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82020  이전 다음

  •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  
  •  
  •  

여행 둘째날은 일단 '우도' 들어갔다가 나오기가 제일 큰 일정이었습니다..이번 여행의 목적이
바로 '우도'였다고 해도..과언이 아니라고나 할까요..?? 우도에서도 차를 이용하기로 했는지라
아침 일찍! 서둘러 숙소를 나왔습니다..자칫 시간이 조금만 늦어지면..나오는 차들이 많아져서
대기시간이 길어진다는데 저희는 오전 9시 배로 들어갔다가 낮 12시 배를 타고 잘 나왔습니다.

저나 남편이나 두 아이들까지 난생처음 밟아본 우도..정말 좋았습니다..우도를 한 바퀴 돌면서
찬찬히 둘러봤는데요 빛깔 고운 바다와 능선과 바다 넘어 성산일출봉까지 아름답지 않은 곳이
하나도 없었답니다..^^ 더군다나, 날씨도 얼마나 좋았는지..서울을 비롯하여 내륙 곳곳엔 비가
엄청 많이 왔었다는데 말이죠..?? 우도를 나오자마자..점심을 먹고..섭지코지와 성읍 민속마을

그리고 산굼부리를 돌아본 후..둘째날 숙소인 한화리조트에 짐을 풀어놓고 제주시내로 나가서
푸짐하게 생선회를 먹고..리조트로 돌아와서 (확인할 길은 전혀 없지만) 삼다수와 똑같은 물을
사용한다는 사우나에서 목욕을 하고 취침..아침 일찍부터 열심히 달렸던 여행 둘째날이었네요.



금호리조트 마운틴 뷰 - 오션 뷰 객실이 없어서 마운틴 뷰를 받았는데 안개가 자욱했다는..ㅋ



25평형 객실에 침대방 한 개, 온돌방 한 개 그리고 거실..하루 숙박료는 87,000원이었습니다





성산항 가는 길, 날씨가 맑아지면서 성산일출봉이 그 모습을 드러냅니다



성산포에서 오전 8시부터 매시간마다 한 번씩 배가 있습니다..마지막 배는 오후 6시







저기 우도가 보이네요..성산포에서 우도까지 15분이 소요됩니다





배에서 바라보는 제주 성산일출봉





우도를 한바퀴 돌아보려는 찰나 눈앞에 펼쳐진 산호초 바다









다들 바다 빛깔에 푹 빠져있는 중







이분, 정말 열심히 스노클링을..ㅋ







 





해녀(?)와 셀카찍는 아들넘..그래도 이번에는 여자임..ㅋㅋㅋ



저 빨갛게 보이는 길이 바로 우도 올레길





우도의 특산물이 땅콩이라고 하더군요..그래서인지 땅콩을 이용한 먹을 거리가 많았어요







우도에서 바라보는 성산일출봉



풍광 좋죠..??













화산섬 우도





우도를 나와서 성산포 근처에 있는 해녀의 집으로



사진에는 없지만 전복죽..소금간 하나 없이 심심한 듯 하면서도 구수한 맛이 좋았어요



섭지코지 올라가는 길



안개가 많이 껴서 제대로 못 봤다는 것이 아쉬움



여기는 성읍 민속마을인데 이곳에 있을 때 비가 제법 내렸답니다





점심 먹은지 얼마나 됐다고 바로 또 뭘 먹으러 이곳으로..ㅋㅋㅋ







바로 돔배(돼지고기 수육)고기와 갈치구이





냠냠냠~~



든든하게 배를 채우고 다시 길을 떠납니다





그리하여 도착한 곳은 산굼부리..아들녀석, 하르방과 셀카를 찍네요..?? ㅋㅋㅋ







산굼부리..여긴 꼭 가보시길 추천합니다..^^







이곳이 평지 분화구래요..그래도 해발 400m임..ㅋ











둘째날 묵은 곳은 한화리조트..여기도 침대방과 온돌방 그리고 거실, 하루 이용료는 95,000원





원래 일찍 들어와서 쉬면서 라면 끓여먹고 야구를 볼 생각이었는데 모든 경기가 우천순연..ㅠ



그리하여 제주시내로 저녁을 먹으러 나가는 중입니다



횟집에 갔는데 처음 나오는 밑반찬이 좀 별루여서 이게 잘못 왔구나 싶었다는..^^;;





횟집에서 돈가스가 나오고..?? ㅠ





아, 그런데 갈치회가 나오는 것을 보고 기분이 좀 풀리기 시작..^^;



이건 살아있는 오분자기인데요 맛이 참 좋더군요..ㅎ





본요리인 생선회가 나오기 전에 이런 게 막 나옴





드디어 생선회가 나왔습니다



매운탕 대신 게가 들어간 죽이 나오는데 이게 아주 별미입니다









메뉴는 이게 전부인데 저희는 75,000원짜리 大를 먹었습니다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광고 딱 한 번!만 눌러주시고 아래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크리스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7.10 10:25

    와~ 정말 제주도 바다는...너무 예뻐요~~ 하늘에 구름도 예쁘고... 맛있는 음식 사진에..침이 꿀꺽 넘어갑니다~~ ^^

  2. 박지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07.10 17:33

    늘 야구부인님 글으 보고 존경하는 객중 하나이지만 정말로 부럽습니다. 사랑하는 남편과 이쁜딸 듬직한 아들 똑똑한 엄마.. 어쩜 그리.. 정말 저의 롤모델로 삶고 싶은데 가랑이가 찢어질것 같습니다.
    행복해 보이는 가정에 늘 평화와 행복과 사랑이 넘치기를 바라며.. 누가 될지 모르겠지만 예비사위와 예비 며느리는 정말 복받은걸거에요.. 존경합니다. 진심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