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0  이전 다음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  

오전 내내 잠실경기를 갈까 말까 갈까 말까 하다가 갔는데..흑~
경기를 보셨던 분들은 이미 경기 내용에 대해 잘 알고있을 것이고
못 보신 분들도 하이라이트를 보면 다 아시게 되겠죠..??


기사마다 보기 드문 홈런쇼라고 칭하고 있는데 서로 주거니 받거니
홈런포를 날렸으니..분명 보기가 드문 홈런쇼이긴 한 것 같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한 경기에 홈런이 자그만치 일곱 개가 나오니 갈수록
재미가 반감되는 느낌이 있었다는 것이 다소 아쉬웠다고나 할까요.


9회말, 김재호 선수가 떨어뜨린 파울플라이 볼이 당분간 앙금처럼
가슴에 남게될 것 같습니다. 경기 중간이나 끝무렵에 기용 되다가
선발라인업으로 뛰게 된 것이 심적인 부담이었는지 아니면 체력이
받혀주지 않아서 그랬는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이번 경기결과에
대해 선수 본인 스스로 잘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더불어 고영민 선수, 3루 선상 밖으로 살짝 떨어지는 볼이 있었는데
그런 감각을 잃지않고 잘 살려준다면 조만간 슬럼프에서 벗어날 수
있지 않을까 생각이 됩니다. 남의 이목에 신경쓰지 말고 모든 것은
자기 자신으로부터 시작된다는 것을 알아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그리고 정재훈 투수에 이어 이재우 투수를 올린 것은 잘 막아내라고
올린 것이지 홈런을 맞으라고 올린 것이 아니건만 너무 안이한 투구를
한 것이 아닐까 생각이 되어서 못내 아쉽기만 했습니다..고참투수가
중간에서 확실하게 잘 방어해주길 바라는 마음으로 올린 것인데 말이죠.


아무래도 진 경기인지라 이런저런 부족한 점이 많이 드러나게 마련이고
아쉬움도 많지만 자꾸 생각하면 마음만 아플 따름이니 이정도로 하고..
개인적으로 오늘경기에서도 열심히 안타와 홈런을 쳐준 김현수 선수와
좋은 수비를 보여준 손시헌 선수와 이원석 선수..또 선발투수로 나와서
믿음직스럽게 잘 던져준 정재훈 투수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기계 군은 애국가 연주를 할 때도 배트를 들고 있네요.
하긴 투수들은 손에 공 하나씩 들고 있군요..^^



시구하러 나오는 개그맨 장동민 씨





장동민 씨를 바라보여 슬쩍 웃고있는 현수 선수

1루 출입구에 갈 일이 있어서 갔다가 찍어봤습니다



1회초가 시작되자마자 터진 임재철 선수의 투런홈런



나는 누구인가..또 여기는 어디인가..





주의: 뛰어내리지 마세요. 홈런볼은 던져드립니다



경기 후반에 1루 수비로 나와 좋은 모습을 보여준 이원석 선수



아~ 정재훈 투수..잘 던져줬는데..아깝..ㅠ



고영민 선수와 김재호 선수..너무 힘드시죠..??



6회초, 김현수 선수의 솔로홈런



역시 6회초, 최준석 선수의 솔로홈런



바로 6회말에 투런홈런을 날린 조인성 선수



김현수 선수가 4번째 타석에 들어섰을 때의 타율이 무려 5할 9푼 1리
그러나 4번째 타석을 병살로 처리해서 5할 6푼 5리로 떨어졌습니다..^^



6할도 못 치는 기계 君..ㅋㅋㅋ



9회말, 두 개의 실책을 하고난 후의 위기상황



페타지니 선수의 만루홈런



이용찬 투수를 위로하는 김동주 선수



오늘은 김 ㅋㅋ 가 아닌 김ㅇㅇ (엉엉)이 되고 말았네요





이진영 선수



수훈선수 인터뷰를 하는 페타지니 선수



저녁도 안 먹고 경기를 봤는데 경기시간이 길어져서 부랴부랴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멋나미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09.04.11 11:03

    생생한 현장 사진 잘 보았습니다.
    야수들의 실책이 정말 뼈아팠죠. 이용찬 선수도 이번 기회로 많이 컸을겁니다. 그리고 김재호 선수도 계속해서 스마일한 모습 보여줄 수 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