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2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화요일 경기 1-2로 패..오늘 아니 어제, 목요일 경기 0-1로 패


요즘 야구에서 축구스코어를 내는 경기가 속출하고 있는데
그중 한팀이 영예(?)롭게도 '두산베어스'라지요..ㅠㅠ


두점베어스라고 불리워지던 때가 마구 그리워졌던 히어로즈와의
2연전이었습니다..김선우 투수에 이어 김상현 투수의 데뷔 첫 완투

그러나 야수들의 어이없는 실책성 플레이로 한점을 헌납, 완투패를
당하고 말았네요..아~ 김상현 투수..지난 한화전에서도 다 거머쥔
승리를 놓치고 말았었으니 보는 제가 더 안타깝지 그지 없습니다..흑~


투수와 야수가 잘 조화를 이루어야만 승리를 얻을 수 있는데
정말 야수조들이 원망스러울 베어스 투수조 여러분..기운 내십시오.
고작 4개의 안타로 승리를 얻으려고 하는 것 자체가 욕심이겠지요.


엘쥐전 이후 떨어진 타격감을 하루바삐 살려야만 원정 6연전을
무사히 치루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오늘도 안타를 치지 못 한
김현수 선수를 비롯 중심타선의 타격이 시원하게 되살아나길
바라면서..끝으로 다시 한 번, 김상현 투수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손시헌 선수와 투구연습을 한 후 공손하게 인사하는 현수 선수



이원석 선수가 경기 초반부터 뛰는 모습을 보고싶네요..^^



수빈 어린이와 현수 선수, 음이온 목걸이를 가지고 할 얘기가 많은 듯













외야관중석에 사람이 너무 없네요..ㅠㅠ



날씨가 추워서 이렇게 추위를 피하는 분도 있답니다



한점을 어이없게 내준 후의 김현수 선수의 표정



속이 타는구나..벌컥벌컥~!!



베어스 골수팬인 개그맨 이병진 씨 부부가 관람을 하러 왔네요



요즘은 이렇게 다른 팀 경기를 dmb로 시청하는 분들도 많습니다



히어로즈전 2연패..ㅠㅠ



즐거운 마일영 투수



코치라고 하기에는 아직 너무 쌩쌩하신 히어로즈 홍원기 코치



경기 후 대구로 출발하기 위해 버스로 가려던
김현수 선수..오도가도 못 하고 한참을 이렇게



아~ 나 어떡해



이종욱 선수는 그냥 성큼성큼 걸어가는 방법으로 팬들 사이에서 탈출..^^



눈코입..하나하나 뜯어볼수록 다 귀엽고 이쁜 최준석 선수..^^



김동주 선수에게는 감히 한 명도 접근을 못 하더군요..저만 이렇게..^^



임재철 선수도 은근 카리스마가 넘칩니다



아흑~ 김상현 투수를 보는데 그저 안타까운 마음만..ㅠㅠ



새로운 인기쟁이로 떠오른 고창성 투수



베어스의 새로운 게임오버 이용찬 투수



팬들이 몰려오는 것이 아직은 익숙지 못한 성영훈 투수





끝으로, 베어스팬이라면 다들 잘 아시고 있는
김미영 치어 (일명 마빡이)가 롯데 치어로 뛰고있네요.
롯데 팬북을 보다가 발견했습니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