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겨울이니까 추운 것은 당연한데..요즘은 조금만 추워지면..난리도 정말 그런 난리가 없더군요.
하긴 뭐 봄에 꽃이 핀다고 난리..여름에는 덥다고 난리..가을에는 바람이 분다고 난리..ㅎㅎㅎ
우리는 그렇게 제대로 된 난리가 무엇인지 모르는 그런 이상한 세상에 살고 있는 것 같습니다.

어쨌든 됐고..ㅋ 겨울이니까 당연히 차가운 바람이 쌩쌩 불어오는..그제와 어제..1박 2일 동안
강원도 속초와 양양으로 나들이 다녀왔습니다..^^ 늘 그렇듯..특별히 어디를 열심히 돌아보는
그런 여행이 아니라 눈에 보이면 보고 안 보이면 말고 놓쳐도 그만..걍 잠시 쉬고 오는 거지요.

이번 나들이의 파트너는 이제는 신랑이라고 부르기에는 너무나도 민망한 울 영감..내 남편..ㅋ
꼴랑 단 둘이 가는 여행인데도 몸집이 엄청 큰 마누라가 잠잘 때 불편해 할까봐 무려 50평대의
리조트를 예약해 놓은 역대급 센스를 지닌 남자..암튼 덕분에 넓은 곳에서 잘 쉬었다 왔습니다.

평일이라 막힘없이 잘 달려서 내려간 12일 목요일 첫째날..점심으로 감자옹심이를 먹었는데요
배가 고팠던 까닭도 있지만..감자는 어떻게 만들어 먹어도 맛있는 식재료잖아요..?? 맛있게 잘
먹었지요..이 음식점이 중앙시장에 있는 관계로..바로 앞에 있는 갯배도..오랜만에 타봤습니다.

이어서 갯배 근처에 있는 등대해수욕장(동명항)에서 겨울바다를 잠시 바라보다가 숙소가 있는
양양으로 가는데..그때부터 눈이 펑펑 내리기 시작하더군요..속소인 쏠비치 리조트에 도착하니
그새 눈이 많이 쌓여서..어디 가지도 못 하고..호텔식당에서 저녁 먹고 일찍 잤다는 얘기..끝~!!



강원도 인제를 지나는 중



아주 유명한 곳이라고 하네요..중앙시장 안에 있는 감자옹심이 전문식당 '감나무집'





평일인데도 사람이 바글바글..뭐 시장안에 있어서 사람이 많을 수도 있지만..ㅋ





감자옹심이 2인분..1인분에 7천원입니다





쫄깃쫄깃 맛있어요..^^



그냥 시장 구경



저 도루묵 잔뜩 담긴 게 5천원인가 그랬음..와우~!!



만석닭강정도 괜히 구경해보고..^^;;



중앙시장에서 조금만 걸으면 갯배 타는 곳이 나오는데 이 생선구이집..화재..?? 카페베네..??





온김에 몇 번 타봤지만 갯배 또 타봅니다..ㅋㅋ



성의껏 잘 해봐요~!!





갯배 편도 200원..자전거도 200원..왕복은 당연히 400원..만 원 지폐를 내도 잘 바꿔줌..ㅋㅋㅋ





유명한 냉면집인데 여기도 화재가 나서 재건축..?? 1박 2일 팀이 다녀간 곳은 모조리 불이..??





주차를 해놓은 중앙시장으로 다시 턴~!!



겨울바다~~~~~



중앙시장에서 조금만 가면 동명항이 있습니다..영금정과 등대전망대가 있는 곳이지요



잠시 파도소리를 들어보아요..^^



양양 가는 길..눈이 펑펑 내리기 시작합니다



양양 쏠비치 도착~!!



양양 쏠비치 빨라시오 골든스위트..침대방 두 개에 온돌방 한 개..화장실 두 개..넓다요





둘이 넓은 곳에 있으니 좋긴 좋았음..^^





침대방 하나





온돌방 하나





침대방 둘





눈이 와서 아쉽게 걍 구경만..ㅠㅠ







눈이 쌓이고 어두워지고..어디 나기기도 그래서 그냥 호텔식당에서 저녁식사를 했네요





곤드레밥..나물이 많아서 좋았어요..^^





남편은 청국장을 드시고..^^



곤드레밥과 청국장..총 3만원..객실투숙객 10% 할인받아서 27,000원이면 괜찮은 가격..^^



춥긴 했지만 그래도 저녁 먹고 잠깐 바깥 구경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그냥 가지 마시고 아래에 있는 손가락 추천 꾹..광고도 꾹~!!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소풍중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12.14 18:01 신고

    그쪽이 제고향이라 반가움에 ...

  2. 곰탱이 동생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3.12.15 10:50

    세상에.. 50평대 리조트에서 두 분이 오붓하게..ㅎㅎ 형부님 배려가 너무 깊으심^^

비가 보슬보슬 내리던 엊그제 화요일, 지인들과 속초로 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오전 10시에
출발해서 오후 9시에 돌아왔으니 말 그대로 '소풍'인 셈이죠..김밥과 사이다는 없었지만..^^;

특별한 계획을 세우고 떠난 것은 아니고..그냥 바다 보고 맛있는 것을 먹고 오자는 것이 이번
나들이의 목적이었고..나름, 충실하게 목적수행을 하고 돌아왔네요..ㅎ 아무래도 11월이라서
그런지..오후 5시가 넘어가니..날씨가 바로 어두워진다는 게 단점..원래는 권금성 케이블카도
탈 생각이었는데..설악산쪽에 비가 내리고 구름도 잔뜩 껴서 생략했는데 그게 좀 아쉬웠네요.

암튼 오전에 떠나서..이곳저곳 돌아보고 저녁에 돌아올 수 있는 속초 나들이, 어떠신가요..??



미시령 터널을 나와 속초로 들어오는 초입..설악산의 한줄기가 보입니다



대포항의 명물이라는 소라엄마튀김..평일에는 문을 안 여는가 봅니다





문을 열어놓은 곳에서 새우와 오징어 튀김..그리고 오징어 순대를 먹었지요..ㅎ


대포항을 나와 바로 옆, 양양 낙산사를 돌아보기로 했습니다



마침 무료로 국수공양을 하는 시간에 맞춰 도착해서 국수 한그릇 맛나게 먹었습니다



동해바다가 바로 눈앞에 보이는 양양 낙산사





열심히 소원 빌기..ㅋㅋㅋ







푸릇푸릇한 소나무와 함께 꿈이 이루어지는 길





05년 대화재로 불에 탄 나무..그 나무에도 잎이 피고 단풍이 들었네요







의상대와 동해바다



바다 위에 지어진 홍련암







국적과 종교에 상관없이 소원을 비는 분들이 많네요



셀프타이머로 사진찍기 놀이..^^;





 



낙산사 바로 옆이니 낙산해수욕장이겠죠..??



낙산사를 나와 아바이마을에 갔는데 오잉~ 은서네 슈퍼가 은서네 순대집으로 바뀌었네요





갯배를 타고 바다를 건넙니다





1박 2일 팀이 다녀간 후 유명해졌다는 생선구이집입니다..그런데 이집은 장사가 안 돼서
문을 닫으려고 했었다는데 1박 2일 팀이 다녀간 이후에 기사회생을 했다고 하네요..ㅎㅎ
 



1박 2일 생선구이집 대신에 우리가 들어간 곳은 바로 이집..이집이 원조라고 하네요



소금간 없이 그냥 생물 그대로 숯불에 올리더군요





인터넷을 통해 유명해진 속초중앙시장 만석닭강정..닭 좋아하는 지인이 꼭 가봐야 한다고..ㅋ





저도 엉겹결에 한마리 구입했네요..사오긴 했지만 안 먹어봐서 맛이 어떤지는 모르겠습니다





아바이마을을 나와 서울로 고고고~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1.10 14:51

    저도 가보고 싶네요...매년 낙산사쪽으로 다녀왔는데 올해는 다녀오질 못햇어요~~...

  2.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1.12 00:55

    낙산사, 제가 아주 좋아하는 절이에요..
    소원, 뭐 비셨어요 ? 오징어순대부터 배고파지기 시작해서, 닭강정에서 완전.. ㅎㅎ

  3. 이준형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12.02 13:18

    집사람이랑 몇일전에 속초다녀왔습니다. 저랑 거의 비슷하게 다녀오셨네요^^ 소라엄마튀김은 제가 갔을때(평일)도 안하시더군요. 닭강정은 식어도 맛있었고 생선구이집도 그냥그냥..저두 88 갔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