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021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  

정말 너무너무 오랜만에 블로그 포스팅을 해봅니다..분명 내집인데도..낯선 이 기분이란..^^;

살아있는 동안에는 아무 때나 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을 했던 두 가지 취미..야구직관과 여행

그런데 야구장도 못 가고 여행도 못 가고..아니, 그저 단순한 일상생활 조차도 많은 망설임에

주저하게 되는 나날이 수 개월 째 지속되고 있는..시작은 있는데 끝은 없는 그런 하루하루..ㅠ

 

저는 작년 10월, 2박 3일 제주 여행 이후..올 3월을 목표로 파리여행을 준비했다가 취소했구요

근 일 년 가까이 서울 밖으로 나가지 않고 지냈습니다..아니, 거의 집콕을 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야구장을 못 가니 나갈 일이 거의 없더라구요..ㅠㅠ 진짜 웃픈 일이죠..?? ㅋㅋㅋㅋ

다들 산으로 들로 바다로 뛰쳐나가도 나름 코로나19에 열심히 대처하고 살았다는 것..(쓰담~)

 

여름휴가 같은 것은 당연히 다녀오지 않았고..날씨 좋은 날, 공원도 가지 않았고..방콕 & 집콕

그렇게 지내다가 추석연휴가 시작되기 직전인 9월 27일과 28일..1박 2일로 속초에 다녀왔네요.

다행히도 사람이 많지 않았고 교통흐름도 아주 좋았고..예약한 호텔은 체크아웃이 밤 9시라서

더 좋았고..ㅎㅎ 그렇게 올해 첫 서울 밖으로 잠시 잠깐 탈출했다가 잘 돌아왔다는 이야기..^^

 

 

(9월 27일) 서울을 떠난지 두 시간여 만에 만난 속초 바다

 

 

제일 먼저 밥먹으러 갑니다..외옹치항에 있는 물회식당으로 고고고~

 

 

가격은 대략 저러하다

 

 

해삼전복 모둠물회 2인분..근데 해삼이 없어서 전복을 많이 넣었다고 합니다

 

 

홍게살 비빔밥

 

 

점심먹고 바로 앞, 외옹치해변으로..스벅 체어가 눈에 딱 들어옵니다..ㅋㅋㅋ

 

 

반갑다, 바다야..ㅠㅠ

 

 

1박을 하게 될 숙소는 대포항에 있는 라마다 호텔..1박에 129,200원..체크아웃은 밤 9시

 

 

 

Stay 30 Hours 패키지..밤 9시가 체크아웃이라 정말 좋았습니다..^^

 

 

낯익은 손세정제..^^

 

 

16층 객실..산도 보이고 바다도 보이는 전망..바로 앞에 보이는 것은 롯데리조트입니다

 

 

(킹베드라고 했지만) 트윈베드 + 싱글베드

 

 

오자마자 야구 보기..더블헤더 1차전..ㅋㅋㅋ

 

 

냉장고 안에 다른 것은 없이 생수 세 병

 

 

슬슬 나가봅니다

 

 

설악산 신흥사 청동불상

 

 

태풍으로 신흥사로 들어가는 다리가 유실됐다고 하네요

 

 

신흥사 앞 멋진 나무

 

 

 

 

 

권금성을 오가는 케이블카

 

 

 

울산바위

 

 

 

반달곰 앞에서 인증샷..ㅋ

 

 

 

설악산을 나오는 길에 만난 코스모스..산책길인가 봅니다

 

 

 

 

 

외옹치항 활어회센터..롯데리조트 바로 아래에 횟집이 몇 개 있는데요..주로 아저씨가

바다에 나가서 물고기를 잡아오고 아주머니가 회를 파는..^^ 예전에 왔던 집으로 고고

 

 

회를 먹기 전, 입가심

 

 

이것저것 자연산 활어회 모둠

 

 

맛있는 매운탕

 

 

잘먹고 갑니다..^^

 

 

저녁을 먹고 호텔로 돌아왔습니다..파도소리가 어찌나 세차게 들리는지..ㅋ

 

 

저녁을 잔뜩 먹었지만 튀김을 빼놓을쏘냐..대포항 튀김집에 가서 사왔지용..ㅋㅋㅋ

 

 

(9월 28일) 눈을 뜨자마자 바다를 봄..^^

 

 

객실 베란다에서 보이는 울산바위

 

 

동명항 등대전망대도 보이고 빨간 등대도 보입니다

 

 

롯데리조트..예전에 한 번 묵어봤어요

 

 

롯데리조트 바로 앞에 있는 외옹치항 활어회센터..전날 저녁을 먹었던 곳이죠

 

 

저기 혜선이네..우리가 갔던 곳..(카메라 줌이 좋아요..ㅋㅋㅋ)

 

 

 

속초의 아침은 역시 순두부..속초 갈 때마다 들르는 초원순두부

 

 

 

황태정식..해물순두부 그리고 감자전 주문

 

 

황태전을 시키면 하얀 순두부는 덤으로 나와요..^^

 

 

순두부집 앞에서 바라보는 울산바위

 

 

밤 9시가 체크아웃이라 넘 좋은 거..아침 먹고 들어와서 저렇게 다시 잘 수 있음..ㅋㅋ

 

 

쉬다가 다시 나와서 들른 곳은 속초 핫플레이스라는 칠성조선소

 

 

 

2017년까지 실제 배를 만들었던 곳이랍니다

 

 

 

 

60년 넘게 배를 만들다가 18년도에 새로운 모습으로 다시 문을 열었다는 칠성조선소

 

 

 

내 옆에 있던 저 남자

 

 

지워봤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

 

 

 

여긴 책과 기념품과 각종 물품을 파는 서점

 

 

여기는 카페

 

 

 

 

2층에서 보이는 청초호수

 

 

2층에 잠시 앉았다가 밖으로

 

 

야외에서 호수 바라보며 마시는 커피, 좋아요..^^

 

 

냥이랑 놀기

 

 

귀엽귀엽..^^

 

 

 

낡은 것도 아름다운 곳

 

 

 

잘 놀다 갑니다

 

 

바로 근처에 있는 속초중앙시장(관광수산시장)으로

 

 

 

 

할머니, 마스크..ㅠㅠ

 

 

 

시장구경 마치고 홍게 세트를 사왔어요..가격은 3만원..살이 많고 맛있더군요..^^

 

 

이제 슬슬 서울로 돌아가려구요..체크아웃 완료..라마다 호텔, 주차장 커브가 심해요

 

 

홍천휴게소에 있는 홍천군 화촌농협 행복장터..여기 정말 강추합니다..아주 좋아요..^^

 

 

홍천휴게소 들른 김에 근처에서 한우를 먹기로 합니다..ㅋ

 

 

정육점에서 고기를 사고

 

 

 

정육식당에 왔어요..상차림 1인 4천원

 

 

홍천 한우와 홍천 참숯

 

 

와, 진짜..정말..제대로 맛있습니다..상차림 가격을 포함해도 서울보다 훨훨 저렴해요

 

 

이것저것 사온 것들..다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의 하트버튼을 클릭..그러면 제가 힘이 솟아요..^^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비가 보슬보슬 내리던 엊그제 화요일, 지인들과 속초로 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오전 10시에
출발해서 오후 9시에 돌아왔으니 말 그대로 '소풍'인 셈이죠..김밥과 사이다는 없었지만..^^;

특별한 계획을 세우고 떠난 것은 아니고..그냥 바다 보고 맛있는 것을 먹고 오자는 것이 이번
나들이의 목적이었고..나름, 충실하게 목적수행을 하고 돌아왔네요..ㅎ 아무래도 11월이라서
그런지..오후 5시가 넘어가니..날씨가 바로 어두워진다는 게 단점..원래는 권금성 케이블카도
탈 생각이었는데..설악산쪽에 비가 내리고 구름도 잔뜩 껴서 생략했는데 그게 좀 아쉬웠네요.

암튼 오전에 떠나서..이곳저곳 돌아보고 저녁에 돌아올 수 있는 속초 나들이, 어떠신가요..??



미시령 터널을 나와 속초로 들어오는 초입..설악산의 한줄기가 보입니다



대포항의 명물이라는 소라엄마튀김..평일에는 문을 안 여는가 봅니다





문을 열어놓은 곳에서 새우와 오징어 튀김..그리고 오징어 순대를 먹었지요..ㅎ


대포항을 나와 바로 옆, 양양 낙산사를 돌아보기로 했습니다



마침 무료로 국수공양을 하는 시간에 맞춰 도착해서 국수 한그릇 맛나게 먹었습니다



동해바다가 바로 눈앞에 보이는 양양 낙산사





열심히 소원 빌기..ㅋㅋㅋ







푸릇푸릇한 소나무와 함께 꿈이 이루어지는 길





05년 대화재로 불에 탄 나무..그 나무에도 잎이 피고 단풍이 들었네요







의상대와 동해바다



바다 위에 지어진 홍련암







국적과 종교에 상관없이 소원을 비는 분들이 많네요



셀프타이머로 사진찍기 놀이..^^;





 



낙산사 바로 옆이니 낙산해수욕장이겠죠..??



낙산사를 나와 아바이마을에 갔는데 오잉~ 은서네 슈퍼가 은서네 순대집으로 바뀌었네요





갯배를 타고 바다를 건넙니다





1박 2일 팀이 다녀간 후 유명해졌다는 생선구이집입니다..그런데 이집은 장사가 안 돼서
문을 닫으려고 했었다는데 1박 2일 팀이 다녀간 이후에 기사회생을 했다고 하네요..ㅎㅎ
 



1박 2일 생선구이집 대신에 우리가 들어간 곳은 바로 이집..이집이 원조라고 하네요



소금간 없이 그냥 생물 그대로 숯불에 올리더군요





인터넷을 통해 유명해진 속초중앙시장 만석닭강정..닭 좋아하는 지인이 꼭 가봐야 한다고..ㅋ





저도 엉겹결에 한마리 구입했네요..사오긴 했지만 안 먹어봐서 맛이 어떤지는 모르겠습니다





아바이마을을 나와 서울로 고고고~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1.10 14:51

    저도 가보고 싶네요...매년 낙산사쪽으로 다녀왔는데 올해는 다녀오질 못햇어요~~...

  2.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1.12 00:55

    낙산사, 제가 아주 좋아하는 절이에요..
    소원, 뭐 비셨어요 ? 오징어순대부터 배고파지기 시작해서, 닭강정에서 완전.. ㅎㅎ

  3. 이준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2.02 13:18

    집사람이랑 몇일전에 속초다녀왔습니다. 저랑 거의 비슷하게 다녀오셨네요^^ 소라엄마튀김은 제가 갔을때(평일)도 안하시더군요. 닭강정은 식어도 맛있었고 생선구이집도 그냥그냥..저두 88 갔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