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22021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선발투수로 전향을 한 후 3번의 등판에서 계속 퀄리티 스타트를 기록했던
정재훈 투수..그러나 선발승을 얻기까지 너무 고되었던 앞선 두 번의 경기
타자들의 도움을 받지 못 했었지요. 그것을 보면서, 정재훈 투수가 선발로
나오면 점수가 안 나오는 징크스가 생기는 것은 아닐까 걱정을 했었답니다.
세 번째 선발등판에서 그런 걱정을 말끔하게 없애주어서 정말 좋습니다..^^

그동안 여러 가지로 마음고생을 했었을 정재훈 투수..인터뷰를 할 때마다
늘 자학적인..자기 비판적인 말을 해서 응원하는 팬들의 맘을 아프게 했던
것을 아시는지 모르겠군요..오늘도 수훈 선수 인터뷰를 할 때 2군 얘기를
꺼내서 살짝 슬프게 했더라지요..^^; 앞으로는 패기있는 모습만 부탁해요~

오늘 경기에서 막강 선발과 선발타자 전원안타로 수비에서 최악의 모습을
보여준 기아를 상대로 12점을 내며 대승을 거두었습니다..이번 3연전 스윕
정말 기쁩니다..하지만 기아 선수들의 연속되는 수비실책을 보면서 연휴에
시간내어 경기를 보러온 자기 팬들에게 너무 무책임한 모습을 보여준 것이
아닐까 생각되어 한편으로는 안타깝기 이를 때 없습니다. 경기에 지더라도
납득할 수 있는 패배였어야지 너무 안이한 모습을 보여준 것은 아닌지..-.-

그나저나, 홍포와 김현수 선수의 타격 1, 2위 싸움..정말 흥미진진합니다.
현재, 두 선수 모두 3할 5푼인데 그 뒤에서 차이가 나는 듯..1위는 여전히
홍포가 차지하고 있습니다. 정말 두 선수 모두 대단합니다.

특히 이번 3연전에서 보여준 김현수 선수의 타격에 대한 집중력은 뭐라
말할 수 없을 정도로 경이롭다고나 할까요..^^

남은 경기에서 두 선수 모두 좋은 모습으로 최선을 다 해주길 바라면서
올리는 사진..현수 선수 사진이 넘 많아서 죄송하지만 그냥 참으세욧~!!



플레이어스 데이를 맞이하여 열린 사인회







오재원 선수, 자취하나요..?? 햇반선물은 왜..??












박민석 투수, 아주 인기가 많지요..^^



카카카~ 위와 아래, 비교해 보세요.
그라운드 외에는 스파이크를 신고 못 다니기 때문에
주로 선수들은 저렇게 간편한 쓰레빠를 즐깁니다..^^





이두환 선수입니다



타율 1,2위의 공통점은 모자를 얼굴에 덮는다는 것..??





정재훈 투수, 올시즌 3번째 선발등판





민병헌 선수가 오랜만에 보이는군요



왜 저러는지, 저야 물론 모릅니다..^^







김동주 선수의 모교인 중대초교 야구부 어린이가 시구를 했습니다
성영훈 투수보다 훨씬 잘 던지더군요..ㅋㅋㅋ





현수 선수 사진이 넘 많죠..?? 그래도 걍 보세요..^^









최준석 선수, 병헌 선수를 막 이뻐라 해줍니다..^^





영화배우 박중훈 씨가 왔더군요



고창성 투수





김현수 선수, 오랜만에 홈런포 작렬~!!





홈런을 날리고 들어오자 홍포..방망이 들고
어쭈~ 이렇게 계속 칠래..?? 하는 표정입니다..하하하~





인터뷰하는 선수들 모습입니다.
김재호 선수는 자기는 여자들에게만
너무 인기가 많다는 말을 했다는 것 아닙니까..^^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