎㅎㅎㅎㅎ

 

 

 

뒤를 이어 양의지 선수의 백투백 홈런

 

 

 

 

마무리 윤명준 투수

 

 

 

홈 개막 2연승~!!

 

 

 

지화자~!!

 

 

 

 

 

 

신났다, 마야

 

 

오늘의 수훈선수는 이 두 분입니다

 

 

 

 

 

 

몸무게가 늘어나도 홈런과는 전혀 상관이 없고 그냥 힘만 든다고 말하는 오재원 선수..ㅎㅎㅎ

그리고 사회자가 팬들을 향해 웃어달라고 하니까 바로 "싫어요~!!"라고 해서 다들 큰 웃음..ㅋ

 

 

깍듯한 재원 씨

 

 

 

 

 

깜찍 원준..ㅋㅋㅋㅋㅋ

 

 

다이노스 응원단장

 

 

 

팬들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는 다이노스 치어리더 (원본사진 필요하시면 연락주세요..ㅎㅎㅎ)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