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42020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어제, 옥상텃밭에 물주러 올라갔다가 올망졸망 예쁘게 피어난 꽃들을 그냥 지나치지 못 하고

사진으로 담아봤습니다..^^ 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다는 노래가 있는데 글쎄요..아름답지 못한

사람들이 너무 많은 시대를 살고 있다는 느낌을 강한 저는 꽃이 사람보다 아름답다고 봅니다.

꽃이 피고 열매를 맺는 자연스러운 이치..그 이치를 거르지 않는..참다운 세상, 곧 오겠죠..??

 

 

오후 7시가 넘었는데도 하늘이 아직 환하네요

 

 

 

서쪽 하늘에서는 해가 뉘엿뉘엿 넘어가고 있습니다

 

 

 

남한산성아, 안녕..??

 

 

붉게 물든 노을 속으로 비행기 한 대가 서울공항에 착륙을 하기위해 고도를 낮추네요

 

 

이건 여객기인데 누가 오는겨..??

 

 

그런데 우즈베키스칸 비행기네요..??

 

 

비행기와 아파트 사이에 공간이 물론 있겠지만 후덜덜..^^;;

 

 

검색을 해보니 어제 오후 7시가 넘은 그 시간에 우즈베키스탄 대통령이 방한을 했다네요..ㅎ

 

 

고추가 제법 자랐습니다

 

 

 

남의 집 밭에 열린 토마토도 구경해봤어요..저희도 작년에 심었었는데 올해는 안 심었다는

 

 

파에도 꽃이 피는 것 아시죠..??

 

 

방울토마토에도 이렇게 꽃이 피구요

 

 

이건 가지꽃..꽃도 역시 보라색입니다..^^

 

 

딸기가 열리면 뭐하나요..주인이 먹기 전에 벌레들이 먼저 맛을 보는데..^^;;

 

 

이건 쑥갓꽃인데요 쑥갓이 국화과에 속하는 식물이라 그런지 꽃이 국화꽃 같죠..??

 

 

오이꽃입니다..호박꽃과 비스무리..??

 

 

오이가 열리기 시작했네요..남의 밭 오이입니다..ㅎㅎㅎ (여기 오이까지 어제 찍은 사진)

 

 

꽃 사진이 몇 장 안 되는지라 아쉬운 마음이 들더라구요..그래서, 제가 오래 전에 찍어놨던

사진 몇 장 올려봅니다..이 꽃은 무꽃인데요 무꽃이 이렇게 아름다울줄 상상도 못 해봤네요

 

 

이건 땅콩꽃인데요 완전 귀엽죠..?? ㅎㅎㅎ

 

 

앙증앙증..ㅋ

 

 

이건 감자꽃입니다..소박한 것이 아름다워 보이네요

 

 

잘 피어난 파꽃..우아해 보이기까지 하네요

 

 

위에도 있지만..쑥갓꽃..^^

 

 

귀여운 콩꽃..땅콩도 그렇고 콩과의 꽃은 올망졸망한 듯..^^

 

 

끝으로 도라지꽃인데요..아, 정말 보랏빛은 몽환적인 느낌을 주는 것 같아요..멋읶습니다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5.28 12:30

    비밀댓글입니다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5.28 14:48 신고

      절대 하지 말았어야 할 행동이지만 상대팀 선수의 말도 안 되는 도발행위를 생각하면
      그 심정은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모른척 숨기고 있는 것보다는 훨씬 다행인 거죠..^^

  2. 영빈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5.28 17:32

    그깟 공놀이가 뭐라고 어제오늘 일들로 속상한 베어스팬인데요 야구부인님 글속의 꽃들 보고 조금이나마 위안을 얻고갑니다 그동안 계속 눈팅만해서 죄송했는데 오늘은 감사인사를 꼭 전해드리고 싶어 댓글 남깁니다..감사합니다~...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5.28 18:38 신고

      그래도 생각외로 잘 해결된 것 같으니..너무 속상해하지 마세요..^^
      잘못한 것은 잘못한 것이지만 원인제공을 우리가 한 것은 아니잖아요
      그저 남은 5월의 며칠이 무사히 지나가기만을 바랄 뿐입니다..ㅎㅎㅎ

  3. 포에버두산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5.28 19:06

    서울서 태어나 쭈욱 40여년 넘게 도시생활에
    찌들어 살아 그런지..
    창피하게도...무나 쑥갓에도 꽃이 피는지는
    야구부인님 사진으로 첨 구경하네요~;;;;
    식물들 쑥쑥 잘 자라나는 사진은 보기에도 너무
    흐뭇하네요~^^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5.28 20:31 신고

      저도 서울에서 태어나 4, 아니 5 넘게 살고있는데..^^;; ㅋㅋㅋ
      저는 그래도 좀 알았어요..아무래도 나이 차이가 있어서..?? ㅎ
      우리가 먹는 채소에 피는 꽃이 관상용보다 훨 이쁘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