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오늘 저녁, '문'카페에서 지인들과 약속이 있어서 다녀왔습니다..카페가 오픈을 했던
작년 9월에 다녀오고..이번에 두 번째 방문인데요..약속장소로 가는데 이상하게 자꾸
감독님이 카페에 오실 것 같은 예감이 들더라구요..아, 그런데 정말..감독님이 카페에

나타나셨어요..ㅎ NC 다이노스가 18일인 내일 오후 애리조나로 전지훈련을 떠나는데
아마도 떠나시기 전에 카페에 들르신 것이 아닐까 그런 생각이 들었습니다..감독님이
오신 후 잠시 후에..박종훈 감독님도 카페에 오셨답니다..두 분이 약속을 하셨나 봐요.

카페에 사람이 참 많았었는데 다들 싱글벙글 즐거운 표정..ㅎㅎㅎ 사인과 사진촬영을
요청하는 분들이 많아서..졸지에 사인회 분위기가 연출되기도 했습니다..달 감독님은
친히 손님들에게 서빙을 해주시면서..찾아줘서 고맙다고 일일이 인사도 하셨다는..^^

그럼 사진 몇 장 올립니다..즐감하세요~!!



문 카페















반갑습니다..박종훈 감독님~!!


누구 손..?? 내 손..^^;













친히 서빙을 하시는 달 감독님..ㅋㅋㅋ



저에게도 커피를 가져다 주셨어요..^^









사진촬영을 요청하는 여성팬들의 외침에 싫지않은 표정을 지으시는 감독님









다 보신 후에는 바로 아래에 있는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