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11월 14일부터 17일까지 3박 4일간의 일정으로..타이완(대만)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이번 여행은 울 부부의 결혼 25주년을 기념하여 다녀온 것이라서 조금 더 특별(?)한
여행이었다고 할 수 있겠는데 처음부터 대만을 여행지로 생각한 것은 아니었답니다.

뭐랄까..25주년이라는 어휘가 주는 느낌상 먼 곳으로 다녀오는 게 좋지 않을까 해서
발리며 하와이며 호주까지 다 알아봤는데..에휴~ 비행시간을 생각하니까 그것도 썩
내키지가 않더라구요..ㅎㅎ 그래서 가까운 거리에서..제가 안 다녀온 곳을 찾다보니
대만이라는 곳이 눈에 들어왔다는 것..또, 여행비용과 날짜까지 잘 맞았다는 것..^^;

원래 자유여행을 선호하고 자유여행으로 다니는 편인데 이번에는 그냥 주는 밥 먹고
태워주는 버스며 기차를 타는 패키지 여행으로 다녀왔습니다..그래도 기대 이상으로
좋았는데요..거기에 정말 생각지도 않고 바라지도 않았던 옵션관광까지 추가가 돼서
울 부부를 비롯 다른 열 여섯 명의 일행까지 절대 잊지 못할 여행으로 남게 됐답니다.

왜 절대 잊지 못할 여행이 됐는지는..올라오는 후기에 곧 나올 것이니 기대해 주세요.
그럼, 울 부부의 대만에서의 3박 4일 동안의 여행..첫째날 사진과 후기를 올려봅니다.



1987년 11월 14일 토요일 오후 3시 강남목화예식장에서 결혼을 했답니다..^^

  


당시에는 대부분의 신혼부부가 제주도로 신혼여행을 갔었지요



87년 2월에 대학졸업을 하고 11월에 결혼을 했으니 제 나이가..?? ㅠ



06년 10월..결혼 20주년을 한 해 앞두고 다녀왔던 뉴질랜드 여행





음~ 고작(?) 6년이 지났을 뿐인데 이 모습과 지금의 모습은 왜 이리 차이가 나는 것인지..ㅠㅠ


여행 가기 전, 대만관광청에 신청해서 받은 대만 관련 책자와 기념품 쿠폰..^^



14일 오전 8시쯤, 영종대교를 지나는 중



부푼 가슴을 안고 공항 도착~!!


앗~!! 내 뱅기표인줄 알았더니 영감의 뱅기표..^^;;





비행기 타는 사람들이 늘 바라는 것..무사비행과 착륙





날씨가 정말 좋았고 하늘도 너무 맑았답니다







비록 이코노믹이지만 그래도 여행의 꽃 기내식..^^



비상구 앞 좌석이라서 앞이 널널~~



대만까지는 2시간 30분의 비행이라 나이가 좀 있으신 분들에게는 참 알맞는 듯





회면점..미팅포인트..ㅋ






이번 여행 가이드는 화교 형미화 씨..가이드경력 15년인 베테랑이랍니다



제일 먼저 대만국립박물관 둘러보기를 했는데 볼거리가 많은 곳이었답니다



박물관을 나와 충렬사 도착..애국지사와 장병들의 영령을 모시는 곳입니다



입구에 두 명의 위병이 서있는데 눈도 깜빡하면 안 된다고..근데 당연히 몰래 깜빡하겠죠..??



가만 보면 눈에 실핏줄이 보임..너무 힘을 줘서..ㅋㅋㅋ





역시 두 눈 부릅~!!



ㅋㅋㅋ



충렬사의 명물은 매시간 벌어지는 위병교대식인데 우리 일행은 마지막 교대식을 봤답니다



 



위병소 군인들의 교대장면을 동영상으로 담아봤습니다..^^



대만에서의 첫 식사



구글번역기의 위엄..?? ㅋㅋㅋ





알약..^^;;



첫날 마지막 일정은 용산사와 야시장 구경하기





대만의 명물이라는 버블티 한 잔 마셔봅니다





이 버블티 큰 잔이 우리나라 돈으로 1,200원이 조금 안 됩니다



토란과 땅콩파는 할아버지..삶은 토란 몇 알 샀는데 성질 드러움..-.-



구경만 하고 온 오징어..다음에 가면 꼭 먹어보고 오겠음



용산사 둘러보기



그런데 이게 절인지 굿당인지..대만도 그렇고 홍콩도 그렇고 도교와 유교와 불교가 혼합된 듯





호텔 도착..신시가지에 있는 SKYLINE 호텔입니다





넓직하고 깨끗한 객실..좋아좋아..^^











여행의 또 다른 꽃 면세점 쇼핑..그런데 호텔방에 와서야 알게된 사실 한 가지..남편 이름으로
워커힐 인터넷 면세점에서 구입한 물품을 안 찾고 왔다는 것..내것은 찾아왔는데 왜..왜..?? ㅠ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포에버두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19 11:10

    여행 좋으시겠어요^^
    저도 올 년말쯤 애덜 기말고사 끝나고 갈까 생각중인데..
    일본정도 고려중입니다~비행시간이 짧은곳을 알아보다 보니..
    홍콩이나 대만도 고려해 봐야겠네요 ㅎㅎ
    제 닉네임때문에 남자라고 생각하셨나봐요?
    참고로 전 중딩,초딩 남매를 둔 아줌마랍니다^^*

  2. 슬픈곰탱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19 12:29

    헉...대만!!! 버블티!! 야시장! 장개석기념당은 안가신듯?
    제 둘째누님과 동년배시군요ㄷㄷㄷ
    요즘 밤마다 잠을 못 이루는 슬픈 곰탱이랍니다
    잠실에 누군가(!) 오면 누군가(?)는 서울을 떠야하기에
    내년에는 야구보기 싫네요ㅜㅜ

  3. 크리스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19 15:40

    안녕하세요~ 잘 지내시죠? 사진이...너무 예쁘세요~ 25주년 축하드립니다~ 주말에 저도 친구들과 제주도에 다녀왔어요~ 저번에 다녀오신거 같아 블로거 다시 보니 저희가 갔던 곳도 있더라구요~ 산굼부리는 지금 억새로 너무 예뻤어요~맛집 갈치조림도 맛나게 먹었구요... ^^ 야구는 저도 그 선수가 와도 상관은 없는데...나가는 선수가 누구냐가 걱정이에요~~

  4. 목동친구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20 01:38

    쫌전에 울딸 블로그 대만여행기 읽고 니꺼 들어와서 읽으니까 재밌네.. 걔꺼엔 20살의 통통발랄함이 있고.. 너의 여행기는 중년의 향기가 폴폴 난다.
    아.. 1년전에 갔던 타이완~~
    담번엔 우리둘이 시네마여행으로 컨셉잡아 가자.
    '말할수없는 비밀'의 딴수이,'타이페이까페스토리'의 타이페이 까페들,'비정성시'의 지우펀.. 그리고 '첨밀밀'의
    ost들으러 등려군의 무덤까지 ..

  5. hyeri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22 14:18

    너무 보기 좋으셔요!!1 대만 여행 가고싶어서 검색중이었는데
    우연히 별사랑님 블로그에 들어와서 여행기 잘 감상하구가요!!!!!
    결혼기념여행... 너무 멋진데요? 저도 나중에!! ㅎㅎㅎ
    자주들릴게요!! ^-^ 참 저는 네이버 블로거에요 ㅠㅠ ㅋㅋ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2.11.22 18:46 신고

      ㅎㅎ 고맙습니다..님은 젊은 분이신 것 같으니
      처음부터 자유여행으로 다녀오셔도 될 것 같아요.
      저는 영감 델구 다니느라고 걍 맘 편하게 패키지..^^

  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22 17:46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