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력

112019  이전 다음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꽃놀이를 다니는 것보다 아직도 쌀쌀한 야구장에서 야구 보는 것을 더 좋아하는 사람..나..^^

그런 제가 어제..봄나들이를 다녀왔습니다..ㅋㅋ 마침 홈경기도 없고, 봄을 타고 있는 지인이

드라이브를 하고 싶다고 해서 서울에서 가까운 강화도에 가서 잠깐 콧바람을 쐬고 온 것이죠.

언제 가봤는지 기억이 아삼삼한 것을 보니 제가 강화도를 다녀온 것이 아주 오래전인 듯..^^;

 

벚꽃은 이미 많이 떨어졌지만 그래도 꽃가지가 남아있는 것들도 제법 있어서 꽃구경 잘 하고

왔습니다..사실 뭐 꽃을 보는 것보다는 맛난 것을 더 탐했다는 것이 맞는 말이겠지만..ㅎㅎㅎ

꽃구경을 하고 싶은데 아직 못하신 분들..볼 것 많은 강화도 한 번 다녀오시는 것은 어떨지요.

그런데 강화도가 서울에서 가까운 곳은 분명합니다만 제가 사는 송파구에서는 좀 머네요..ㅠ

 

 

 

활짝 핀 벚꽃

 

 

강화도 구경도 식후경..일단 점심부터..^^

 

 

우리가 주문한 것은 셋트 메뉴 A

 

 

 

간장게장과 새우장

 

 

꽃게탕..꽃게가 정말 가득..ㅋ

 

 

 

점심을 먹고 마니산 중턱에 있는 정수사 가는 길..보문사와 전등사는 예전에 다녀와서 패스

 

 

 

정수사 삽살개..그런데 왜 사람인 것 같죠..?? 말을 걸면 말을 할 것 같아..ㅎㅎㅎ

 

 

독실한 불자인 지인..열심히 절을 합니다..내 양말 빌려신고..ㅋㅋㅋ

 

 

신라 선덕여왕 때 지은 사찰이라고 하니 정말 오래됐네요

 

 

정수사 법당 대웅전의 이 꽃살문이 보물이라고 하네요

 

 

연밥 화병에 연꽃이 눈에 띕니다..내가 연(蓮)수라서..ㅋㅋㅋㅋㅋ

 

 

운전을 하는지라 옷을 가볍게 입고 나갔는데 그럼에도 돌아다니는데 전혀 춥지 않았어요..^^

 

 

 

 

꽃사진 찍는데 지인이 찍어준 사진..ㅋ

 

 

 

석가탄신일이 얼마 안 남아서 그런가 연등 걸어놓는 기둥 세우는 작업이 한창이네요

 

 

 

스님이 설법하시는 소리가 들리는 것을 보니 법회가 진행중인 듯

 

 

강화도 갯벌이 한눈에..정수사 가까운 곳에 동막해수욕장이 있더군요

 

 

 

지인이 선물로 사줬어요..ㅋ

 

 

 

저 메느리는 좋으실 듯..^^

 

 

정수사를 나와 커피 마시러 왔어요..여기 아주 유명한 곳이라고 합니다

 

 

 

 

 

빵이 맛있다고들 하든데 배가 불러서 구경만..ㅠㅠ 좀 사올걸 그랬나..??

 

 

커피가 나오길 기다리면서 카페 돌아보기

 

 

 

캬~ 시원한 아이스커피..추가 비용없이 리필도 해주더군요..^^

 

 

 

인증샷..^^

 

 

카페를 나와 고려궁지라는 곳에 갔어요..이곳 옆에 벚꽃길이 있다고 하더군요..고려궁지는

궁궐터라고 하는데..입장료가 무려 4천원이나 해서 걍 패스..아니 왜 그렇게 비싼 거죠..??

 

 

고려궁지 뒤에는 이렇게 산성이 있답니다..여기 올라오는 길이 바로 벚꽃길

 

 

 

떨어진 꽃이파리도 멋있네요

 

 

 

나무에 붙어있는 꽃보다 떨어진 꽃이 더 많아서 슬펐다는..ㅠㅠ

 

 

김치..즈~

 

 

고려궁지에서 조금만 내려오면 보이는 이 건물은 과연 무엇일까요..??

 

 

이곳은 성공회 강화성당입니다..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목조성당이래요

 

 

 

 

문이 잠겨있어서 안에는 못 들어가 봤는데 이곳에서 미사를 보는지 안 보는지는 모르겠네요

 

 

십자가가 눈에 탁 들어옵니다

 

 

 

깨알같은 십자가가 저기에도 저렇게..ㅋ

 

 

성공회 강화성당에서 한눈에 보이는 천주교 강화성당..^^

 

 

 

 

해가 지기 시작합니다

 

 

성당을 둘러보는 사람은 딱 우리 두 사람..그래서 돌 위에 카메라 올려놓고 저렇게..ㅋㅋㅋ

 

 

 

2013년 1월에 인도받아서 몰기 시작한 내 아베오..어제 오후에 9999를 찍는 순간..ㅋ

 

 

9999km에 이어 드디어 1만km를 찍었네요..ㅎㅎㅎㅎ

 

 

2와 7로 끝나는 날이 강화장날이라는데 어제가 마침 강화장날이더라구요..ㅋㅋㅋ

 

 

강화도 오일장..상시로 열리는 장이 있고 그 바로 앞에 오일장이 따로 열리는 듯

 

 

 

봄이라 그런지 나물이 많더라구요

 

 

 

 

순무줄기로 담근 김치를 사기로 합니다

 

 

 

아주머니가 가득 담아주셨어요..ㅎㅎㅎ (삼성김치라는 곳인데 맛이 괜찮더군요)

 

 

오일장 구경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기 전에 저녁을 먹기로 하고 찾은 곳

 

 

우와, 럭셔리 방석..ㅋㅋㅋㅋㅋ 방석 만드는데 신경을 많이 쓰셨다고..^^

 

 

일단 음식점 내부가 깨끗..완전 정갈..정말 맘에 들었어요

 

 

회, 무침, 구이와 조림까지 나오는 밴댕이 2인 스페셜을 주문했습니다

 

 

음, 여기 이 음식점..그냥 가기 직전에 검색을 해서 찾아간 곳이라 기대를 안 하고 갔는데요

아주 맘에 들었습니다..일단 식당 내부가 정갈하고..기본 반찬도 정성들여 만들었다는 것이

느껴지고..나오는 음식도 가격 대비 음식 질이며 맛이 아주 좋았고 물론 친절하셨구요..ㅎㅎ

 

 

제일 먼저 나오는 밴댕이회..맛있음..ㅋ

 

 

 

밴댕이무침이 두번 째로 나오는데 무침의 맛을 보는 순간..양념에 신경을 썼다는 것이 느껴짐

 

 

밴댕이구이..뼈째 씹어먹을 수 있어서 좋아요..^^

 

 

헉헉..배가 부른 가운데 나온 마지막 음식..밴댕이조림..간이 과하지 않아서 좋았어요..^^

 

 

크게 기대를 안 하고 온 집인데..잘 먹고 갑니다..^^

 

 

엊그제, 경기도 안산..세월호 합동분향소에 다녀왔습니다..유독 하늘이 파래서..마음이 더

아프게 느껴졌네요..평일 오전이라 그런지 조문하는 사람이 저 혼자..ㅠ 꽃피는 봄은 다시

왔지만 유족들 마음은 추운 겨울이겠죠..?? 다들 늘 기억해주시고 시간 내어서 다녀오세요

 

 

 

 

 

재미있게 보셨나요..?? 그렇다면 아래에 있는 공감버튼 클릭..밀어주기도 한 번 밀어주기..^^

Posted by 별사랑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라오니스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4.23 16:01 신고

    성공회 강화성당에서는 지금도 미사를 보고 있습니다...
    밴댕이 맛있겠습니다... ㅎㅎ

    • 별사랑  댓글주소 수정/삭제 2015.04.23 19:23 신고

      아, 그래요..?? 그럴 것 같기는 했는데..답변 고맙습니다..ㅎㅎㅎ
      소중한 보물이라서 미사가 없을 때는 문을 잠그는가 보네요..^^

  2. OKT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04.24 22:40

    나중에 교동도도 가보세요. 우리나라 최초의 학교인 교동향교, 작고 아담한 교동성당, 시간이 멈춘듯한 대룡시장, 화개산에 올라가면 저멀리 북녘땅도 보이고 아주 좋았어요.