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20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베어스 팬들은 물론 많은 야구팬들에게 본명인 '김승회'보다도 '땀승회'로 더 알려진
김승회 투수..지난 목동경기에서 수비수들의 실책으로 승리투수가 되지 못 했었지요.
그 아쉬움을 오늘 경기에서 단숨에 날려버렸습니다..^^ 강팀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무려 '6과 2/3 이닝'을 무실점으로 호투하며..이번 3연전을 위닝시리즈로 마쳤습니다.

기사를 보니 1,538일만에 승리투수가 된 것이라고 합니다..말이 쉽지 4년만에 거둬낸
승리라고 생각한다면..정말 대단하지 않습니까..?? 수많은 좌절을 이겨낸 인간승리나
다름이 없는 것이죠..ㅎㅎ 오늘 승리로 인해서 어제의 아쉬웠던 순간이 날아갔습니다.
물론 충분히 이길 수 있었던 어제 경기였지만..그래도 2승 1패가 어디란 말입니까..ㅋ

9회 초, 다소 불안했던 순간이 있었지만 그래도 모든 선수들이 힘을 모아 이뤄낸 멋진
승리였기에 큰 박수를 보냅니다..특히, 그동안 번번히 김현수 수비시프트에 걸려 많은
좌절을 맛보았던..김현수 선수가 두 번의 승리에 가장 큰 힘을 보탰다는 것이..제일 큰
수확이 아닐까 생각합니다..끝으로 제 디카 렌즈가 어제 저녁에 고장이 나서 서비스를
맡겼답니다..어째어째 사진 몇 장 찍긴 했지만 별다르게 볼 것이 없음을 알립니다..^^;



포토카드 그 세 번째 주인공은 바로 김현수 선수











오늘 2군 경기에 다녀온 지인이 임태훈 선수의 소식을 전해줬습니다



승부에 쐐기를 박은 김현수 선수의 투런포





경기는 계속 진행 중인데 승리기사는 벌써 나왔다..?? -.-;











후기를 다 보신 후에는 그냥 가지 마시고 바로 아래에 있는 손가락도 한 번씩 눌러주세요..ㅎ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려원파파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8.12 09:23

    마지막까지 아슬아슬하게 본 경기였습니다. 스맛폰으로 문자중계를 보긴했지만 8말, 9초의 아슬아슬함을 느낄 수 있었네요...끝까지 긴장베어스...^^;

  2. 김희진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8.12 11:16

    지난주 기아랑은 직관간날 이겼는데,
    이번주는 제가 간날만 졌네요..
    머, 계속 그래준다면야.. ㅎㅎ

  3. 볼보이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8.14 08:41

    야구장가고싶네요.ㅠㅠ
    하..
    저 19일에 휴가나갑니다...ㅋㅋ
    바로 야구장으로 갈생각입니다...ㅋㅋ
    정복입고 갈꺼같은데...
    사진하나 찍어주세요~~ㅋㅋ

  4. 뒷모습김동주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1.08.15 11:24

    아고 요즘은 직관 승률이 좋습니다. 머 이날은 예정에 없던 직관이기도 했고, 승률 100퍼짜리 깃발, 슬리퍼, 반바지까지 총 출동시켜 가서 승률 지켜냈습니다. ^^ 회를 잘못먹어 식중독이라 대전은 못가고 집에서 티비 중계를 봤는데 어제 경기는 정말 답답하더군요. 절대 4강 수준의 야구는 아니였습니다. 남은 경기 화이팅하길 바랄뿐입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